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950637296_HhdfSJZM_9dfd86b6fd86f7d01d241320fac0f119_1575251403_04.png


  • 노트북 2019.12.03 01:12 (*.79.138.200)
    탁상행정 크라스
  • 11111 2019.12.03 01:22 (*.125.177.184)
    왜 종이박스 나오면 안 되는지부터 분명히 밝혀라. 상품입고도 장바구니로 할거냐? 바구니 만드는 회사가 로비했어? 박스할머니, 할아버지들 죽이려고? 도대체 정책입안의 목적이 뭐야? 당췌 감도 안 잡히네.
  • 보길이 2019.12.03 02:08 (*.215.216.78)
    뭐겠습니까 이익창출이죠
    홈플러스에서 장바구니 오천원에 팔던데여?ㅋㅋㅋㅋㅋ
  • ㅂㅂㅂ 2019.12.03 03:05 (*.207.61.187)
    박스에 붙이는 비닐테이프때문에 때문인데 종이테이프로 대체하면 될것같은데
  • 보고싶다 2019.12.03 07:45 (*.223.45.110)
    종이테이프는 접착력도 내구성도 약해서 박스에 액체류 같은 무거운거 못 담을거 같은데
  • ㅇㅇ 2019.12.03 08:57 (*.180.128.201)
    전부다 너처럼 멍청하면 세상이 이렇게 좋아질리가 없지
  • gc5 2019.12.03 19:44 (*.83.3.123)
    우리나라만 문제인건 뭐냐 대체 ㅋㅋㅋㅋ
    전세계 유일
  • 2019.12.03 01:47 (*.62.8.236)
    ㅂㅅ들아휴
  • ㅇㅇ 2019.12.03 02:33 (*.109.61.253)
    종이 테이프 라는 존재를 모르는 병신들이 만든 법인가? 진짜 탁상행정 병신같이도 한다.
  • 라피도 2019.12.03 05:50 (*.44.84.116)
    진짜 제대로된 이유가 뭐냐 궁금해 죽겠네
  • P 2019.12.03 07:53 (*.36.139.49)
    폐지값 폭락으로 인해서 포장용으로 가져가는 테이핑된 박스들은 쓰레기다.
  • 00 2019.12.03 06:07 (*.214.195.141)
    ㅂㅅ정권이 ㅂㅅ짓 하는데는 이유가 없지...
  • ㅇㅇㅇ 2019.12.03 07:52 (*.236.220.42)
    역대급이네 문정부
  • ㅇㅇ 2019.12.03 08:24 (*.167.100.245)
    한번도 경험해보지 못한 나라를 만들겠다
  • 2019.12.03 09:28 (*.157.78.31)
    작년 쯤엔가 라디오에서 들었던 기억이 난다.
    전통시장 살리기 정책 중에 하나가 대형마트 박스 없애기라고

    근데 올해 갑자기 다른 이유를 대면서 박스를 없애려고 하더라
  • 물티슈 2019.12.03 09:28 (*.223.2.220)
    귀걸이 코딩교육 다음에 귀걸이 장바구니 나온답니다
  • ㅂㅂ 2019.12.03 10:11 (*.242.18.83)
    야 이런거 소비자들도 항의하는 법 없어??
    아오 짜증나네
  • 123 2019.12.03 10:22 (*.240.27.145)
    문제인이는 매번 헛다리 짚고 자국민만 때려잡지...
    승용차 2부제 장난하냐 조국같은 문제앙..
  • ㅇㅇ 2019.12.03 10:53 (*.126.236.247)
    지금 민주당은 정치가 뭔지 아예 모르는것 같더라

    행정처리하는것보면 뭘 모르고 걍 짓껄이고 떠넘기는것 같고

    공직자와 책임자들도 그냥저냥 하라는대로 밑에 떠넘기고 끝내는것 같고

    어디에 신경을 쓰길래 국민들이 직접 느끼는 체감에 대해 이렇게나 무심하고 무대뽀로 일을 처리하는지 이해할 수가 없다

    환경을 살리자고 비닐봉투를 금지시키려면 니들 종량제봉투부터 다른소재로 바꿔야 될 것 같지 않냐?
  • 2019.12.03 11:09 (*.225.60.154)
    .
  • (아) 2019.12.03 17:57 (*.39.145.238)
    잘하고있어 다음은 인터넷쇼핑과 택배물류다
  • 2019.12.03 19:15 (*.102.142.133)
    트렁크에 장바구니용 박스하나 놔두면됨. 난 테이프 붙이기 귀찮기도 하고 거기 사람들 바글바글한데서 옮겨담기 싫어서 예전부터 트렁크 박스에 바로옮겨담음. 집에가져가서 정리 한다음 빈박스만 도로 싣고다님.
  • 포풍간지 2019.12.03 23:15 (*.5.196.160)
    마트는 차없는 사람들은 못가는곳이냐? 빡대가리 새끼야
  • ㅂㅂㅂ 2019.12.04 17:51 (*.207.61.187)
    보자기가 유행하겠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1126 다 나 까 사라진 요즘 군대 39 2019.12.03
11125 담배 대리 구매해주는 어른들 6 2019.12.03
11124 효성 인생샷 6 2019.12.03
11123 개봉한지 80년 된 애니메이션 18 2019.12.03
11122 스포츠 폭력의 굴레 12 2019.12.03
11121 찰랑찰랑 주은아씨 7 2019.12.03
11120 차트 1위에 대한 일침 56 2019.12.03
11119 도서정가제 폐지 여론 25 2019.12.03
11118 JYP가 천재인 이유 29 2019.12.03
11117 산책로 화장실에 유기된 개 41 2019.12.03
11116 보니하니 4000회 채연 22 2019.12.03
11115 왜 여성 수리기사는 없는 거야? 28 2019.12.03
11114 발치몽 복귀 소감 54 2019.12.03
11113 대학생도 동원훈련 32 2019.12.03
11112 이청아가 밥투정 안 한 이유 41 2019.12.03
11111 여성 청년주택 쓰레기 논란 36 2019.12.03
11110 애플 독주 무선이어폰 시장 잠식하는 중국산 45 2019.12.03
11109 딸 바보와 아빠 바보 26 2019.12.03
11108 이동국이 육아 예능을 하차한 이유 24 2019.12.03
11107 앞으로 추가될 붉은선 36 2019.12.03
11106 검찰에 고발 당한 겨울왕국 43 2019.12.03
11105 친족에 대한 만행 38 2019.12.03
11104 스스로 노화를 방지하시는 분 50 2019.12.03
» 문제는 테이프 24 2019.12.03
11102 대부분이 모르는 벌금 10만원 내야하는 위반 57 2019.12.03
11101 멕시코로 갔던 첫 조선인들 18 2019.12.03
11100 강변북로 자라니 23 2019.12.03
11099 초등학교 5학년이 썼다는 악플 수위 28 2019.12.03
11098 중국인은 오지마 25 2019.12.03
11097 5세 아동간 성추행에 대한 복지부 장관의 생각 88 2019.12.03
Board Pagination Prev 1 ... 7 8 9 10 11 12 13 14 15 16 ... 382 Next
/ 3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