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0.01.15 00:40 (*.136.85.245)
    북한은 군인 월급 얼마정도 줌?
  • ㄹㅇ 2020.01.15 00:50 (*.102.41.175)
    월급이라는게있을까요...
    부대운영비도자체충당이라는카더라들으면..
  • 2020.01.15 00:54 (*.136.85.245)
    옥수수 감자로 때우는겨? ㄷㄷㄷ
  • 2020.01.15 00:54 (*.136.85.245)
    옥수수 감자로 때우는겨? ㄷㄷㄷ
  • 2020.01.15 08:18 (*.111.15.76)
    위에 댓글 맞음. 휴가 줘서 물품 조달 해오라고 할당량 줌. 그래서 남에 밭 물건 훔치기도.
  • 2020.01.15 20:06 (*.187.95.91)
    월급 줫으면 노략질 안하겠지
  • 연어 2020.01.17 04:11 (*.111.28.95)
    월급이 의미가 있음? 북한돈 가지고 뭐사냐 재들도 달러나 위안화 더 선호한다는데 정은이가 하루아침에 화폐개혁하면 종이쪼가리보다 못한게 북한돈인데
  • ㄹㅇ 2020.01.15 00:56 (*.120.171.56)
    20살에 군대가서 10년있으면 30살넘어야 결혼하는거냐?
  • ㅇㅇ 2020.01.15 02:34 (*.40.65.189)
    이만갑에서 보니까 아무나 갈 수 있는 것도 아니라 함. 그네들 말로 출신성분이 좋아야 군대에 갈 수 있고 군대를 다녀오면 당원(?)으로 일할 수 있다던데?
  • 2020.01.15 03:02 (*.38.21.249)
    응아니야
  • ㅇㅇ 2020.01.15 07:03 (*.41.14.250)
    보다 만거야 기억력이 안좋은거야? 반대로 써놓고 앉아있네. 제대하고 당원증 받는게 대체로 힘들고,
    출신성분 보고 뽑아서 아무나 갈 수 없는 곳이 정은이 최측근에서 지키는 호위사령부나 판문점 근처 경비대 애들이라더만...
  • ㅇㅇ 2020.01.15 14:34 (*.36.142.107)
    김일성대학 같은데 갈 수 있어야 군대 면제다
  • ㅜㅠ 2020.01.15 01:16 (*.102.41.175)
    광석이는왜그렇게빨리갔데니...
  • 물논 2020.01.15 01:38 (*.7.55.152)
    이등병이라는 말 자체가 남한 계급인데.... 제목은 로컬라이징했나? 전사의 편지쯤 될려나
  • ㅇㅇ 2020.01.15 07:08 (*.41.14.250)
    3~40대 탈북자들은 저 노래가 연변 노래인줄 알고 불렀다고 하던데 세월이 지나니까 북한 노래로 둔갑한듯ㅎㅎ
  • 어후 2020.01.15 07:33 (*.242.18.83)
    그러게 하전사의 편지 라고 해야하지 않나
  • 1111 2020.01.15 07:45 (*.33.181.12)
    노래제목은 암거나 붙였겠지. 가사엔 이등병이 안나옴
  • ㅇㅇㅇㅇㅇ 2020.01.15 10:43 (*.62.175.63)
    이등병의 편지 한장 고이 접어 보내오
  • 74hong 2020.01.15 10:50 (*.36.142.124)
    ㅋㅋㅋㅋㅋㅋㅋㅋ
  • Wnd 2020.01.15 14:57 (*.223.20.13)
    작별의 노래라고 하더라구요 옛날에 정성산 감독님한테 직접 들었어요.
  • asdf 2020.01.15 04:15 (*.8.209.160)
    김재규 열사 없었으면 우리도 북한 처럼 박씨 일가 찬양 노래 부르고 있었을지도 모르겠네 국민학교 때 유신의 노래라면서 부르고 다녔다던데 그러고 보면 역사는 개인이 만드는거다 싶다
  • 1111 2020.01.15 07:46 (*.33.181.12)
    열사는 개뿔. 열사라 부르기엔 무리가 있다.
  • ㅇㅇ 2020.01.15 09:00 (*.53.219.242)
    무기 써서 의거에 성공했으므로 의사임
  • 74hong 2020.01.15 10:51 (*.36.142.124)
    본인은 유서에 김재규 장군으로 불리길 원하심.
  • ㅇㅇ 2020.01.15 14:37 (*.36.142.107)
    별도 못 달아본 차지철 새끼한테 당하고 사니까 얼마나 좆같았겠냐 ㅋㅋ
  • ㅎㅎ 2020.01.15 08:36 (*.65.44.200)
    광석이 형님이 지금 살아계셨으면 어떤 노래들을 만들고 계셨을까?
  • ㅇㅇ 2020.01.15 14:39 (*.36.142.107)
    김현식은 이해 가는데 김광석은 너무 고평가 된거 같아서 오히려 반감이 생김. 그냥 송창식 같은 레전드로 남았을꺼 같음.
  • 이수만 2020.01.15 16:21 (*.61.79.242)
    상당히 잘못알고 있구나. 김광석이 작곡한 명곡이 뭐가 있는데?
  • Na7 2020.01.15 09:05 (*.197.50.196)
    통일만 하면 진짜 보이는 북한 새키들 대가리 다 깨고 다닐 듯. 미개한 새키들 어휴.
  • 검머외out 2020.01.15 12:59 (*.152.44.159)
    캐나다놈이 왜 이렇게 흥분하냐
  • ㅇㄹㅇ 2020.01.15 09:35 (*.125.78.107)
    광석이 형 노래 라이브로 들어 보고싶다..
  • 22 2020.01.15 10:16 (*.222.59.134)
    이등병편지 듣고 입대해서 서른즈음에 듣는거냐 크으 10년 ㅠ
  • ㅇㅇ 2020.01.15 10:33 (*.38.30.54)
    하전사의 편지
  • 에이멘 2020.01.15 11:44 (*.152.181.176)
    남한으로 이주해온 조상님들 감사합니다
  • d 2020.01.15 22:51 (*.171.66.68)
    북한에서 부르면 종북 아니냐

    임을 위한 행진도 그렇게 막는데
  • ㅇㅇ 2020.01.17 20:04 (*.207.116.25)
    이등병의 편지 부르고 군대 들어가서 서른즈음에 부르면서 나오겠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1196 엑소팬이 첸에게 쓴 편지 22 2020.01.16
11195 올림픽대로 킥보드 빌런 18 2020.01.16
11194 가족여행에서 홀로 귀국 8 2020.01.16
11193 김탁구 아역을 만나서 뭉클해진 전광렬 4 2020.01.16
11192 판문점에서 근무하는 북한군이 괴로울 때 9 2020.01.16
11191 조국 백서에 대한 반격 16 2020.01.16
11190 격렬한 예은이 10 2020.01.16
11189 생리 아닌 정혈 16 2020.01.16
11188 올밴 우승민 근황 8 2020.01.16
11187 앗 공문 실수 7 2020.01.16
11186 주예지 근황 33 2020.01.16
11185 오대양 집단 변사 사건 7 2020.01.16
11184 국회의원 후보 전과 레전드 12 2020.01.16
11183 계단이 힘든 조이 5 2020.01.16
11182 인강 강사 용접공 비하 논란 126 2020.01.15
11181 또 헬스장 먹튀 24 2020.01.15
11180 조국은 그만 건드려라 97 2020.01.15
11179 5년간 라면을 주식으로 먹은 사람의 몸속 비타민 55 2020.01.15
11178 서울대생이 본 고려대 vs 연세대 44 2020.01.15
11177 북한 식당 아침체조 20 2020.01.15
11176 대왕 카스텔라 근황 31 2020.01.15
11175 호주 용접공 되는 법 17 2020.01.15
11174 신정동 엽기토끼 사건 추가 내용 14 2020.01.15
11173 셀프 혹한기 훈련 중인 분들 49 2020.01.15
11172 사표 쓴 검사 90 2020.01.15
11171 김연경이 몇년 전 싸인 해줬던 고등학생 29 2020.01.15
11170 고대 로마인들이 죽은 개에게 남긴 비문 24 2020.01.15
11169 금수저 사촌 언니가 부러운 여대생 38 2020.01.15
» 탈북자가 처음 듣고 가장 놀랐던 남한 노래 36 2020.01.15
11167 배달 삼겹살 클라스 37 2020.01.15
Board Pagination Prev 1 ... 122 123 124 125 126 127 128 129 130 131 ... 500 Next
/ 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