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효리가 전남자친구와 헤어진 이유.JPG


  • 121212 2020.02.13 22:36 (*.30.197.90)
    그건 외모만 보고 만난 20대 시절이지. 이효리가 마음에 들어할 연예인이 아닌 일반인 남자의 외모수준은 상당히 높았음. 이쁜 여자보다 잘생긴남자는 현저히 적음. 그런 남자는 먹이사슬의 최상위에서 연애쪽에선 군림한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정도. 왜냐 최상위 이쁜여자가 최상위 남자 만나기가 진짜 하늘의 별따기임. 반대로 최상위 남자는 최상위 여자 수시로 바꾸면서 만날수있고 그런 이쁜여자들이 나에게 다 맞춰줌. 성격이 모나지 않고 유모러스한 남자일지라도 그런 연애경험을 계속 하다보면 대접받는게 익숙해지고 해주는걸 잘 모르게 됨. 당연히 이효리같이 대접받아야하는 스탈일은 견뎌낼수가 없음. 뜨거운 짧은 만남만 반복될뿐. 그러다보니..나이들어 지치면서 대접받고 싶어하기 시작하고 외모쪽을 아예 포기하게 되버림.
  • ㅇㅇ 2020.02.13 23:02 (*.223.21.152)
    짤 안보고 글쓰지?
  • 121212 2020.02.13 23:32 (*.30.197.90)
    짤 보고 쓴건데. 이효리는 그걸 자격지심으로 해석한거고 실제는 작은 선물이 문제가 아니라 근본적인 문제를 말해준건데. 자격지심이라는 심리는 자존심에서 비롯된거고 대우 받고 살았던 남자는 자존심이 높았을테고 이효리 또한 대접만 받고 살아왔으니 상대방의 자존심을 살려주는 커녕 자존심에 상처내는 행동과 말만 해왔을테니까. 이건 의도치 않은거지만 서로 대접만 받아온 인생이라 "저 사람은 나에게 왜 이걸 안해줘?" 항상 섭섭한만 남지. 내가 저 사람을 위해 무언가를 해주려는 노력이나 말, 행동은 상당히 부족해질 수밖에 없는걸 말하고 있는거야.
  • 121212 2020.02.13 23:45 (*.30.197.90)
    본인도 말했듯이 "실 팔찌"조차 안 사주는 남자한테만것만 섭섭해 하는거지. 자격지심으로 찌질하게 구는걸 이해해주고 "난 작은선물"이라도 좋아. 이렇게 말하는건 본인 또한 자존심 상하는 일이 될테니까. 서로 핀트가 어긋나면서 싸움이 될 수밖에 없잖아.

    또 뭐 가지고 까고싶니?
  • 2020.02.13 23:07 (*.218.81.118)
    남이 뭐라하든 어떤 글을 보던 지머리에 순간 있는거만 뱉을줄 아네,..
  • 121212 2020.02.13 23:33 (*.30.197.90)
    남이 뭐라하는건 베알꼴려서 똥만 뱉어버리줄만 아네...
  • 우리학교총학 2020.02.14 12:50 (*.38.22.171)
    ㅋㅋㅋㅋ 바보가 바보인걸 알면 더이상 바보가 아니지 그래
  • ㅇㅇ 2020.02.13 23:04 (*.168.189.142)
    자격지심 있는 사람은 정말 피곤함
  • ㅇㅇ 2020.02.13 23:18 (*.223.23.17)
    저건 비교가 좀 잘못됐지
    이효리 재산이 1000이라고 치면 이상순은 500정도고
    전남친은 80 정도인데 당연히 비교가 되겠지
    이효리가 무심히 내뱉은 말이 전남친에게는 가볍게 넘기지못할만한 것들도 많았을거야
    이상순은 효리만큼은 아니지만 어느정도 구색은 맞춰줄 정도는 되는거고
  • ㅓㅓ 2020.02.13 23:19 (*.62.172.110)
    전남친이 이서진이라면?
  • 자이언티펄이 2020.02.14 05:17 (*.7.50.220)
    우리집에 매일 나홀로 이서진
  • 1212 2020.02.14 09:03 (*.154.99.17)
    요 말이 정답이기도 하고,
    자존감 때문이기도 하고.

    자존감 제대로 있는 사람은 상대가 얼마나 거물이던 부자던
    신경안씀. 이상순은 제대로 그런거고.

    자존감이 중요하다
  • 22 2020.02.13 23:20 (*.7.51.198)
    우리 형이 키 181정도에 잘생기고 운동해서 덩치도좋고 여자들한테인기엄청많은데... 공부를좀 오래해서 제대로 돈벌이한건 20대후반 부터인데도 돈가지고 연애못한적은없음
    외모상으로는 최상위포식자 인거같고 자존감도높고 성격도좋아서 캐사기캐릭이라고생각했는데...
    지금만나는 여친도 개인카페하고 쇼핑몰하는 분이던데 형월급에 다섯배이상 버는거같은데도 잘만남
    결국돈문제가아니라 사람자체 매력 성격같음
  • 안녕 2020.02.13 23:57 (*.177.178.160)
    그러니까 자격지심 없고 당당한 성격이면 어디서나 환영받지. 난 같은 전공이고 학교 레벨 낮은 애랑 사귈때 장난으로라도 바보 소리를 못했다. 자길 무시한다는둥 기분 나쁘다고 난리쳐서. 취업준비도 스터디도 걔 눈치보여서 환장하겠더라. 리쿠르트를 왜 우리학교만 가냐고 공정치 못하다는둥..휴..
    차리리 다른 학교 다른 전공, 같은 학교면 같이 공부하고 서로 응원해주는데..
    근데 나중에 비슷한 학벌 낮은 케이스 만났는데도 걔는 자존감이 높아서 아무리 바보라고 놀려도 웃더라고. 본인이 더 나보다 사회경험 많고 똑똑하다고 생각해서 날 가소롭게 보더라. 가르치려고 들고..
    그래서 결혼했다.ㅋㅋ
    근데...
    왜 저렇게 자존감이 넘치는지 결혼하니까 밟고 싶을때가 한두번이 아니다.
    결혼하지마라ㅆㅂ
  • 1212 2020.02.14 09:04 (*.154.99.17)
    상대방을 가소롭게 보는건 자존감이 아니라 자만심...

    이걸 그때만 아셨더라도...ㅜ
  • ㅇㅇ 2020.02.14 12:09 (*.180.128.201)
    니네형이 이효리급을 만난게 아니자나?
    그리고 20대에 누가 돈으로 사람 평가하고 자격지심 가지냐 나이가 있으니 그러겠지
  • ㅎㅎ 2020.02.13 23:29 (*.96.31.240)
    숏다리.롱허리
  • 2020.02.14 00:21 (*.43.17.191)
    성깔 드러웠겠지... 뭐만하면 전남친욕
  • 상순이나 2020.02.14 10:22 (*.247.88.101)
    되니까 짜장면 데리고 살지
  • ㅇㅇㅇ 2020.02.14 11:41 (*.195.109.38)
    절대 한쪽말만들으면안된다
    분명히 자기가 인기많고 돈많다고, 또는 남자에게 돈없다고 스트레스주는 행동했을거다
  • ㅇㅇ 2020.02.14 12:17 (*.180.128.201)
    이효리 성격이면 웃으며 짜식 누나가 사줄게~ 살게~ 했을거 같은데
    반복되면 남자 입장에선 본인이 초라하게 느껴지고 스트레스 받을수 있지
    어릴땐 그래도 아무 신경안쓰는데 남자는 나이 먹어갈수록 신경쓰이지
  • 보고싶다 2020.02.14 19:38 (*.247.190.199)
    그게 아닐걸
    괜히 이효리가 한마디 하면 연예인들이 ㄷㄷㄷ 거리는게 아님
    본인도 본인 입으로 장난 아니었음을 수차례 어필했었음.
    방송에 나온 모습들은 이효리 자신도 방송이니까 그나마 자제한것도 있을테고
    pd가 ㅅㅂ ㅅㅂ 하면서 밤새 편집한것도 있을거
  • 2020.02.14 14:46 (*.225.142.180)
    나도 저런 자격지심이 없어서 편하다.
  • ㅇㅇ 2020.02.14 20:31 (*.46.1.88)
    키크고 존나 잘생기면 여자들이 돈 다씀 군대 후임이 그렇더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 이효리가 전 남자친구와 헤어진 이유 24 2020.02.13
12688 공포의 커스텀 PC 6 2020.02.13
12687 한국인들 불편해지는 사진 14 2020.02.13
12686 크루즈 감옥에 갇힌 선원들 15 2020.02.13
12685 트로피를 하나만 들고 찍는 이유 8 2020.02.13
12684 아직도 기수 따지는 분들 11 2020.02.13
12683 공 좀 다룰 줄 아는 처자 13 2020.02.13
12682 30대 후반인 내가 결혼 안 하는 이유 36 2020.02.13
12681 마스크 가격 폭등 사유 35 2020.02.13
12680 식후 10분 걷기의 효과 12 2020.02.13
12679 장문복 진짜 근황 33 2020.02.13
12678 빅스비 게임앱 논란 23 2020.02.13
12677 힙합이라고 욕먹는 것에 대한 래퍼들의 생각 24 2020.02.13
12676 어린이집 비건 부모 35 2020.02.13
12675 근육남을 본 여자 아이돌의 솔직한 반응 16 2020.02.13
12674 분노하기 시작한 중국인들 32 2020.02.13
12673 진중권 연설 하이라이트 55 2020.02.13
12672 결국 웃음거리가 되버린 크루즈국 16 2020.02.13
12671 권력자와 민초의 관계를 풍자한 민화 19 2020.02.13
12670 한인 음악 프로듀서 신씨의 두 얼굴 15 2020.02.13
12669 일본의 마스크 되팔이 처리법 24 2020.02.13
12668 김세정 근황 19 2020.02.13
12667 진상 건물주 22 2020.02.13
12666 국내 딱 86대만 남은 상태 S급 티코 가격 13 2020.02.13
12665 텍사스에 봉준호 영화관이 있는 이유 21 2020.02.13
12664 인간이길 포기한 부부 9 2020.02.13
12663 쇼트트랙 노아름 선수 27 2020.02.13
12662 돈은 줬지만 불법자금은 아니다? 13 2020.02.13
12661 안철수 트윗 상황 27 2020.02.13
12660 확진자라며 식당에 돈 요구 협박 4 2020.02.13
Board Pagination Prev 1 ...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 443 Next
/ 4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