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출 2020.06.29 16:37 (*.114.129.219)
    일본 안마사라고 하면 다른 걸 기대하게 된다
  • 훌륭해 2020.06.29 16:47 (*.36.141.142)
    음 좋아 첫댓병 잘 지키고 있어
  • ㅋㅋㅋㅋ 2020.06.29 17:19 (*.166.40.243)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 이게 뭔데 웃기지 ㅋㅋㅋㅋ
  • ㅂㅂ 2020.06.29 16:52 (*.242.18.83)
    뒤에 할머니 아베노마스크 차고있는거같은데 안쓰럽네
  • 2020.06.29 16:57 (*.209.151.8)
    200만원 밖에 안된다고?
  • 배궈남 2020.06.29 17:06 (*.238.178.198)
    아베는 뛰어난 지도자임...
    이건 인정해야지..
    미중갈등이 대두했을 때, 절호의 찬스를 놓치지 않고
    통화정책을 밀어서 일본 경제를 살려냄.

    뭣보다 대단한게 일본도 서민증세가 꼭 필요한데 못하고 있는 문제가 있었는데,
    담배값 인상하고 탄핵당한 박근혜와는 달리
    간접세 인상으로 서민증세 이뤄냄...
    마크롱도 같은 측면에서 필요한 일을 해낸 지도자였음.
    물론 노란조끼 폭동 사건을 초래하긴 했지만.
  • 뭔식이 2020.06.29 17:17 (*.179.84.105)
    아베 때문에 일본 경제가 살고, 일본의 서민들 삶이 낫아 졌다고?
    우리 나라보다 출산율 높은거 보면 보면 그런거 같기도 하다.

    그런데 과거사는 왜 그렇게 인정하기가 힘든건지, 우리나라 정권이라고 해서 인정을 하고 책임을 지냐??? 하면
    그것도 아니고,
    아베만 그런게 아니라 아베를 까는 우리나라 정권 조차도 정작 자기들 책임은 죽어도 인정 안하고,
    그냥 은근슬쩍 물타기 하다가 넘어가는데, 이건 사상 인종, 나라를 불문하고 정치인들 종특이냐???
    잘못 인정 죽어라 안하고 뻐팅기는 아베도 이해 안가는데, 우리나라 정권도 똑같이 행동해서 둘 다 이해가 안돼.
  • 물논 2020.06.29 18:18 (*.175.15.154)
    둘다 너무 이해가 잘된다.
    둘다 원하는 건 '대립' 그 자체거든.
    이번에 시민단체 돈해처먹은거 봐라.
    일본이 빠르게 배상하고 손 털었다면 시민단체 놈들이 과연 좋아했을까? 아니지. 백수되는게 훨씬 싫었던거지.
    정치인들 종특? 인간의 속특이다.
    싸움은 언제나 돈이 되거든.
    손바닥만한 데서 대깨문이네 애국보수네 하는게 왜 그런거 같냐. 실제로 하는거 보면 별반 차이도 없는 놈들이말야.
    싸움 그 자체를 원하는거야. 아무것도 안 하면 심심하거든.
    일선에서 대깨문 뒤져를 외치고 있으면 뭔가 나는 깨인 거 같거든.
    닭닭닭 거리고 있으면 뭔가 나라를 위해 큰 일 한거 같아서 피가 끓거든.
    싸움에 껴들어서 뭔가 득볼게 있으면 같이 소리치면 되는거고,
    별 상관없으면 개가 짖네 하고 냅두면 되는거다.
    걍 따라짖는 개돼지들이나 한번씩 비웃어주고말야.
  • 니까짓게뭘알겠냐 2020.06.29 17:49 (*.236.200.27)
    일본 얘기만 나오면 침침 질질 흘리면서 빨아재끼던데 노벨상 어쩌고 하던 인간하고 같은 애야?
  • 지나가다 2020.06.30 07:28 (*.160.30.17)
    아베 장기 집권 해줬으면 좋겠다.
    진심으로.
  • 인생조교 2020.06.29 17:41 (*.33.165.49)
    여론몰이에 넘어가지 말고 정신 똑바로 차리도록 합니다.
  • 김.D. 중 2020.06.29 17:43 (*.118.105.248)
    행동하지 않는 양심은 ! (콜록. 한 박자 쉬고) 악!?(목소리 갈라짐)의 편입니다 여러부운~!!
  • ㄷㄷㄷ 2020.06.29 18:04 (*.169.180.152)
    생활보호 신청을 수치스러워 하는 풍조가 많이 부럽다

    반도놈들은 얻어먹으면서도 더 당당해
  • ㅂㅈㄷ 2020.06.29 23:28 (*.171.112.108)
    밥통아
  • ㅇㅇ 2020.06.29 18:20 (*.170.127.117)
    대한민구 보고 이게 나라냐구 하는 새끼들에게 묻고싶다,.
    저건 나라냐? ㅋㅋㅋ
  • 앙앙 2020.06.29 18:45 (*.62.172.45)
    어차피 저런 보도는 우리나라에서도 얼마든지 할 수 있다.

    한국의 장점도 있을거고 일본의 장점도 있겠지만 이러나 저러나 한국보다 일본이 훨씬 나은건 사실이야.

    난 한국 참 좋아하긴 하는데 지금 정부는 진짜 너무 싫다. 독립된게 원망스러울 정도로. 그냥 일본인으로 쭉 살았으면 더 낫지 않았을까? 지금쯤이면 너도나도 다 일본인 인줄 알고 살고 있을거 아냐.

    말도 안 되는 얘기지만 진심임. 그정도로 싫다.

    하지만. 내 삶 자체는 만족스러워. 한국도 좋고.
  • ㅋㅋㅋ 2020.06.29 21:01 (*.7.28.107)
    넌 스스로 토착왜구가 아니라고 생각하겠지?
    독립된게 원망스러울 정도라는 말이 가지는 의미따윈 네가 생각하기 힘들겠지 됐다 그러고 그냥 계속 살아라
    주위사람들에게도 한번씩 얘기해보고
    그리고 남자새끼면 당당하게 네생각 얘기해 괜히 욕 덜먹을라고 사족달지 말고 어차피 여기 너같은것들이 더 많은곳인데뭐
  • 앙앙 2020.06.29 22:20 (*.62.172.45)
    내가 토착왜구라는 근거는 뭔지? 한국 까서? 일본 높게 평가해서?

    난 얘기 할 수 있어. ㅂㅅ같은 대깨문 앞이 아니라면. 걔네들은 지네들이 정읜줄 알아서 안됨. 물론 주변에 없기도 하지만.

    사족은 뭔데? 한국 좋다는거? 삶이 만족스럽다는거? 사실인데?

    38살에 14억짜리 아파트 가지고 주식 3억 넘게 있고 세후 천 이상 벌어. (맞벌이) 부모님은 나보다 몇 배는 부자고. 처가댁 두분 다 공무원 퇴직하셨고. 너무 평화로운 환경에서 자라고 지금도 잘 살고 있는데?

    니 말대로 앞으로도 이렇게 계속 잘 살꺼야.

    월급쟁이라 세금 꼬박꼬박 내고 올핸 집 산다고 세금 5천 냈어. 넌 국가에 얼마나 보탬이 되냐?
  • ㅁㄴㅇㄹ 2020.06.29 21:56 (*.146.20.173)
    ㅋㅋ 근데 일본이 한국보다 잘사는건 팩트 맞지
    근데 막상 진짜 일본국민이랑 한국국민이랑 생활수준이 크게 차이나냐?
    그리고 만약 너말대로 독립이 안됐어봐라 우리가 일본인이라고 생각하더라도
    결국 찐 일본인들은 우리를 일본인이라고 생각안할거다 차별은 그런 별거 아닌거부터 시작하거든

    미국이라는 거대한 나라가 세계 1위인데 그나라 국민들은 행복하기만 할까?
  • 앙앙 2020.06.29 22:24 (*.62.172.45)
    생활수준이야 어떻게 사느냐지 뭐.

    어떤 차별이 있을까 지금 세상에? 미국에 이민간 한국인보다 차별이 더 심할까? 그 반에 반도 안 될 것 같은데? 쪽수가 절반인데?

    내가 일본인이 되고 싶다고 했냐? 지금 정부가 그 만큼 ㅈ같다는거지. 난 아마 한국 좋아하는 %로 따지면 상위 10%안에는 들걸?

    왜냐하면 평범하고 평탄하게 일생 잘 살고 있거든
  • ㅇㅇ 2020.06.29 23:11 (*.30.202.9)
    글만보고 독립운동가인줄..
  • ㅇㅇ 2020.06.29 19:04 (*.223.44.221)
    부선류
  • dd 2020.06.29 21:02 (*.145.113.26)
    조선은.............장님 아니면 안마사가 되지도 못하는데......
  • ㅇㅇㅇ 2020.06.30 00:45 (*.228.16.17)
    일본 같은 완성된 국가에서 저런 일이 생기는 걸 이해할 수가 업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8904 뭐? 정규직 전환 인력은 처우가 다르다고? 22 2020.06.30
8903 K-POP 비판하는 엑소 작곡가 26 2020.06.30
8902 개그맨의 네가지 유형 24 2020.06.30
8901 국민청원 올라온 돌고래 학대 논란 19 2020.06.30
8900 Ptsd 20대 여성이 가장 많은 이유 29 2020.06.30
8899 유상철 근황 16 2020.06.30
8898 다이어트를 안 하는 이유 8 2020.06.30
8897 미국의 아무말 대잔치 23 2020.06.30
8896 중국집 볶음밥의 변화 21 2020.06.30
8895 센세 근황 17 2020.06.30
8894 청테이프로 발 묶인 새끼 14 2020.06.30
8893 프로그래머의 삶 42 2020.06.29
8892 32년 된 문방구에서 파는 물건 17 2020.06.29
8891 이말년이 꼽은 인생책 33 2020.06.29
8890 북한의 식량난 수준 40 2020.06.29
8889 아빠 몰래 한 나쁜 짓 7 2020.06.29
8888 그 아나운서 근황 46 2020.06.29
8887 주당계의 퇴물 20 2020.06.29
8886 불가능을 딛고 운전하는 슈퍼맨 21 2020.06.29
8885 독서실에서 받은 쪽지 14 2020.06.29
8884 선미의 해명 26 2020.06.29
8883 곱창집에 100일 된 아기 데려온 부모 28 2020.06.29
8882 남한테 피해 보는 거 극도로 싫어하시는 분 13 2020.06.29
» 반 아베 운동가가 된 일본 안마사 24 2020.06.29
8880 강호동과의 첫 술자리 23 2020.06.29
8879 최근 비주얼 논란에 대해 언급한 강동원 34 2020.06.29
8878 여친이 전여친에 대해 물어볼 때 19 2020.06.29
8877 1971년 이후로 사라진 곤충 17 2020.06.29
8876 아들 유학 문제로 트러블이 생긴 부부 23 2020.06.29
8875 조선총독부 청사 철거 때 발견된 장소 52 2020.06.29
Board Pagination Prev 1 ... 6 7 8 9 10 11 12 13 14 15 ... 307 Next
/ 3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