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8187_1536642835.jpg


  • 성형 2018.09.20 01:43 (*.166.235.188)
    분위기 보소
  • 2018.09.20 06:43 (*.36.147.49)
    ㅋㅋㅋㅋ 어느 나라에 지어도 대박날거 같은 카페인데
    그 가격에 저 시설에...

    근데 어째 줄 슨 애들은 투어리스트 같다?
  • ㅁㅁ 2018.09.20 13:36 (*.62.173.106)
    그러게.. 수익 생각 안하고 마케팅하는듯..
    경남 창녕에 지어도 손님은 많을듯..
  • 2018.09.20 20:32 (*.149.33.153)
    창녕 무시함?
  • ㄹㄴㅇ 2018.09.20 01:45 (*.133.219.87)
    아니 그냥 평범한 스타벅스가 아니잖아?;;
  • 2018.09.20 01:52 (*.143.81.4)
    절반이상이 비 이태리인, 즉 관광객들이라 생각하면 될듯. 이태리인들 상대로 하는게 아니라 이태리에 관광온 사람들 상대로 하는 가게 일거야.
  • ㅇㅇ 2018.09.20 01:53 (*.251.242.86)
    이탈리아에 스타벅스 간다는건 외국 업체가 우리나라에 김치 판다는건데 심혈을 기울여야지
  • 2018.09.20 01:55 (*.212.61.109)
    근데 좀 정신사납다..@.@
  • 2018.09.20 02:01 (*.143.81.4)
    이태리가 미국 커피를 우습게 생각하는 이유는 미국인들이 이태리의 앞선 커피문화를 카피해서 거대하게 상업화 시켜서이다. 예를들면 요즘 유행하는 라떼아트의 원조가 이태리의 커피장인들이었지. 그걸 미국인들이 배운후 자신들이 창작한양 선전하고 전세계에 퍼트려버림. 어느 종가집 김치를 일본인이 베끼고 레시피 훔쳐서 전세계에 퍼트려서 대성공을 한 후 한국에 김치공장을 역으로 차린다면 한국인들 입장에서 과연 그 공장이 운영하는 김치가게를 갈 것인가? 맛도 공장 양산형에 한단계 아래의 베낀 맛인데.
  • -,.- 2018.09.20 07:40 (*.62.180.14)
    2차 세계대전때 미군이 진한커피 못마신다니
    물 퐉 넣어주고 니네들이나 먹는거라며
    지어진 이름이 아메리카노...
  • 인정? 2018.09.20 13:01 (*.111.3.227)
    이태리도 연합군임??
    독일편 아니냐
  • 아싸아는거나왔다 2018.09.20 16:42 (*.128.29.122)
    그러게 1차때는 이태리가 연합국이었어도 2차때는 추축국이었음
  • ㅁㄴㅇㄹㄹ 2018.09.20 11:10 (*.45.184.221)
    피자도그렇고 미국은 카피해서 잘뽑아먹네
  • 유명인똥 2018.09.20 02:02 (*.145.219.54)
    친구가 이태리 사는데 보통 이태리 카페한테 비하면 값이나 맛으로는 스벅이 비비기 힘들고.
    분위기도 훨 좋은곳이 많다고.
    세계유명한 체인 커피맛이 어떤지 이태리인들의 호기심 + 이미 스벅에 길들여진 관광객으로 줄섰다고 하드라.
    스벅이 굳이 맛으로 승부하는거 아니니까
  • 나무 2018.09.20 10:12 (*.157.36.2)
    지금 세대에게는 쉽게 다가가지 못해도
    시간이 흐름에 따라 젊은세대들이 저런 커피문화를 하나둘 접해가면서 익숙해지면
    결국은 프랜차이즈 커피문화도 자리를 잡을수 있지 않을까요?
  • .. 2018.09.20 03:13 (*.158.122.3)
    커피의 맛은 매우 주관적인것이기에 어디가 더 낫다고 평가하긴 힘들지만 이태리의 커피는 너무 발전이 없었음.
    미국과 호주가 끌고가는 커피트렌드가 이태리 방식을 부정하는게 아닌 더 나은 맛과 향을 위해 원두별 로스팅방식과 다양한
    추출방법들의 시도로 만들어 내는 것인데 맥심만 마시던 시골할아버지가 커피는 다방커피가 최고라고 생각하는거랑 다름없음
    위에 이태리를 카피했다고하는데 미국과 호주는 재창조를 한뒤 지금의 수준까지 올려놓은거고 그걸 거의 완벽하게 카피하고
    따라잡는게 일본과 한국의 커피문화임.
  • .. 2018.09.20 10:53 (*.121.223.134)
    아무리 주관적이어도 이태리 커피 맛없다고 하는 여행자를 본 적이 없음
    나도 카페인 줄이려고 커피 잘 안먹는 사람인데
    이태리 커피가 그렇게 맛있다고 해서 먹어봤는데 진짜 달랐음

    대중적으로 선호되지 않는 맛 - 호불호가 갈리는 맛 - 대중적으로 선호되는 맛
    이렇게 단계가 있다면 이태리 커피는 대중적으로 선호되는 맛인거 같음.
    아메리카노를 뭔 맛으로 먹는지 이해도 못하겠는 내가 에스프레소랑 카페라떼를 맛있게 먹었으니
  • 12 2018.09.20 11:35 (*.24.1.54)
    이태리에서 보름정도 있으면서..커피 적응안되서 너무 힘들었는데..개인차는 있는겁니다..아메리카노에 익숙해져 대다수 한국인은 호불호가 갈리는게 맞습니다
  • 2018.09.20 13:06 (*.29.122.218)
    이태리커피에 대한 무슨 대단한 환상을 가지고 있나본데 ㅋㅋㅋㅋㅋ
    이런사람들 진짜많음. 이태리커피는 무슨 이태리에서 재배한 커피콩인줄 아나
    그냥 다 똑같은 커피다. 강하게 로스팅해서 30초에 1온즈 뽑는건 개나소나 다한다고
    요즘 그딴 구닥다리 에스프레소 뽑는건 우리집에서도 가능하다고
    그냥 여행갔으니 기분도 좋고 괜히 커피 종주국이라니 뽕맞아서 그렇게 느끼는거다
    당장 서울에 커피좀 한다는 집들가서 마셔봐라 이태리에서 아무리 찾아도
    서울,도쿄에서 잘한다는 집만큼 하는 집 찾기 힘들어
    이태리는 그냥 에스프레소를 개발한 나라 + 평준화가 잘 이루어진 곳일 뿐
    특별할게 전혀 없다. 이태리커피가 특히 더 맛있다는건 한무당같은 소리다
    오히려 위에 글쓴사람 말처럼 미국,호주,북유럽,일본,한국이 원두선별부터
    추출방식까지 훨씬 앞서 가고 있는상황이다
    이태리 혼자 국뽕치사량 맞고 지들커피가 최고라고 자위질 하는 상황인데
    뭔 맨날 이태리 이태리 하고 앉았냐
  • 2018.09.20 13:12 (*.29.122.218)
    ㄹㅇ 전적으로 동감. 동감할 필요도 없이 그냥 팩트인데
    이태리새키들 밑도 끝도 없이 지들 커피가 최고래 ㅋㅋㅋ
    무슨 추출법에 변화라던가 원두에 딱히 신경쓰는것도 아니면서
  • 1 2018.09.20 07:25 (*.177.169.136)
    뭐가 이렇게 요란한거냐 얘네는?
  • ㅇㅇ 2018.09.20 08:20 (*.103.203.219)
    한국은 아메리카노를 즐겨마신다는거 부터 커피맛을 모르는 나라다.
  • ㅂㅂ 2018.09.20 22:23 (*.223.27.56)
    클래식이나 듣던 할배가 비틀즈 첨듣고 쓰레기취급하는 수준의 헛소리네ㅋㅋ

    아메리카노는 엄연히 세계에서 가장 소비가 않은 커피장르임
  • 1 2018.09.20 09:02 (*.170.30.130)
    저런덴 커피 한잔에 한3만원 하는거 아닌가?
  • 2018.09.20 09:32 (*.55.131.93)
    동네에 있는 스타벅스랑 너무 다른데...

    혹시 놀부부대찌개도 이탈리아 가면 저런 현지화 가능?
  • ㅇㄱㄹㅇ 2018.09.20 09:33 (*.175.50.142)
    이태리는 진짜 유럽의 전통이 살아숨쉬는 곳이기도하지만.

    자동차 하나도 기가막히게 잘만듦.

    람보르기니,페라리,마세라티.. 진짜 이태리 자동차는 최고임..
  • 1233 2018.09.20 11:46 (*.59.34.102)
    마세라티에서 웃고갑니다..
  • ㅇㅇ 2018.09.20 14:38 (*.225.14.196)
    마세라티가 왜? 마세라티 명카인데 뭘 웃어.
    흉기차 만드는 나라 국민들이 비웃을 자동차는 아니지
  • 생각좀 2018.09.20 20:54 (*.37.92.6)
    가격차가 얼만데 비교를 하지
  • 2018.09.20 21:36 (*.237.113.80)
    피아트둥절
  • ㅁㄴㅇ 2018.09.20 09:36 (*.8.160.156)
    몇년전 이태리갔을때 더워서 아이스 아메리카노 마시려했는데 파는곳이 거의 없더라. 이태리애들은 커피에 왜 물을타고 거기에 얼음까지 넣어먹는지 이해못한다고 하더라. 대부분 에스프레소로 마시더라. 설탕 듬뿍넣어서 ㅎㅎ 근데 그 맛이 베트남 커피맛 ㅋ
  • ㅇㅇㅇ 2018.09.20 09:37 (*.36.131.222)
    분위기 훨 좋은데 어디가 많냐 ㅋㅋ

    리저브매장으로 대형 로스터 블랙이글 같은 머신 놓고
    질소커피 콜드브류 팔고
    인태리어 저렇게 해놓으면 이태리 애들도 한 두번은 가겠지
  • 스벅골드 2018.09.20 10:05 (*.211.88.240)
    A-96 사이렌오더로 주문하신 수박블랜디드 나왔습니다~
  • ㅇㅇ 2018.09.20 10:11 (*.222.131.186)
    10년도 더 전에 유럽 배낭여행 중에 이태리 어느 작은 호텔에서 아침에 마신 카푸치노가 아직도 잊혀지지가 않는다.
  • headache 2018.09.20 10:31 (*.207.113.122)
    세상에...
    사이폰에다가, 워터 드립 커피도 있는걸 보고 역시 다양하구나.
    라고 생각하고 있다가. 로스팅 기계에 화덕에 직접구운 빵까지.
    대박 터질만 하네.
    그나저나 저렇게 큰 로스팅 기계는 정말 처음봤네.
  • 2018.09.20 15:24 (*.29.122.218)
    세계에서 3번째로 크다네
  • ㅇㅇ 2018.09.20 12:01 (*.48.40.107)
    원래 오픈 첫날은 다 그래

    - 백종원 -
  • 아하 2018.09.20 12:11 (*.154.198.59)
    시설도 그렇고 바리스타도 우리나라 스타벅스랑은 급이 다른거 같은데 가격은 얼마나 하려나....
  • 2018.09.20 13:09 (*.29.122.218)
    에스프레소 한잔에 2유로 정도로 이태리 평균에 비해 비싸지만 우리나라보다는 쌈
  • 오호 2018.09.20 13:28 (*.167.152.100)
    레트로 퓨쳐리즘에 앤틱을 블렌딩
  • ㅅㅅㅅ 2018.09.20 13:35 (*.143.181.66)
    어느나라든 서민들 사는곳은 다 같구나...
  • 킹봉준 2018.09.20 13:48 (*.218.142.74)
    이태리 패션이야 유명하다지만
    그렇다고 나이키 안입는거 아니자너
    그거랑 같은거지 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535 선물 받고 좋아하는 정은이 32 2018.09.20
1534 아우디 구형 신형 실내디자인 차이 37 2018.09.20
1533 97년생 SBS 신입 아나운서 42 2018.09.20
1532 전설의 차장검사 32 2018.09.20
1531 직업군인 남친과의 결혼 32 2018.09.20
1530 겨울이 되면 뒤바뀌는 포식자 관계 21 2018.09.20
1529 북한의 인기 길거리 음식 23 2018.09.20
1528 이중주차에 빡친 상남자 37 2018.09.20
1527 추억의 늙병필 장난감 42 2018.09.20
1526 안시성주 양만춘 배역을 맡았던 배우들 23 2018.09.20
1525 요즘 가장 선호하는 이별 통보 방법 29 2018.09.20
1524 EBS에서 메가스터디로 이적한지 3년된 이다지 30 2018.09.20
1523 대부업 이름 바꾼다 30 2018.09.20
1522 양현석과 블랙핑크의 단톡방 25 2018.09.20
1521 전라도는 안 된다는 편의점주 178 2018.09.20
1520 마이크로닷 악플 레전드 12 2018.09.20
1519 인민군의 각하 영접 9 2018.09.20
1518 이재용 야구장 자주 다니던 시절 33 2018.09.20
1517 레이싱카 디자인 26 2018.09.20
1516 알고보니 허언증 11 2018.09.20
1515 지코가 말하는 평양냉면 18 2018.09.20
1514 90년대 이후 출생자들은 모르는 것 30 2018.09.20
1513 한국만 유별난 학벌주의? 102 2018.09.20
1512 정은이 친구들 13 2018.09.20
» 오픈 첫날 대박 터진 이탈리아 스타벅스 42 2018.09.20
1510 레이서 빙의한 모닝 61 2018.09.20
1509 신입사원들에게 해주는 조언 13 2018.09.20
1508 양덕의 위엄 17 2018.09.20
1507 남북 연결 도로 구상도 73 2018.09.20
1506 카레국 어느 마을의 결혼문화 25 2018.09.20
Board Pagination Prev 1 ... 61 62 63 64 65 66 67 68 69 70 ... 117 Next
/ 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