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ㅇㅇ 2021.04.07 14:22 (*.179.29.225)
    저 남자도 저런 식으로 애 키우면 결국 김치녀만 양산시키는 거다
  • 코끼리 2021.04.07 14:32 (*.102.11.173)
    애키우는 입장에서 저런 남편이 있다는게 상상이 안간다
  • 문죄인식 2021.04.07 14:56 (*.38.74.74)
    너 상상력이 부족하구나
    ㅋㅋ
  • AAD 2021.04.07 14:57 (*.56.228.193)
    감수성 및 지능이 낮으면 저런 부모가 될 확률이 높지
  • ㅁㅇㅁ 2021.04.07 15:03 (*.46.224.21)
    미래가 보이는 듯 하네. 저렇게 어화둥둥하다가 딸래미 중학교 입학할쯔음 되면 애비색히 한남충이라 짜증난다고 sns할듯

    지금 5살이니까 한 7~8년 후면 닥칠 미래네.
  • 파오후 2021.04.07 15:17 (*.101.129.137)
    미친색히네 ㅡㅡㅔ
  • 선형대수 2021.04.07 15:27 (*.235.8.101)
    박영선의 진심이 기적을 일으키길 소망해봅니다
  • 2021.04.07 15:38 (*.15.49.119)
    지능이 낮음
    지능이 낮은 게 잘못은 아닌데 고집까지 센 스타일
  • 선형대수 2021.04.07 15:40 (*.235.8.101)
    얘들아
    나 잠시 이슈인 안할까해
    가끔(하루에 3번 정도?)
    눈팅만 하려고

    아쉬운 사람도 있겠고
    다시 오지 말라고 쌍욕박는 애들도 더러는 있겠지
  • 2021.04.08 09:30 (*.15.49.119)
    아니 어차피 하루에 두 번 업데이트라 두 번 보는데
    3번 보는 게 눈팅이라고? ㅋㅋㅋ
  • 선형대수 2021.04.07 15:42 (*.235.8.101)
    어쨋든 병필이들 건강하고
    돈도 많이 벌고
    코인도 떡상하고
    발기도 잘 되길 바랄게

    창조의 고통이랄까?
    힘들기도해.

    가끔 어그로가 불발할때..
    내 스스로 그 초라함을 견디기 힘들었어

    박수칠때 잠시 쉬려고
  • ㅊㅊㅍ 2021.04.07 15:57 (*.22.36.53)
    병신 혼자 북치고 장구치고 자빠졌네
  • 대수야 잘가 2021.04.08 11:46 (*.251.253.33)
    마지막 어그로 성공
  • ㅇㅇ 2021.04.07 15:50 (*.223.32.177)
    저런애들이 나중에 커서 다 해주는남자만 찾음
    근데 얼굴몸매 안되면 남자들이 먹버만하니 꼴페미될 가능성 농후
  • 2021.04.07 16:59 (*.125.94.168)
    딸치광이
  • 2021.04.07 17:11 (*.154.134.226)
    작가들 소설에 놀아나는 병필이들 애잔하노
  • ㅇㅇ 2021.04.07 18:22 (*.109.65.122)
    딸 5학년인데도 입에 떠넣어주는거봄ㅋㅋ
  • ㅈㅇ 2021.04.07 18:56 (*.105.82.47)
    뉴스가 심심하면 네이트판 같은데서 검증도 없는 소설이나 퍼와서
    선동이나 하니 기레기짓만 골라서 함 한국 기레기들은 왜 이리 편한
    것만 찾냐 뭐든 커뮤니티 글이나 해외 기사 퍼와서 대충 번역하고 취재는
    귀찮아서 죽어도 하기 싫어함 기레기라는 단어는 유행이 아니라 평생 갈듯
  • 주단태 2021.04.07 20:45 (*.226.216.41)
    외동딸이라 딸바보면 이해하는데 아들과 차별을 두는건 나도 애 아빠지만 진짜 이해불가.
  • 애비가 2021.04.07 20:48 (*.2.138.224)
    딸래미를 김치녀로 만들고 잇네
    저래봐야 20살되면 다른남자 좆빨고 잇을텐데..
  • 나만 그렇게 생각하나? 2021.04.08 10:46 (*.18.64.3)
    이건 이번정권의 젠더정책에 대한 돌려까기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2177 한국 웹브라우저 시장 최신 점유율 26 2021.04.08
12176 이별의 아픔이 없었던 김희철 11 2021.04.08
12175 AZ 백신 잠정 접종 보류 11 2021.04.08
12174 신개념 데이트 비용 16 2021.04.08
12173 영재발굴단 역도소녀 근황 24 2021.04.08
12172 결혼 12년 중 11년을 혼자 살다 이혼 19 2021.04.08
12171 그 털보 표정 19 2021.04.08
12170 영화 내부자들을 혹평한 이유 20 2021.04.08
12169 당근마켓 여자 단속반 5 2021.04.08
12168 뒷조사 하고 다니는 오빠 여친 4 2021.04.08
12167 여자들이 징병 당하면 생길 일 10 2021.04.08
12166 시간을 멈춘 체조선수들 8 2021.04.08
12165 일상 속 성차별 표현 15 2021.04.08
12164 한국영화 최고의 사이코패스 캐릭터 17 2021.04.08
» 딸바보 남편과 이혼을 고민 중 21 2021.04.07
12162 그 누구보다 음모 좋아하시는 분 16 2021.04.07
12161 딸의 중절수술 17 2021.04.07
12160 한국에서 유일했던 인싸 외교 대통령 60 2021.04.07
12159 쿠팡 CEO에게 일침 날리는 CNBC 앵커 23 2021.04.07
12158 옷빨이었던 콜라 10 2021.04.07
12157 LG 휴대폰 점유율 세계 3위 시절 13 2021.04.07
12156 생활의 달인들 13 2021.04.07
12155 아래층 흡연자의 답변 38 2021.04.07
12154 극한직업 연예인 매니저 14 2021.04.07
12153 위기의 박초롱 16 2021.04.07
12152 애 둘 딸린 이혼녀가 대쉬를 합니다 12 2021.04.07
12151 그녀의 벼랑끝 전술 14 2021.04.07
12150 화가 데뷔한 하지원의 판매된 작품 18 2021.04.07
12149 정치성향 올타임 레전드 12 2021.04.07
12148 박수홍 근황 20 2021.04.0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412 Next
/ 4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