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디애나 2020.01.15 00:50 (*.103.22.23)
    진짜 법이라는게 최소한이란건 잘 알겠어.
    근데 피해자 가족들은 어떡하냐.
    저 경찰들의 처자식들과 납치되었던 여학생의 가족들은 평생을 지옥에서 살아갈텐데 범죄에 가담한 두 놈은 어쨌거나 낄낄 거리며 살 거 아냐.
    불공평하고, 불공정하다.
    저런 애들은 형사처벌보다 유가족이 태형을 집행하게 해야한다.
    때리면서 죽여야 그나마 분이 풀리지.
  • 2020.01.15 00:55 (*.91.49.110)
    지금 늙어서 아직도 빵에 있겠네
  • ㅎㅎ 2020.01.15 01:00 (*.96.31.240)
    저정도 저지를 놈 하나 알고 있었는데 동네 양아치 되어가지고 지가 중딩때 괴롭히던 동창생한테 수시로 조사받더라....ㅋㅋ
  • 어쩔수없어 2020.01.15 02:14 (*.84.169.107)
    아직 잘먹고 잘살고 있겠네. 하루 세 끼 다 주고 특식 주고 얼마나 좋아. 여름에는 선선하고 겨울에는 따뜻하고
  • 234 2020.01.15 02:20 (*.141.36.136)
    청송은 그렇게 쉬운데가 아니란다 애기야.
    심심하면 한번 가봐라.
    첫날에 껍질 벋겨질거다
  • ㅇㅇㅇ 2020.01.15 10:40 (*.38.27.120)
    ㅋㅋㅋㅋ 뭔 애기야야...뭘 또 대단한 걸 안다고ㅎㅎ
  • 2020.01.15 15:35 (*.253.236.163)
    닌 조또 모르나본데?
  • 2424 2020.01.15 06:05 (*.248.181.115)
    우리나라가 감방이 인도나 공산주의 감방보단 살기 좋다지만. 여름엔 엄청 덥고. 겨울엔 엄청 춥단다.
  • R 2020.01.15 04:09 (*.184.74.19)
    저런 쓰레기는 폐기처분 해라 제발 좀. 격리시킬 범죄도 아니고 폐기시킬 범죄구만.
    저딴 새끼를 왜 살려두고 밥을 먹여?
    인권도 인간 같은 놈한테 인권인거지 그냥 사람으로 태어 났다고 인권을 줘? ㅉㅉ
  • dsa 2020.01.15 07:12 (*.100.172.246)
    요즘애들 어쩌구 하는데.. 옛날애들은 대단했네...ㄷㄷ
  • ㅉㅈ 2020.01.15 10:13 (*.70.14.47)
    그동네 애들은 역시 다르구만
  • 6ㅍㅎ 2020.01.15 10:57 (*.235.8.203)
    흉기 들고 도주한 범인을 잡는데 경찰 2명 보내서 총까지 뺏기고 죽은 어처구니 없는 경찰조직의 무능을 보여주는 사례
  • 댓글배달 2020.01.15 11:33 (*.209.143.174)
    이래서 조금이라도 위협이라고 판단되면 실탄 쏴야된다. 범죄자들 인권 챙기겠다고 대체 선량한 시민 및 경찰 몇명이 피해를 보는거냐?
  • 레이 2020.01.15 12:39 (*.154.57.151)
    최악이네 살인 납치 경찰 권총발사 희대에 또라이네 자살하려고 한거보면 차라리 뒤지는 게 낫다는 생각도 했네 인간스레기세끼 땅에 묻혀서 사람들 똥을 강제로 처먹으면서 서서히 뒤져야함
  • 2345 2020.01.15 14:10 (*.47.249.107)
    3년?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사람을 죽였는데....그것도 경찰을....와....
  • 물논 2020.01.15 14:35 (*.7.55.152)
    다시 읽어보고와라
  • ㅁㅊ 2020.01.16 07:00 (*.70.47.167)
    내 사랑이 죄라면 무기징역이요
    몸소 실천 했구만
  • 123 2020.01.16 09:33 (*.54.10.230)
    저런 애들은 교화가 안돼 ㅅㅂ 그냥 무기징역 때리던가 사형을 시켜야지
    사회가 깨끗해진다
  • 디ㅓ 2020.01.16 16:48 (*.108.225.225)
    그 동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2141 김탁구 아역을 만나서 뭉클해진 전광렬 4 2020.01.16
2140 조국 백서에 대한 반격 15 2020.01.16
2139 격렬한 예은이 10 2020.01.16
2138 앗 공문 실수 7 2020.01.16
2137 주예지 근황 30 2020.01.16
2136 계단이 힘든 조이 5 2020.01.16
2135 또 헬스장 먹튀 24 2020.01.15
2134 조국은 그만 건드려라 95 2020.01.15
2133 5년간 라면을 주식으로 먹은 사람의 몸속 비타민 55 2020.01.15
2132 서울대생이 본 고려대 vs 연세대 43 2020.01.15
2131 대왕 카스텔라 근황 31 2020.01.15
2130 호주 용접공 되는 법 16 2020.01.15
2129 신정동 엽기토끼 사건 추가 내용 14 2020.01.15
2128 사표 쓴 검사 90 2020.01.15
2127 김연경이 몇년 전 싸인 해줬던 고등학생 29 2020.01.15
2126 금수저 사촌 언니가 부러운 여대생 38 2020.01.15
2125 탈북자가 처음 듣고 가장 놀랐던 남한 노래 36 2020.01.15
2124 볼 때마다 고개 갸웃하게 만드는 프로그램 25 2020.01.15
2123 한국 트럭기사 한달 수입 23 2020.01.15
2122 핫팬츠 지수 9 2020.01.15
» 고교생이 저지른 역대급 사건 19 2020.01.15
2120 이스라엘녀의 한국 군대 발언 25 2020.01.15
2119 연탄불 돼지 석쇠구이 11 2020.01.15
2118 양심없는 주민들 40 2020.01.15
2117 인도식 질서 16 2020.01.15
2116 허재가 서운허재 5 2020.01.15
2115 진짜 용접공 출현 35 2020.01.15
2114 허준 이미지에서 벗어나려고 했던 노력 5 2020.01.15
2113 돌아가신 할아버지의 약을 환불하러 온 할머니 11 2020.01.15
2112 가오가 신체를 지배 15 2020.01.15
Board Pagination Prev 1 ... 237 238 239 240 241 242 243 244 245 246 ... 313 Next
/ 3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