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 옷에 녹음기를 붙인것이 불쾌하다는 선생님 아이 옷에 녹음기를 붙인것이 불쾌하다는 선생님

  • 2019.05.16 00:14 (*.120.169.174)
    안보내고 혼자 키우면 되는거 아닌가?

    어차피 CCTV 다 설치 되어 있는데? 그냥 혼자 애 키우면 되는건데? 뭐가 문제야
  • 놓ㄴ 2019.05.16 00:18 (*.144.179.139)
    시시티비는 녹음이 안되어 어떤 말을 하는 지 모름.

    아이의 사회화, 직장 때문에 유치원 보낸다고 적혀있네.
  • 21 2019.05.16 10:19 (*.223.23.72)
    크... 혼자 키우면 되는거 아니냐니
    어리다 어려
  • ㅁㄴㄹㅇ 2019.05.16 11:42 (*.185.119.29)
    어리다고 말하는 건 꼰대다 꼰대~
  • 2019.05.16 22:21 (*.107.121.229)
    어린거 맞음. 애키워본적도 없고 애가있으면 어떨까라는 생각조차 안해본거 너무티남. ㅋㅋ
    꼰대가아니고 존나 현실적인 말임 ㅋ
  • 111111111111 2019.05.18 03:41 (*.97.138.117)
    넌 일베네 ㅋㅋㅋ 니논리면 아무말이나 해도되는거니께
  • ㅇㅎㅇㄹ 2019.05.16 00:19 (*.131.201.118)
    소비자는 머냐ㅋㅋㅋ 학부모란 단어 모르낰ㅋㅋ
  • 두둥~ 2019.05.16 03:21 (*.177.70.112)
    저 여자는 어린이 집이 아이가 배우는곳이 아니라 부모가 아이를 맡기는곳으로 생각하는듯..
    즉 서비스 받는곳.
  • ㅈㅊ 2019.05.16 13:38 (*.225.60.154)
    어린이집 = 보육기관(보건복지부 관할)
    유치원(정식명칭: 처음학교) = 교육기관(교육부 관할)
  • 2019.05.16 00:28 (*.43.3.8)
    오늘도 아줌매미는 여전하네요 ㅋ
  • komaba 2019.05.16 00:29 (*.176.185.252)
    이맛에 판본다.
    내 와이프를 더 사랑하게 됨.
  • 몰카 2019.05.16 00:31 (*.132.181.141)
    선생 입장에서는 개빡치지
  • ㅇㅇ 2019.05.16 00:51 (*.36.141.233)
    본인이 정말 떳떳하고 애들한테 잘해주는 교사라면 안 빡칠 거 같은데
    오히려 '오죽 불안했으면 녹음기를 숨겨놨을까' 하고 애엄마 마음에 공감해야지 그게 봊이들 종특이라매 ㅋㅋㅋㅋ
    어린이집 아동학대 뉴스 그렇게 뜨는 거 보면 학부모는 불안할 수밖에 없다
  • ooOoo 2019.05.16 01:13 (*.39.60.56)
    선생들이면 다들 열받죠. 의심하나? 이렇게 생각되죠. 할꺼면 안들키게 해야지...
  • 2019.05.16 07:03 (*.194.52.80)
    개인번호 물어보는거에서 맘충인거 답나왔구만 뭐

    평소 행실이랑
  • 보고싶다 2019.05.16 08:26 (*.247.190.199)
    아..진짜 컨셉이길 바랄게
  • ㅇㅇ 2019.05.16 20:23 (*.250.85.140)
    니 직장에 책상앞에 CCTV달아놓고 녹음기 설치해 놓는거 감당할 수 있으면 이딴 개소리 인정해줄께
  • 디져야지 2019.05.16 00:49 (*.223.30.131)
    ㅋㅋㅋ스벌년
  • 미나짱 2019.05.16 01:05 (*.110.210.198)
    이런 빠가사리년들이 애를 키워서 사회에 내보내니까 각종 범죄가 생기지 ㅅㅂ
  • ㅣㅏㅓ 2019.05.16 02:38 (*.179.84.105)
    소비자라기 보다는 직원이 뭘 하는지 무슨 말을 하는지 1분 1초 죄다 감시하려는 직장 상사 느낌인데?
  • 오늘 댓글들은 2019.05.16 05:50 (*.2.150.20)
    웬일로 정상이 많네
  • 1 2019.05.16 06:58 (*.45.85.100)
    근데 솔직히 생각해 봐라 본인 아이가 유치원이나 어린이 집에 다니는데 어느날 부터 애가 병적으로 가기 싫어한다거나 선생님 미워 란 말을 한다거나 얼굴에 생채기 같은게 생겨서 집에 온다고 생각해봐. 일도 안하면서 유치원에 보내는 엄마를 말하는게 아니라 맞벌이로 힘들어서 유치원에 꼭 보내야 하는 가정일 경우 녹음기가 문제냐??? 나 같으면 cctv 복사해서 보내라고 할 것 같은데? 유치원선생의 기분이 좋고 나쁘고를 떠나서 평생 애 한테 트라우마로 남을 수도 있는 문제다.

    물론 아이가 이상증세를 보이지도 않았는데 민감하게 반응한다거나
    선생 개인번호를 달라고 하는 것 까진 문제가 있다.
  • 2019.05.16 07:05 (*.194.52.80)
    애가 그런 증상을 나타냈다면

    자기 유리한 대로 말하기 좋아하는 맘충이 저 글에다가 이미 쓰지않았을까 싶네요.
  • 보고싶다 2019.05.16 08:30 (*.247.190.199)
    그건 잘 생각해서 판단해야 합니다.
    아이는 부모의 관심을 유도하기 위해서 거짓말을 하는 경우도 있어요.

    애가 그럼 거짓말을 하겠어욧?!!
    우리애는 거짓말 안해욧!!

    애들은 거짓말 잘 합니다.

    진짜 어떤 일이 있는건지, 관심을 끌려고 하는지는 깊게 생각해보고 판단하세요.
  • ㄴㅇ 2019.05.16 09:38 (*.111.28.100)
    ㅂㅅ임? 그런경우엔 CCTV보자고 하는게 맞지
    녹음기는 왜 넣어 유치원이 무슨 범죄집단이냐?
  • ㅈㄱㄷㅂ 2019.05.16 07:28 (*.223.34.8)
    기술의 발전 속 잃어가는 인간성을 그린 영드 블랙미러 시즌 3 중 아켄젤 에피소드가 딱 저 내용.
    애 한번 잃어버릴뻔한 싱글맘이 애 뇌에 칩 이식해서 애가 뭘 보고 듣는지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하고 필터링까지 한다는 내용.
    기술이 좀 더 발전하면 딱 그 짓거리 할 엄마네
  • 익명 2019.05.16 08:18 (*.42.137.31)
    ㅋㅋ 수술방cctv는 그렇게도 찬성하면서 어린이집은또쉴드겁나치네
  • ㅇㅇ 2019.05.16 10:55 (*.53.219.242)
    그러니까 시발 ㅋㅋㅋㅋ
    난 저 맘충 마음 이해된다
  • 아동소년 2019.05.16 08:58 (*.155.81.8)
    사람 마음이 간사한게
    어린이집 교사도
    저런 극성맘 아이한테는 잘해주게 된다
    방임맘 친절맘 애는 별 신경도 안씀
    남녀를 떠나서 인간심리고 헬조선 종특임
  • 화초 2019.05.16 09:11 (*.193.18.175)
    아 대부분은 저렇지 않지만 요즘 골때리는 학부모가 예전에 비해서 자꾸 증가한다.
    심각한 문제다.
  • 321321 2019.05.16 09:17 (*.14.20.197)
    후달리나 뭐가 문제지
  • ㄴㅇ 2019.05.16 09:40 (*.111.28.100)
    떳떳하고 아니고 문제가 아냐
    너같으면 직장에서 너가 하는말을 뭔가 잡아내려고 다 녹음한다고하면 그 직장 다니고싶겠냐? 그게 인간적인 행동이냐?
  • 123 2019.05.16 09:26 (*.41.93.242)
    와 진짜 개념없고 생각없는 애들이 결혼해서 애낳으면 이렇게 되는거구만
    요즘애들 다 개념없던데 큰일이다
  • 2019.05.16 09:46 (*.235.56.1)
    자기 자리에 음성되는 CCTV 설치하고 하루종일 뭐하는지 사장이 체크하면 참 좋아하겠다..
    말같지도 않은걸로 이해 시킬려는 저런 논리 넘흐 싫다
  • 불독 2019.05.16 10:24 (*.223.23.72)
    자기 애가 혹여나 다칠까봐 폭언을 들을까봐 불안한거지.
  • 무명씨 2019.05.16 10:27 (*.62.8.191)
    통비법 위반임. 유죄
  • 댓글배달 2019.05.16 11:26 (*.209.143.174)
    씨발년이 지가 뭘 잘못했는지도 모르네. 지 새끼 학교 보내도 똑같이 할 듯. 애 핸드폰 뒤져보고...지가 병신 같으니 남도 병신같을 거라는 생각 하에서 나오는 행동.
  • 3453 2019.05.16 11:26 (*.47.249.107)
    아이 사춘기때 어떻게 할려고........ㅎㄷㄷ
  • ㅁㄴㄹㅇㄴㅁ 2019.05.16 11:58 (*.245.60.10)
    엄마의 마음이 이해도 간다~
    그럼 CCTV를 실시간 으로 공개하는 것도 좋을듯 그러면 엄마들 마음이 편안하잖아? 응?
  • ㅇㅇㅇㅇㅇ 2019.05.16 12:11 (*.62.216.236)
    전화번호 계속 달라는거 보소 ㅋㅋㅋㅋㅋㅋㅋ
  • ㅇㅇ 2019.05.16 12:13 (*.33.181.58)
    너가 일하는 직장에서 컴터 모니터를 사장이 실시간으로 체크하고, 늘 cctv로 본다고 생각해봐라
  • n2 2019.05.16 15:36 (*.153.237.140)
    대기업 중 일부는 그렇게 한다
    컴텨화면이 캡쳐됨
    cctv는 못하지 눈에 보이니까
  • ㅇㄹㅇ 2019.05.16 13:08 (*.39.138.251)
    막상 지 자식새끼들 쳐맞고 들어오면 전부 지랄발광한다
    즈그들이 인식하기 전까지는 프라이버시 존중하는 깨시민일 뿐이지
  • 2019.05.16 13:41 (*.225.60.154)
    개인번호...
    프라이버시 무시할 만큼 돈 내지도 않는 것이.
    그 돈 마저도 교육청이 내주는 거 아니냐
  • 에라이 2019.05.16 13:53 (*.204.143.45)
    수술방에 몰래 녹음기 숨겨간건 괜찮고 애기옷에 녹음기 몰래숨겨서 보낸건 죽일년이냐 이븅신드라?ㅋㅋㅋㅋ
  • 0000 2019.05.16 18:26 (*.158.203.101)
    전화번호 안알려준 원장이나 애한테 녹음기 숨겨보낸 엄마나 개찐 도찐
  • ??? 2019.05.16 19:28 (*.31.34.112)
    ??? 개인 전화번호를 왜 알려줘야함??? 퇴근 시간 지나고나서 밤 10시에 교사 개인폰으로 문자보내고, 주말에도 머리삔 어린이집에 놔두고 간 것 같으니 찾아달라는 전화도 한다던데.
  • ㅁㄴㅇㄻㄴㅇㄹ 2019.05.16 20:24 (*.112.181.175)
    수술방 cctv랑 다를게있나 이게? 왜케들 ㅈㄹ이지
  • ㄴㅇ 2019.05.16 21:13 (*.111.28.230)
    병1신아 환자가 몰래 수술방에 cctv달다 걸렸냐? 딴소리야 짜증나게
  • ㅁㄴㅇㄻㄴㅇ 2019.05.16 23:16 (*.112.181.175)
    븅~신
  • ㄴㅇ 2019.05.16 21:11 (*.111.28.230)
    병신이 많네ㅎ 상대방 동의없이 몰래 녹음하려다 걸린거야 이게 잘못이 아니라고 ? 그리구 교실마다 번호있는데 왜 개인폰번호가 필요하냐?
  • 1234 2019.05.16 23:16 (*.224.194.69)
    소비자랑 사생활이랑 구별 되야되는거 아닌가 백화점 직원이면 고객한테 사생활도 침해 받아야 되나 저러니까 맘충 소리 처듣고도 자기가 맘충이 왜 아닌질 모르지
  • 연어 2019.05.16 23:22 (*.36.151.42)
    불쌍한 인혁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960 인천 중학생 가해자 처벌 수준 19 2019.05.16
959 언행일치의 아이콘 41 2019.05.16
958 대림동 경찰 폭행 86 2019.05.16
957 곽정은식 사과 30 2019.05.16
956 직업여성 지원금 주던 그 지자체 10 2019.05.16
955 펑티모 성형 전 후 27 2019.05.16
954 71년생 고등학생 12 2019.05.16
953 아이언맨 인생 최고의 음식 20 2019.05.16
952 공무원 절대 사절 29 2019.05.16
951 최근 웹툰 때문에 사과한 기안84 댓글 상황 41 2019.05.16
950 여자친구에게 보여줬더니 13 2019.05.16
949 관종의 난 17 2019.05.16
948 대형견 시비거는 투덜이 대처법 38 2019.05.16
947 걸그룹 취향 저격 18 2019.05.16
946 아파트 경비원 때려 숨지게 한 주민 18 2019.05.16
945 공권력 승리 기념 뮤직비디오 재해석 9 2019.05.16
944 매물로 나온 넥슨 아무도 안 사 24 2019.05.16
943 짜는 민경이 8 2019.05.16
942 세상에서 가장 교육적인 반지 20 2019.05.16
941 8살 연하 남편에게 세대차이 느낄 때 16 2019.05.16
940 생수병 유통기한 37 2019.05.16
939 전설의 자막 제작자 9 2019.05.16
938 사랑은 대남성 착취용 프로파간다 14 2019.05.16
937 조세호가 일류 개그맨인 이유 6 2019.05.16
» 아이 옷에 녹음기 숨기고 유치원 보낸 엄마 53 2019.05.16
935 걸캅스가 예매율 1위라고? 7 2019.05.16
934 하이패스 차선 준수 92 2019.05.16
933 위기의 심익현 43 2019.05.16
932 수술실에서 벌어지는 일 47 2019.05.16
931 열일하는 상기씨 13 2019.05.16
Board Pagination Prev 1 ... 218 219 220 221 222 223 224 225 226 227 ... 254 Next
/ 2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