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ㄲㅂ 2021.02.22 17:02 (*.23.15.130)
    요즘엔.. 원나잇도..동영상 찍고 녹음하고 각서 쓰고..
  • 기사 좀 제대로 읽고 와라 2021.02.22 18:59 (*.70.59.135)
    "경찰 공무원인 A씨(당시 28세)는 2017년 2월 새벽 술을 마시고 귀가하던 중 우연히 만난 10대 B양을 모텔로 데려가 강제 추행한 혐의로 재판을 받아왔다."
    피~~융신들~ 그냥 뭐만 나오면 풀발기하냐ㅋㅋㅋ 그냥까지 말고 제대로 알고나 까라
  • ㅁㅁ 2021.02.23 11:25 (*.251.117.120)
    중학생을 건드린 것도 아닐테고 열살 터울이면 합의하에 할 수도 있는거 아님?
  • ㅇㅇ 2021.02.23 12:35 (*.145.135.83)
    10대 이 게이 seki야 보라고 10대라고 이미 범죄임
  • 1 2021.02.22 17:14 (*.223.166.173)
    여자가 모텔비 카드로 긁으면 되는거 잖아 cctv 자료 만 있으면
  • 1234 2021.02.22 17:28 (*.235.48.254)
    그래도 안됨
    숙박업소에 잠자러 가는줄 알았다고 한다면?
    실제 사귀는커플
    부부사이에서도
    강제추행이 성립되는상황이니까
    녹음파일정도 있지않은 이상은
    여자가 맘만 먹으면 어떻게든 강제추행으로 몰수있을듯
  • 흠.. 2021.02.22 21:07 (*.151.235.65)
    녹음해도 안되.
    무서워서 억지로 좋은 척 연기한 거라고 하면 끝.
  • ㅉㅉ 2021.02.22 18:00 (*.155.174.100)
    물고 빨고 다 하다가 꼬추 넣기 직전에 거절 당해도 바로 멈추지 않으면 강간인데 뭔 모텔비 드립이야.
  • 9 2021.02.22 18:09 (*.102.11.82)
    몬지랄을해도 기억안난다고하면 유죄라잔아 절대원나잇하지마라 젖댐
  • 1111 2021.02.22 22:08 (*.119.1.150)
    옛날이야기임..씨씨티비앞에서 뽀뽀하고 난리치면 모를까.... 모텔비를 계산하면 암묵적인 동의로 봤는데 술깨고 나니 모르는 사람이다...라고 하면 그뿐임..
  • 1111 2021.02.23 07:36 (*.179.5.245)
    실제로 여자가 모텔비 내니깐 모텔직원의 증언에 따라서 연인인줄알았다고해서 무죄로 뜬적이있는데
  • 지나가는 2021.02.22 17:28 (*.194.244.102)
    위에 님들 기억 안나면 범죄래요~
  • ㅇㅇ 2021.02.22 17:30 (*.148.253.18)
    기사 전문을 보니 좀 논란거리가 되겠던데...
  • ㅐㅐ 2021.02.22 17:45 (*.62.173.198)
    그래도 문재인지지하지?

    이정도면 당하는놈들이 문제라니까
  • ㅁㅇㅁ 2021.02.22 17:56 (*.46.224.21)
    술 꽐라로 모텔가지말고 한판 땡길꺼면 음주측정해서 혈중알콜농도 면허정지수준 이하인거 확인하고 땡기라고..

    근데 솔직히 술 꽐라만들어서 업고 모텔 가는건 문제가 있는건 맞다. 안해야되는건 맞음.
  • ㅎ2ㅕ져졎 2021.02.22 20:23 (*.250.242.17)
    꽐라 아닌데 기억 안난다고 하면? ㅋㅋㅋ
  • 흠.. 2021.02.22 21:09 (*.151.235.65)
    혈중 알콜 농도 낮아도 안됨
    나는 한잔만 마셔도 기억이 잘 안난다고 하면 끝.
  • 1111 2021.02.22 21:25 (*.142.212.89)
    음주안한채로 편의점 소주영수증 끊어놓고 남자 꼬신다음 강간으로 고소하면 다 처벌되겠네 이제ㅋㅋ
  • 운전병 2021.02.22 20:45 (*.39.37.54)
    반대로 남자도 술먹고 했으니까 감형 사유 포함 되는거 아냐? 남자도 술 취해서 기억 안난다고 하면 될거 같은데 ㅋㅋㅋ 저래서 멀쩡해보여도 음주에 대해 관대한 우리 사법부가 감형해주는구나, 음주운전이든 뭐든 ㅋㅋ
  • ㅇㄴㅁ 2021.02.23 23:50 (*.126.2.245)
    법알못이 또... 음주운전은 음주 자체가 구성 요건이라서 술 먹었다고 감형하지 않는다.
    그냥 까기만 하면 자기가 막 깨어있는 시민 같고 그런가?
  • ㅇㅇㅇ 2021.02.22 20:57 (*.70.59.192)
    근데 이건 원래 준강간임
  • 1111 2021.02.22 21:23 (*.142.212.89)
    슈뢰딩거의 강간

    동의여부는 파동형태로 존재하기 때문에 강간여부는 관측시점에 결정된다
    따라사 섹스중에는 강간여부를 판단할 수 없고 여자의 기억력이 회복되는 관측시점에 이르러야 강간여부가 판단된다
  • 2222 2021.02.22 22:10 (*.119.1.150)
    와우~ 그럴싸한데.ㅋㅋㅋ
  • 2021.02.23 03:21 (*.39.150.244)
    오 흡연부스없는 금연정책 역시 탁상행정
  • ㅁㅁ 2021.02.23 11:27 (*.251.117.120)
    그냥 모텔비 정도는 현금으로 갖고 다니고
    나머지는 운에 맡기는 수 박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0517 현재 학폭 가해자들 심정 27 2021.02.23
10516 야구부 가입을 원했던 박지성 7 2021.02.23
10515 원전 오염수 바다로 유출시키는 나라 19 2021.02.22
10514 조용히 넘어갔던 안정환의 폭로 15 2021.02.22
10513 찐 남사친과 위장 남사친 15 2021.02.22
10512 광희식 학폭 대처 23 2021.02.22
10511 어떤 남자를 고를까요? 21 2021.02.22
10510 또래한테 따돌림 당하는 아역 배우 10 2021.02.22
10509 전 청와대 셰프가 가족들에게 해주는 요리 10 2021.02.22
10508 송중기 드라마 첫방송 논란 17 2021.02.22
10507 내년부터 가상화폐 과세 18 2021.02.22
10506 진짜로 다 터뜨린 다꼬나이트 37 2021.02.22
10505 축구보다 힘들다는 육아 8 2021.02.22
10504 그걸 왜 이제 가르쳐줘? 3 2021.02.22
10503 1톤 폐비닐에서 620리터 기름 생산 16 2021.02.22
10502 에이 설마 사실이 아니겠지 14 2021.02.22
10501 에어팟 있는 사람이 배우면 좋은 마술 17 2021.02.22
10500 사나의 데뷔 전 SNS 11 2021.02.22
10499 한국 대사관 앞에 무릎 꿇은 사람들 27 2021.02.22
10498 총체적 난국인 퀵 배송 8 2021.02.22
10497 널린 게 남자 25 2021.02.22
10496 서신애까지 학폭 저격 31 2021.02.22
10495 의사협회장 피꺼솟 76 2021.02.22
10494 버피 매일 500개 했는데 체중 그대로 30 2021.02.22
» 동의 했어도 기억이 안 나면 25 2021.02.22
10492 대나무 낚싯대 명장 16 2021.02.22
10491 남교사 부족 심각한 초등학교 31 2021.02.22
10490 질투는 나의 힘 14 2021.02.22
10489 독일의 맥주 서빙녀 16 2021.02.22
10488 대륙의 불매 협박 29 2021.02.22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358 Next
/ 3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