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해외여행 2019.12.03 23:28 (*.79.138.200)
    78년생인데 중학생 때까지 배구부였다 당시 감독들이 여학생 대하던 태도는 정말 경악 그 자체였다 엉덩이를 손으로 때리는 체벌이 일상이었고 못된 손은 수시로 그녀들을 희롱했다
  • ㄹㅇ 2019.12.03 23:29 (*.148.185.6)
    결국 폭력에 대한 두려움이 동기가 되어 실적이 상승한다는 건데.

    결국 동기로서 발휘되는 능력이라면 긍정적인 영향력으로도 충분히 가능한 거잖아.

    폭력으로 해결해버리겠다는 마인드는 너무 야만적이다. 자녀교육에도 폭력폭언하는 집도 참 이해가 안 간다.

    코치나 부모나 결국 훈육자로서 능력미달을 반증하는 거잖아
  • ㅎㅎ 2019.12.04 00:06 (*.96.31.240)
    사회체육센터 수영장에서 웬 고등학생같읕 애가 성인남자한테 손바닥을 맞고 있길래 뭔가하고 가봤더니..애는 장애인이고 성인남성은 장애인수영가르치는놈. 애는 아파서 눈에 눈물이 맺혀있고.... 그래서 가까이가서 그 코치놈 면상에 내얼굴 바짝 들이밀었다. 그새끼가 쳐다보길래 계속 얼굴 들이밀고 가만히 노려보니까 이새끼가 슬금슬금 뒷걸음질치더니 사라지더라...개새끼.
  • ㅊㅁㅁ 2019.12.04 11:53 (*.236.94.35)
    님 얼굴보고 토하러 화장실 간거에요
  • sdfdsfds 2019.12.04 16:11 (*.141.115.78)
    코치가 병신이라 병신대응한거구나? 눈눈이이처럼?
  • oioi 2019.12.04 00:59 (*.179.84.105)
    스포츠 코치 감독만 저러는게 아니라, 학교 선생, 내 부모, 기업 직장 상사, 군대, 간호사, 대학까지
    남녀노소 가릴거 없이 사회 전체가 다 미쳤지.
  • 해성 2019.12.04 01:57 (*.247.88.101)
    중학교때 축구부가 있었는데 전반전 지니까 쉬는시간에
    화장실뒤에서 너무 살발하게 때려 기절하는줄 ᆢ매들고 때리는것도 아니고 어른들 싸을때 죽통날리듯 얼굴을 ;;
    소년체전할땐 여학생들도 허벅지에 피멍 없는애들이 거의 없었음
  • 90년생백말띠29살 2019.12.04 02:28 (*.234.138.12)
    인천 모중학교 역도부에서 운동했다.

    1학년들은 안때렸고, 2-3학년들은 분기단위로 코치가 쇠배트로 엉덩이 팼던 기억이 난다.

    선배들 걷지도 못할 정도로 맞았는데, 학교선생님들은 알고도 다 쉬쉬하더라.

    한국 체육계? 안바뀐다. 마치 한국의 군대문화가 바뀌지 않는 것처럼.
  • 2019.12.04 02:47 (*.91.49.110)
    그래도 군대 요즘 구타는 80-00년도까지에 비하면 정말 많이 사라진 편이지 그리고 요즘 선임이 후임 때렷다가는 부대 전체가 난리 난다 대대장들도 과거와 다르게 구타로 인한 질서 잡는거 매우 싫어하는 편이고
  • R 2019.12.04 04:44 (*.184.93.90)
    그래 뭐 과거에는 쓰레기 같이 못 배운 놈들이 존재해서 그랬다고 치자.
    근데 새세대가 지들도 당해놓고 부당하다 생각 안하고 답습하는건 그 새끼들 문제아니냐? 지능의 문제냐? 양심의 문제냐?
  • ㅁㅇㅁ 2019.12.04 12:46 (*.40.249.254)
    엘리트 체육 버리자. 뭐하러 저렇게까지 하냐?
  • ㅎㅇ 2019.12.04 18:01 (*.229.231.212)
    학교다닐때 수업듣는 운동부 애들 봤냐?
    들어봐야 4교시 땡치면 없어짐
    의무교육도 제대로 못받은 사람한테
    어떻게 자기 자식을 맡기지? 그것도 딸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9834 반도 공무원 레전설 11 2019.12.04
9833 신동엽이 철 든 계기 7 2019.12.04
9832 폐업하는 병원의 활짝 웃는 직원들 18 2019.12.04
9831 마약 퇴치 캠페인 풍경 9 2019.12.04
9830 30년 후 대한민국 24 2019.12.04
9829 꿀 빨던 그녀 14 2019.12.04
9828 강아지 빌려달라는 옆집 아줌마 21 2019.12.04
9827 운동 중인 제이 11 2019.12.04
9826 자동차 튜닝계 끝판왕 28 2019.12.04
9825 음주 후 상대방이 매력적으로 보이는 효과 20 2019.12.03
9824 김재규로 변신한 이병헌 41 2019.12.03
9823 은퇴한 맹인안내견 키운 썰 10 2019.12.03
9822 LG가 LG했네 13 2019.12.03
9821 대부분의 남성이 자유로울 수 없다? 31 2019.12.03
9820 나봉쓰와 찰떡궁합 10 2019.12.03
9819 다 나 까 사라진 요즘 군대 38 2019.12.03
9818 담배 대리 구매해주는 어른들 6 2019.12.03
9817 효성 인생샷 5 2019.12.03
9816 개봉한지 80년 된 애니메이션 16 2019.12.03
» 스포츠 폭력의 굴레 12 2019.12.03
9814 찰랑찰랑 주은아씨 7 2019.12.03
9813 차트 1위에 대한 일침 55 2019.12.03
9812 도서정가제 폐지 여론 25 2019.12.03
9811 JYP가 천재인 이유 29 2019.12.03
9810 산책로 화장실에 유기된 개 41 2019.12.03
9809 보니하니 4000회 채연 22 2019.12.03
9808 왜 여성 수리기사는 없는 거야? 28 2019.12.03
9807 발치몽 복귀 소감 53 2019.12.03
9806 대학생도 동원훈련 32 2019.12.03
9805 이청아가 밥투정 안 한 이유 41 2019.12.03
Board Pagination Prev 1 ...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 347 Next
/ 3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