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플루언서 2019.09.11 14:22 (*.132.181.204)
    가이드에 대한 좋은 기억이 별로 없음 주로 하나투어만 다녔는데
  • ㄷㄷ 2019.09.11 14:52 (*.123.154.214)
    하나투어가 그래도 제일 좋을걸
  • 11 2019.09.11 16:32 (*.210.91.217)
    젊은 나이의 뇌출혈은 솔직히 업무 때문은 아니다
    혈관계 기형이고 언제 터질지 모르는 시한폭탄 같은 거지
    나이들어서도 업무랑 연관은 별로 없어
    업무중에 터지면 그나마 운 좋은 거지
    나 중학교때 선생님 한분이 출근하려다가 현관에서 뇌출혈 생기셔서
    동료 선생님들이 안타까워 했던 기억이 나네
  • 10 2019.09.12 10:20 (*.223.35.65)
    토나온다...
    어줍잖은 지식으로 업무때문은 아니라고 딱잘라 말하다니
    교만이 하늘을 찌르네...

    업무중에 터지면 운이 좋다니.....
    이거 진짜 지가 존나 무슨 인생 멋지게 지혜롭게 살고있다고 자부하고 있을 도란스네... 진심 토 쏠린다.

    가족들 보험 많이 들어놓고 살고 있냐?
    소시오패스도 아니고.....쯧쯧
  • ㅇㅇ 2019.09.11 15:12 (*.204.48.107)
    패키지 여행 딱한번 태국으로 가봤는데 돈 진짜 밝히더라... 야매 약팔이랑 보석세공, 라텍스 침구 파는곳 데려가고 음식도 거지같은곳 데려감
    어릴때 가족따라 간거지만 진짜 다신 패키지 안감
  • ㅈㅈㅈ 2019.09.11 19:36 (*.105.90.5)
    <p> 얼마내고 가셨어요?</p>
  • ㅇㅇ 2019.09.12 00:36 (*.101.65.129)
    지인이 팩키지 여행 인솔자를하는데 ... 유럽 10일짜리 팩키지 관광한번 띄고오면 적게는 700정도 많으면 1000이상씩 땡겨옵니다. 동남아쪽은 더땡고온다고도 들었고요. 전부현금으로 받아서 숨겨들어온데요. 세금한푼안냅니다. 공항에서 걸려도 얼마안낸다고하네요. 해외에서 벌어들인거라... 세금에대해서는 전문가들이 판단해야겠지만.. 국내소득이없기때문에 청약이나 기타 많은혜택을 누리더군요. 저같은 유리지갑은 해가갈수록 세금뜯기는데... 제세금으로 이런사람들이 혜택까지 본다고 생각하니... ㅎㅎ
  • 행복한 2019.09.12 05:04 (*.158.216.209)
    탑2 여행사 관리자15년차다.
    그렇게 벌면 진작에 내가 했다ㅋㅋㅋ
    700ㅋㅋㅋ70아니고?ㅋㅋㅋㅋ
  • ㅈㅈㅈ 2019.09.12 09:24 (*.39.151.79)
    천만원?ㅋㅋㅋ
    여행을가면 인솔자가 있고 현지 가이드가 있는데
    인솔자가 천만원을 벌라면
    예를들어 30명이라고 치면 인당 인솔자한테
    33만원을 줘야하는데
    첨부터 마이너스로 시작하는 싸구려 여행에서 어떻게 가능하냐
    게다가 인솔자만 돈버니?
    예를들어 우리가 유럽을간다고 치자
    그럼 여행사만 2개야. 한국여행사 유럽현지여행사
    한국여행사에선 손님을 모으는거고
    현지여행사에선 식당 여행지 호텔 등을 준비하는거야
    2여행사에만 직원이 최소 6명이고
    게다가 현지가이드도 돈벌어야 되는데
    그럼 일하는 사람이 최소 8명이야
    근데 인솔자만 천만원을 어떻게버니
    겨우 비행기값하고 호텔값만 내고 여행가면서.
    대략 내는돈하고 비행기값 호텔값 식사비등 계산해봐도
    나오는데.
    그리고 옵션으로 버는돈 역시 회사, 버스운전사, 인솔자, 현지가이드하고 나눠먹는거야.
    그럼 각각 떨어지는게 2천원 에서 4천원이야.
    30명이면 일하는사람 각각 6만원에서 8만원 버는거고
    제발 말도 안되는 소리말고
    이걸 해결하려면 여행은 제값주고 가야하고
    여행사도 싼 여행 말고 제값주는 여행패키지를 만들어야해

    근데 문제는 이런 쇼핑여행이 아닌 노쇼핑 여행이 왜 적을까?
    바로 사람들이 막상 여행가려면 먼저 비교하는게 가격이고
    거의 대부분이 싼여행을 결정하지.
  • 히치 2019.09.11 15:25 (*.79.160.244)
    업무연관성 왜 안나오나 했다.
    젊은 여성이 과중한 업무 수행 중 쓰러졌는데 연관성 따지고 있냐.
  • 허세지림 2019.09.16 16:06 (*.239.160.11)
    너는 니가 사업하는데 직원이 지병인지 무엇인지 알수 없는 이유로 쓰러져서 몇억원을 니가 내야하는데 그게 니가 시킨일 하다 생긴병인이 아닌지 안따지고
    아이고 내일을 하다 쓰러졌는데 무조건 내가 책임져야지 이럴수있는 인간인가보네?
  • 12 2019.09.11 15:40 (*.223.45.160)
    패키지 가이드는 진짜 시발이다..
    세부 제트보트 20분타는데 인당 80불
    달라더라 ㅁㅊㅅㄲ
  • shhevag 2019.09.11 20:06 (*.38.33.86)
    안타면됨
  • 제니스 2019.09.11 15:41 (*.36.130.1)
    노랑풍선 끝까지 지켜본다...
    그동안 많이 애용했는데 이런식이면 아웃이다
  • 코사무이_케빈양 2019.09.11 15:44 (*.176.156.103)
    가이드들이 힘든 처지에서 일한다는거 충분히 공감해.

    하지만 그래도 패키지 가이드,
    특히 동남아 패키지 여행 가이드 ㅅㄲ들은 거의 열에 아홉은 양아치 쓰레기라고 단언할 수 있다.

    기본적으로 여행사가 만든 여행 상품은 불가능한 가격으로 만들어져서 판매되.
    따라서 여행 가이드는 무조건 여행객한테서 바가지를 씌워야지만 지 돈을 챙길 수 있어.

    무슨 얘기냐면, 이런 패키지 여행객을 손님으로 받는 거 자체가 양아치짓을 할려고 작정을 하고 시작한다는 거야.

    가이드들 지껄이는거 보면 그래.
    패키지 여행와서 돈 안쓰는 여행객들이 오히려 얌체고 사기꾼들이래.

    야, 진짜 이게 무슨 양아치 논리냐?
    여행객들이 무슨 죄가 있어. 그냥 싸기가 구입해서 온거지.

    불합리한게 전적으로 여행사에 있는게 명백한데,
    가이드 새ㄲ 들은 강자인 여행사에는 빌빌 대면서,
    고객인 관광객들한테만 강자로 군림함.
    약자한테 강하고, 강자앞에서 빌빌대고,

    동남아 패키지 가이드들은 거의 대부분 양아치 사기꾼들이다.
    근본이 양아치들임. 이건 명백함.
  • 어쩔수없어 2019.09.11 16:05 (*.84.169.107)
    그 와중에 모자이크 처리 해도 피해자분 예쁜거 같은데
  • ㅇㅇ 2019.09.11 16:09 (*.53.219.242)
    이런 병신새끼들은 진짜 눈깔에 오로지 여자만 보이는 건가
  • ㅈㅎ 2019.09.11 16:56 (*.240.4.131)
    그렇게 욕 먹어야 될 댓글인가?
  • ㅇㅇ 2019.09.11 17:36 (*.205.50.56)
    남들은 입으로 말하고 있는데 쟨 고추로 말하니 욕먹어야지
  • ㅈㅎ 2019.09.11 17:41 (*.240.4.131)
    주제와 상관없는 댓글이긴 하지만 피해자가 예쁠 것 같다는 게 왜 고추로 말하는 거야?
  • 상식 2019.09.12 10:22 (*.7.55.63)
    심각한 사안인데 관련 없는 글이니까
  • 상식 2019.09.12 11:56 (*.140.60.208)
    무슨소리야? 관련 없는 글은 너나 쟤나 똑같은 것 같은데
  • ㄹㄹ 2019.09.11 18:41 (*.62.169.53)
    병신새끼인지는 잘 모르겠지만 여자가 예쁜거 맞아. 스키니 입은 사진 허리와 다리 라인을 보면 진짜 수준급 이상이다
  • 12211 2019.09.12 05:44 (*.7.46.179)
    염병하네 ㅂㅅ
  • ㄹㄴ 2019.09.11 16:16 (*.100.154.74)
    28에 뇌출혈... 아이고
  • ㅇㅇ 2019.09.11 16:19 (*.38.23.180)
    한국 병원비 생각했나봐
    안재욱이 몇 억 쓰고 온걸 몰랐나
    병원비 내준다 했으니 책임져야지
  • 갑질투성이 2019.09.11 16:43 (*.239.160.11)
    사고 발생과 업무의 연관성을 찾기 전 인도적인 차원에서 병원비 전액 지원하겠다는 노랑풍선의 결정은 칭찬하지 못할망정
    일정 수준 이상의 병원비까지 수억이든 수십억이든 뱉은말이니 무조건 책임져야하나?
    그럼 지병이나 가족력 있는 사람은 무조건 여행사로 하루만 일하고 누워도 회사가 무조건 책임지란 소린가?
    노랑풍선이 다 잘했다고는 안하지만 완전 ㄱㅅㄲ로 인식되도록 보도하는 막강한 권한을 가진 기자의 갑질은 도대체 누가 막을수 있는거냐
  • 노랑ㅇ국물 2019.09.11 17:32 (*.176.156.253)
    동감이다
  • 상식 2019.09.12 10:25 (*.7.55.63)
    ? 책임지겠다고 초반에 그러질 말던가 ㅋㅋ
    그러면 개나소나 지원해준다고 하겠네 아무 책임 없이 ㅋㅋ

    나중에가서 업무 관련성 이야기 꺼내면서 책임 회피하는거 보고 걸러야지 생각하는게 정상임.
  • 허세지림 2019.09.16 16:14 (*.239.160.11)
    처음부터 회사가 손절했으면 입원 치료 말고 다른 대안이 있었을거라는거냐?
    만약 다른 대안이 있는데 회사가 책임진다고 해서 그 대안을 포기하게 했다면 욕쳐먹어도 부족하겠지만 무슨대안이 있었을까?
    입원 말고 대안없으면 결국 치료비 피해자 가족이 고스란히 엎고 갔어야 하니 지금보다 나은 결론이 없을테고
    글을 잘 읽어봤다면 저 회사가 다 잘했다고 하는건 아니라는걸 이해할거다.
  • 허세지림 2019.09.16 16:14 (*.239.160.11)
    처음부터 회사가 손절했으면 입원 치료 말고 다른 대안이 있었을거라는거냐?
    만약 다른 대안이 있는데 회사가 책임진다고 해서 그 대안을 포기하게 했다면 욕쳐먹어도 부족하겠지만 무슨대안이 있었을까?
    입원 말고 대안없으면 결국 치료비 피해자 가족이 고스란히 엎고 갔어야 하니 지금보다 나은 결론이 없을테고
    글을 잘 읽어봤다면 저 회사가 다 잘했다고 하는건 아니라는걸 이해할거다.
  • 소모품 2019.09.11 16:48 (*.172.192.250)
    억단위 병원비라 팽당한듯..
  • ㅎㅎ 2019.09.11 17:38 (*.145.93.30)
    노랑풍선 대표 얼굴보니......딱 ....그렇더라.....생긴게.
  • 충이 2019.09.11 17:44 (*.7.19.132)
    저 가이드 예쁠 듯.
  • ㅔㅓㅗㅎ 2019.09.11 17:46 (*.179.84.105)
    보면은 살이 많이 찐거도 아니고..
    고혈압이나 그런게 있을 거 같지도 않은데다가
    가이드면은 여기저기 많이 걸어 다니고 움직일거기 때문에
    운동부족도 아닐텐데...
    대체 뇌출혈이 왜 발생함??
    내공 1000걸었다.
  • ㄴㅇㅁ 2019.09.11 18:00 (*.87.201.129)
    뇌출혈은 다양한 원인이 있습니다. 저 분이 건강한 생활을 한게 맞다면 선천적인 원인으로 생각됩니다.
    내공냠냠
  • ㅔㅓㅗㅎ 2019.09.11 19:03 (*.179.84.105)
    내공 1500으로 올린다.
    태양병신 이상만 댓글 달아.
  • ㄹㄹ 2019.09.11 21:27 (*.62.169.53)
    조심스럽게 과도한 골초 예상해 봅니다
  • ㅎㅎㅎ 2019.09.11 22:32 (*.194.234.185)
    고지혈증이 있지않을까
    혈압은 당연히 높을 테고
  • 신경외과젖무늬 2019.09.11 23:32 (*.223.38.178)
    뇌동맥류 파열,동정맥기형 파열이 의심됩니다
  • 토메이토 2019.09.11 18:45 (*.62.180.190)
    프리랜서면 충분히 법적으로 다툼 대상이 되지. 불리하니 일단 언론힘으로 밀어붙이네.
    보험설계사 이런건 업무특성이 달라서 해주는게 더 이상할듯
  • ㅇㅇ 2019.09.11 18:53 (*.62.169.99)
    근데 가이드들 결국 해외에 대한 동경가지고 자기가 하고 싶어하는거 하면서 사는사람들임
    헤루 조선에서 복닥거리며 끽해야 일본이나 다녀오는 사람들이 논할건아님
  • ㅇㅇ 2019.09.12 00:31 (*.101.65.129)
    가이드하고 인솔자는 달라요
    우리가보통 가이드라고생각하는 여행사 직원은 인솔자죠
    가이드는 그 상위레벨입니다. 언어와 관광지에대한 해박한 지식이 있어야 가이드라고 불릴수있죠

    근데 인솔자들이 고정급여없이 여행상품 등의 수수료를 받는다고 불쌍하게써놨는데... 보통 10일정도 유럽 팩키지 여행 인솔자가 한번갔다와서 땡기는돈이 적게는 700-800 이고 많이 땡기면 1000넘게땡기고와요. 그것도 완전 현금이라 세금한푼 안냅니다. 우리나라 세금사각지대가 아직도 엄청많아요
  • 가관이네 2019.09.11 21:58 (*.242.18.83)
    댓글들 보면서 인면수심이 뭔지 보고간다
  • 이재용 2019.09.12 00:03 (*.105.86.58)
    뭔 문제터지면 맨날 노랑풍선인거 같지
  • ㅇㅇ 2019.09.12 06:43 (*.225.54.191)
    동남아 현지 가이드로써 얘기하자면
    모두투어 하나투어 노랑풍선등등 직원이 같이 따라가는경우는 인솔자고 가이드는 현지랜드사에 있는 사람들을 가이드라고 해
    뭐 700~800 땡긴다는 소리는 동남아에서는 못들어본것 같고 그럼 다 가이드 하지 뭔 개솔들을...각설하고
    사람들이 동남아 패키지 뭐 20~30짜리 3박5일 오고 이러는데 거긴 다 함정이 있지않겠냐? 머리에 생각이라는게 있으면 비행기 티켓값도
    안되는 돈으로 패키지를 왔다면, 가면 다 돈이겠구나 생각드는게 당연하잖아 얼마전에 뉴스에서 패키지여행의 실태로 몇일동안 때리더만
    그런 상품 만드는게 누구겠어~ 다 한국 여행사들이지 그렇게 싸게 만들어서 현지랜드사로 던지는거야 그럼 그걸 받아서 어쨋든 진행해야지
    그럼 애초에 마이너스로 시작되는 여행인거야 그럼 현지 가이드들은 그 마이너스 받아서 매꾸려면 졸라 빡세게 푸시해야겠지 그러니 동남아니 휴양지
    가이드들이 관광객 입장으로서는 개객기 되는거겠지? 근데 가이드도 뭐야? 을이야 회사소속이라고,
    그럼 애초에 그런여행사들 안받으면 되잖냐~ 그러는데 그거 던지는거야 현지여행사가 받고싶어서 받는게 아니라, 그래서 대부분 그런 깡통이나 마이너스
    여행사들 잘 안받아~ 그럼 그물량은 어떤 랜드사든 소화 해야되지? 그럼 그거 받는랜드사 한테 휴가철 및 상품 비쌀때 동남아로 예를 들면 10월~1월 똑같은
    여행지인데 이때는 가격이 비싸잖아 이때 밀어주는거야 울며 겨자먹기로 받으서 만약 푸시하는데도 마이너스 못매꾸면 그거 다 랜드사 가이드들이 매꾸는거야
    그럼 솔직히 20~30명 받아서 잘 나올때는 200~300벌지 성수기때 돈 모은거 비수기때 다 박는거야 난 한국에서 직장생활만 15년 넘게 했는데 가이드만큼 스트레스 쌓이고 빡센 직업이 없는것 같다 전화상담사들 스트레스 엄청 많다그러지? 그건 그래도 얼굴대면 안하고 별에별 사람다 만나는 직업군이잖아
    근데 가이드는 정말 최고 하층민부터 상류층까지 다 만나는 직업군이야 그것도 몇일동안 같이있으면서 그거 다 받아내야 되는 직업이야~ 근데 거기서 옵션도 뽑아내야 되고, 쇼핑도 뽑아내야되잖아~ 그래야 먹고살잖아 그러니 사람이 어떻게 변하겠어 거기서 살아남으려면...양아치니 사기꾼이니 맞는말 같애 나도 그렇게 변하는거 같고, 유럽및 휴양지의 가이드를 꿈꾸고 오는 20대들 못견디고 다시 돌아가는가보면 굉장히 씁슬하기도 하고...오만가지 생각도 들고, 문제는 그렇게 만든 이여행업의 문제지 사람들은 다 똑같지않겠냐?
  • ㅅㅈㅅ 2019.09.12 20:29 (*.70.51.152)
    위에 욕쓴 사람인데 충분히 입장 알거같음. 하지만 그래도 용서할 수 없는 당신들 태도가 뭐냐면 '가이드는 옵션 쇼핑 강요할 권리가 있고, 돈 안쓰는 고객들이 얌체 사기꾼들이다'라는 사고방식임.
    결국 여행사한테 당하는 을이면서, 사실 밥줄을 대주는 고객인 관광객에게 갑질하잖음.
    그러면서 꼬우면 자유여행하라 그러더라.
    가이드들 일단 기본인성이 양아치기질인건 사실이고, 아니면 못버티는 직업인건 분명함. 고로 양아치 직업임
  • ㅇㅇ 2019.09.16 08:37 (*.225.54.198)
    ㅇㅇ 내가 모자라서 그런가 강요하고 푸쉬 안하면 진짜 때려쳐야지 답이 없어 상처받았으면 미안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6342 고개 숙인 낸시 5 2019.09.12
6341 웃음참기 만랩 5 2019.09.12
6340 소설가 데뷔한 이찬혁 10 2019.09.12
6339 20년간 이어진 우정 8 2019.09.12
6338 민주의 각선미 15 2019.09.12
6337 구국의 강철대오 11 2019.09.12
» 뇌출혈로 쓰러진 가이드 48 2019.09.11
6335 이례적인 제안 29 2019.09.11
6334 큰 사고 낼 뻔한 음주운전 여사님 20 2019.09.11
6333 냉혹한 박제 8 2019.09.11
6332 11살 암산 천재 44 2019.09.11
6331 대참사 날 뻔 3 2019.09.11
6330 태국 드라마에 나오는 한국의 모습 20 2019.09.11
6329 LED 마스크 허위 광고 35 2019.09.11
6328 시흥시 태풍 대책 20 2019.09.11
6327 국내 최고의 힙합 레이블 17 2019.09.11
6326 트럭 운전자의 놀라운 반사신경 26 2019.09.11
6325 위조지폐를 만들어 사용한 20대들 21 2019.09.11
6324 주정차 단속 레전드 11 2019.09.11
6323 올해 42세 누님 19 2019.09.11
6322 딸의 신기한 마술 16 2019.09.11
6321 1판당 3000원 배달료 받는 피자 22 2019.09.11
6320 연령별 한국인들이 오래 사용하는 앱 40 2019.09.11
6319 장난전화 때문에 13 2019.09.11
6318 운전 중 만난 야생 알파카 15 2019.09.11
6317 19년전 씨랜드 화재참사 11 2019.09.11
6316 비난에도 한국 옹호한 일본 아이돌 13 2019.09.11
6315 30대 중반 이상 누님들의 장점? 14 2019.09.11
6314 아주라 탈압박 23 2019.09.11
6313 이 분도 곧 적폐 토왜 수구로 몰릴 듯 54 2019.09.11
Board Pagination Prev 1 ...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 225 Next
/ 2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