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5d637a7a515f7b9.jpg 미국에서는 상상도 못할 일 한국에서는 가능

165d637aeca15f7b9.jpg 미국에서는 상상도 못할 일 한국에서는 가능

165d637b51515f7b9.jpg 미국에서는 상상도 못할 일 한국에서는 가능

165d637bafe15f7b9.jpg 미국에서는 상상도 못할 일 한국에서는 가능

165d637c1f215f7b9.jpg 미국에서는 상상도 못할 일 한국에서는 가능

  • 코성형 2018.09.15 00:52 (*.166.235.188)
    유럽에서는 되냐?
  • ㅁㅁㅁ 2018.09.15 02:09 (*.47.126.124)
    유럽에서는 되지..
  • ㅇㅇㄴ 2018.09.15 09:45 (*.141.183.18)
    나라마다 다를걸
  • ㅇㅇ 2018.09.15 00:57 (*.200.56.29)
    절대가 어딨냐 ㅋㅋ 종이봉지 같은걸로 감싸서 걍 먹더만
  • ㅇㅇ 2018.09.15 01:02 (*.250.4.115)
    ㅇㅇ 안보이게 갈색 봉다리 같은데 숨겨야되더라. 근데 그거 자체가 코미디 아님? ㅋㅋㅋㅋ
  • ㅇㅇ 2018.09.15 01:22 (*.206.121.66)
    주 따라 다른데.. 종이봉투에 감싸서 먹으면 되는 곳도 있는데.. 그것도 불법인 곳이 잇음..
    물가가 비사서 그렇지.. 저거 무시하면 미국서 경찰이 총들고 오기 때문에 ㅋㅋ
  • ㅏㄹㅇ 2018.09.15 10:01 (*.223.30.236)
    나 살던 주에서는 먹는거는 물론이고 술병이 보이게 들고다니면 안됨, 병신 같은게 리커샵에서 한병씩밖에 안팔아서.. 한병 계산하고 다시 들어가서 줄서서 한병 더 계산하고 ㅋㅋ 맥주는 예외였던걸로.. 캘리포니아는 어떤지 모르겠네
  • ㅇㅇ 2018.09.15 01:28 (*.63.7.84)
    갈색 종이봉투에 싸서 잘만먹더만
  • ㅁㅁ 2018.09.15 01:40 (*.184.111.165)
    엥 농담인줄 알았는데 진짜 안되는건가보네 의외네
  • qew 2018.09.15 01:52 (*.200.242.197)
    개신교 문화권에선 술 먹는 거 자체를 죄악시하는 경향이 있어서 그래.

    아무리 21세기라지만 나라 입장에선 사람들이 술 적게 먹어서 나쁠 건 없잖어.

    그래서 법률적으로도 술 사고 먹는 거에 이런저런 제한을 한국에 비해선 무지 빡세게 하고 있음.

    미국은 워낙 주마다 제각각이기는 해도 몇몇 주 빼면 술 사고 먹는 거에 제한 사항이 ㅈㄴ 많아.

    글고 저 프로그램 시즌 1 때 핀란드 애들 나왔을 때도 똑같은 말 했었어.

    한국은 핀란드에 비해서 술 사기도 먹기도 엄청 쉽다고.
  • 샌프란32년 2018.09.15 04:43 (*.175.165.170)
    어릴적에 이민을 와서 술 취급에 대한 이유를 궁금해 한 적은 없었는데, 여기가 개신교 문화권이라서 그렇다는건 처음 생각해봤네. 그냥 당연히 술은 트렁크에만 싣어야 하고, 길에서 마시면 안되는구나...하고 생각했었어. 고마워 형.
  • 2018.09.15 01:46 (*.98.77.191)
    미국만 그렇지 되는 나라도 많다. 내가 아는건 독일 베를린에서는 그냥 병 들고 걸어다니면서 마시더라 ㅋㅋ
  • ㅋㅋ 2018.09.15 02:00 (*.143.81.4)
    미국이 1930년대 술문제로 금주령까지 내렸을 정도로 술로인해 심각한 사회문제를 일으켰지. 물론 그후 밀주로 알카포네가 엄청난 돈을 벌어들였고. 유럽은 그냥 마셔도 됨.
  • asdf 2018.09.15 02:24 (*.230.225.13)
    미국도 라스베가스나 뉴올리언즈 등 특정 도시 또는 특정 도시 내 지정 구역 내에서는 야외 음주를 허용합니다. 이런 몇몇 특수한 경우를 제외하고 거의 모든 지역에선 불법이긴 하지만.
  • ... 2018.09.15 02:28 (*.211.14.169)
    일본만 해도 가능한데 뭘.
  • 글슨이 2018.09.15 03:09 (*.164.134.31)
    미국도 무조건 안되는건 아니고..각 주마다 허용되는 곳이 있고... 하지만 주택가에선 사실 않그러지..못하는게 맞지... 주택가에 무슨 가게가 있는것도 아니고...글고 날더울때나... 괜찮을때..자기집 그라지 문열어놓고 간이의자에 앉아서 많이들 먹어..저녁되면...
  • ㅇㅇ 2018.09.15 16:51 (*.64.205.3)
    그라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Freeman 2016 2018.09.15 04:31 (*.92.243.93)
    뉴올리언즈 살다 왔어요 뉴올리언즈는 특정구역에서는 가능합니다 ㅋ mba하고 왔는데 학교에서도 맥주 많이 먹는데 다 병과 상표 보이게 먹었어요 물론 그런 분위기 때문에 아파트 수영장에서도 술병 다 보이게 먹음
  • Roll Wave 2018 2018.09.15 07:05 (*.130.163.46)
    Tulane 나오셨네요 ㅎㅎ 근데 Tulane MBA 쓸만하던가요?
  • 987678 2018.09.15 12:51 (*.129.205.110)
    이맛에 라스베가스 가는거지 ㅋㅋㅋ
  • ㅇㅇ 2018.09.15 13:31 (*.198.40.169)
    이동주ㄴ은 지금도 진짜 잘생겨네....
  • ㅇㅇ 2018.09.15 14:07 (*.196.69.175)
    저거 호주도 안됨. 집 앞 마당에서 먹어도 불법임
  • ㅇㄹㄷㄴ 2018.09.15 15:49 (*.175.50.142)
    유럽 폴란드,독일,덴마크,스웨덴 여행간적있었는데 술집앞에 글래스들고나와서 담배피면서 마시더라.

    폴란드는 기차에서도 담배피고 맥주파티도함. 유럽은 음주에대해 굉장히 프리함.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2096 프로야구 벤치마킹 중인 요즘 축협 마케팅 30 2018.09.15
2095 피규어 모으기의 장인이 된 개그맨 23 2018.09.15
2094 미얀마가 BBC에 보여주지 않으려 했던 로힝야 마을 15 2018.09.15
2093 초밥대통령의 근자감 20 2018.09.15
2092 1유로에 간지나게 살 수 있는 집 19 2018.09.15
2091 손흥민의 기본기 15 2018.09.15
2090 AOA 금수저 찬미 33 2018.09.15
2089 전자 칠판의 위엄 10 2018.09.15
2088 다시 찾아온 축구의 봄? 25 2018.09.15
2087 윤계상이 군대 있을 때 문희준 갈군 이유 22 2018.09.15
» 미국에서는 상상도 못할 일 23 2018.09.15
2085 30대 후반 파혼 썰 33 2018.09.15
2084 상남자의 칼치기 22 2018.09.15
2083 사주를 믿지 않는다는 김희철 26 2018.09.15
2082 다리 잘린 환자가 받는 수술 11 2018.09.15
2081 청담동 유아인 소리 듣는다는 그 미용사 28 2018.09.15
2080 현직 판사에 대한 처벌 27 2018.09.15
2079 오마이걸 혀 사용법 11 2018.09.15
2078 북두의권 근황 14 2018.09.15
2077 메시의 어그로 능력 5 2018.09.15
2076 최근 이란에서 반정부 시위가 일어나는 이유 16 2018.09.15
2075 덮밥집 사장을 울려버린 백종원의 대면평가 20 2018.09.15
2074 아프간 사람들을 위해 공연하는 코미디언 3 2018.09.15
2073 천조국식 치어 방류 23 2018.09.15
2072 새침한 조보아 2 2018.09.15
2071 인천 초등생 살인사건 판결 21 2018.09.15
2070 후전드 찬양 무리수 6 2018.09.15
2069 GOP 병사들의 일과 24 2018.09.15
2068 SON 내 선물은 어디? 16 2018.09.15
2067 코 성형하다가 뇌사로 사망 32 2018.09.15
Board Pagination Prev 1 ...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 91 Next
/ 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