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ㅇㅇ 2020.06.30 13:01 (*.36.151.202)
    싸이코 개많네 ㄷㄷ
  • 0000 2020.06.30 13:51 (*.55.148.141)
    대한민국의 30%는 병신(정신병자)들이다.
    내말이 100% 맞아.
    내가 사람많이 만나고 격어보는데 이건 진리야.
  • 어어어어어어어? 2020.06.30 15:43 (*.118.105.248)
    인정!
  • 123213 2020.06.30 21:10 (*.177.119.125)
    그 30프로중하나는너야
    내말이 100% 맞아.
  • 007 2020.06.30 21:27 (*.164.140.164)
    그 30프로중 하나는 너야
    내말이 100% 맞아
  • 조각 2020.06.30 13:05 (*.69.248.20)
    덱스터보면 동물을 죽이면서 살인에 대한 욕구를 키웠다
    글이 두서 없는데 고양이나 이런걸로 살인욕구를 풀수도 있고 오히려 증폭시킬 수도 있다
  • ㅇㅇ 2020.06.30 13:11 (*.118.175.104)
    저런 동물 학대범은 잠재적으로 위험하니 처벌을 강화기키는게 맞다
    그와는 별개로 고양이도 나라에서 잡아서 안락사 좀 시켜야 함.
    고양이가 우리나라 작은 조류 생태계를 파괴하고 다는데 이정도면 생태계 교란종에 가깝다고 본다.
    뉴트리아, 황소개구리는 생태계 교란종이라고 잡아 처 제끼면서 고양이는 반려동물이라는 이유로 잡는걸 반대하고 앉았으니 참.. 반려동물이면 지들이 전부 키우던가
  • 살처분이 답 2020.06.30 13:22 (*.152.44.159)
    무럭무럭 자라나는 유영철, 오원춘 주니어들
  • ㅇㅇ 2020.06.30 13:32 (*.214.163.43)
    피해망상 열등의식 > 동물학대 >노약자폭행 및 여성범죄 > 묻지마살인
  • ㅇㅇ 2020.06.30 14:13 (*.243.157.53)
    동물보호 이전에 저런새끼들은 잠재적 살인마일 가능성이 매우높으므로, 일찌감치 파악해서 사회에서 조기 격리 시켜야한다. 신안같은 섬 하나 잡아가지고, 즈그들끼리 배틀로얄 시키면 딱일듯.
  • 12124 2020.06.30 15:16 (*.72.82.38)
    그 와중에 원산지 고냥이 뒷통수는 좀 귀엽군...-ㅁ-..
  • ㅁㅁ 2020.06.30 16:43 (*.153.206.26)
    잠재적 살인마 새끼들 ㅅㅂ
  • 카인드맨 2020.06.30 18:22 (*.192.251.182)
    주변주민 생각안하고 쌀페트병 던지는 놈들이나 지가 안키울거면서 밥주는 넘들이나 지생각밖에 못하는 놈들이 너무 많다. 그렇다고 정도를 넘으면 안되겠지만
    보통 이런놈들이 말귀 드럽게 못쳐먹기 때문에 또 오죽할까 싶기도 하고.
  • 123 2020.07.01 10:01 (*.45.208.122)
    길냥이들 입양 안할 거면 길거리에다가 밥주지 마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8904 뭐? 정규직 전환 인력은 처우가 다르다고? 22 2020.06.30
8903 K-POP 비판하는 엑소 작곡가 26 2020.06.30
8902 개그맨의 네가지 유형 24 2020.06.30
8901 국민청원 올라온 돌고래 학대 논란 19 2020.06.30
8900 Ptsd 20대 여성이 가장 많은 이유 29 2020.06.30
8899 유상철 근황 16 2020.06.30
8898 다이어트를 안 하는 이유 8 2020.06.30
8897 미국의 아무말 대잔치 23 2020.06.30
8896 중국집 볶음밥의 변화 21 2020.06.30
8895 센세 근황 17 2020.06.30
» 청테이프로 발 묶인 새끼 14 2020.06.30
8893 프로그래머의 삶 42 2020.06.29
8892 32년 된 문방구에서 파는 물건 17 2020.06.29
8891 이말년이 꼽은 인생책 33 2020.06.29
8890 북한의 식량난 수준 40 2020.06.29
8889 아빠 몰래 한 나쁜 짓 7 2020.06.29
8888 그 아나운서 근황 46 2020.06.29
8887 주당계의 퇴물 20 2020.06.29
8886 불가능을 딛고 운전하는 슈퍼맨 21 2020.06.29
8885 독서실에서 받은 쪽지 14 2020.06.29
8884 선미의 해명 26 2020.06.29
8883 곱창집에 100일 된 아기 데려온 부모 28 2020.06.29
8882 남한테 피해 보는 거 극도로 싫어하시는 분 13 2020.06.29
8881 반 아베 운동가가 된 일본 안마사 24 2020.06.29
8880 강호동과의 첫 술자리 23 2020.06.29
8879 최근 비주얼 논란에 대해 언급한 강동원 34 2020.06.29
8878 여친이 전여친에 대해 물어볼 때 19 2020.06.29
8877 1971년 이후로 사라진 곤충 17 2020.06.29
8876 아들 유학 문제로 트러블이 생긴 부부 23 2020.06.29
8875 조선총독부 청사 철거 때 발견된 장소 52 2020.06.29
Board Pagination Prev 1 ... 6 7 8 9 10 11 12 13 14 15 ... 307 Next
/ 3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