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1.jpg

 

g2.jpg

 

g3.jpg


  • ㅇㅇ 2020.08.01 00:25 (*.7.55.108)
    저런공부는 오래못간다
    진짜 자기가 필요하다고 느껴서 공부하는 애들은
    아무리 악조건이어도 다 하더라
  • ㅇㅇ 2020.08.01 03:05 (*.38.22.116)
    니 재산 다 기부해라
    그래도 부자될놈은 다 되더라
  • ?? 2020.08.01 19:02 (*.36.251.2)
    뭔 개소리지..??
  • ㅇㅇ 2020.08.01 00:30 (*.242.18.94)
    학부모들이 학군에 목숨거는 이유지

    세상에는 3종류의 아이가 있다
    1. 무조건 공부하는 놈
    2. 무조건 공부 안하는 놈
    3. 주변애들이 공부하면 하고 안하면 안하는 놈
    근데 3번째 종류의 애들이 전체의 80%다
    그런 애들은 어느 지역에 사느냐가 대학을 결정한다
  • ㄴㅇㄹㄴㅇㄹ 2020.08.01 00:48 (*.141.115.78)
    뭔소리랴 1,3번이 인서울가는거고 나머진는 2번임.
  • ㅇㅇ 2020.08.01 01:56 (*.242.18.94)
    그러니까 3번 애들은 주변애들 실력에 맞춰간다고
    롤 대리받아서 다이아 가면 그래도 거기서 수백판 해도 플레로 안떨어지는 애들 있지?
    3번 애들이 그런 애들이야
  • ㅠㅗㅓㅍㅊㄱ 2020.08.01 02:09 (*.6.199.247)
    저기서 말하는 2번은 학교도 잘 안나가고 겨우겨우 졸업장이나 받는 수준의 학생들을 말하는거 아닐까요? 요즘말로 일진이라는 그런 아이들?
  • ㅇㅇ 2020.08.01 03:09 (*.38.22.116)
    천재들중에 미성년을 행복하게보낸사람 거의 없다
    모차르트도 존나 혹독하게 트레이닝받은 사람이다
    걸음마떼고나서부터 프로가되기까지 하루종일 음악만 한사람이야
  • 교포 2020.08.01 03:20 (*.35.153.85)
    그냥 책 읽는거 좋아해서 공부 잘하는 애들은 나중에 크면 돈도 잘 못발고 사회에 적응도 잘 못하더라.
  • ㅍㅍ 2020.08.01 03:30 (*.227.171.122)
    그렇게 열심히 공부해서 서울대 가봤자 태반이 대기업 가는 걸.
    학생들이 자기가 하고 싶은 것을 발견할 수 있으면 좋겠다.
  • 안서울대 2020.08.01 05:30 (*.28.182.32)
    진짜 열심히 공부해서 서울대 간 사람은 여기에 글 안남김ㅋ
  • 생돌그 2020.08.01 10:13 (*.162.77.16)
    공부는 100%유전자야. 머리나쁜 부모들이 자식들 교육에 올인하는거 보면 안타까움.
  • 미블라마 2020.08.01 11:09 (*.38.48.179)
    아닌데
  • ㅇㅇ 2020.08.01 11:14 (*.236.229.8)
    그래도 노력해봐야지.. 모든지 유전자 치부하면 인생이 고달퍼.
  • dd 2020.08.03 13:14 (*.195.109.38)
    실제로는 약간 멍청한애가 성적이 제일좋다. 왜냐 그냥 무식하게 공부하거든.
    어설프게 똑똑한놈은 공부도 요령을 피워.. 노력을 덜한다는 말이지
  • ㅎㅎㅎㅎㅎ 2020.08.01 13:46 (*.109.233.7)
    저렇게 자기분야에서 성공한 사람도 자식은 공부로 성공시키고 싶어하더라.
  • 111 2020.08.01 18:11 (*.139.162.230)
    공부를 어느정도는 해야 자식이 좋은 풀에 가거든.... 그게 참 중요하다?
  • .... 2020.08.01 18:38 (*.184.126.66)
    공부가 유전이 아니라는사람은 공부 안해본(못하는) 사람임.
    공부는 노력이다? 그 노력도 유전임. 공부 잘 한 사람은 자신이 죽도록 노력했다는 생각을 하지 않음. 그냥 할만하니깐 한거임.
    누구는 죽도록 해도 안되는거임. 혹 누구는 죽도록 하고싶지 않은거임. 그런데 이게 다 유전임.
    공부 잘하는 사람은 이걸 알고있음. 공부 못한사람은 이걸 모름. 그냥 자신이 의지가 부족하거나 몰라서 공부를 안했다고 생각함.
    마치 열심히 하면 부자될 수 있다라고 생각하는것과 같음. 아무리 노력해도 금수저한텐 못비빔. 그리고 금주저들은 부자가 많아지는걸 원치 않음.
  • 123 2020.08.01 18:44 (*.199.47.53)
    노력, 습관, 성격 다 유전이라고 할 수 있음.
    어릴때부터 부모의 모습, 행동, 습관, 성격 다 따라하는게 본능이니
    결국 생물학적 유전은 아니여도 부모한테 받는거임
    위에서 말한 의지, 도전정신, 끈기같은 것도 유전이 100%는 아니지만 부모의 모습을 따라하게 되있음
  • 끄덕 2020.08.02 01:12 (*.187.103.94)
    동의
    울 애들이 중딩까지 열심이어서 이게 왠일
    내심 기대 그러나
    고딩되니 놀기 시작
    머리 끈기 의지 유전 확실
  • 123123 2020.08.02 09:02 (*.201.207.166)
    공부가 유전이 아니라는사람은 공부 안해본(못하는) 사람임. - 근거가 빈약한 자신의 생각을 무슨 검증된 논문 마냥 확신에 차서 이야기하는 사람들 보면 참 한심..
    공부를 잘한다의 기준이 상위 1%라면 모를까 유전의 영향이 있긴 하지만 인서울 정도는 노력으로 극복가능한 수준임. 이번 7월 학력평가에서 수학 나형 1등급(상위 4%) 등급컷이 76점인것 보면 이런 무식한 소리 안할텐데... 설마 76점을 유전적으로 능력치를 타고난 사람만 받을 수 있는 점수라고 생각하는건 아니죠??? 자기 개발좀 하세요..
    쌍둥이가 같은 환경에서 나고 자라면서도 성적 차가 극심한 경우는 어떻게 설명할런지 궁금하네요..
  • 카엘린 2020.08.02 22:02 (*.247.83.253)
    1. 쌍둥이가 성적 차이가 난다는 근거는 어디 있는가?
    2. 1등급 등급컷이 76점인 것과 76점을 받기 쉽다 사이의 인과 흐름은 무엇인가?
    3. 누구보다 근거가 빈약한 의견을 내면서 한심하다고 남을 비평하는 그 아이러니는 인지하고 계신가?
  • 카엘린 2020.08.02 22:04 (*.247.83.253)
    +) 알고 쓴 건지 잘 모르겠어서 퍼옴
    자기 개발 - 자기에 대한 새로운 그 무엇을 만들어냄. 또는 자신의 지식이나 재능 따위를 발달하게 함. 자기 계발 - 잠재되어 있는 자신의 슬기나 재능, 사상 따위를 일깨워 줌.
    - 국립국어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0425 수수료 논란에 이어 배달비 0원 가게에 꼼수 21 2020.08.01
10424 추신수 아들 피지컬 상태 28 2020.08.01
10423 화장실 신생아 구한 경찰 5 2020.08.01
10422 아이돌 출신 일본녀의 이상형 15 2020.08.01
10421 한국어를 제2 외국어로 채택한 나라 20 2020.08.01
10420 일본인이 분석한 한국예능 자막 특징 52 2020.08.01
10419 남희석의 해명 47 2020.08.01
» 박준형 딸이 생각하는 공부 23 2020.08.01
10417 고대 인류 최강 요새 21 2020.08.01
10416 김국진이 고마운 송은영 14 2020.08.01
10415 지폐 소독법 8 2020.08.01
10414 역대급 소송 48 2020.08.01
10413 무서운 대륙의 일상 36 2020.08.01
10412 이해가 안 간다는 박신혜 15 2020.07.31
10411 홍석천의 해명 13 2020.07.31
10410 밸런스 게임하는 안과의사들 11 2020.07.31
10409 성시경이 푸는 위대한 강호동썰 19 2020.07.31
10408 5년째 한국어 배우는 일본인 15 2020.07.31
10407 남희석이 또 64 2020.07.31
10406 음주운전으로 직위해제된 경위 10 2020.07.31
10405 퇴사하니 월급 안 주는 회사 20 2020.07.31
10404 주인에게 버림받은 개를 위로하는 고양이 11 2020.07.31
10403 놀면 뭐하니 출연 후 광고 문의 폭주 23 2020.07.31
10402 우리 이제부터 제약회사 할게요 11 2020.07.31
10401 무심한 척 다정하게 챙겨주는 속초 아저씨 8 2020.07.31
10400 박세리가 미국대회에서만 획득한 상금 30 2020.07.31
10399 여친 사촌언니와 크게 싸웠습니다 30 2020.07.31
10398 코로나도 한 수 접고 가는 나라 19 2020.07.31
10397 여보 0.3 위에 점이 있어 31 2020.07.31
10396 귀여운 외모 뒤에 감춰져 있던 코알라의 비밀 5 2020.07.31
Board Pagination Prev 1 ...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 368 Next
/ 3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