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452 2020.03.26 00:12 (*.223.31.125)
    댓글이 없네 여기 해군출신 없음? 땡보들 댓글 많이 달던데
  • 하냥 2020.03.26 00:22 (*.126.132.15)
    해군 잘빠지면 개 꿀 빠는데
    회사다닐때 팀장 형님 해군 출신인데
    썰 재밌게 풀어줬었는데 기억이 안난다
  • 조각 2020.03.26 13:17 (*.69.248.20)
    해군이랑 공군 기름 공급하는 부대 간 친구 있는데 기름 넣을때랑 몇가지 훈련외에는 할일이 없어서 존나 꿀빨았다고
  • ㅎㅎ 2020.03.26 03:24 (*.96.31.240)
    저정도는 아니지만 목재군함조립세트 팔았는데..요새도 파는가 모르겠네.. 어릴때 많이 만들었는데..
  • ㄹㄹ 2020.03.26 11:47 (*.36.140.53)
    457기 1함대 울릉도 근무 ㅅㅂ
  • 1414 2020.03.26 17:13 (*.164.94.219)
    갑판일이 얼마나 힘든데...함정에서 자면 계속 흔들거리고 진동 일어나고 소음나고 자도 피곤함
  • 서울넘 2020.03.26 21:46 (*.142.108.86)
    506기. 신세기함 근무
  • ? 2020.03.26 22:42 (*.36.131.23)
    다들 군애서 본 조때는 동물썰 푸는 중에
    포터만한 멧돼지 태양을 덮은 독수리 창문만한 나방 일명 팅커벨
    하지만 이중 최강은 해군이 본 펭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4709 3경 2천조 증발 15 2020.03.26
14708 깔끔한 조보린 7 2020.03.26
14707 이란 근황 9 2020.03.26
14706 아빠 모자 벗어 10 2020.03.26
14705 예리한테 탈룰라한 이승윤 5 2020.03.26
14704 실감나는 화산 관광 8 2020.03.26
14703 원피스 미나 13 2020.03.26
14702 경찰을 분노하게 만든 초등학생들 16 2020.03.25
14701 입만 열면 거짓말하는 남친 13 2020.03.25
14700 여신도 농락하는 먹사들 21 2020.03.25
14699 30대가 식당에 밥 구걸을 다니면? 37 2020.03.25
14698 조주빈 일당의 계획 22 2020.03.25
14697 종교인들이 꼭 봐야하는 영화 34 2020.03.25
» 해군 제대 후 직접 만든 군함 8 2020.03.25
14695 코로나 덕분에 인생샷 찍은 특파원 10 2020.03.25
14694 세계가 경악한 스페인 요양원 사태 41 2020.03.25
14693 김건모 근황 32 2020.03.25
14692 165에 살짝 마른 누나 데려갈 빡대가리 구함 13 2020.03.25
14691 열도의 벚꽃놀이 23 2020.03.25
14690 호주에 살던 알파카를 한국으로 데려온 이유 15 2020.03.25
14689 유세윤 아들의 답변 9 2020.03.25
14688 전 여친 이름 부른 남자친구 9 2020.03.25
14687 우울한 직장인 26 2020.03.25
14686 여명숙 누님의 일침 16 2020.03.25
14685 호랑이를 만나게 되면 나무 위로 재빠르게 28 2020.03.25
14684 대륙이 또 10 2020.03.25
14683 여전히 활동 중인 분들 18 2020.03.25
14682 판사가 피고인 입을 다물게 한 사건 13 2020.03.25
14681 강민경이 보고 빡친 사진 3 2020.03.25
14680 울컥하는 시 9 2020.03.25
Board Pagination Prev 1 ... 6 7 8 9 10 11 12 13 14 15 ... 501 Next
/ 5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