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ㅇㅇ 2019.03.23 00:24 (*.147.106.230)
    과연 빅브라더로 가는 국가답군
  • 변기유천 2019.03.23 19:36 (*.37.212.83)
    조지오웰 1984??
  • 남근석 2019.03.23 00:30 (*.132.7.196)
    저런 새끼를 사형으로 한방에 저세상 보내주는 것은 부당하다고 생각한다
  • 조두순 곧 출소 2019.03.23 00:34 (*.186.90.19)
    우리나라처럼 솜방망이 처벌하느니
    저게 낫다고 봄
  • ㅇㅇ 2019.03.23 00:42 (*.70.59.104)
    ㄹㅇ 우리가 부당하다고 할 입장은 아니지 ㅋ
  • 니가해봐 2019.03.23 02:26 (*.121.170.22)
    씨바 어쩌라는겨
    빨리 죽이면 빨리 죽인다고 지랄 사형선고 내리고 교도소 가둬두면 세금이 아깝다 밥은 왜 멕이냐 지랄들
  • 어쩔수없어 2019.03.23 02:47 (*.84.169.107)
    두들겨 패서 죽이면 되잖아? 저런 새끼들 묶어놓고 마음대로 때리게 하는 업소 만들면 돈 쏠쏠할거 같은데
  • ㅇㅇ 2019.03.23 03:01 (*.39.149.237)
    너는 입 다물고 살아야겟다
    세상에서 제일 말하기 줒같은 놈이 흑백논리로 들이박는 넘임
  • 231 2019.03.24 02:57 (*.133.63.171)
    걱정마 중국에서는 사형수 장기적출한다.
  • ㅗㅗ 2019.03.23 00:36 (*.103.49.50)
    시에 거주하는 모든 남성의 dna를 어떻게구했지
  • 히치 2019.03.23 07:13 (*.70.46.141)
    그러게 말이죠 내가 범인이면 정보입수하면 바로 시를 빠져나갈텐데.. 전격적으로 시행했나
  • ㅇㅇ 2019.03.23 00:43 (*.20.226.68)
    DNA는 변하지 않지?

    그럼 모든 사람의 DNA를 채취해서

    빅데이터로 저장하는건 안되냐?

    그럼 범죄수사에 큰 도움 되지 않을까
  • ㅇㅇ 2019.03.23 00:54 (*.147.106.230)
    내 개인정보는 빼줘..
  • 2019.03.23 02:48 (*.216.214.236)
    그게 빅부라덩~
  • ㅂㅂㅂ 2019.03.23 03:03 (*.207.61.108)
    그넘의 인권... 야동본거 들키기 싫어서 ,오피간거 사람들에게 알려지는게 싫어서 바람핀거 알려지면 안되니까 , 빅브라더로 음모론만드는데
    우리가 인권타령하는동안 누군가는 죽어가고 억울한 영혼이 되는데...왜 나쁜짓을 할권리가 인권인지 몰라
    24시간 일상이 공개되면 안되는 이유가 뭐야, 착한사람이 맨날 사기당하는것도 인권인가, 능력없고 거짓부랭이 정치인이 권력을 가지게 되는것도 인권때문에 그런건데, 인권은 과거가 부끄러운 위선자들이 만든 핑계지
  • 815콜라 2019.03.23 03:26 (*.32.110.47)
    하나만 아는 생각임.
    지배계층이 왜 선하게 dna정보를 활용할 거라고 생각하지?
    모든 측면은 한 방향으로만 흐르지 않아.
    총이 살인과 약탈 등 범죄에 쓰일 수도 있고
    지역방어나 분쟁억지력 및 사냥에도 쓰일 수 있는 것처럼

    각 개인의 dna공개 및 사생활 24시간 감시도 똑같음.
    너는 이 위험할 수 있는 근본적인 개인의 자유의 영역을 뭘 믿고 맡긴다는 거냐. 지배계층과 정치인 및 국제관계가 이상적으로 흘러간다고 믿는 너의 순진함에 화가 난다.

    역사를 봐. 근본 원리는 늘 단순해. 애들을 봐. 애들의 욕구 싸움이 어른과 국가간에도 그대로 적용된단 말이지.

    역사가 보여주는 건 힘 없으면 털리거나 멸망당해왔어.
    개인의 공간, 정보, 자유, 사생활보장이 없다는 게 어떤 위험성이 있는지 곰곰하 생각해 볼 필요가 있음.

    결국 넌 빅부라더 같은 음모론은 완전 불신하면서 국가 간의 관계와 지배계층의 국민에 대한 의도는 선하게 흘러갈 거라고 믿고 있어. 힘이 있고 사생활의 자유가 있어야 해. 개인이 살아야 국민이 진정한 주권을 가지는 거고. 모든 걸 국가에 일임하고 개인을 포기하면 그게 공산주의지 뭐냐. 공산주의는 성공한 사례가 없음.
    이상에 불과한 거지.
  • ㅁㄴㅇㄹ 2019.03.23 04:40 (*.98.222.66)
    적당히 착하지도 않고 나쁘지도 않게 사는 사람들이 대부분이기 때문이지
    털어서 먼지 안나는 인간 없어.
    니가 말한 착한 사람도 남이 보면 악한 사람이야. 누가 판단하는데 착한사람 나쁜사람

    그리고 인간은 권력이있으면 휘두르기 위해 개발악하는 동물임
    동네 방범완장차고도 사람들한테 시비트고 뭐라도 받아먹으려는게 인간임
    근데 전 국민을 컨트롤 할수있는 힘을 준다? ㅋㅋㅋㅋㅋ

    마지막으로 너 사회생활 안해본거같아.
  • ㅇㅇ 2019.03.23 06:59 (*.246.69.23)
    유사이래 누구보다 인권의 혜택을 제일 많이 보는 시대를 살아가는 놈이 할 소린 아닌 거 같은데 ㅡㅡㅋ
  • ㅇㅇ 2019.03.23 08:01 (*.225.59.146)
    인권은 말 그대로 권리인데 그걸 혜택이라고 표현하면 안되지 이놈아.
  • 멍청하긴 사회과학자 2019.03.23 10:45 (*.43.19.90)
    들이 왜 부작용이 더 크다고 하는데
    서민약자들만 움츠려들고 서로 경계하고 자기검열하게 돼서
  • ㅁㅁㅁ 2019.03.23 13:34 (*.19.225.249)
    야동보는거 오피가는거 자체가 범죄인걸로 규정되는게 잘못..
    이슈인에서도 이쁜여자 올라오면 "가능"이런소리 로 성희롱 하잖아
    그렇다고 해서 이런거 쓰는걸 몽땅금지하고 규제하는 나라가 옳은나라인가??
    국가에의해 행동이 제약받기 시작하면 끝도없다
    자유가 어디 하늘에서뚝떨어진줄알지?
    야동보는자유 오피가는자유도 보장 받아야함
    한국은 평등하고 자유를 대치되는것 으로 이해하고 학교교육에서 적극적자유라는것만교육받아서
    국가가 옳은짓이라고 재단하고 나쁜짓 못하게 하는게당연하다고 생각함
  • ㅇㅇ 2019.03.23 00:50 (*.204.2.105)
    솔직히 저런 사람은 사형시키는것보다 죽을때까지 평생 고문하는게 죗값을 치루기에 더 좋아보이는데 어떤가요?
    죽으면 PC가 종료되듯이 의식이 끊어지면서 아무런 죄책감도 고통도 후회도 없을텐데 말이죠
  • ㄴㅇㅁ 2019.03.23 01:25 (*.94.220.188)
    그렇게 죗값 치르게 해서 속 시원하게 정의를 실현하는 비용이 너무 많이 드니까 안하는거져
    게다가 그렇게 끝없이 고문당하는거나 사형이나 범죄 예방의 측면에선 차이 없으니
  • ㅇㅇㅇ 2019.03.23 01:46 (*.62.202.51)
    전수조사할때 비용보다 훨씬 덜 들어갈꺼 같은데요. 끝없이 고문당하는 것과 죄 저지를 가능성을 분석한 적이나 있는지요?
  • ㄴㅇㅁ 2019.03.30 13:20 (*.94.220.188)
    형량 높여도 범죄율엔 변화가 없다는 수많은 연구결과들이 존재합니다. 사형존폐에서 시작된 역사가 아주 긴 이야기입니다.
  • 나이키슈즈 2019.03.23 01:59 (*.150.127.37)
    영드 블랙미러 '화이트 베어' 편 함 보세요
  • ㅈㅈ 2019.03.23 05:17 (*.146.61.100)
    얼마 전(1,2년 전) 벤쿠버 한 복판에서 12살 중국계 여아가 공원에서 살해당함. 1년간 못 찾고 있다가 벤쿠버 경찰이 1년간 모든 난민들을 피검사 해서
    난민 새끼가 범인이라는 걸 찾아 냄.
  • .. 2019.03.23 07:21 (*.42.91.175)
    히가시노 게이고의 미등록자 라는 소설 한 번 읽어봐
    그럼 전국의 사람들을 데이터한다는게 얼마나 허황된건지 알수있음.
    데이터를 어디에 저장하고 누가 관리하면서 해킹에는 어떻게 대처할건데?
  • ㅇㅇ 2019.03.23 08:49 (*.29.49.138)
    허황된다는 이유가 뭐임?
    중국은 이미 시행중임
    cctv에 얼굴말 비춰도 평소 법질서, 국가에 대한 지지도 등 데이터화 하더만
  • 김이박최 2019.03.23 10:25 (*.74.102.199)
    여기에 cctv나 블랙박스 많아서 인권침해 당하거나 불편한 사람 있어? 주민등록에 지문날인해서 불편하거나 인권침해 당한사람 있어? 오히려 cctv 잘사는 동네일수록 훨씬 많고 고급 주탹가 일수록 훨씬 많은건 뭐지? 난 사람을 구분할 정도의 dna는 당연히 지문처럼 등록해야 한다고 본다.
  • ㄴㄷ 2019.03.23 10:39 (*.133.219.87)
    그 DNA로 국가가 뭔짓을 할지 무서운데?
  • 김이박최 2019.03.23 12:14 (*.74.102.199)
    아니 뭔 짓을 하는데 말 좀 해보라니까. 인권침해라는 지문날인으로 댁이 당한 인권침해가 뭐야? 특정그룹에게만 시행하거나 시행하지않는다면 차별의 문제가 있을수 있지만 댁이 한국에서 지문날인해서 받은 인권침해가 뭐가 있느냐고. 씨씨티비랑 차마다 블박 달려있어서 댁이 받은 인권침해가 뭐가 있는지 말해보라고. 의료기록도 아니고 현장에 떨어뜨린 체액이나 체모를 통해 누구인지 식별만 가능하게 dna 등록하는게 어떤 오남용이 예상되느냔 말이야.
  • 문재인 만세 2019.03.23 13:38 (*.62.169.251)
    테러방지법 민주당이 필리버스터 할땐 난리쳤겠죠??
    승리사건 이런거 방지하기위해서 모든카톡 ai감시하고
    특히 민주당쪽 정치인들 텔레그램 많이쓰던데 텔레그램도 금지시키고 국가가 감시할수있는 메신져하나만 쓰게하죠?
    범죄잡는거니까
    인권침해 안받겠죠? 나쁜놈들만 잡아야 하니까
    모든사람은 감시당하는걸 싫어함 착하고 떳떳한사람이라도 너네 회사에 너등뒤에 씨씨티비달자고 해보자 싫겠지??
  • 김이박최 2019.03.23 14:14 (*.74.102.199)
    왜 딴소리야... dna 오남용 사례가 뭐가있는지 알려달라니까 할 얘기는 없고 아는것도 없으니 내가 하지도 않은 다른소리하면서 아무 낚시바늘에나 걸려라식으로 아무의미없는 헛소리만 늘어놓고 앉아있네. 대체 무슨 맥락으로 메신저 얘기가 나오냐? 어휴.... 그리고 너 일상생활 가능하냐? 글에서 네가 뭘 주장하는지 모르겠어. 민주당 얘기는 왜나오고 필리버스터는 왜나와? 반박을 못하겠으면 걍 짜져있어.
  • 개굴 2019.03.23 10:37 (*.39.139.180)
    성기를 1mm씩 매일 절단해 나가는거야. 절단이 끝나는 날 사형. 마지막 식사은 그놈의 뽕알계란요리. 긴놈은 좀 오래 살아남겠네
  • 문재인카페이사 2019.03.23 11:02 (*.194.38.217)
    중국몽과 함께합시다 문재인대통령님
  • ㅁㅇㅁ 2019.03.23 12:24 (*.40.249.254)
    근데 DNA로 뭘 할수 있냐? 나도 모르게 내 클론이 생길수 있다? 아님 내 우월한 유전자를 부잣집 권력자들이 취사선택해서 슈퍼맨급 인종이 탄생한다?

    내 상상력의 한계인지 더이상 생각이 안나. 범죄현장에 내 DNA를 남겨놔서 나한테 누명을 씌운다?

    내가 알기론 현재의 기술력으론 DNA는 그냥 게놈지도정도에 불과할뿐이고 그걸로 뭘 하거나 알아내기엔 아직 많이 부족하다고 알고 있는데

    미래에 그렇게 될지도 모르니까 미리 막자는건가?

    근데 DNA만큼 범죄현장에서 요긴하게 쓰이는 증거도 드문데 그걸 미리 등록해놓으면 추가 범죄나 도주의 위협을 조금이라도 더 막을수 있을꺼아냐.
  • 두둥~ 2019.03.23 19:51 (*.236.72.117)
    흠.. 그러고보니 중국은 독재잖아???
    태어난 신생아들 바로 dna 정보 저장하면 안되나??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664 댓글 읽고 충격 먹은 배리나 36 2019.03.23
663 정비사 실수였던 공군 천궁 오발 24 2019.03.23
662 바다를 사랑한 17세 마린보이 20 2019.03.23
661 대통령과 여당대표도 빠진 서해수호의 날 기념식 71 2019.03.23
660 부끄러운 나라망신 14 2019.03.23
» 중국이 범인을 색출하는 방법 38 2019.03.23
658 아유미가 한국말 잘한다는 소문에 대해 해명 16 2019.03.23
657 54억으로 할 수 있는 일 27 2019.03.23
656 테슬라 천장 통유리 모델 26 2019.03.23
655 이순재 승리 사태에 일침 25 2019.03.23
654 가슴 아픈 결말 21 2019.03.23
653 납치된 스쿨버스 참사 막은 중학생의 기지 17 2019.03.23
652 교육방송 이사장 아들의 수법 18 2019.03.23
651 도시어부 회식 클라스 23 2019.03.23
650 한국사 논란 교학사의 사과문 18 2019.03.23
649 수상한 보고 누락 3 2019.03.23
648 경기장에서 공 맞고 기절한 갈매기 17 2019.03.23
647 조보아의 작명 실력 21 2019.03.23
646 남북한의 46년 후 변화 58 2019.03.23
645 토크 중 갑자기 실수하는 윤종신 4 2019.03.23
644 2년도 안된 정권의 전 장관이 벌써 구속영장 24 2019.03.23
643 첫 예능에서 돌싱이라고 밝힌 배우 11 2019.03.23
642 LG 직원이 쓴 LG 스마트폰이 안 되는 이유 51 2019.03.23
641 무도 출연 후 변한 광희 9 2019.03.23
640 이불 덮은 나무에게 동병상련 10 2019.03.23
639 주병진의 몰락 11 2019.03.23
638 자신의 주인을 알아본 황소 19 2019.03.23
637 인생 최대 스펙을 만들 수 있는 기회 7 2019.03.23
636 아이언맨에 나오던 꼬마 11 2019.03.23
635 일부다처제의 최후 15 2019.03.23
Board Pagination Prev 1 ... 65 66 67 68 69 70 71 72 73 74 ... 92 Next
/ 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