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진국에서 억울했던 스페인 사람.jpg


  • 서든어택 2020.02.14 00:53 (*.114.129.90)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동조선
  • ㅇㅣㅇ 2020.02.14 14:52 (*.111.1.199)
    동백제 남신라 북고려
  • M 2020.02.14 01:19 (*.232.164.126)
    한국계 종특. ㅋㅋㅋ. 일본이 뭔 한국계나고 태클걸지 말라. 일본이랑 한국이랑.유전적으로 가장 가까운데 뭐라 통칭해야할지 몰라서 그리 적은것이다. 동아시아계라 하려다 견문이 좁아 중국인들이 어떤지는 잘모르겠고. 일본해계라 해야하나.. 아님 동해계라 해야하나.. 서록 엮이는 것 극혐하는거 아는대 일본 그 뭐냐 조몬하고 아오이 말고 아 뭐로 사작하는 주류 계통이 거의 백제 신라계통으로 아는데 아우.. 댓글하나 적자고 창하나 띠우고 위키 뒤지기도 싫고.. 코리아 재팬 이렇게 해서 고자 계열 ㅋㅋㅋㅋ 욕해주세요
  • ㄴㅇㅁ 2020.02.14 01:31 (*.229.78.155)
    신몽골로이드 계열들이 인내심이 강함
  • 2020.02.14 10:39 (*.251.240.14)
    ㅋㅋ미친 저 두마디 적고 털리기 싫어서 존나 몇줄을 카바 친거냐 ㅋㅋ 난 뒤에 뭔 내용있나해서 봤는데 카바 치다 끝나네
  • 크롬바커 2020.02.14 11:18 (*.214.215.42)
    야마토? 는 백제와 가야 계통이라고 들었음
  • 2020.02.14 14:39 (*.225.142.180)
    일본 열도에 삼국시대 사람들 많이 갔지
  • 어쩔수없어 2020.02.14 02:58 (*.84.169.107)
    똥양인 특징
  • ㅗㅗ 2020.02.14 08:45 (*.202.5.19)
    조루 VS 지루
  • ㅇㅇ 2020.02.14 09:23 (*.36.158.17)
    ㅇㅇ 이건 동조선 서일본 종특 맞지. 전세계에서 두나라만 저런다.
  • 2020.02.14 14:38 (*.225.142.180)
    일단 본인부터 지각하지 않는다는 이미지가 생길 때까지 시간 관념 지키고 나서
    상대방의 시간 관념을 욕하도록 하자. 병신이 더병신한테 욕하는 격이라 감동이 없네.
  • 2020.02.14 22:21 (*.97.124.104)
    그러게 위에 멍청한 놈들은 뭐가 문제인지도 모르고 그저 똥양똥양 거리고만 있네
  • ooOoo 2020.02.14 15:14 (*.242.182.38)
    울 회사도 전무님이 회의 주관하시면 다들 좋아하고 상무님이 주관하시면 다들 싫어함. 이유가 전무님 회의는 딱 할 얘기하고 끝남. 오늘 안건 1.2.3.4.5면 그 순서대로.. 중간에 길어질 사안은 담당자만 회의 끝나고 따로.. 그리고 전체회의 내용 다 안들어도 되는 사람들 안건 먼저 처리함. 그래서 1시간 잡고 회의하면 대략 +10분 안넘기고 끝남. 그런데 상무님 회의하면 1번 시작했는데 1번만 주구장창 얘기함... 따로 할 얘기를 전체 회의에서 하고 있음. 1시간 잡았는데 1번 안건만 30~40분 얘기함... 그러고도 답은 안나옴. 그러나 뒤에는 대강대강.. 나중에 다시... 안들어도 될 사람은 괜히 시간만 뺏김. 추가로 회의 중 최고는 대표이사 주관 회의... 그냥 욕하다 끝남. 회의가 아니라 사장 혼자 성질내고 욕하고 끝남.
  • ㅇㅇ 2020.02.14 16:31 (*.38.8.67)
    상무가 주관하면 짜증나겠네
  • ㅂㅈㄷㄱ 2020.02.14 16:42 (*.7.54.238)
    전무가 주관하면 좋아하겠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2719 신형 자동차 백미러 54 2020.02.14
12718 손님 졸업식에 다녀온 편의점 알바 13 2020.02.14
12717 새 명칭이 코로나19로 정해진 이유 56 2020.02.14
12716 여친과 함께 타는 말 4 2020.02.14
12715 다이소에서 사면 안 되는 것 19 2020.02.14
12714 영화 기생충의 숨은 인연 13 2020.02.14
12713 메가박스 8인 대관실 수준 17 2020.02.14
12712 아재들 기죽이는 머리숱 20 2020.02.14
» 성진국에서 억울했던 스페인 사람 15 2020.02.14
12710 인권위에 진정을 낸 신창원 13 2020.02.14
12709 공개수업을 성공적으로 이끈 선생님 13 2020.02.14
12708 누구보다 공감하는 루다 10 2020.02.14
12707 금손 그래피티 아티스트 16 2020.02.14
12706 여자친구로 오해한다는 아이돌의 어머니 22 2020.02.14
12705 휴게소 꿀팁 지도 18 2020.02.14
12704 드루킹 유죄 확정 12 2020.02.14
12703 시속 225km/h 볼링 스트라이크 12 2020.02.14
12702 학창시절 사물함을 쓰지 않은 이유 9 2020.02.14
12701 요즘 군대 밥 9 2020.02.14
12700 귀성길 정체를 단 한번도 겪어보지 못한 아나운서 6 2020.02.14
12699 믿기 힘든 쥐의 지능 15 2020.02.14
12698 맘카페 회원의 민폐 7 2020.02.14
12697 페이크 다큐가 리얼 다큐로 변신 9 2020.02.14
12696 병역거부 여호와증인 111명 16 2020.02.14
12695 여친 잘못 만난 헬스쟁이 12 2020.02.14
12694 항공사 인종차별 논란 6 2020.02.14
12693 엄했다는 어머니 6 2020.02.14
12692 보이싱 피싱에 스스로 목숨 끊은 취준생 31 2020.02.13
12691 자한당 영입 인사 의상 26 2020.02.13
12690 이재용 부회장에 대한 신고 23 2020.02.13
Board Pagination Prev 1 ... 78 79 80 81 82 83 84 85 86 87 ... 506 Next
/ 5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