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타이어 2019.11.08 16:45 (*.8.198.215)
    어차피 다 짜고치는 고스돕
  • 2019.11.08 16:49 (*.235.102.60)
    이거 진짜 좇나 개악질인데 형량 얼마나 나올까.
    난 사실 이 프로그램 한 번이라도 제대로 본 적 없고 관심 밖이었다.
    대부분 죽자고 열심히 하는데 계속 누군가 떨어뜨려야 하고 그 과정을 보기가 힘들 것 같더라.

    헬조선이라는 말이 절로 나와. 자국민들 등쳐 먹는 게 일상인 나라.
    정부나 방송국 놈들이나 힘을 가졌으면 선한 영향력에 대한 고민이 아니라
    그저 등따숩고 배불릴 생각만 하는 천민 자본주의의 노예 새끼들.
  • ㅊㅊㅊ 2019.11.08 16:56 (*.246.146.168)
    반대로 이제 부터 나올 오디션 프로그램은 기대가 되네
    아이즈원 살릴려면
    프로듀스 프로그램 멈추면 안된다
    이제 공정한 재미를 컨셉으로 프로듀서 다 바꾸고 가자
  • ㅇㅇ 2019.11.08 17:28 (*.205.50.56)
    카메라가 돌아가는 이상 절대로 공정해지지 않는다. pd의도가 무조건 섞임
  • ㅋㅋ 2019.11.08 20:55 (*.35.147.92)
    토나오네
  • 12조 2019.11.08 17:06 (*.7.48.89)
    진짜 억울한 사연들 많을거 같은데...
    혹은 위로가 될수도...있겠지만 속터져서 어쩌냐
  • 2019.11.08 17:08 (*.70.27.87)
    프듀1원부터 조작
    시즌1 참가자가 일부연습생이 이미 픽미를 외우고 있었다고 sns에 올림
  • ㅇㅇ 2019.11.08 17:46 (*.109.61.253)
    일단 101명이라는 컨셉자체가 말이 안되지 ㅋㅋ 101명에서 절반까지 추리기까지 몇화하냐? 방송시간이 한회에 넉넉잡아 1시간 반일텐데

    이미 뽑힐애들 정해놓고 편집하겠지. 찍을때야 희망고문처럼 고정하게 찍은척하고. 일반인들도 아니고 연예기획사가 낀 상황에서 외압이 없는거 자체가 말이 안됨.
  • ㄴㅇㄹ 2019.11.08 18:11 (*.133.219.87)
    절반제끼는건 충분히 납득되던데..
    오히려 절반 추려진 다음부터 나는 문제라고 보고.
    왜냐면 보면 101명 억지로 껴넣는다고 진짜 수준미달인 애들 넘쳐남
  • 123 2019.11.08 19:12 (*.109.189.68)
    1시간 반은 넉넉잡은게 아니라 최소한으로 잡은 정도 일껄
    2시간 근처로 방송했던것 같은데
    쇼미더머니도 그렇고 그시간대 경연 프로그램을 다 그정도 했던것 같음
  • 뭐하노 2019.11.08 18:12 (*.235.8.58)
    이건화나는데 조국딸은 화안나는 문재인정부 ㅎㅎ
  • 미러링 2019.11.08 18:18 (*.7.46.248)
    고닉쓰는 어떤 베충이는 이건 옳은 주작이란다 저 아래 댓글있다ㅋㅋㅋ 좃국은 죽일놈이고 이건 잘한 주작이고 도데체 베충이들은 무슨기준이냐?
  • 킁... 2019.11.08 21:40 (*.207.116.25)
    근데 저기 나오는애들 중에 주작이건 아니건 안되는애들이 보이는데;;; 넌 억울해 할거 하나도 없어요... 조작 안했으면 당연히 자기가 데뷔했을거 같나?
  • 병신을보면흥분하는개 2019.11.08 22:00 (*.84.244.244)
    데뷔하고 말고가 문제가 아니라 공정한 경쟁의 기회조차 갖지 못했다는 게 문제잖아 이 대가리 장식으로 달고 다니는 새꺄. 글을 읽기는 했냐? 누구는 10달을 연습하고도 통편집을 당하는데 누구는 소속사빨로 한 회에 3분 5분 나오면 그 자체로 이미 프로그램 정체성 상실이라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9822 여대생 킥라니가 또 13 2019.11.09
9821 변종 술집 7 2019.11.09
9820 전직 기상캐스터가 첫 남친과 헤어진 이유 4 2019.11.09
9819 배달앱 리뷰 달면서 서비스 받는 꿀팁 2 2019.11.09
9818 전주시 트램 도입 계획 16 2019.11.09
9817 미나 뽀뽀 1인칭 시점 3 2019.11.09
9816 중고품 가게에서 1500원 주고 산 꽃병 4 2019.11.09
9815 PD 구속을 이끌어낸 성지글 9 2019.11.09
9814 메추리알 장조림 5 2019.11.09
9813 하태경 근황 13 2019.11.09
9812 최근 병사 처우 개선 21 2019.11.09
9811 기생충 감상평 레전드 27 2019.11.09
9810 카드 해지하면 100만원 드립니다 19 2019.11.09
9809 돌아서는 낸시 1 2019.11.09
9808 분노의 오또맘 32 2019.11.09
9807 공군병사 모집 10년만에 미달 11 2019.11.09
9806 윤지오 치트키 발동 9 2019.11.09
9805 예비신부의 억울한 죽음 22 2019.11.08
9804 골목식당 때문에 매출이 줄었어요? 30 2019.11.08
9803 망치 들고 위협하는 레미콘 운전자 34 2019.11.08
9802 3천만원의 행방은? 19 2019.11.08
9801 강에서 만나면 기겁할 장난감 23 2019.11.08
9800 슈스케도 이미 정해져 있었다? 20 2019.11.08
9799 군대 면제 받는 방법 25 2019.11.08
9798 아이즈원 방송가 퇴출 분위기 50 2019.11.08
9797 일본 방사능 제거 작업자의 손 23 2019.11.08
9796 독도 헬기사고 정부 대응 22 2019.11.08
» 누군가의 간절한 꿈으로 장난친 제작진 14 2019.11.08
9794 필사적인 언냐들 25 2019.11.08
9793 모자이크 하기 귀찮아서 5 2019.11.08
Board Pagination Prev 1 ...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 348 Next
/ 3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