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0.01.15 00:40 (*.136.85.245)
    북한은 군인 월급 얼마정도 줌?
  • ㄹㅇ 2020.01.15 00:50 (*.102.41.175)
    월급이라는게있을까요...
    부대운영비도자체충당이라는카더라들으면..
  • 2020.01.15 00:54 (*.136.85.245)
    옥수수 감자로 때우는겨? ㄷㄷㄷ
  • 2020.01.15 00:54 (*.136.85.245)
    옥수수 감자로 때우는겨? ㄷㄷㄷ
  • 2020.01.15 08:18 (*.111.15.76)
    위에 댓글 맞음. 휴가 줘서 물품 조달 해오라고 할당량 줌. 그래서 남에 밭 물건 훔치기도.
  • 2020.01.15 20:06 (*.187.95.91)
    월급 줫으면 노략질 안하겠지
  • 연어 2020.01.17 04:11 (*.111.28.95)
    월급이 의미가 있음? 북한돈 가지고 뭐사냐 재들도 달러나 위안화 더 선호한다는데 정은이가 하루아침에 화폐개혁하면 종이쪼가리보다 못한게 북한돈인데
  • ㄹㅇ 2020.01.15 00:56 (*.120.171.56)
    20살에 군대가서 10년있으면 30살넘어야 결혼하는거냐?
  • ㅇㅇ 2020.01.15 02:34 (*.40.65.189)
    이만갑에서 보니까 아무나 갈 수 있는 것도 아니라 함. 그네들 말로 출신성분이 좋아야 군대에 갈 수 있고 군대를 다녀오면 당원(?)으로 일할 수 있다던데?
  • 2020.01.15 03:02 (*.38.21.249)
    응아니야
  • ㅇㅇ 2020.01.15 07:03 (*.41.14.250)
    보다 만거야 기억력이 안좋은거야? 반대로 써놓고 앉아있네. 제대하고 당원증 받는게 대체로 힘들고,
    출신성분 보고 뽑아서 아무나 갈 수 없는 곳이 정은이 최측근에서 지키는 호위사령부나 판문점 근처 경비대 애들이라더만...
  • ㅇㅇ 2020.01.15 14:34 (*.36.142.107)
    김일성대학 같은데 갈 수 있어야 군대 면제다
  • ㅜㅠ 2020.01.15 01:16 (*.102.41.175)
    광석이는왜그렇게빨리갔데니...
  • 물논 2020.01.15 01:38 (*.7.55.152)
    이등병이라는 말 자체가 남한 계급인데.... 제목은 로컬라이징했나? 전사의 편지쯤 될려나
  • ㅇㅇ 2020.01.15 07:08 (*.41.14.250)
    3~40대 탈북자들은 저 노래가 연변 노래인줄 알고 불렀다고 하던데 세월이 지나니까 북한 노래로 둔갑한듯ㅎㅎ
  • 어후 2020.01.15 07:33 (*.242.18.83)
    그러게 하전사의 편지 라고 해야하지 않나
  • 1111 2020.01.15 07:45 (*.33.181.12)
    노래제목은 암거나 붙였겠지. 가사엔 이등병이 안나옴
  • ㅇㅇㅇㅇㅇ 2020.01.15 10:43 (*.62.175.63)
    이등병의 편지 한장 고이 접어 보내오
  • 74hong 2020.01.15 10:50 (*.36.142.124)
    ㅋㅋㅋㅋㅋㅋㅋㅋ
  • Wnd 2020.01.15 14:57 (*.223.20.13)
    작별의 노래라고 하더라구요 옛날에 정성산 감독님한테 직접 들었어요.
  • asdf 2020.01.15 04:15 (*.8.209.160)
    김재규 열사 없었으면 우리도 북한 처럼 박씨 일가 찬양 노래 부르고 있었을지도 모르겠네 국민학교 때 유신의 노래라면서 부르고 다녔다던데 그러고 보면 역사는 개인이 만드는거다 싶다
  • 1111 2020.01.15 07:46 (*.33.181.12)
    열사는 개뿔. 열사라 부르기엔 무리가 있다.
  • ㅇㅇ 2020.01.15 09:00 (*.53.219.242)
    무기 써서 의거에 성공했으므로 의사임
  • 74hong 2020.01.15 10:51 (*.36.142.124)
    본인은 유서에 김재규 장군으로 불리길 원하심.
  • ㅇㅇ 2020.01.15 14:37 (*.36.142.107)
    별도 못 달아본 차지철 새끼한테 당하고 사니까 얼마나 좆같았겠냐 ㅋㅋ
  • ㅎㅎ 2020.01.15 08:36 (*.65.44.200)
    광석이 형님이 지금 살아계셨으면 어떤 노래들을 만들고 계셨을까?
  • ㅇㅇ 2020.01.15 14:39 (*.36.142.107)
    김현식은 이해 가는데 김광석은 너무 고평가 된거 같아서 오히려 반감이 생김. 그냥 송창식 같은 레전드로 남았을꺼 같음.
  • 이수만 2020.01.15 16:21 (*.61.79.242)
    상당히 잘못알고 있구나. 김광석이 작곡한 명곡이 뭐가 있는데?
  • Na7 2020.01.15 09:05 (*.197.50.196)
    통일만 하면 진짜 보이는 북한 새키들 대가리 다 깨고 다닐 듯. 미개한 새키들 어휴.
  • 검머외out 2020.01.15 12:59 (*.152.44.159)
    캐나다놈이 왜 이렇게 흥분하냐
  • ㅇㄹㅇ 2020.01.15 09:35 (*.125.78.107)
    광석이 형 노래 라이브로 들어 보고싶다..
  • 22 2020.01.15 10:16 (*.222.59.134)
    이등병편지 듣고 입대해서 서른즈음에 듣는거냐 크으 10년 ㅠ
  • ㅇㅇ 2020.01.15 10:33 (*.38.30.54)
    하전사의 편지
  • 에이멘 2020.01.15 11:44 (*.152.181.176)
    남한으로 이주해온 조상님들 감사합니다
  • d 2020.01.15 22:51 (*.171.66.68)
    북한에서 부르면 종북 아니냐

    임을 위한 행진도 그렇게 막는데
  • ㅇㅇ 2020.01.17 20:04 (*.207.116.25)
    이등병의 편지 부르고 군대 들어가서 서른즈음에 부르면서 나오겠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2148 소련의 베를린 봉쇄 17 2020.01.16
2147 클럽 갔다가 두들겨 맞은 썰 40 2020.01.16
2146 메가스터디 손주은 근황 16 2020.01.16
2145 국민의 입이 되기 위해 22 2020.01.16
2144 현아 커플의 드립 13 2020.01.16
2143 장제원 아들 노엘 인스타 상황 30 2020.01.16
2142 반려동물 보유세 33 2020.01.16
2141 가족여행에서 홀로 귀국 8 2020.01.16
2140 김탁구 아역을 만나서 뭉클해진 전광렬 4 2020.01.16
2139 조국 백서에 대한 반격 15 2020.01.16
2138 격렬한 예은이 10 2020.01.16
2137 앗 공문 실수 7 2020.01.16
2136 주예지 근황 30 2020.01.16
2135 계단이 힘든 조이 5 2020.01.16
2134 또 헬스장 먹튀 24 2020.01.15
2133 조국은 그만 건드려라 95 2020.01.15
2132 5년간 라면을 주식으로 먹은 사람의 몸속 비타민 55 2020.01.15
2131 서울대생이 본 고려대 vs 연세대 43 2020.01.15
2130 대왕 카스텔라 근황 31 2020.01.15
2129 호주 용접공 되는 법 16 2020.01.15
2128 신정동 엽기토끼 사건 추가 내용 14 2020.01.15
2127 사표 쓴 검사 90 2020.01.15
2126 김연경이 몇년 전 싸인 해줬던 고등학생 29 2020.01.15
2125 금수저 사촌 언니가 부러운 여대생 38 2020.01.15
» 탈북자가 처음 듣고 가장 놀랐던 남한 노래 36 2020.01.15
2123 볼 때마다 고개 갸웃하게 만드는 프로그램 25 2020.01.15
2122 한국 트럭기사 한달 수입 23 2020.01.15
2121 핫팬츠 지수 9 2020.01.15
2120 고교생이 저지른 역대급 사건 19 2020.01.15
2119 이스라엘녀의 한국 군대 발언 25 2020.01.15
Board Pagination Prev 1 ... 243 244 245 246 247 248 249 250 251 252 ... 319 Next
/ 3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