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드랍 2019.06.12 16:23 (*.157.7.57)
    파밍 개꿀
  • 2019.06.12 16:25 (*.223.35.99)
    M4가 아니라서 버린듯
  • ㅇㅇ 2019.06.12 16:27 (*.204.48.107)
    5탄만 먹은거지
  • 드랍더빗 2019.06.12 16:30 (*.33.184.217)
    자료사진이 혼란하다 혼란해
  • 123 2019.06.12 16:35 (*.41.93.242)
    이거 k2랍니다 m16이 아니라
  • 2019.06.12 17:54 (*.221.63.151)
    뭐여 드랍총이 왜이래? 마계인천이라 그런가..
  • ㅋㅋ 2019.06.12 18:00 (*.38.39.214)
    m16을 아직도써? 월남전도 아니고..
  • ㅇㅇ 2019.06.12 18:05 (*.33.178.1)
    예비군 가면 아직 칼빈 주는데도 있어 ㅋㅋㅋ
  • ㅇㅇ 2019.06.12 22:38 (*.148.57.131)
    예비군가면 애무16~
  • 2019.06.13 10:03 (*.157.78.31)
    애무 16은 m16을 일본식으로 읽는 거다
    그냥 엠 16이라고 해라
  • 0000 2019.06.13 18:31 (*.158.203.101)
    쪽바린갑지.
  • 1111 2019.06.12 23:55 (*.206.141.186)
    우리나라가 개발했다는 k1, k2 보다 사실 m16이 더 정밀도 높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월남전꺼보다 쓰레기임
  • 모신나강 2019.06.14 13:06 (*.156.153.110)
    이거 레알. 전방이라 K1, K2만 쏴봤는데
    예전에 예비군가서 M16 처음쐇는데 설렁설렁 대충 쏴도 표적에 다 꽂히더라.
    오히려 조준자는 K2가 훨씬 잘 맞을거 처럼 생겼는데. 똥총인걸 깨닳았다.
    M16쏴봤더니 AK가 궁금하더라.
  • 강한친구 2019.06.12 18:24 (*.105.43.146)
    그래 훈련이나 행군때마다 총 무거워서 좆같지..
    그냥 버리면 체력도 비축하고 얼마나 좋냐?
    정신력으로 극복 못 하는게 총 무게다.
    쌍팔년도처럼 정신력이나 군기 강조하지 말고
    무거운건 길가다 눈치 안 보고 버릴 수 있도록 해라
  • g 2019.06.12 19:14 (*.100.159.166)
    저거 차타고 가다가 흘린걸로 아는데
  • 123 2019.06.12 20:11 (*.201.108.15)
    그거 줏어서 살인사건 나면 ㅈ되는거야
  • ㅎㅎ 2019.06.13 04:28 (*.134.166.161)
    근데 웃긴게 기술좋은 기술자들 몇 모으면 총은 만들어......근데 그 기술자들이 총알은 만들줄 모르네......
  • ㅇㅇ 2019.06.12 19:16 (*.34.197.111)
    총을 어케흘리냐.. 군기가빠져도 너무빠졌다.
  • ㅁㄴㅇㄹ 2019.06.12 19:32 (*.170.107.218)
    남자는 간지나게 보급총을 먹어야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352 김태호 PD 새 예능 라인업 15 2019.06.13
351 금괴 밀수 수법 15 2019.06.13
350 노라조 새 멤버의 나이 11 2019.06.13
349 그녀의 한입만 7 2019.06.13
348 살 많이 빠진 성소 3 2019.06.13
347 유니클로 매장에서 노는 아이 13 2019.06.13
346 지호에게 까불다 걸리면 7 2019.06.13
345 청와대까지 찾아갔지만 12 2019.06.13
344 신비의 노림수 5 2019.06.13
343 홍콩 시위 현장 65 2019.06.12
342 약국이 또 20 2019.06.12
341 센세 피꺼솟 17 2019.06.12
340 통영 경찰서장의 사과문 18 2019.06.12
339 수능만점자의 패기 22 2019.06.12
338 6만 7천원 결혼식 40 2019.06.12
337 여경 체력 문제 고심 끝에 28 2019.06.12
336 비아이 의혹에 YG 반응 13 2019.06.12
335 질병관리본부 홍보물 18 2019.06.12
» 인천 총 드랍 사건 19 2019.06.12
333 유상철이 기억하는 슛돌이 이강인 19 2019.06.12
332 정의로운 세상을 꿈꾼다는 정당 21 2019.06.12
331 진압 중인 홍콩 24 2019.06.12
330 아이스버킷 레전드 17 2019.06.12
329 악마 예비군 11 2019.06.12
328 비아이와 승리의 연결고리 6 2019.06.12
327 기자들의 단톡방 15 2019.06.12
326 50년 동안 바보 취급받았던 전쟁 영웅들 7 2019.06.12
325 홍콩 시위 배경 지식 10 2019.06.12
324 상고시대에 등장한 인권운동가 17 2019.06.12
323 최근 폭로된 일본 자위대의 삽질 15 2019.06.12
Board Pagination Prev 1 ... 205 206 207 208 209 210 211 212 213 214 ... 221 Next
/ 2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