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골무 2020.02.14 00:37 (*.62.222.249)
    골무
  • 지질이 2020.02.14 01:14 (*.244.115.55)
    골이 없는듯한 배플
  • 123 2020.02.14 01:30 (*.196.49.6)
    물 때문에 재질이 그런거고
    보관 때문에 말아서 보관한것 뿐이야
  • 심리학자 2020.02.14 02:04 (*.62.188.30)
    보관보다는 씌우기 편가게 말아논거야
  • ㅁㅁ 2020.02.14 02:15 (*.62.204.42)
    일베는 온사회에서 나쁘다고 떠들어. 대서 악마이미지 쌓였지만 여초카페는 답도 없음
    계속 어린 여자애들 감염중..
    다음에서 인기글 보여주는거에 댓글 좀만봐도 완전 난장판임
  • ㅂㅅㅈ 2020.02.14 17:40 (*.223.15.86)
    악마 이미지는 지들이 만들었지 남들이 만들어서 줬냐?
  • 2020.02.14 03:20 (*.226.114.186)
    ㅋㅋㅋㅋㅋ시발 손에 물 한번 안묻혀본 티내내 시발
    손에 잔채기 낫을때 저게 얼마나 좋은물건인데
  • ㅗㅗ 2020.02.14 08:42 (*.202.5.19)
    일베나 메갈이나 참 노답이다
  • 2020.02.14 09:11 (*.223.23.17)
    쟤들은 진짜 자지에 환장한것 같아
    욕구불만이 쌓여서 그런가??
  • 21 2020.02.14 12:31 (*.7.54.186)
    여기도 ㅂㅈ에 환장한 건 똑같...
  • 어허 2020.02.14 20:58 (*.239.63.161)
    그만
    거기까지
  • ㅂㅂㅂ 2020.02.14 09:33 (*.209.34.18)
    손가락에 큰 상처 생겼을때 저거 씌우면 정말 효과 좋음.
    군대에서 작업하다가 날카로운 금속판에 손가락 베여서 피가 많이 났었는데 상처 소독하고 저거 씌우니까 편하더라.
    밴드 붙이고 골무 씌우면 적당하게 압박되고 손가락 움직여도 밴드가 밀착됨. 보기보다 꽤 유용함
    김치녀들 평생 힘든일, 상처날일도 못해보니까 저거 보고 생각할수 있는거라곤 작은 고추 전용 콘돔뿐이지.. 뇌속에 섹스밖에 없음. 미친년들
  • 크롬바커 2020.02.14 11:51 (*.214.215.42)
    그래도 자정작용이 꽤 있네.

    근데 난 저런 농담은 해도 된다고 생각하는 편.
    물론 가리비 보고 한녀 브라네 라고 하는 농담도 허용한다는 전제 하에.

    PC물결에 이것 저것 다 불편하다고 그러니 세상이 너무 건조무미해져 가.
  • 2020.02.14 21:29 (*.225.142.180)
    쟤넨 농담이 아니니가 문제
  • 유배자 2020.02.14 15:07 (*.155.32.55)
    진지 빨자면 저거에 들어가는 꺼추는 없지 ㅡㅡ 아무리 작아도 껴서 안들어가 wnd
  • 연어 2020.02.17 03:41 (*.36.147.155)
    당연하지 손가락 굵기보다 얇은 곶추가 있겠냐
  • ㅇㅇ 2020.02.14 15:23 (*.52.30.41)
    ㅋㅋㅋ 난 빵 터졌는데 나만 웃었나보네..
  • 00 2020.02.14 19:44 (*.199.217.16)
    찬반좌때문에 그런가? 요즘 판에 자정작용하는 사람들이 있네 ㅋㅋㅋㅋㅋㅋ
  • 2020.02.14 21:29 (*.225.142.180)
    쟤네 완전 환장했다니까 만물을 모두 성이랑 연관 지어서 생각함. 단체로 정신병이라도 걸렸나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2738 댕댕이가 소개시켜 준 친구 6 2020.02.15
12737 세족식 레전드 10 2020.02.15
12736 사람인 줄 몰랐다 33 2020.02.14
12735 반도의 흔한 성희롱 61 2020.02.14
12734 결혼식 날짜를 잘 잡았다고 생각하는 이유 23 2020.02.14
12733 우한녀의 일침 30 2020.02.14
12732 송강호의 걱정 23 2020.02.14
12731 17번 환자가 퇴원하며 남긴 말 40 2020.02.14
12730 찌개백반집의 접객 22 2020.02.14
12729 파출부 아줌마가 제 카드를 썼어요 24 2020.02.14
12728 대중매체가 만든 시대의 괴물 15 2020.02.14
12727 G80 급발진 의심 102 2020.02.14
12726 사라진 중국 불법 어선 4 2020.02.14
12725 PD수첩 전세미녀 정체 36 2020.02.14
12724 참신한 동물원 광고 16 2020.02.14
12723 버려진 동물을 키우는 아저씨 15 2020.02.14
12722 초딩의 구매력 22 2020.02.14
12721 신형 자동차 백미러 54 2020.02.14
12720 손님 졸업식에 다녀온 편의점 알바 14 2020.02.14
12719 새 명칭이 코로나19로 정해진 이유 58 2020.02.14
12718 여친과 함께 타는 말 5 2020.02.14
» 다이소에서 사면 안 되는 것 19 2020.02.14
12716 영화 기생충의 숨은 인연 14 2020.02.14
12715 메가박스 8인 대관실 수준 18 2020.02.14
12714 아재들 기죽이는 머리숱 20 2020.02.14
12713 성진국에서 억울했던 스페인 사람 15 2020.02.14
12712 인권위에 진정을 낸 신창원 13 2020.02.14
12711 공개수업을 성공적으로 이끈 선생님 13 2020.02.14
12710 누구보다 공감하는 루다 10 2020.02.14
12709 금손 그래피티 아티스트 16 2020.02.14
Board Pagination Prev 1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440 Next
/ 4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