• 듀오백 2019.01.11 00:12 (*.95.241.38)
    다른 건 몰라도 밥은 무조건 차려준다더라 그거 하나만으로도 승리의 스시녀
  • ㅇㅇ 2019.01.11 09:38 (*.223.20.197)
    부부들 밥은 전세계적으로
    대부분 여자가 해주긴하지
    한국에서만 유난떠는거
  • 역차별철폐 2019.01.11 10:54 (*.18.137.248)
    왜 한국녀들만 유난을 떠는 걸까요?
    혹시 이게 초등학생 때부터 여선생들에게 쇄뇌받은 페미니즘의 영향과 관련이 있을까요?
  • ㅁㄴㅇ 2019.01.11 11:52 (*.32.124.96)
    ㅇㅇ 80후 세대부터 남녀공히 존나 세뇌받은 그 영향이 존나리 큼
  • ㅋㅋㅋ 2019.01.12 09:10 (*.41.66.91)
    ㅋㅋㅋㅋㅋㅋㅋㅋ
  • 12 2019.01.11 00:13 (*.108.192.228)
    일본사람들 햄버그 수테이크 좋아하더라...집에서 자주 만들어 먹고.... ㅜㅠ 미안해!!!! 도쿠야마짱 ㅜㅠ 전 여친 생각나네요...
  • 2019.01.11 00:15 (*.118.69.162)
    이것 좀 그만올려 빡치기전에
  • 쿵쾅이는 2019.01.11 00:19 (*.168.36.30)
    ㄲㅈㄹ
  • ㅇㅇ 2019.01.11 00:44 (*.233.52.242)
    ? 나도 빡치는데 배아파서 씨발.
  • ㅁㄴ 2019.01.11 17:29 (*.176.17.32)
    난 그냥 친다
  • ddrer 2019.01.11 00:34 (*.175.50.150)
    한국여자는 이미 글로벌시대에서 메리트 잃어버린지 오래..

    아니 메리트가 있었던적이 없었지..

    요즘 트렌드는 백인여자나 스시녀 사귀는게 트렌드인듯.
  • Na7 2019.01.11 01:16 (*.197.50.196)
    백인이나 김치나 별반 다를 게 없다. 일본, 중국, 베트남. 잘 선정해서 골라.
  • 2019.01.11 02:18 (*.184.93.90)
    니가 본 백인 수준이 캐나다에서 니 수준
  • 왜사냐? 2019.01.11 09:34 (*.50.241.89)
    미친 놈이네...ㅋㅋㅋ 누
    그럼 한국 남자놈들은 언제 메리트 있었냐?ㅋㅋ
    외국 남자들이야 언제나 한국 여자를 만날 수 있지만, 지구에서 가장 저주 받은 유전자를 가지고 있는 똥양 남자들이 퍽이나 만나겠다.ㅋ
    한국 여자한테도 말 한 번 못 걸어봤을 놈이 말은ㅋ
  • ㅋㅋㅋ 2019.01.11 10:32 (*.196.80.98)
    일본 남자보다 자상하고
    동남아 남자들보더 피지컬 좋아서
    저 쪽에서는 현지 남보다 인기 좋음.
    백인한테는 안되는거 우리도 알지 ㅋㅋㅋ
  • gunner 2019.01.11 10:42 (*.45.63.34)
    남자인데 나도 동의함. 여자가 무슨 악세사리냐? 트렌드같은 ㅂㅅ같은 소리하고 있네

    한국 남자새끼들은 모가 그렇게 잘나서 트렌드 따지면서 백인이나 일본녀를 만나냐.

    어느 나라이던, 집에 돈많고 잘나가는 사람들은 비슷하게 돈 많고 잘나가고 인성 좋은 사람들 만나고 ㅂㅅ들은 ㅂㅅ들 만난다
  • 발끈 2019.01.11 11:40 (*.99.196.40)
    여자군..
  • ㅇㅇ 2019.01.11 11:41 (*.233.52.242)
    렇게 따지면 왜 한국만 헬조선이라고 지랄지랄들을 해 대는데. 잘난놈이 부의 대부분 차지하고 불공평한건 전세계 공통 아니냐? 한국만 특이하게 극단적으로 치닫는 부분이 있으니까 그런거잖아?

    그런 측면에서 보면 한국 여자들도 좀 심하다 싶은 구석이 있음. 권리는 눈에 불을 켜고 찾는데 의무는 절대 부담하려고 안함
  • 2019.01.11 12:52 (*.98.77.191)
    인종적인 것도 있어 한중일 동아시아인은 불안을 느끼는 유전자가 더 강하게 발현되어 있다더라. 그래서 흑인 백인에 비해 겁도 많고 샤이하고 집단으로 뭉치려는 성향이 강하고 집단적 사고가 발전하다보니 내인생만 좃같은게 아니라 집단 전체가 좃같다 하는 사고로 발전한다. 조금만 삐끗해도 망했다 답없다 끝이다 다시하고싶다 하는 절망감을 쉽게 느끼는 것도 그 근원적 유전자적 불안감과 연관되어 있음. 인종별로 어린이들부터 성향이 달라서 시험 앞에서 하나 망치면 멘탈 흔들리면서 뒤에 집중 못하는 게 아시아인이 제일 큼.
  • ㅇㅇ 2019.01.11 00:56 (*.38.251.125)
    행복해 보인다.
  • 지나가는병신 2019.01.11 01:30 (*.102.10.99)
    형들 요리 하는게 포인트가 아닌건 알고 보는거지?
  • 존나 눈치없네 2019.01.11 14:52 (*.22.176.191)
    시발 그냥 닥치고 봐라
  • 2019.01.11 02:26 (*.142.81.42)
    근데 이사람 누구?
  • 1 2019.01.11 02:54 (*.214.76.140)
    요리 잘 하는 배우자나 이성친구는 항상 부러울 따름이다. 게다가 아름답기까지 하네...상위 3%이내...
  • 12조 2019.01.11 07:16 (*.7.28.216)
    3프로면 좀 많다고 생각
  • ㄷㄷㅇ 2019.01.11 04:05 (*.190.82.224)
    저 분에게는 스시녀라는 말 쓰지 말자
    일본분
  • ㅁㄴㅇㄹ 2019.01.11 05:36 (*.140.225.111)
    한국인이랑 결혼해서 애딸린 유부녀임
  • ㅁㅇ 2019.01.11 08:27 (*.111.10.224)
    근데 저렇게 요리해줬는데 편식때문에 뭐 남기고하면 반응이 어때?? 김치녀하곤 좀 다른가?
  • ㅡㅡ 2019.01.11 09:26 (*.70.26.193)
    아침부터 열받게 하네 존나거
  • 1234 2019.01.11 09:30 (*.110.19.84)
    에이치ttps://www.youtube.com/channel/UCDWuauI9su9-SpSiuw1Yq8g
    다른건 모르겠고 ..말을 참 이쁘게 하더라...남푠이 애 받아 주니까 "고마워요" 하는데 한국여자들이 당연하다고 생각하는거
    해주면 꼭 "고마워요.감사해요" 하는데.. 살살녹더라..
  • ㅁㄴㅇㄹ 2019.01.11 09:37 (*.99.104.136)
    한국여자들은 밥도 안차려준다 그게 결혼의 현실이야
  • 2019.01.11 10:38 (*.39.146.2)
    결혼하고 애놓고나면 밥은 없어지지
    현실맞음.
    결혼은 스시녀 이상으로 해외로 눈돌려라
    국내는 개노답
  • 결혼6년차 2019.01.11 10:12 (*.111.11.33)
    여기 커플도 대박인데, 스테파니&태열 ? 맞나?
    여기커플이 더 대박임. 여자는 백인,일본 하프고 얼굴 개이쁨. 남자는 토종한국인. 남자는 40대처럼 보이는데 32인가 33. 둘다 대학생때 일본에서 만나서 사귄지 5개월만에 결혼. 여자 하프라어 영어도 잘하고 일어도 잘하고부럽다.
  • 미드 2019.01.11 10:39 (*.93.74.64)
    근데 저거 미드 실화임???
    얼굴이 저리도 이쁜데................졌다 ㅠㅠ
  • ㅁㄴ 2019.01.11 10:40 (*.145.69.147)
    음 나는 직장다닌 워킹맘에 연봉6-7천정도 되는데
    집에가서 맨날 밥차림.
    퇴근하고 반찬 2개정도 만들고. 주말에 해놓은 음식들이랑 같이 먹음.
    집에서 돈까스도 만들어먹고~ 돈까스 소스도 만들고
    저렇게 고기치대서 동그랑땡도 만들어먹고 김도 안사고 직접 들기름에 구워먹고 등등
    글고 어릴때부터 요리를 잘하고 빨리했음. 먹어본 사람들 평도 다 좋고~
    울남편은 복받은거 같음ㅋㅋ
    근데 주변에 워킹이든 전업이든 요리해먹는 사람들 거의 없음.
    맨날 인스턴트 먹거나 친정에서 가져와 먹더라.
  • qx 2019.01.11 10:58 (*.231.239.183)
    이분글이 사실이라면 그냥 생각자체하고 살아온 길이 다른게 아닐까?

    라는 생각이 듬 우리나라 여자들 왜하냐 식모냐 이런식으로 계속나오는거같은데
  • ㅁㄴ 2019.01.11 11:34 (*.145.69.147)
    남녀의 문제가 아니고
    내가 만든 음식을 가족들이 맛있게 먹는 모습을 보면 난 그게 행복함.
    특히 아이가 먹는거 보면 더 행복하지.
    회사를 다니는 이유도, 남편돈 말고 내가 번돈으로 아이한테 먹이고 입힌다고 생각하면 또 행복해지고.
    그게 엄마로서 나만의 자부심이랄까?
  • ㅇㅇ 2019.01.11 11:45 (*.233.52.242)
    근데 그런걸 지금 2030 여자들은 가부장제에 세뇌당한 불쌍한 여성이라고 치부한다구요. 왜 여자라고 밥을 해야되? 뭐 이딴 이상한 피해의식에 사로잡혀서. 근데 이게 소수의 이상한 여자들만 이러는게 아님. 나이가 좀 있으시면 모르겠지만 젊은 쪽은 다 그래요.
  • 곰재앙 out 2019.01.12 17:02 (*.244.221.2)
    2030 여자들이 자꾸 지들이 불쌍하니까 페미니즘을 외쳐야한다고 자꾸 이러는데
    지들이 못나서, 능력이 딸려서 그러는걸 가지고 사회탓을 하는거라고 보면됨
    내가 잘한거는 여자임에도 불구하고 기울어진 운동장에서 남자들을 제꼈으니 내가 능력자~
    내가 못한거는 기울어진 운동장이니까 이건 적폐야 빼액~
  • 너구리 2019.01.11 11:00 (*.34.10.23)
    좋은가정 이끌어 나가시는점 부럽습니다~ 멋져요.
  • ㅁㄴ 2019.01.11 11:37 (*.145.69.147)
    남편은 저보다 연봉 높고ㅎㅎ
    제가 요리하는 동안 아이 목욕시키고 청소기도 돌리면서 도와줘요.
    밥먹은 설거지도 꼭 해주고요.
    제가 체력이 약하고 잠이 많은거 아니까
    다하고나면 제가 먼저 방에 들어가서 티비보며 쉬게 해주고
    남편은 아들하고 게임도 하고 오목도 하면서 놀아줘요.
    옛날엔 육아랑 집안일로 싸우기도 많이 했는데요.
    그냥 내가 먼저 조금 더 한다 하는 마음가짐으로 지내면
    상대도 고마워서 더 하려고. 선순환 되는거 같아요.
    남자든 여자든 먼저 손을 내미세요~
  • 2019.01.11 13:14 (*.70.55.26)
    좋은 와이프, 좋은 남편이네요.
    조건없이 사랑하는 마음으로 먼저 다가서는게 좋은 것 같애요
  • 당연한거 아닌가 2019.01.11 13:10 (*.249.71.200)
    남편이 연봉 더 높으면 높은 만큼 배려해줘야지
  • qx 2019.01.11 14:50 (*.231.239.183)
    이런분들보면 연봉이 높고 이렇고 저렇고 문제가 아니라 그냥

    서로 생각하는 마음? 그게 큰차이아닐까 지금은 갈등이 심각해져있으니
  • 2019.01.11 20:33 (*.62.203.219)
    여자야 회사와서 탱자탱자 노니까 가능한일 우리회사에도 많다
  • 가정교육은 받은 기억은 나냐? 2019.01.12 09:35 (*.226.183.227)
    댓글을 꼭 이따위로 달아야되겠냐 이 인성 글러먹은 쓰레기새끼야
  • ㅇㅇ 2019.01.11 11:02 (*.104.80.35)
    일웹에서 하루 종일 까이는게 일본녀인데 한국웹에선 찬양 받네.
    물론 한국여자는 일웹에서도 까인다.
  • 2019.01.11 12:27 (*.37.240.148)
    저런게 소위 일본에서 말하는 '여자력'이지.

    한국 여자들은 지 외모 꾸미는거 이외에는 여성적인 면이 매우 모자람.

    지난번에 여자력 학원 어쩌구 하는 게시물 올라왔을때 일본 미개하니 어쩌니 개 까던 ㅄ들은 그냥 개처럼 일만하고 집구석에서 밥도 못얻어먹고 그렇게 개처럼 일만 하면서 빨때 꽂혀서 살다 뒤져라.
  • 아놔홀 2019.01.11 13:29 (*.223.39.228)
    식탁에서도 햄버거 침대에서도 햄버거
  • ㅁㅁㄴㅇ 2019.01.11 13:40 (*.36.134.139)
    한국 남자들 밥 그게 모라고.. 생수통 그게 모라고 밥타령한다 징징 거린다 하겠지 계집들 ..
    그래 그게 모라고 그아무것도아닌 그거라도 받고 싶다고 징징거리는 한국 남자들 너무 불쌍하다 정말 ...에휴
  • ㅁㄴㅇ 2019.01.11 16:08 (*.214.82.182)
    햐...미드 봐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3199 이치로한테 던질 곳이 없던 시절 31 2019.01.11
3198 옛날 서울 지하철 1호선 5 2019.01.11
3197 눈과 귀를 막은 기자회견 극딜 78 2019.01.11
3196 마지막 기회를 주겠다는 백종원 40 2019.01.11
3195 김보름의 역습 69 2019.01.11
» 요리하는 스시녀 51 2019.01.11
3193 신앙 진정성 확인법 78 2019.01.11
3192 20대 남녀 기울어진 운동장 23 2019.01.11
3191 돈까스 먹으러 가서 패드립 박고 싸움 36 2019.01.11
3190 삼성자동차 SM5 54 2019.01.11
3189 모발 이식 직후 고통 받은 개코 20 2019.01.11
3188 여초에서 가루가 되도록 까이고 있는 기자 38 2019.01.11
3187 천조국 군 장성들의 명언 20 2019.01.11
3186 장수말벌에 쏘여보기 32 2019.01.11
3185 갈비 슛 18 2019.01.11
3184 신고만 해도 남편 즉각 체포 29 2019.01.11
3183 술집 알바가 본 손님별 난이도 27 2019.01.11
3182 현재 부동산 시장 상황 49 2019.01.11
3181 한끼줍쇼 촬영하다 엄마 지인 만남 16 2019.01.11
3180 난 룸살롱 안 가 여자 선수들이 있잖아 26 2019.01.11
3179 강용석 근황 25 2019.01.11
3178 VR 게임하는 누나 구경하는 동생 11 2019.01.11
3177 각본 없는 자유로운 기자회견이라고 홍보한 현장 61 2019.01.11
3176 바퀴벌레 절대 변기에 내리면 안 되는 이유 13 2019.01.11
3175 노가다 브레이크 타임 18 2019.01.11
3174 트위터 그분들 반응 18 2019.01.11
3173 대마초 합법화의 그늘 69 2019.01.11
3172 남자들도 바라는 결혼생활 7 2019.01.11
3171 일본 식당에 가면 놀라는 것 43 2019.01.11
3170 왠지 보름이 말을 믿고 싶게 만드는 이유 23 2019.01.11
Board Pagination Prev 1 ... 27 28 29 30 31 32 33 34 35 36 ... 138 Next
/ 1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