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1.jpg02.jpg03.jpg04.jpg05.jpg06.jpg07.jpg08.jpg09.jpg10.jpg11.jpg12.jpg13.jpg14.jpg15.jpg16.jpg17.jpg18.jpg19.jpg20.jpg21.jpg22.jpg23.jpg24.jpg25.jpg26.jpg27.jpg28.jpg29.jpg30.jpg31.jpg32.jpg33.jpg34.jpg35.jpg36.jpg37.jpg38.jpg39.jpg40.jpg41.jpg42.jpg43.jpg44.jpg45.jpg46.jpg47.jpg48.jpg49.jpg50.jpg51.jpg52.jpg53.jpg54.jpg55.jpg56.jpg57.jpg58.jpg59.jpg60.jpg61.jpg62.jpg63.jpg64.jpg65.jpg

  • 코성형 2018.09.15 00:54 (*.166.235.188)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11 2018.09.15 09:47 (*.170.186.79)
    그냥 전통 심리학자들 아니냐 , 어느정도 맞춘다
    현대 심리학에서도 상당히 맞춘다, 사람이라는 다양성내에 사람이라는 공통된 특성이 있기 때문이지
  • 11 2018.09.15 09:47 (*.170.186.79)
    그 왜 범인 잡을때도 상당히 이용하잖아
  • 2018.09.15 01:32 (*.142.150.76)
    저 아저씨 방송 많이하시네
  • 545 2018.09.15 01:36 (*.229.158.73)
    관상은 진짜 있는것같다 100%는 아니어도 어느정도 있는것같아
    결국 dna가 비슷하면 유전적으로 성격이나 기질이 비슷할확률높은데 보통 얼굴도 닮잖아
    그런것에서오는 통계가 모아진게 관상아닌가
  • 2018.09.15 01:49 (*.98.77.191)
    통계는 그런식으로 모이는게 아니야 ㅋㅋㅋ
    수학적인 방식으로 검증을 거친 데이터들을 검증된 방법으로 분석하는게 통계임.
  • 1243 2018.09.15 01:52 (*.33.164.7)
    Dna가 되게 간단한줄 아나보네
  • 케이 2018.09.15 02:18 (*.105.86.58)
    그 관상학이 도대체 몇명으로 어떻게 통계를 낸건데??
    말이 안된다.
  • ㅇㄹㅇ 2018.09.15 08:41 (*.223.32.173)
    사주 관상 이딴 거 믿는 버러지새끼들때문에 무당이 대통령도 하는 거지
    미개한 새끼들 니들은 박근혜 최순실 사이비년들 욕할 자격 없다
  • ㅁㄴㅇㄼㅈㄹ 2018.09.15 01:52 (*.118.72.170)
    사주는 안믿지만 관상은 어느정도 관계가 있다고 생각함
    두상은 타고나지만 안면근육은 자주쓰면 발달하게 되니까
    비슷한 유형으로 발달해서 비슷한 관상이 나오지 않을까 생각함
  • ㅇㅇ 2018.09.15 03:18 (*.136.59.200)
    사주도 통계학 이라더라..
  • 으음 2018.09.15 05:49 (*.123.60.97)
    얼굴보고 느낌이 딱 오면 실제로 그런 경우가 많음.
  • ㅎㄱㄱ 2018.09.15 08:15 (*.78.126.131)
    사주는 보편적으로 맞을 말을 하는 수법.. 이걸 뭐라햇더라. 아무튼 점쟁이, 타로, 별자리, 혈액형과 다를바 없다본다.
    하지만 관상은 DNA의 유전형질로 성격,외모,체질이 결정되기때문에 어느정도 맞다고본다. 물론 거기에 어린시절 교육도 포함해야겟지만..

    여우들중 인간에게 친화적인 여우들만 선별하여 교배하니 대가 거듭될수록 개처럼 꼬리가 올라가고 주둥이가 짧아지고..
    아무튼 점점 개와 닮아간다는 결과가 있다. 성격만 판단해 선별햇는데 얼굴에도 영향을 받는다는말임.
  • 2018.09.15 10:53 (*.36.158.140)
    관상믿는 새끼들은 히틀러 욕할 자격도 없다ㅋㅋ
  • 두둥~ 2018.09.15 11:36 (*.236.72.97)
    나도 사주보단 관상이다.
    태어난 날로 뭘 알수 있는지.. 모르겠다.
    적어도 관상은 사람의 얼굴을 보고 판단한다.
    여기서 사람의 얼굴은 사진을 애기하는게 아니다.
    바로 앞에서 그사람과 과거에 대한 얘기를 하면서 그사람의 얼굴을 살피는거다.
    여러가지 생김세 표정 인상 주름에 따라 그사람의 여러가지 정보를 알수 있다고 알고 있다.
    적어도 사주보단 관상이다.
  • prs 2018.09.15 11:41 (*.100.179.66)
    나도 관상쪽에 한표인데..정확히는 관상이 아니라 인상.

    그사람이 살아왓던 인생 경험등이 모여서 인상에 반영되는듯...


    그래서 난 뚱뚱한 사람은 직원으로 잘 안쓴다
  • c123 2018.09.15 11:53 (*.199.79.92)
    병신새끼들 ㅋㅋㅋ 옆집 살인마가 착실한 동네 청년이었다고 하는거 한두번 보니?

    실제로 사기꾼들 엄청 푸근하고 신뢰감있게 생겼는데
  • 레이 2018.09.15 14:28 (*.143.76.31)
    너야말로 병신세트가 따로 없네 저 프로는 사주와 관상 딱 두개 중 어느게 맞냐라는거지 썰전 토론이 아니다. 사주 관상 둘중 그나마 과학적으로 어느게 맞냐지 누가 사주와 관상이 인생을 바꾼데? 여기 댓글 중 니가 제일 멍청하다 사람들이 지금 그걸 모르냐 저 프로도 진짜 사주와 관상이 그 사람 인생을 결정 할 거라 여겨서 하는거 같냐 재미도 둘중 하나만 골라서 주장하는건데 졸 꼴통이네 이세끼 황당하다 댓글 자체가
  • c123 2018.09.15 11:55 (*.199.79.92)
    관상 = 사주 = 별자리 = 혈액형 = 사상의학 = 타로카드 = 손금

    미-개-
  • ㄷㄷㄷㄷ 2018.09.15 11:55 (*.169.180.143)
    관상은 과학적으로 풀어낼 만한 근거가 1프로라도 있는 반면에

    사주는 그 1프로도 없다.

    근데 난 사주 완전히 안 믿지는 않는다. 나도 왜 그러는지 몰라 ㅎㅎ
  • 화초 2018.09.15 11:58 (*.236.166.222)
    형말 잘 들어
    사주는 유학자가 공부한 거야
    퇴계 선생, 율곡 선생 말이야
    태극도설 함 봐봐
    주역이라고 들어 봤지?
    역경이라고도 해
    제발 엉터리 점쟁이한테 사주 보고 그러지마
    특히 사주 본다는 땡중들 극혐이야
    중이 유학자냐 사주를 왜 봐?
  • 123 2018.09.15 13:57 (*.144.213.177)
    사주라는 영화는 없었어도 궁합은 있는데
    사주랑 다른건가? 큰 틀 안에선 궁합도 사주에 포함되지 않나?
  • 레이 2018.09.15 14:27 (*.143.76.31)
    진짜 핀트를 못 잡네 지금 그게 중요하냐; 영화소재로 한 건 과학적으로 증거로 충분하고 아니면 불충분하냐? 쓰잘떄기 없는 거에 집착하네
  • 레이 2018.09.15 14:26 (*.143.76.31)
    영화가 상업적인 재미가 먼저니까 영화가지고 들먹이는거 자체가 어불성설이고 사주보단 차라리 관상이 낫지 실제로 얼굴의 너비가 넓을수록 남성호르몬 테스토스테론의 수치가 넓다는 연구결과 및 논문이 있다. 즉, 여자가 광대와 광대 사이가 가로로 넓직하면 드센 남자 같은 성격이란거지 그리고 사각턱은 턱이 사각이라기보단 근육이 사각으로 진화하는 경우가 맞다 질긴 음식을 씹으면 사각턱이 되거든 질긴 음식을 좋아하는 사람들은 대체로 인내심과 끈기가 두텁다. 씹는 거 자체를 즐기는거지 사주는 그야말로 뽑기 수준이다 관상은 먹는 음식을 봐도 성격 급한지 안 급한지 알 수가 있고 그로인해 치아구조도 달라지고 골격도 자는ㄱ서에 따라 성장하면서 달라질 수 있기 때문에 관상이 더 과학적이다.
  • ㅅㄱ 2018.09.16 07:42 (*.92.164.19)
    관상을 볼줄모르니깐 니들이 안믿는거지 중범죄를 저지르는 사람은 그시기의 얼굴기색이 있다 사진으로는 잘모르고 직접봐야알아. 얼굴에 귀천도 구분못하는 상것들이..
  • 파스케스 2018.09.18 13:10 (*.179.56.58)
    예전에 정주영 회장이 신입사원 면접볼 때 관상가 앉쳐 놓고 봤다는 말이 있잖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2103 사나 인생샷 13 2018.09.15
2102 돌려돌려 돌림판 9 2018.09.15
2101 사장님 회사 직원 18 2018.09.15
2100 종부세가 엄청나게 오른답니다 40 2018.09.15
2099 군필자가 양심적 병역 거부자에게 묻다 90 2018.09.15
2098 4년만에 다시 찾아간 돌 성 쌓는 부부 21 2018.09.15
2097 전당포 사나이들 역대급 매물 27 2018.09.15
2096 프로야구 벤치마킹 중인 요즘 축협 마케팅 30 2018.09.15
2095 피규어 모으기의 장인이 된 개그맨 23 2018.09.15
2094 미얀마가 BBC에 보여주지 않으려 했던 로힝야 마을 15 2018.09.15
2093 초밥대통령의 근자감 20 2018.09.15
2092 1유로에 간지나게 살 수 있는 집 19 2018.09.15
2091 손흥민의 기본기 15 2018.09.15
2090 AOA 금수저 찬미 33 2018.09.15
2089 전자 칠판의 위엄 10 2018.09.15
2088 다시 찾아온 축구의 봄? 25 2018.09.15
2087 윤계상이 군대 있을 때 문희준 갈군 이유 22 2018.09.15
2086 미국에서는 상상도 못할 일 23 2018.09.15
2085 30대 후반 파혼 썰 33 2018.09.15
2084 상남자의 칼치기 22 2018.09.15
» 사주를 믿지 않는다는 김희철 26 2018.09.15
2082 다리 잘린 환자가 받는 수술 11 2018.09.15
2081 청담동 유아인 소리 듣는다는 그 미용사 28 2018.09.15
2080 현직 판사에 대한 처벌 27 2018.09.15
2079 오마이걸 혀 사용법 11 2018.09.15
2078 북두의권 근황 14 2018.09.15
2077 메시의 어그로 능력 5 2018.09.15
2076 최근 이란에서 반정부 시위가 일어나는 이유 16 2018.09.15
2075 덮밥집 사장을 울려버린 백종원의 대면평가 20 2018.09.15
2074 아프간 사람들을 위해 공연하는 코미디언 3 2018.09.15
Board Pagination Prev 1 ...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 93 Next
/ 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