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d75d2182219619d887212a3bd5dbaa7.png


  • ㅇㅇ 2019.08.14 19:55 (*.205.50.56)
    이거 4대강이랑 다른게 뭐냐..
  • 1345 2019.08.14 20:24 (*.190.115.133)
    이게 4대강이랑 뭐가 다르냐고? ㅋㅋㅋㅋ

    해상풍력 검색하고와 그래도 이해 못하면 뭐 너 머리 탓을해라
  • ㅇㅇ 2019.08.14 20:35 (*.109.61.253)
    4대강도 긍정적인 효과가 있어.
    그렇게 따지면 해상풍력도 긍정적인 효과랑 부정적인 효과가 있지? 문재인이 밀던 태양광 사업의 폐해는 알고있어?
    왜 4대강은 자꾸 부정적인것만 보지?
  • ㅁㄴㅇ 2019.08.15 08:41 (*.223.132.67)
    4대강의 긍정적인게 먼데 말해바라
    난 도저히 긍적적인걸 못찾겠다
  • 수지짱 2019.08.15 12:15 (*.185.50.189)
    4대강 홍수 피해감소하고 강주변이 관강지처럼 되었자나
    매년 뉴스에 홍수나서 연간 1조 이러던 뉴스 기역 안나? ㅎㅎ
  • ㅡㅡㅡ 2019.10.26 00:08 (*.39.152.100)
    영산강 유역 주민들이 보 철거 반대하고
    전남 도지사가 자기네는 철거 빼달라는 이유는 뭐겠니?
    니가 생각 따위는 없고 관심 조차 없으니 모르는거지

    별 거지 같은 놈 다보겠네 쯧쯧쯧

    그냥 정부돈 뽑아서 아니지 타지역 세금 뜯어서
    홍어들 배 채우겠다 대놓고 말을 해라
  • 슈피겔 2019.08.14 20:50 (*.179.84.105)
    독일 주간지 슈피겔이 최근 호에서 2011년 이후 독일 정부가 추진해온 탈원전 정책을 `값비싼 실패`로 규정했다. 슈피겔에 따르면 독일은 최근 5년간 신재생에너지에 1600억유로(약 209조원)를 쏟아붓고도 전력 부족에 신음하고 있다. 풍력과 태양광의 발전 효율이 떨어지기 때문이다. 지난해 독일 가정용 전기요금은 2010년 대비 25% 상승해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최고 수준이 됐다. 줄어든 원전을 석탄 화력발전이 메우면서 온실가스 감축은 답보했다.
  • ㄴㄴㄴ 2019.08.14 21:00 (*.179.84.105)
    안전성을 강화한 원자로 ‘APR+’를 개발하기까지 했다. 경북 영덕에 지으려던 천지 1·2호기가 바로 그것이다. 그러나 탈원전 정책에 따라 건설은 백지화됐다. 기술 실증 기회가 사라졌다. 원자력 연구도 위축되고 있다.
    ~~~~~~~~~~~~~~~~~~~~~~~~~~~~~

    ... 이 정권은 자기들 생각이랑 다르면 전부 적폐로 몰아버리고
    오직 자기들만 옳다고 우기고 뷔페니즘과 내로남불이.. 너무 심해
  • ㅌㅇ 2019.08.15 01:01 (*.223.22.132)
    좆저능한 문과충 새끼 좀 안 뒤지냐
  • 111 2019.08.15 01:22 (*.235.238.39)
    풍력발전이 투자비 뽑으려면 몇년이나 걸리는지 아냐?
    니 머리는 두부임?
  • ㅁㅁ 2019.08.14 23:28 (*.119.15.180)
    더더욱 무쓸모에 4대강 사업 2개짜리의 금액임 몰라서 묻냐
  • 다이어트 2019.08.14 20:13 (*.79.150.237)
    그곳.... 노예...
  • 12 2019.08.14 20:15 (*.101.161.7)
    본전 몇년지나면 뽑냐 유지보수는?
  • ㅎㅎㅎ 2019.08.14 23:38 (*.83.48.110)
    직,간접 11만 7500여개의 일자리로 유지보수 꿀잼
  • ㅇㅇ 2019.08.14 20:31 (*.223.26.77)
    신안이면 풍력인지 인력인지 잘확인해야한다.
  • ㅇㅇㄴ 2019.08.14 20:39 (*.47.196.97)
    금액이4대강규모네 ㄷ 본전은 언제뽑는거.?
  • 걱정마세요. 2019.08.14 21:02 (*.179.84.105)
    전기요금에 대해 정부는 “별로 오르지 않는다”는 입장이다. 하지만 지금까지 나타난 사례는 다르다. 이현철 교수는 “독일 가정용 전기요금은 최근 12년간 50%, 2000년 이후로는 200% 올랐다”고 전했다

    걱정 마세요 본전은 금방 뽑아요!!!!
  • ㄴㄱㄴㄱ 2019.08.14 20:58 (*.236.150.82)
    뭐지 노예시장을 만들려는 것인가??
  • ㅋㅋ 2019.08.14 21:05 (*.10.183.106)
    왜 계속 신안에 돈을 퍼부어 주는거야
  • 슬레이브오브신안 2019.08.14 21:10 (*.200.90.13)
    바람 안 불때는 인력으로 돌리겠지?
  • 대단하다 2019.08.14 21:34 (*.38.23.89)
    49조중 한 3~4조는 보상비어쩌구 로 직접 흘러들어갈거고 또 한 5조는 간접보상비라고 soc이나 학교 지어주어거나 조형물설치 이런거 해주겠지
    그리고 한 20조는 중국 풍력설비업체에
    나머지는 운동권이 주류로 세운 대체에너지 개발회사 이런데로 흘러가고
    한 1조정도가 국내 설치노동자한테 가겄지 ㅋㅋ 대단한정권
  • ㅌㅇ 2019.08.15 01:02 (*.223.22.132)
    시발 ㅋㅋㅋ개잘아네 현직이신가
  • 645 2019.08.14 21:45 (*.172.228.108)
    48조를 누가 내냐면 전부 니들이 내는거다
    이게 인플레이션이라는 경제 현상임
    정부는 부채 숫자만 두개 바꾸면되는거고 그거 갚을생각 1도없다
    니들 100만원 갖고있는게 어느날 90만원 가치가 되어버림
    그 10만원 어디로 갔을까 저기 48조에 10만원 넣은거야

    원화를 기준으로 판단하니깐 물가가 오르는것처럼 보이는데
    현물기준으로 보면 현물가치는 그대로인데 원화가치만 계속 줄어들고있는거
    비트코인이 각광받는이유가 여기에서 나오는거
    비트코인 존나게 비웃는데
    통장에 100억있는사람보다 비트코인으로 100억갖고있는사람이 나중에 재산이 더 많아질수밖에없음
  • ㅇㅇ 2019.08.14 22:32 (*.205.50.56)
    내가 왠만하면 지식가지고 욕 안하는데 너 되게 무식하다.
  • ㅇㅇ 2019.08.15 01:02 (*.33.181.236)
    왜 무식한지 설명도 못할거면서 ㅋㅋ아는게 주워들은 얕은지식밖에없거든 ㅋㅋ
  • 111 2019.08.15 01:25 (*.235.238.39)
    그래서 비트코인 얼마 투자했어?
  • 보고싶다 2019.08.14 21:55 (*.247.190.199)
    내가 몰라서 묻는건데
    우리나라 해풍이 풍력발전소로 돌릴만큼 강해?
    기사에는 잠재량이 어쩌구 개소리 씨부리는데 이게 마치
    '우리애가 공부를 안해서 그렇지 머리는 좋아요' 같이 들리는데 나는
  • ㄹㅇㄹㅇ 2019.08.14 22:00 (*.42.69.91)
    48조를 투자하면 80만 가구가 단 하루동안 사용할수 있는 전력을 생산할수 있다....라고 본문에 나오네? ㅎㅎㅎㅎ
  • 옴마 2019.08.14 22:29 (*.36.146.60)
    북한과의 경협을 통해 이길수 있다고 전했다
  • ㅋㅋ 2019.08.14 23:08 (*.53.255.167)
    재앙이 넘 꼴리는대로 하는거 아니냐
    좀 적당히 해라
    욕하기도 지겹다
  • ㅂㅂㅂ 2019.08.14 23:58 (*.207.69.36)
    문제는 소음인데 웅소리에 밤에 잠을 못잔다고 하던데
  • 미나짱 2019.08.15 00:23 (*.110.210.198)
    10년간 48조네. 난 핵발전 찬성하는 사람이고 신안군 극혐이지만, 이건 해볼만 하다고 본다. 대체 에너지에 대해서 꾸준히 시도해보는건 좋은거고, 신안군을 언제까지 범죄소굴로 그냥 둘순없잖아.
  • ㅇㅇ 2019.08.15 00:33 (*.188.25.196)
    염전노예 대신 발전노예로 끌려가겠네.
  • 2019.08.15 01:58 (*.238.234.128)
    볍신 옘병 하는 짓이지... 미국 셰일가스 혁명으로 원유 정제하는 과정에서 천연가스가 공짜로 무제한 생산되는 시점에 천연 에너지 상업성 생기기전에 더 깨끗하고 효율 좋은 핵 융합 발전이 상용화 가능한 시점이 조만간 온다. 그 세계 1위가 우리나라인데 어디다가 돈을 버리는 건지... 우리나라는 기술을 개발해서 방사능 없는 깨끗한 핵융합 발전을 전세계에 로열티 받고 건설해주고 관리 해주면서 먹거리 만들면 된다. 차라리 그때까지 에너지는 필요하니 LNG선박이나 많이 많들어서 미국에서 천연가스나 왕창왕창 주워와라.. 그게 선박 기술이 올라가서 수출에 용이하고 풍력발전능력 아무리 올라가봐야 딴 나라도 다 가지고 있는 기술은 제발 쫌.. 생각있으면 입을 닫자.. ㅜㅜ 문재인 대통령님이 문제인게 경제랑 과학엔 젬병. (핵 융합 발전도 핵이니 방사능 나오는 줄 알고 있을 듯...) 다만 법을 잘 알아서 정의로운 사회는 만들꺼고 다음 대통령에게나 기대할 수 있게 돈이나 좀 작게 안 썼으면 좋겠다. ㅜㅜ
  • 태내 2019.08.15 09:54 (*.212.139.226)
    세계 1위라는 건 누구 뇌피샬? 미국이 그럼 2등이냐 ㅋㅋㅋ 대한민국 원전기술 세계 최고!! 이 구라를 믿어?ㅋㅋ
  • ㅒㅒ 2019.08.15 11:10 (*.195.99.196)
    핵융합은 아직 멀었습니다.

    넘어야할 벽이 아직 많아요

    지금까지 해온 연구가 어느벽에 걸려서 다 폐기될 가능성조차 있습니다
  • ㅇㅇ 2019.08.15 03:48 (*.89.66.205)
    저지역 풍자원이 풍력터빈 돌릴만큼 된다는건 금시초문인데.. 진짜 사대강 시즌2냐
  • ??? 2019.08.15 07:33 (*.142.117.231)
    가룡리쪽 개발부탁드립니다 제발..,
  • 어쩔수없어 2019.08.15 09:50 (*.84.169.107)
    씨발 김대중 고향이라 그런가 세금 퍼먹는 수준이 지나치네;;
  • 땅끄지 2019.08.15 12:08 (*.33.164.138)
    48조를 1억씩 나눠주면 48만명이네.
    그냥 마당에 1키로와트짤 풍력발전기 설치해줘.
  • 개노답 헬조선 2019.08.16 13:16 (*.106.154.153)
    48조 5천억중 48조는 중간놈들이 해처먹겠지 뭐
  • 1 2019.08.16 14:25 (*.209.234.58)
    제일 무서운건 저걸 바람이 아니고 섬노예들이 돌리지 않을까 의심이 든다는 것이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4004 차원이 다른 대륙의 짝퉁 18 2019.08.14
4003 일본에서 한국말로 방송한 일본인 15 2019.08.14
4002 폭우에 썬루프를 열어 두었더니 30 2019.08.14
4001 입건된 양현석과 승리 8 2019.08.14
4000 냉혹한 만남의 세계 8 2019.08.14
3999 비와이 털기 7 2019.08.14
3998 물 취향이 제각각인 가족 16 2019.08.14
3997 다리 꼬는 미나 14 2019.08.14
3996 국내 레전드 프로그래머 근황 42 2019.08.14
3995 영어 공부 시켜주던 탐험가 도라 근황 10 2019.08.14
» 48조 5천억 투입 42 2019.08.14
3993 열도의 인기 1위 성우 8 2019.08.14
3992 엉덩이가 크고 허벅지가 굵으면 불가능 10 2019.08.14
3991 노란 채연이 16 2019.08.14
3990 사람들이 IQ를 싫어하는 이유 92 2019.08.14
3989 홍콩 시민이 한국 친구들에게 보내는 경고 51 2019.08.14
3988 포카리 스웨트를 처음 마셔본 서양인 30 2019.08.14
3987 일본 방송 출연한 한국 유학생들 47 2019.08.14
3986 극장에서의 흔한 다툼 11 2019.08.14
3985 쪼개지는 아프리카 18 2019.08.14
3984 졸렬한 대응 29 2019.08.14
3983 대통령 살해 예고 52 2019.08.14
3982 의외의 판증서 13 2019.08.14
3981 군대가 청력에 미치는 영향 50 2019.08.14
3980 기자들의 개드립 퍼레이드 17 2019.08.14
3979 영국 BBC의 특집 보도 26 2019.08.14
3978 쯔위의 실루엣 27 2019.08.14
3977 서울대 동아리 성희롱 사건 21 2019.08.14
3976 평당 8천만원 거품 아파트 32 2019.08.14
3975 김종국 아버지의 부심 12 2019.08.14
Board Pagination Prev 1 ... 243 244 245 246 247 248 249 250 251 252 ... 381 Next
/ 3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