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jpg

 

2.jpg


  • 요원 2020.01.14 00:12 (*.218.152.72)
    굳이 저렇게 자극적으로 사진을 찍었어야 하나.......

    그나저나 않주시는게, 욕을 않먹어요 는 뭐야.ㅋㅋㅋㅋㅋㅋㅋㅋㅋ
  • 11 2020.01.14 10:43 (*.236.205.233)
    그냥 식으면 냄새난다
    막구워서 바로 먹어야 해
  • 최꼰 2020.01.14 00:46 (*.70.36.145)
    사장님 마인드가 멋있네 저렇게 인정할껀 인정하고 더나아진 모습을 보여줘야지
    단골들이 점점 생기면서 더 잘되는거지 잘됐으면 좋겠네 진짜 사활건게 느껴진다
  • 오줌손이 2020.01.14 01:25 (*.171.115.164)
    세상이 미쳐 돌아가는 것 같아. 진짜로.
  • 12 2020.01.14 01:27 (*.173.214.138)
    돼지곱창 누린내 안나게 하려면 세제로 빨아야 한다고 어디선가 들었음 , 고로 그냥 안먹는게
  • 밀가루하고 소금 2020.01.14 05:32 (*.235.16.140)
    두번 빨면 돼 ㆍㆍ근데 보통 그렇게 안하지
  • ㅇㅇ 2020.01.14 06:36 (*.248.166.229)
    나도 돼곱은 냄새나서 싫어하는데 좋아하는 사람들은 그 냄새까지 좋아해서 먹는거아니야? 그나저나 않 존나 거슬리네
  • 2020.01.14 06:40 (*.111.25.186)
    돼지 똥내 같은거 말하는건가?
    진짜 양념이 엄청 진하거나... 여러번 잘 씻었거나 인데
    여러번 잘 씻었다는게 좋은 의미는 아님
  • 어휴 2020.01.14 09:17 (*.242.18.83)
    경쟁업체 사장이 작성했을 가능성이 농후함
  • ㄷㄹ듀 2020.01.14 11:28 (*.69.248.20)
    이런거 보면 장사 대충하는 사람도 있지만 이렇게 열심히 하는 사람도 있는데
    우리는 리뷰 너무 쉽게 쓰고 판단해버리니..
  • 인정? 2020.01.14 20:06 (*.36.142.104)
    열심히 하는거랑 잘하는건 다른 문제다
  • 2020.01.14 11:42 (*.15.49.119)
    글만 보고 그래도 쓸 수도 있는 리뷰다 했는데
    사진이 ㅋㅋㅋ 쓰레기통에 버리는 걸 찍었네

    저것도 갑질임, 음식이 거기다가 배달 음식이라 변수가 항상 있는데 좀만 곱게 써도 알아 들었을 걸... 먹는 리뷰에 쓰레기통이라니
    사장 대처가 오히려 괜찮았네
  • 유배자 2020.01.14 18:10 (*.212.62.114)
    사장이 저렇게 말할 정도몀 상당히 노력한건데 넘 예민한거 아닌가 곱창을 시켜놓고 말이야.. 해산물 먹으면서 비린내 난다고 다 버릴 사람이네 wnd
  • 연어 2020.01.15 22:42 (*.111.2.60)
    않 안 구분도 못하는 멍청이가 사장 기분 생각하면서 사진 찍을까? 그냥 지 꼴리는데로 쓰는거지 그리고 저거 음식물 쓰레기 봉투 맞음? 울 동네는 주황색인데 보통 흰색에 파란글씨면 종량제 봉투 던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1080 김구라의 통찰력 12 2020.01.14
11079 천문학자들이 일론 머스크를 싫어하는 이유 28 2020.01.14
11078 김남길의 솔직한 시선 6 2020.01.14
11077 군패딩 보급 과정의 내부 정황들 8 2020.01.14
» 흔한 배달음식 리뷰 14 2020.01.14
11075 소주 주량이 6병이라는 여자사람 23 2020.01.14
11074 남자 대학 선배 조심해야 하는 이유 10 2020.01.14
11073 그리스에서 파란색 염색을 하지 않는 이유 2 2020.01.14
11072 의사들이 생각하는 이국종 50 2020.01.14
11071 요즘 개발된 신소재 8 2020.01.14
11070 준석이 근황 11 2020.01.14
11069 길거리 사기꾼 수준 9 2020.01.14
11068 리포터에게 혼나는 재익이 5 2020.01.14
11067 주인아 이것 좀 만져봐 8 2020.01.14
11066 부담스러운 시식 2 2020.01.14
11065 6년 전 신혼부부의 생각 15 2020.01.14
11064 30년전 남편이 남긴 빚 6천만원 40 2020.01.13
11063 한국 드라마에서 보기 힘든 배역 23 2020.01.13
11062 와이프에게 속옷 찢긴 남편 10 2020.01.13
11061 주유소 접촉사고 레전드 38 2020.01.13
11060 터질 것 같다는 전현무의 그녀 13 2020.01.13
11059 아들 추울까봐 이불 덮어준 어머니 23 2020.01.13
11058 방탄소년단 뷔의 한국 지하철 탐방 14 2020.01.13
11057 소개팅에서 단 두 마디 했던 남자 23 2020.01.13
11056 백종원 레시피 특징 12 2020.01.13
11055 모토로라 스마트폰 근황 37 2020.01.13
11054 결혼 명언에 극공감 56 2020.01.13
11053 미국 양아치들을 효과적으로 갱생시키는 방법 25 2020.01.13
11052 해커가 협박 중인 연예인은 10명 19 2020.01.13
11051 법무부장관의 카톡 32 2020.01.13
Board Pagination Prev 1 ... 59 60 61 62 63 64 65 66 67 68 ... 433 Next
/ 4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