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TF 2019.06.12 15:11 (*.157.7.57)
    결국 며칠만 버티면 잠잠해진다고 여길 거다 중국은 결국 그렇게 될 분위기고
  • 알랴줌 2019.06.12 15:56 (*.150.30.78)
    호주에서 유학하고 한국 지잡에서 교수하는 홍콩여자애 한 두달 만났거든.
    홍콩 사람은 스스로 중국사람이라고 생각 안 함.
    중국사람한테 홍콩 사람이냐? 중국 사람이냐 물으면 개빡침. 홍콩도 중국인데 왜 그렇게 물어보냐고. 그래서 중국 사람 만나면
    본토 사람이냐? 홍콩 사람이냐? 대만사람 이냐 이렇게 물어봐야 됨.
    반대로 홍콩 사람한테는 홍콩 사람이냐? 본토 사람이냐 물으면 개빡치지.
    그러니까 차라리 그냥 어디서 왔냐면 물어봐야지 홍콩, 대만 뭐 이런 것 까지 먼저 물어보면 안 됨.
    나도 그럼 정서를 알고 있었고 대화나 카톡은 영어로만 해서 큰 문제 없었는데
    내가 북경어를 배워서 번체를 쓴단 말이야. 실수로 카톡에 번체로 썼다가 지적당하고 며칠 후에 또 번체 쓰다가 여자 개빡쳐서 헤어짐.
    다행히 그 전에 홍콩은 보내줘서 그닥 아쉽진 않음.
  • ㅇㅇd 2019.06.12 16:16 (*.54.75.22)
    그걸로 빡쳐서 헤어질 정도면 잘헤어졌네
    중화사상이 엄청나구만
  • ㅇㅇ 2019.06.12 16:24 (*.251.242.86)
    중화사상 말 뜻은 알고 쓰는거냐
  • ㅁㅁ 2019.06.12 16:43 (*.221.63.151)
    뭐랄까 뭐지 이 병신들의 향연은
  • 꺼어억 2019.06.12 16:56 (*.244.127.141)
    댓글남긴 꾸러기들아, 첫줄+막줄만 보자.
    자기 홍콩여자랑 했다고 자랑질 하잖아!!!
  • ㅈㅈㅈ 2019.06.12 17:04 (*.39.155.121)
    번체 간체도 구분못하나?
    그리고 북경어가 아니라 보통화.
    또 홍콩사람이면 영어쓰는거 좋아하는데
    왜 중국어로 대화를 해?홍콩인들 콧대 개높아서
    영어로 대화하는거 좋아하는데?
    유학한거 맞음?
    그리고 보통 어디사람이냐고 물을때
    본토사람이냐고 안물어봐, 대륙사람이냐고 묻지...
  • ㅇㅇ 2019.06.12 21:05 (*.50.149.242)
    영어로 카톡할 지적수준 > 홍콩과 중국이 정체성이 완전다르다는 상식

    여기서 한글로 리플다는 병필이 형들도 홍콩상황은 알텐데...
  • 11 2019.06.13 10:50 (*.234.232.13)
    같은 뿌리인데 대만이나 홍콩사람이 중국와서 간체 공부함....
    오히려 중국 학자들 사이에서 오리지날 한자(번체)는 한국이 선두가 되었다고
    통탄한다고 함 ㅋ 나도 중국어 배웠지만 간체만 배워서 번체는 모름
    중국인들 대부분이 나랑 비슷... 30대는 모르지만 10~20대는 노답이지
  • ooOoo 2019.06.12 18:08 (*.242.182.38)
    덩샤오핑이 그랬나? 흰고양이건 까만 고양이건 쥐만 잘 잡으면 된다고... 중국정부는 국민(인민이겠죠..)이 잘 먹고 잘 살면 사회체제에 대해서는 불만이 없을거라고 생각하죠. 그게 오래전부터 내려오는 통치 방식이거든요. 누가 황제가 되건 백성들이 잘먹고 잘 살면 된다고... 근데 요즘보면 별로 그런 것 같지도 않아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2934 매끈한 백지헌 6 2019.06.13
2933 허세의 최후 8 2019.06.13
2932 김태호 PD 새 예능 라인업 15 2019.06.13
2931 금괴 밀수 수법 15 2019.06.13
2930 노라조 새 멤버의 나이 11 2019.06.13
2929 그녀의 한입만 7 2019.06.13
2928 살 많이 빠진 성소 3 2019.06.13
2927 유니클로 매장에서 노는 아이 13 2019.06.13
2926 지호에게 까불다 걸리면 7 2019.06.13
2925 청와대까지 찾아갔지만 12 2019.06.13
2924 신비의 노림수 5 2019.06.13
2923 홍콩 시위 현장 66 2019.06.12
2922 약국이 또 20 2019.06.12
2921 센세 피꺼솟 17 2019.06.12
2920 통영 경찰서장의 사과문 18 2019.06.12
2919 수능만점자의 패기 22 2019.06.12
2918 6만 7천원 결혼식 40 2019.06.12
2917 여경 체력 문제 고심 끝에 28 2019.06.12
2916 비아이 의혹에 YG 반응 13 2019.06.12
2915 질병관리본부 홍보물 18 2019.06.12
2914 인천 총 드랍 사건 19 2019.06.12
2913 유상철이 기억하는 슛돌이 이강인 19 2019.06.12
2912 정의로운 세상을 꿈꾼다는 정당 21 2019.06.12
2911 진압 중인 홍콩 24 2019.06.12
2910 아이스버킷 레전드 17 2019.06.12
2909 악마 예비군 11 2019.06.12
2908 비아이와 승리의 연결고리 6 2019.06.12
2907 기자들의 단톡방 15 2019.06.12
2906 50년 동안 바보 취급받았던 전쟁 영웅들 7 2019.06.12
» 홍콩 시위 배경 지식 10 2019.06.12
Board Pagination Prev 1 ... 144 145 146 147 148 149 150 151 152 153 ... 246 Next
/ 2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