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넷플릭스 2018.09.15 00:51 (*.166.235.188)
    이혼보다 낫다
  • ㅇㅇㅇㅇ 2018.09.15 06:35 (*.164.25.25)
    주작은 아닌가보다 몬 개소린지

    난독오게 써재꼈네
  • ㅇㅇ 2018.09.15 09:19 (*.223.26.26)
    한 잔 했데잖냐 이해좀 해주라
  • ㅈㅁ 2018.09.15 10:46 (*.50.31.71)
    <p> 혼인신고서 제출 전에 파혼해서 낫다는 얘긴거 같은데</p>
  • ㅇㅇ 2018.09.15 00:57 (*.206.121.66)
    정말 연예인 여배우 포스 나던 내 친구 36살 되니깐 많이 무너졌던데..성형이 무너진건 아니고..
    힘들게 살다보니 성형하고 싶어도 할돈이 없음.. 도대체 서른후반에 여자가 무슨 깡다구로 저럴까?
  • ㅇㅇ 2018.09.15 01:00 (*.200.56.29)
    팔려가는게 아닌데 다이아셋트를 왜 사주라고 하는거지 ㅋㅋㅋ 벌써 자기 몸 값어치 매겨놨으면서

    거기서부터 걸러야 되는거 아님?
  • 호구1 2018.09.15 01:20 (*.237.136.101)
    여자가 인물은 좀 있었을듯... 아니면 저렇게까지 받아줄 이유가없지 ㅋㅋ
  • 1 2018.09.15 01:23 (*.125.167.89)
    나이가 30대 중후반에 안간거면 걍 걸러라 좀...여지껏 살아온 경험상 저 나이대면 둘중 하나다 갔다왔거나 하자 있거나..
  • ㅇㅇ 2018.09.15 01:23 (*.250.4.115)
    와 행적도 그렇지만 글쓰는거부터 호구 찐따냄새 존나 그득하게 난다.. 저런 남자가 저런 여자 만나서 호구짓 해주는 거구나.
  • 왕년에선수 2018.09.15 01:23 (*.219.140.157)
    폰에 무관심하다는거에서 내렸다.
    여기서도 한번이야기했지만 요즘 폰에 무관심한 여자 너네들 구경해본적있냐..? 폰에 무관심한게 아니라 너한테 무관심한거다.
    백번양보해 안기부특수요원 작전수행한다고 바쁘다 치자 최소한 거기에대해선 너에게 미안해해야되는거야.
    폰잘안보니까 난 원래 그런스타일이니까 그런것가지고 나한테 뭐라하지말것. 그건 곧 내라이프스타일에 네가 맞추던지 아님 말던지란거다.
    그냥 그거하나로 끝이나는거야 사람이 사람만나서 좋은 감정이 오고갈땐내가 하는말 행동하나가 상대가 어떻게 볼까 내가 이런말하면 상대가 나에대해
    실망하거나 나쁘게보지않을까 가려가면서 말하고 행동하는게 대다수의 보편적인행동이야.
    그런거에 벗어난행동은 단한가지 답뿐이다 너를 아래로 보는거다 아니면 말고지.

    내가 왜 잘아냐고..? 내가 여자만날때 그렇게 하거든
    난 카톡확인잘안하고 밤에 일찍 잔다고 그래
    같이 있을때 내가 전화기붙잡고 있는거보면 이새낀 거짓말하는구나해야될건데 사람이란건 자기합리화에 능해서
    상대방말을 좋은쪽으로 해석하고 싶어해 객관적으로 앞뒤안맞는 이야기라도 좋아하면 믿고 싶어하는거야.
    그래서 글쓴이같은 사단이 나는거지
    다시한번이야기하지만 난 톡잘확인안해요
    이러면 아 얘는 원래 그런스타일이구나 하고 ㅄ호구잡히지말고 이쌍년이 나를 개호구 얄팍하게 보는구나 하고 이딴거 제발 좀 쳐만나지마라
  • 형님도와줘 2018.09.15 01:30 (*.206.121.66)
    궁금해서 그런데.. 서른 중반아재가 여자 만나서 어필할때 어떻게 해야 해?
    나이 쳐묵으니 소개해줄 친구도 없고.. 맨날 손으로 해결하기도 처량하고..사람만나서 결혼은 아니더라도 꽁냥꽁냥도 해보구 싶고
    좋은데 가서 해보구 싶고.. 사람답게 즐기고 하고 싶은데.. 만날수가 없어서..
  • d 2018.09.15 01:38 (*.70.36.145)
    서른 중반이면 어느정도 수중에 돈이 있다 싶으면
    옷도 깔끔하게 입고 머리도 이쁘게 관리하고 특히 냄새나지 않게 청결하게 보여라

    후줄근하게 빙다리핫바지로 보이게 다니지말고

    여자가 많은 곳을 가라, 대부분 여자들이 많은곳이 어딘지
    또한 어떤 여성을 만날것인지는 지역이 다르다 장소가 다르고

    대부분 교회, 동호회(음식),스포츠 등등.

    근데 동호회는 조심해야하는게 여성이적은 동호회는 칼부림난다 조심해
    여자때문에 특히 비율이 적당한곳을 가길 추천
  • 왕년에선수 2018.09.15 01:43 (*.219.140.157)
    네주위에 그래도 현직으로 뛰어다니는놈있음 도와달라는게 젤 나은방법이고 그게 안됨 원론적인 이야기가될수밖에 없는건데
    기본적으로 자신에대해 투자를 좀해야지 옷이나 외모 최소한기본적인건 좀 갖추고 그리고 가능한 사회적으로 이리저리 많이 뛰어다녀볼
    수밖에없지 그런데 그게 네가 되는놈이었음 벌써 주위에 여자가 있었겠지..?
    그러니까 참 난제야
  • 형님도와줘 2018.09.15 03:09 (*.206.121.66)
    맞어 솔직히 어느정도 되는 놈이였으면 여기에 내가 그걸 물어보겠어?

    선수 까지는 모르겠고 잘 놀던 놈은 돈으로 때우는 놈이라 알아서 여자가 꼬이는 놈이라 일언반구도 안하고..어설프게 말해봤자 안될거 같으니 그냥 말도 안꺼내 유부남이지만 자기가 어디서 재미나게 논거 잠깐 축약해서 말하고 ..

    지금은 살도 마니쪄서 옷 입어도 그지 같고.. 잘 안되네.. 솔직히 안되는 이유는 아는데..살도 잘안빠지고.. 돈도 없구 답답해서 적어봤어
  • Gerard 2018.09.15 13:34 (*.205.40.68)
    살빼 임마.
  • 1 2018.09.15 13:39 (*.125.167.89)
    걍 둘중 하나는 포기해 돈 없으면 존나 열심히 운동해서 환골탈태 하든가 아니면 포기하든가...존나 죽을 힘을다해서 몸 멋지게 만들면 여자들도 은근히 몸 보는 취향있는 여자도 있어서 얼굴이 개그맨 김제동이나 김영철정도만 아니면 여자가 생기는 경우도 있다 일단 몸되면 옷을 입어도 옷태가 나서 나름 괜찮음 돈도 없고 얼굴도 안되는데 운동도 하기싫으면서 여자 만나고 싶어하면 그건 메갈 워마드나 다를게 없는 놈이다...메갈들이 그거 존나 잘하자나 얼굴 개좃같이 생긴 돼지년인데 성형도 안해 운동도 안해 노력도 안해 지 드러운 외모 남자들이 관심 안가져준다고 돼지들마냥 꾸엑꾸엑 거리는거.....나이 핑계대지말고 열심히 하면 뭐가 변해도 변한다 유튜브 보면 70살 먹은 몸짱 할배들도 있다...어린 애들한테나 아재고 아저씨지 고작 서른 중후반이면 아직 한참 팔팔한 청춘이다
  • 이왕행 2018.09.16 02:39 (*.49.90.22)
    살부터 빼면 되잔항여 ㅋㅋㅋ 왜 안되는지 아는데 못해서 안하는거잖아 결국 ㅋㅋㅋ
  • ㅇㅇ 2018.09.15 01:54 (*.220.12.150)
    남자는 돈만 있으면 여자 10명을 동시에 만나도 아무도 불만을 제기하지 않는다
    하지만 돈이 없으면 여자 한명을 만나도 이년이 불만이 ㅈㄴ게 많지
    그냥 니 월수익이 여자 한명 만날정도도 안나오는구나 생각하면 된다
    다시 말하지만 남자는 돈이다
  • d 2018.09.15 02:11 (*.70.36.145)
    남자 = 돈

    이게 얼마나 슬픈말이냐?
    남자를 좋아한게 아니라 돈을 좋아한거야

    니들같이 생각하는새끼들 때문에 호구는 계속 호구당하게 된다

    남자니까 당연히 능력있어야하고 돈많이 벌어야지
    여자는 이쁘고 몸매좋아야하고

    어리고 이쁘고 몸매좋으면 어리고 돈많은 잘생긴 남자가 댈꾸가야지
    나이 많고 냄새나고 못생긴 돈 많은 남자는 어느정도 관리를 한 혼기가좀 있는 여자들 댈꾸가야지

    돈이면 다 되는 세상.. 그게 사실 보기엔 좋아도 막상
    속을 들여다보면 참 인간적이지가 않아요

    여자들이 돈이 아닌 너를 좋아하게 만들어야 진짜다
    돈 없어지는 순간 바로 주변엔 아무도 안남게 된다.
  • 2018.09.16 00:33 (*.135.47.113)
    난 행복하다 30초중반나이.. 돈도없고 그지인거 항상 어필하지만.. 20대초중반 멋진 아가씨들과 연애도하고
    내가 그녀들 집근처로가면 멀리서왔다고 식사도 사주기도한다. 내말이 구라같지? 진짜임. 단지 내가 사는곳이 일본이라는것. 일본여자들은 마인드면에서 한국여자보다 100배낫다.
  • d 2018.09.15 01:33 (*.70.36.145)
    팩트 - 여자는 칼맞는 순간에도 한손에 폰을 쥐어잡고있는다
    폰에 무관심? = 당신한테 무관심

    그냥 딱봐도 사이즈 나오면 결혼하지 마라 왜 굳이 고민까지하면서 결혼하냐
    정답 다 알고있으면서 남의 의견에 합리화 할 생각말고 접어라
    그렇게 해서 해봤자 1년안에 이혼한다.

    그리고 절대적인 명언 "사람 고쳤는거 아니다" 안변한다 불변의 진리
  • 24601 2018.09.15 02:23 (*.34.163.173)
    무조건 그렇게 단정지을수도 없어. 사람은 다 제각각이라서 와이프가 폰 별로 안좋아함...쪼끄만한 액정 들여다보면 눈아프고 머리 아프다고 잘안만졌음. 그래도 연애하고 결혼 잘했음
  • 2018.09.15 02:23 (*.38.230.68)
    30 후반에 모은돈 2천에서 진작에 걸렀어야지... 아님 그런애도 못거를 정도로 남자도 많이 급했거나
  • ㅁㄴㄹ 2018.09.15 04:48 (*.124.108.98)
    여자가 폰만 붙잡고 있다는 말은 케바케임
    내여친 2G 폰쓴다
    어차피 서로 연락 많이 하는 나라는 한국사람 밖에 없음
    일본 서양 등 잘 안함
  • ㅍ조ㅕㅈ7ㅈ 2018.09.15 09:43 (*.199.79.92)
    케바케라는 새끼가 일본 서양은 케바케를 무시하네 ㅋㅋㅋㅋ
    일본애들도 폰 잡고 살어 임마
  • 2018.09.15 14:49 (*.58.61.148)
    외국은 모르겠는데 일본은 한국이랑은 많이 다른건 맞아.

    내가 겪고 옆에서 본 커플도 좀 있는데 일본애들은 연인간에 너무 자주 연락하는것도 메이와쿠(迷惑 - 폐를 끼침)라고 생각해서 일하는 시간 같은 때는 먼저 연락 잘 안하고, 밤에도 몇시 지나면 연락 안해.

    그래서 보통 한국 문화나 한국 남자에 별 관심 없다가 사귀게 되는 경우에는 일본식과 너무 다르게 항상 전화하고 항상 카톡하고 어디서 뭐하나 다 이야기하고 그러니까 상당히 피곤해 한다.

    저걸 이유로 헤어지는 경우도 꽤 많이 봤어.

    다만 요즘 와서 한류 퍼지고 하면서 한국남자랑 사귀고 싶어하는 애들 많아지고, 그런 애들은 연락 자주하는걸 '한국식'이라고 생각하니까 같이 그러고 노는 경우도 많아지긴 했음.
  • 2018.09.15 13:54 (*.168.157.168)
    뉴욕지하철 타면 이세상 모든 인종들이 폰을 잡고 살던데 시팍새끼냐
  • ㅇㅇ 2018.09.15 14:27 (*.48.40.107)
    딱 보니깐 외국 나가본적 없는 애임.
  • 일본거주 2018.09.16 01:32 (*.99.248.164)
    10~15년전 세대에서나 들렸던 말을 겪어 보지도 않고 걍 싸지르지 좀 마라
    아침에도 새벽에도 단체톡에 메시지 울린다.
    한국식이고 외국식 ㅈ나 늙은이 같은 소리들 하고 있네. 아 여기 필와니깐 ㅇㅈ한다.
  • 이왕행 2018.09.16 02:40 (*.49.90.22)
    혹시 님 만날때만 2g폰 쓰는거 아녀요?
  • 2018.09.16 07:32 (*.58.188.18)
    하는 짓거리 보니 저건 경상도년인거 같다
  • 판사 2018.09.16 07:59 (*.75.164.244)
    남자가 ㅂㅅ이네...그리고 저건 결혼해도 여자의 이기적인 성격에 언젠간 재산다뺏기고 이혼당한다~~~~
  • ㅋㅋㅋ 2018.09.16 20:01 (*.211.44.147)
    뽐덜랜드 새끼 주제에 주작소설 오지네 ㅋㅋ
    저기 새끼들은 죄다 파혼하면 지가 아파트는 했더라ㅋ
    저렇게 망상으로 살면 재밌나?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2096 프로야구 벤치마킹 중인 요즘 축협 마케팅 30 2018.09.15
2095 피규어 모으기의 장인이 된 개그맨 23 2018.09.15
2094 미얀마가 BBC에 보여주지 않으려 했던 로힝야 마을 15 2018.09.15
2093 초밥대통령의 근자감 20 2018.09.15
2092 1유로에 간지나게 살 수 있는 집 19 2018.09.15
2091 손흥민의 기본기 15 2018.09.15
2090 AOA 금수저 찬미 33 2018.09.15
2089 전자 칠판의 위엄 10 2018.09.15
2088 다시 찾아온 축구의 봄? 25 2018.09.15
2087 윤계상이 군대 있을 때 문희준 갈군 이유 22 2018.09.15
2086 미국에서는 상상도 못할 일 23 2018.09.15
» 30대 후반 파혼 썰 33 2018.09.15
2084 상남자의 칼치기 22 2018.09.15
2083 사주를 믿지 않는다는 김희철 26 2018.09.15
2082 다리 잘린 환자가 받는 수술 11 2018.09.15
2081 청담동 유아인 소리 듣는다는 그 미용사 28 2018.09.15
2080 현직 판사에 대한 처벌 27 2018.09.15
2079 오마이걸 혀 사용법 11 2018.09.15
2078 북두의권 근황 14 2018.09.15
2077 메시의 어그로 능력 5 2018.09.15
2076 최근 이란에서 반정부 시위가 일어나는 이유 16 2018.09.15
2075 덮밥집 사장을 울려버린 백종원의 대면평가 20 2018.09.15
2074 아프간 사람들을 위해 공연하는 코미디언 3 2018.09.15
2073 천조국식 치어 방류 23 2018.09.15
2072 새침한 조보아 2 2018.09.15
2071 인천 초등생 살인사건 판결 21 2018.09.15
2070 후전드 찬양 무리수 6 2018.09.15
2069 GOP 병사들의 일과 24 2018.09.15
2068 SON 내 선물은 어디? 16 2018.09.15
2067 코 성형하다가 뇌사로 사망 32 2018.09.15
Board Pagination Prev 1 ...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 91 Next
/ 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