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복분자 2019.08.14 01:32 (*.173.189.230)
    세계유일 빠른년생, 한국나이.
    아는사람이 12월31일 생일인데, 태어나자마자 2살이 말이되나요?
  • corvo 2019.08.14 07:40 (*.223.22.126)
    한국나이는 한국에만 있지만 빠른년생은 일본에도 있음. 일본은 4월에 새학년 새학기가 시작하므로 3월생까지는 빠른년생으로 취급함.
  • ㅇㅇ 2019.08.14 11:53 (*.246.69.130)
    말이 된다 뭐가 문젠대? 생후324개월입니다. 반갑습니다 이럴까? 얼척이 없네
  • 자본주의 2019.08.14 01:33 (*.38.17.248)
    돈많으면 형이다
  • ㄷㄷ 2019.08.14 01:59 (*.77.108.145)
    극혐
  • ddd 2019.08.14 02:37 (*.213.39.130)
    이런건 그냥 빠른년생이 숫자가 적어서 욕먹을 수 밖에 없는 주제임

    대학입시도 수시적을 땐 수시충이라고 수시 일방적으로 욕먹었는데 요새 대학 게시판에 수시 까는 글쓰면
    정시로 미련하게 대학들어왔다고 욕먹는게 훨씬 많음

    그냥 숫자 적으면 욕먹음
  • ddd 2019.08.14 02:40 (*.213.39.130)
    1월1일부터 12월31일부터 끊나 3월1일부터 2월28일까지 끊나 사실 별차이는 없어보임 똑같이 12개월 끊는거니까 빠른년생 없앤 이유가 빠른년생들이 발육이 늦어서 초등학교 저학년 때 교육을 못따라가거나 친구들한테 괴롭힘 당하는 비율이 높다는 취지였는데 그냥 년생으로 끊은 후엔 12월생들이 똑같이 그런현상이 발생함 사실상 의미 없음

    근데 빠른년생은 학교를 부모의 선택에 의해서 윗년생하고 갈 수도 원래 년생으로 갈 수도 있었다는 점이 개족보 문제의 탄생이지
    지금처럼 딱딱 정확히 무조건 입학인 제도가 아니었기에
    규현보다 생일 빠른데 07학번인 사람도 많다는 소리

    결국 이건 생일이 1,2월생이면 대부분이 제도의 피해자라고 볼 수 있음 난 그래서 그냥 인정해주고 있음
  • 2019.08.14 10:47 (*.68.139.151)
    그냥 나이에 대한 미련을 버려
    말로 안 되다 나이로 이기려 드는 놈이 쓰레기지 1, 2월 그걸 왜 아직도 붙잡고 사냐...
  • ㄴㅇㅁ 2019.08.14 03:11 (*.229.78.182)
    형 소리를 편하게 듣고싶으면 돈을 팍팍 써라~
  • . 2019.08.14 05:16 (*.7.248.53)
    저렇게 자기 늦은으론 친구 전혀 없는애들은 좀 까기도 뭐함.
    제도의 잘못된 점이라 쟤네들도 희생양.
  • ㅇㄷ412 2019.08.14 06:24 (*.53.232.179)
    나이 따지는 애들 노답임.. 보통 나이 따지는 애들 1~3살 차이 선그을려고 지랄 발광함 ㅋㅋㅋ
    그냥 같이 어울려서 놀면 될껄 ㅋㅋ
  • 1111 2019.08.14 07:56 (*.62.190.231)
    이승기 잘못이라본다 86이랑 친구먹고 87은 잘랐어야하는데 어정쩡하게 86 87 다 친구먹고 개족보 만듬.
  • 111 2019.08.14 10:10 (*.75.82.9)
    서로 존대 해라 그냥...
    정우성 이정재는 평생친구 자주만나는 술친구라면서 아직도 서로 존대하더라.
  • 이재용 2019.08.14 11:25 (*.105.86.58)
    어차피 우리세대에서나 있는 일이다. 지금 어린애들은 빠른년생이 빨리 입학하는 일 자체가 없어져서 우리세대 다 뒤지면 없어지는 일.
  • ㄷㄷㄷ 2019.08.14 11:29 (*.254.118.76)
    이승기가 잘못한거임 빠른87이면 86애들이랑 친구일텐데 형대접 을 똑바로 받던가
  • ㅇㅇ 2019.08.14 12:56 (*.39.141.84)
    사회에 빠른이 어딨냐
  • ㄱㄱ 2019.08.14 13:25 (*.38.29.43)
    사회에서는 돈많으면 형 ㅋ
  • 2019.08.14 13:41 (*.38.27.222)
    빠른의 문제라기보단 한살 차이로 형동생 위아래로 나누고 말을 놓냐 마냐 하는 문제니까 문제임 ㅋㅋ 그냥 위아래로 한두살 정도는 반말하든가 아님 계속 존대하는게 낫다. 나한테도 두살 어린데 이름으로 부르고 친구라 하는 친구도 있고 30대 이후 사회에서 만나면 아무리 어리고 말 놓으라 해도 어지간해서 안놓고 그냥 존댓말이 편하다고 함. 정우성 이정재도 아직도 서로 존댓말 쓰더라. 아 온라인에서 불특정다수한테는 다 반말한다 친구같아서.
  • 2019.08.14 14:54 (*.195.171.215)
    학창시절 지나고 20대 되면 그까이꺼 1년정도는 걍 버려라;;;
    굳이 어린애한테 말놔라 이런게 아니라 저렇게 애매한 상황일때는 걍 서로 편하게 해. 1,2년 차 그거 지나면 암것도 아니다
  • 111 2019.08.14 15:04 (*.75.82.9)
    빠른년생이 생긴 이유는 서당 교육에서 근대교육과정이 도입될때 일본의 영향하에 있어서다.

    전세계에서 '연차나이 계산법'을 쓰는게 대한민국 딱 하나다. 일본은 전세계와 같이 만 나이를 쓴다. 생일이 지나야 1살 먹는다.
    일본의 초등학교 입학은 '만 7세 아동 입학'이라는 심플한 규정이다.

    계산하기 편하게 2000년에 학교 입학하는 애들로 예를 들어 보자.
    일본은 '만7세 아동 입학'이라는 지극히 심플한 규정 아래 '입학일인 4월 1일날 만 7세인 아이들'이 학교에 입학한다.
    1992년 4월1일생부터 1993년 3월 31일생들이 '만 7세라서' 입학한다.

    한국은 '한국식 나이 8세 아동들이 입학. 그러나 입학일인 3월 1일 전에 생일 지나 있는 학생(1~2월 빠른년생)은 입학 가능' 이라는 븅신 모지리같은 미친 제도를 세워 실행해왔다. '한국식 나이 8세'면 될걸 생일지난건 왜 붙였냐고? 의미도 모르고 일본 따라한건데 일본이 그러고 있었으니까.
    그게 생일 지나면 먹는 만 나이 셈법이라는 명백한 이유가 있는거였는데 그건 신경도 안쓴거다.

    한국은 전세계에서 유일하게 연식으로 나이를 계산하며 연식으로 위아래를 나눈다. 같은 문화권이었던 중국, 대만, 일본 등등 동아시아들도 다 개선된 마당에 유일하게 혼자 그런다. 갑질을 워낙 좋아하는 민족이다보니 지 능력이랑 상관없이 나면서부터 부릴수 있는 갑질 포인트를 포기할수 없었나보다. 그냥 간편하게 연차 나이 셈법을 내다 버리고. 생판 남인 사람이 생년 따져서 상하관계 나누는 거지같은 문화 없애면 된다. 다른 배에서 나왔는데 결의 형제 한것도 아니고 형 아우가 왜 나눠지냐. 당연히 없는게 정상인 그거 없애버리면, 이제 빠른 어쩌고를 따질 필요도 없어진다.

    근데 그건 죽어도 안하려 하니 빠른년생을 해결하겠다고 한 짓거리가 '한국식 나이 세서 8세 입학. 입학일 전에 생일 지나 있으면 입학하는 제도(빠른제도)는 폐지' 이G랄 쳐놨다. 이제 나중에라도 구태의연한 연차나이 셈법을 버리고 만 나이셈법으로 넘어왔을때 어쩌려나 모르겠다. '연식이 같은 아동'만 입학하도록 제도를 바꿔놨으니 만7세 되었는데도 학교 못들어가고 다음년에 들어가야되는 애들 생기겠네. 그때가서 또 바꿀런지.
  • 2019.08.14 17:06 (*.36.144.178)
    누가 학교 쳐빨리가랬나 빡통새끼들
  • 글쓴이 2019.08.14 17:12 (*.8.172.146)
    학번은 학교에서 따지고
    군번은 군대에서 따지고
    나이는 주민번호로 따지면 깔끔하지 않음?
  • 111 2019.08.16 08:54 (*.76.166.155)
    안따지는게 제일 깔끔함.
  • ㅇㅇ 2019.08.14 21:09 (*.111.15.12)
    빠른 중에 개새끼들 한둘 있음. 나이는 어리게 하고 연장자 대접은 받고 뭔 추끼얌마 같이 한국에서는 한국출신이에요 일본에서는 일본사람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4289 서울대 동아리 성희롱 사건 21 2019.08.14
4288 평당 8천만원 거품 아파트 32 2019.08.14
4287 김종국 아버지의 부심 12 2019.08.14
4286 요즘 일제차 오너들 상황 30 2019.08.14
4285 고유정 변론 결국 포기 34 2019.08.14
4284 창지 개명된 지역 39 2019.08.14
4283 AOA 지민 최근 비쥬얼 17 2019.08.14
4282 스타벅스 코리아 근황 12 2019.08.14
4281 호구의 연애 17 2019.08.14
4280 한국에 놀러온 일본인 여성 14 2019.08.14
4279 불장난 하는 놈들 각오해 8 2019.08.14
4278 2018 출근시간 지하철 하차 순위 12 2019.08.14
4277 놀러다니는 다솜이 14 2019.08.14
4276 수리부엉이와 솔부엉이의 차이 14 2019.08.14
» 빠른년생 부심 24 2019.08.14
4274 군인 32명과 관계 31 2019.08.14
4273 솔로 출격 예정인 오하영 7 2019.08.14
4272 담력 테스트 9 2019.08.14
4271 조보린 주량 5 2019.08.14
4270 알바하다 귀싸대기 맞았다 30 2019.08.14
4269 백종원과 딸 19 2019.08.14
4268 위기를 기회로 46 2019.08.14
4267 흠뻑 젖은 노지선 5 2019.08.14
4266 파병 떠나는 청해부대 14 2019.08.14
4265 오달수 근황 11 2019.08.14
4264 얼음으로 기름기 제거 28 2019.08.14
4263 한국 남자들은 다 약골입니까? 39 2019.08.14
4262 이봉주는 내 라이벌이 아니었다 25 2019.08.14
4261 논란의 버거킹 신메뉴 12 2019.08.14
4260 아오이 유우와 남편 9 2019.08.14
Board Pagination Prev 1 ... 188 189 190 191 192 193 194 195 196 197 ... 335 Next
/ 3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