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11 2020.03.25 23:55 (*.231.151.244)
    보고 눈물나더라..
  • 선형대수 2020.03.26 04:31 (*.223.35.86)
    나 지금 울고있다
    서민 위하는건 민주당과 지지자들뿐
    코로나 이긴 문프를 국제사회가 우러러본다
    이버 총선은 한일전이란 마음가짐으로
  • 두바바 2020.03.26 04:37 (*.63.81.24)
    ㅋㅋㅋ 지지자인 서민들 이용해 먹는게 민주당이겠지... 이번 총선은 한중전이다.
  • 1 2020.03.26 10:29 (*.133.184.80)
    ㅋㅋㅋㅋ 중일전이겠지....
  • 아휴.. 2020.03.26 06:44 (*.223.31.4)
    능지 가 처참하네요..
    서민등쳐먹는 강남좌파한테 간이랑 쓸개 내주면서 오래오래 잘 사세요
  • 선형대수 2020.03.26 12:21 (*.223.35.86)
    미통당 지지자들은 저 사람이 게으를거라
    단정하고 남에게만 엄격해서
    좁은 잣대로 단죄해버리지.
    정황상 삶의 의지가 있는데 경제가 안 좋구나
    이렇게 합리적인 추론을 하는건
    중도나 진보뿐이야
  • ㅇㅇ 2020.03.26 13:28 (*.36.146.133)
    진짜 보수도 저정도는 해준다. 끼니걱정하면서 힘들게 자수성가한 보수 어르신들은 배고픈게 얼마나 서러운지 알거든.
  • ㅇㅇ 2020.03.26 08:28 (*.65.206.210)
    저 분들이 민주당인지 어째아노? 에휴 ㅉㅉ
    모든 걸 정치색에 경도되서 보네 ㅡㅡ
    니때매 감동 확 깬다
  • 팩트 한마디만 2020.03.26 10:09 (*.144.61.205)
    어그로같은데
  • ㅇㅌ 2020.03.26 13:31 (*.223.35.108)
    사고방식 진짴ㅋㅋㅋㅋㅋㅋ할말을 잃었닼ㅋㅋㅋㅋ
  • 요원 2020.03.26 14:03 (*.204.185.197)
    미친넘아
    이글에 민주당이 왜 처나오냐??????
    코로나때 그래서 문재인이 짜파구리 처먹으면서 실실 쪼갰냐?
  • 아눈물나 2020.03.26 09:02 (*.187.63.161)
    나만 병신이 아니였구나
  • 국밥충 2020.03.26 00:30 (*.70.50.212)
    마지막 어머님 조언이 심금을 울린다
  • ㅇㅇ 2020.03.26 00:37 (*.223.20.4)
    마 으리다
  • 김민수 2020.03.26 00:54 (*.70.54.115)
    저기 가게 좀 가르쳐주실수 있을까요? 시국 진정되면 순회공연가서 맛있게 식사하고 싶어요 ㅎㅎ
  • aaee 2020.03.26 00:57 (*.195.205.253)
    잘 보시면 자막으로 A식당, B식당, C식당이라고 나오네요 ㅎㅎ
  • 그켬 2020.03.26 01:34 (*.241.182.98)
    자세히 적는다
    아바이식당 ㅡ 번칠이식당 ㅡ 크리스탈식당
  • 1313 2020.03.26 01:09 (*.32.39.73)
    밥안주는곳 - 정상
    밥주는곳 - 고마운분

    이렇게 인식해야 정상인데 이런거하는데 안주면 매정하다고 생각하는애들이 꼭 있음.
  • ㅇㅇ 2020.03.26 11:22 (*.236.229.8)
    ㅇㄱㄹㅇ ㅋㅋ
  • -,.- 2020.03.26 01:15 (*.223.14.137)
    사람 마음가지고
    저딴 장난질하는게
    기자의 정신인가????
  • ;; 2020.03.26 01:21 (*.83.48.110)
    이런 실험(몰래)카메라 좀 하지마라...;;;
    그리고 진용진이 몇달전에 이미 했다.
  • ㅍㅌ 2020.03.26 04:06 (*.171.3.119)
    진용진 열심히하더라 진짜ㅋㅋ
  • 2020.03.26 03:01 (*.236.221.24)
    저게 삼십대라고?? 페이크지?
  • 댓글 잘좀 쓰자 2020.03.26 05:14 (*.207.61.78)
    야이 감동적인 글에 다가 코믹을 집어넣노!!
  • 2020.03.26 05:24 (*.62.21.4)
    이런식당들은선한영향력으로대박났으면좋겟다
    저런데는맛있고없고가문제가아니고
    음식가지고장난은안칠거같어
  • 2020.03.26 06:57 (*.39.138.225)
    안주신분들 마음도 100번 이해감 .. 왜냐.. 울 엄니도 가게를 하셨는데 예전에 저런 비숫한 분이 들어와서 밥달라해서 밥줬는데 하루를 안빼고 맨날 오더러
  • sdfsdfdsf 2020.03.26 08:38 (*.141.115.78)
    구걸하는데 창피함이 있는사람과 없는사람의 차이 아닐까? 대놓고 거지꼴로 아님말고식 구걸이면 주면 안된다고 생각함
  • 팩트 한마디만 2020.03.26 10:08 (*.144.61.205)
    와.. 아름답다 진짜
  • 1234 2020.03.26 10:14 (*.21.14.62)
    내친구네 ㅎ 호걸아 잘사나 ㅋ
  • ㅇㅇ 2020.03.26 12:40 (*.36.140.53)
    세상이 저렇게 아름다우면 좋으련만..
    현실은 다르다구
    작은 고깃집 운영중인데 내가 재료 좀 사러나가고
    임신한 아내가 가게 남아 뭐 다듬는중에
    행색이 남루한 아저씨 하나가 들어와서
    밥 좀 얻어먹을수있냐고 했다고 함
    오픈전이지만 아내가 평소 그런거 거절 안하는 지라
    들어오시라하고 밥에 반찬에 고기 자투리 푸짐하게
    넣어서 된장찌개 하나 해줬음
    근데 이 사람이 밥 먹다말고 아내에게 오더니
    자기가 고기 먹어본지 오래여서 그런데 삼겹살 조금
    구워줄수있냐는거야
    어이가 털려서 아내가 어버버하는데 이 새끼가 자기가 굽겠다면서
    고기 찾으러 주방에 막 들어가더래
    마침 내가 와서 당신 뭐야?하니까 움찔해서 나갔고
    자초지종 듣고는 내가 빡쳐서 나가라고 하니까
    이것만 먹고가겠다길래 걍 나가라고 사자후 때리니
    그와중에도 곱게 안 나가고 화장실 쓰고 가더라
    이새끼 혹여 해꼬지 할까싶어서 아내 당분간 가게 안 나오게하고
    남동생하고 한달 같이 일했었지
    그냥 사지 멀쩡한데 밥 빌어먹는 새끼치고 10이면 9는
    제대로 된 놈들이 아님
    갱생 의지도 없이 저렇게 인심 좋은 사람들 이용해먹고
    다니는거임
  • ㅇㅇ 2020.03.26 12:47 (*.36.140.53)
    그외에도 호의 베풀었다가 뒤통수 맞은게 한둘이 아님
    3~4일에 한번씩 찾아오길래 밥 먹이고 담배도 가끔주던
    사람이 있었는데 밥을 잘 주니까 이젠 아예 주기적으로 찾아옴
    그래도 일반 손님들 있을시간은 피해오길래 밥 차려준건데
    어머니 상을 당해서 가게 한 일주일 못 열었더니
    가게 오픈 하러 오니까 가게앞이 쓰레기로난장되어 있었음
    알고보니 그 놈이 이제 자기 밥 안차려주는 줄알고
    가게 뒤 음식물 쓰레기통 끌고와서 가게 문에 뿌려놨더라
    시발 이게 사람새끼냐?
    어머니가 그새끼 밥도 차려준적있었는데..
  • ㅁㄴㄱㅊㅎ 2020.03.26 13:58 (*.216.247.170)
    ㄷㄷ 근데 그런 사람들이 오히려 명은 드럽게 질김..
  • ㄹㅇ 2020.03.26 18:44 (*.102.156.83)
    진짜 호의도 사람에게 베풀어야지. 근데 사람인지 벌레인지 구분이 안되니...
  • ㅇㅇ 2020.03.26 15:18 (*.247.46.22)
    나 오픈하고 한 세달후에 엄청 허름한 분이 저렇게 하셔 드린적있는데 주기적으로 찾아오시거라...손님 있을때만 더 들어오심 노리는건지..
  • ㅂㅂ 2020.03.26 16:24 (*.242.18.83)
    저 거절하는 식당은 아마 예전에 거지한테 당헀을 확률 99%
  • ㅇㅇ 2020.03.27 00:33 (*.161.67.195)
    주작이지 멍청이들아
  • 2 2020.03.28 00:22 (*.254.207.87)
    밥 한끼 주는건 정말 안아깝다...
    하지만 한번 주기시작하면 그지들은 또 오게 된다...

    호의가 계속되면 권리인줄아는것...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4709 3경 2천조 증발 15 2020.03.26
14708 깔끔한 조보린 7 2020.03.26
14707 이란 근황 9 2020.03.26
14706 아빠 모자 벗어 10 2020.03.26
14705 예리한테 탈룰라한 이승윤 5 2020.03.26
14704 실감나는 화산 관광 8 2020.03.26
14703 원피스 미나 13 2020.03.26
14702 경찰을 분노하게 만든 초등학생들 16 2020.03.25
14701 입만 열면 거짓말하는 남친 13 2020.03.25
14700 여신도 농락하는 먹사들 21 2020.03.25
» 30대가 식당에 밥 구걸을 다니면? 37 2020.03.25
14698 조주빈 일당의 계획 22 2020.03.25
14697 종교인들이 꼭 봐야하는 영화 34 2020.03.25
14696 해군 제대 후 직접 만든 군함 8 2020.03.25
14695 코로나 덕분에 인생샷 찍은 특파원 10 2020.03.25
14694 세계가 경악한 스페인 요양원 사태 41 2020.03.25
14693 김건모 근황 32 2020.03.25
14692 165에 살짝 마른 누나 데려갈 빡대가리 구함 13 2020.03.25
14691 열도의 벚꽃놀이 23 2020.03.25
14690 호주에 살던 알파카를 한국으로 데려온 이유 15 2020.03.25
14689 유세윤 아들의 답변 9 2020.03.25
14688 전 여친 이름 부른 남자친구 9 2020.03.25
14687 우울한 직장인 26 2020.03.25
14686 여명숙 누님의 일침 16 2020.03.25
14685 호랑이를 만나게 되면 나무 위로 재빠르게 28 2020.03.25
14684 대륙이 또 10 2020.03.25
14683 여전히 활동 중인 분들 18 2020.03.25
14682 판사가 피고인 입을 다물게 한 사건 13 2020.03.25
14681 강민경이 보고 빡친 사진 3 2020.03.25
14680 울컥하는 시 9 2020.03.25
Board Pagination Prev 1 ... 6 7 8 9 10 11 12 13 14 15 ... 501 Next
/ 5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