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탈모 2019.07.12 00:30 (*.250.198.231)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어쩔수없어 2019.07.12 01:03 (*.84.169.107)
    역시 비아그라
  • ㅇㅇ 2019.07.12 01:27 (*.109.61.253)
    진짜 비아그라 먹으면 안죽고 발기력이 지속되나요?
    그리고 그것도 내성이 생기지요?
  • ㅂㅂㅂㅂ 2019.07.12 02:10 (*.216.214.211)
    내성 안생기는거 같아.
    나는 중딩때부터 하도 ㅈㅇ를 해서 그런가
    20살때부터 부전이 왔거든
    처음엔 잘 서는데, 중간에 자꾸 죽어버려.
    그래서 20대 후반부터 비아그라를 썼어.
    의사가 심인성도 비아그라가 굉장히 효과가 있다고
    하더라고. 한번 먹고나면 여친을 완전히 보내버렸거든.
    먹었을때만 효과가 있는건 아니고 몇일 효과가
    지속 되다라고. 약발 떨어지면 또 먹고 그랬는데
    자신감이 붙으니까 그때부턴 빌기력에 전혀 문제가 없고
    항상 풀발기가 유지되더라고. 이제 필요 없는거 같아서
    끊은지 몇년 됐어. 지금도 아주 잘 스고 있어 ㅋ
  • 2019.07.12 11:53 (*.140.77.232)
    소리는 잘들려?
  • 인천나그네 2019.07.12 13:32 (*.215.242.2)
    ㅈㅇ 해서 20살에 부전이왔다고?? 난 30대 중반이고 14살부터 얼마전까지 1일 1따ㄹ 혹은 1떠ㄱ을 해왔는데도 좀만 꼴릿한거 보면 자꾸 서재껴서 죽겠는데 ㅋㅋ 물론 1일 1ㄸ 했더니 부전보다는 불감은 좀 오더라구. 예를 들면 슴가가 없거나 혹은 속이 넓거나 물 많으면 발사가 잘 안됨 ... 그래서 전 여친이 얼굴은 좀 예뻤는데 AA컵에 흔히 말하는 허벌이어서 1년 좀 넘게 사귀는 동안 수십번 관계했는데 세번인가 밖에 못 쌈 ... 그때마다 나보고 문제 있냐고 뭐라 한소리들었는데 갑자기 개빡치네 ...
  • 2019.07.12 02:25 (*.58.98.103)
    성분 낮은거 있다 다 100부터 시작하는거 아님
  • t1 2019.07.12 08:58 (*.221.162.114)
    딱딱하게 있기보단 뭔가 '건들이기만 해봐' 이런
    반정도 화난 상태
  • 군필여고생 2019.07.12 10:18 (*.244.127.142)
    너 내가 쓰려던 말 아주 똑같이 썼다. 딱 맞아.
    인도산 수하그라도 효과 좋다. 반알만 먹어도 아오~ ㅋㅋㅋ
  • 시알리스 2019.07.12 14:31 (*.176.255.18)
    비아그라는 발기 지속력과 큰 관계 없음
    발기를 잘하게 하는거임
  • 보고싶다 2019.07.14 20:01 (*.247.190.199)
    지속력 효과 있던데 나는
    연타가 거의 불가했었는데, 먹고 나니까 삼타까지 안죽던데
  • 아동소년 2019.07.12 07:44 (*.177.138.25)
    회사사람이 한알 주길래 반으로 나눠서 두번 먹어봄
    비아는 아니고 팔팔정인가하는 카피였는데
    인생최고의 발기력을 느낌
    길이와 굵기도 늘어나는 그런 느낌
    반알 먹어도 그정도인데 한알 다먹으면
    장난 아니겠지?
  • 보고싶다 2019.07.14 20:02 (*.247.190.199)
    한번에 많이 먹으면 몸에 무리오던데
    내 경험으로는 일단 얼굴이 붉어지더라.
    거기서 더 먹게 되면 머리도 아파오더라.
  • ㅇㄹ 2019.07.12 07:47 (*.209.210.120)
    반알씩만 먹어도 짱짱맨 난 3등분 해서 먹을 때도 있음 아씰려고 ..
  • 324 2019.07.12 09:55 (*.64.29.105)
    니네 30개 한통에 16만원 이런거 사먹지 마라

    그거 100퍼 중국산이고 함량이 뒤죽박죽이라 위험하다

    비뇨기과 가면 상담 몇초하고 처방전 발급해준다

    약값도 개당 5천원선이라 별로 안비싸

    쪽팔려서 간혹 중국산 통으로 된거 사먹었었는데 이게 어떨때는 전혀 반응없고

    어떨때는 고추가 폭팔할거 처럼 부풀어서 이상하다 했거든

    그래서 정식 비뇨기과 갔는데 카운터에 남자 간호사들 있는 경우도 있고

    여자 간호사들 있는 경우도 있어

    내가 처음 간 곳은 남자 간호사 2명이 접수해주더라

    남자끼리니까 별로 부끄럽지 않았는데

    타지역 출장가서 들린 비뇨기과 카운터에 여간호사 2명이 앉아있더라

    우리 병원 오신 적 있으세요? 하면서 없다고 하니까 인적사항 적으라고 하더라

    그러더니 어떤 문제로 오셨어요? 갑자기 묻길래

    인적사항 적다 무심코

    고추가 안서요. 이랬다가 순간 얼어붙음..

    간호사들은 무표정으로 네~ 인적사항 적어주세요 하고 넘어가더라

    쪽팔릴 것도 없고 그냥 처방받아서 먹어 그게 제일 안전해
  • ㅇㅇ 2019.07.12 13:46 (*.167.165.37)
    나는 한알먹고 머리가 다음날 너무 아파서 의사한테 말했더니 이번엔 전에 처방해줬던 거랑 다른계통을 추천해주더라고 근데 그거 먹고도 약간의 홍조와 두통은 피할수가 없더라 나는 운동밖에 없나벼 ㅎㅎ 두통때매 무서워서 저런약 못먹음
  • ㅇㅇ 2019.07.12 15:14 (*.38.34.102)
    나도 두통이랑 코막힘이랑 홍조
    ㅅㅂ
    현타오면 암만먹어도 잘 스지도않음
  • 두둥~ 2019.07.12 21:26 (*.177.70.112)
    범인은 이안에 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2482 고소 당하고도 정신 못 차리는 진상 26 2019.07.12
2481 골목식당 부리또 가게의 문제 19 2019.07.12
2480 일본은 6.25 참전국 아냐 20 2019.07.12
2479 유연한 처자 29 2019.07.12
2478 기초생활수급자가 느낀 빈부격차 45 2019.07.12
2477 어머니 빈소에서 무대의상 입은 아이돌 14 2019.07.12
2476 민트초코 아이스크림을 처음으로 만든 사람 17 2019.07.12
» 비아그라 도난 사건 18 2019.07.12
2474 경찰이 또 9 2019.07.12
2473 강혜원 출국길 18 2019.07.12
2472 반도체 안 팔리면 33 2019.07.12
2471 서프라이즈 덕후 정형돈 2 2019.07.12
2470 오줌 싸는 스킬 11 2019.07.12
2469 살 오른 선미 14 2019.07.12
2468 32살 여성의 고민 36 2019.07.12
2467 나이트 홍보용 연예인들 진짜로 올까? 22 2019.07.12
2466 사과하지 않고 벌금 내겠다 24 2019.07.12
2465 천재소년 송유근 근황 36 2019.07.12
2464 최고의 밥맛 비결 10 2019.07.12
2463 이게 은하지 19 2019.07.12
2462 월 150받는 백수 VS 월 400받는 직장인 85 2019.07.11
2461 승리의 스티브 68 2019.07.11
2460 남자들의 소울푸드 가격이 싸게 유지되는 이유 30 2019.07.11
2459 백종원 유튜브 근황 20 2019.07.11
2458 일본이 북한에 불화수소를 밀수출 했다 38 2019.07.11
2457 법무부의 정신나간 이벤트 25 2019.07.11
2456 담 넘어 집 훔쳐봤는데 경찰이 놔줘 15 2019.07.11
2455 낳아준 값으로 3억원 요구 23 2019.07.11
2454 한국 민속촌 근황 19 2019.07.11
2453 병원에 온 뽀시래기 11 2019.07.11
Board Pagination Prev 1 ... 134 135 136 137 138 139 140 141 142 143 ... 221 Next
/ 2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