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ㅇㅇ 2021.04.08 14:12 (*.165.56.127)
    선거운동이나 언택트로 했어야지; 즈그들 선거운동은 집합금지 예외걸어놓고 몰려다니니 사람들이 방역참여하고싶을리가
  • ㅁㄴㅇ 2021.04.08 19:03 (*.101.56.109)
    코로나가 감기라는 걸 이미 정부는 알고 있거든..
    그래서 지들은 선거운동 할 때 몰려다니는 거야..
    왜? 국회의원들은 코로나=감기 라는 걸 이미 알고 있으니 다닥다닥 붙어 다니거든..
    만약 코로나가 걸리면 에볼라 처럼 감염 즉시 즉사하는 병이라면 그렇게 할 수 있을까?
    절대 못하지.
    그러나 코로나는 감기니까 그렇게 지들끼리는 잘 쳐모여서 술마시고 선거운동 단체로 하는거야..
    그런 뽀록이 터지는거지.
    그런데 왜 정부는 자꾸 모이면 신고하라고 하고 방역하라고 하고 거리두라고 강요하느냐?
    그것이 현 정권이 원하는 사회라니까..
    서로가 서로를 감시하고 반정부 시위하는 놈들 나쁜놈 프레임 씌우고 정부 말 잘 듣는 놈들 지원금 주고..
    전형적인 공산주의 패턴.
    그런데 보기에 재밌는 공산주의에요..
    지들이 보기에도 병신 같다는 걸 알거든..
    코로나 걸려도 안 죽어 안 죽어 아무 문제없어.
    폐 영구적 손상? 좆까는 소리 하지말라고 그래..
    호들갑 맘카페 대깨맘 카페 들어가보면 지랼 염병들을 한다니까..
    그 아줌마들에 따르면 호날두 즐라탄 음바페 디발라 네이마르는 폐가 영구적으로 손상되고 손과 발가락이 썪어 들어가서 지금쯤 경기장이 아닌 요양원에서 생사를 오가야 하지..
    그러나 은퇴준비하던 즐라탄이 세리에 a 에서 득점 2위, 호날두는 코로나 걸린 후로 폼 돌아와서 한 번도 해보지 못한 세리아a 득점 왕 경쟁.
    음바페는 리그앙 득점 1위!!
    얘들 뿐만 아니라 메이져리그,미식축구,인도축구등등 코로나 걸린 축구선수들 잘 만 뛰어 당겨
    적당히 공산주의 화에 협조하시라~
  • ㅇㅇ 2021.04.08 21:31 (*.38.22.6)
    멍청한 소리도 정도껏
  • ㅂㅂ 2021.04.08 14:51 (*.62.204.231)
    40차쯤 유행하면 연기할게....
  • 송강 hohoho 2021.04.08 16:48 (*.160.167.193)
    이제 좋은 배우도 많아지겠네
    죄다 연기하면...
  • 이달 2021.04.08 15:20 (*.101.64.99)
    조까 이젠 못참아
  • 2021.04.08 15:23 (*.192.68.44)
    ㅋㅋㅋ 개소리 ㅋㅋㅋ
    정부가 뭐했다고 ㅋㅋㅋ
    국민들이 이만큼 도와준것만도 감사하다고
    절이나 해라. 대만 뉴질랜드처럼 한번
    빡세게 통제 가자니까 말 드럽게 안듣네
  • ZXCV 2021.04.08 16:48 (*.207.100.132)
    정부도 한게 있죠 ㅋㅋㅋ

    전문 K-호소인 역할
  • 파오후 2021.04.08 15:36 (*.101.0.216)
    와 어제 700명 나왔네ㅔ
  • 어휴 죄인아 dㅈ라 2021.04.08 15:45 (*.62.178.204)
    뭐 이건 끝도 없지
    4월은 꽃구경, 5월은 가정의달(어린이날, 어버이날), 석가탄신일 6월은 패스 7월말~8월중순까지 여름휴가
    10월쯤 단풍구경 ..... 뭐 이러면 평생 5인이상 못모이게하겠네
    능력없으면 백신이라도 빨리좀 구해보던지
  • ㅋㅋ 2021.04.08 17:32 (*.39.162.172)
    교회는?
  • 2021.04.08 19:40 (*.187.95.91)
    코로나 격상해라
  • ㅇㅇ 2021.04.08 22:27 (*.210.190.86)
    진심 ㅋㅋㅋ 개빡치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2237 같은 나이 다른 처지 13 2021.04.08
12236 노홍철에게 날아오는 인스타 DM 9 2021.04.08
12235 정치병 중증 환자 10 2021.04.08
12234 최근 태어났다는 아기 백사자 10 2021.04.08
12233 나라다운 나라의 성평등 5 2021.04.08
12232 학창시절 학폭 피해자였다는 연예인 10 2021.04.08
12231 선거 직후 서울경찰청 5 2021.04.08
12230 현재 코인판 요약 29 2021.04.08
12229 킹무성의 틀딱코인 극딜 23 2021.04.08
12228 병원 화재에도 수술 강행 6 2021.04.08
12227 같이 살자던 대학 동기 2 2021.04.08
12226 JTBC의 본심 21 2021.04.08
12225 바람 매너 수칙 11 2021.04.08
12224 체르노빌 연쇄 대폭발을 막기 위한 쓰라린 허가 6 2021.04.08
12223 이번 선거에 안 보인 애국진보의 다크나이트들 33 2021.04.08
12222 노골적인 YTN 23 2021.04.08
12221 할아버지에게 고백 받았어요 20 2021.04.08
12220 살림 고수 남자 전업주부의 고민 13 2021.04.08
12219 올킬로 끝난 선거 30 2021.04.08
12218 함소원 남편에 대한 폭로 17 2021.04.08
12217 그녀의 폭풍 눈물 10 2021.04.08
12216 분노의 빈 댓글 12 2021.04.08
» 모든 모임 취소 연기하라 13 2021.04.08
12214 갈데까지 간 한국 드라마 10 2021.04.08
12213 밭갈기 자랑하다 싸움난 분들 6 2021.04.08
12212 유서 깊은 MBC의 나팔수 성향 4 2021.04.08
12211 아들이 못 생겨져 적응 안 되는 엄마 21 2021.04.08
12210 처음 보는 음식을 대하는 한국인의 자세 11 2021.04.08
12209 독일식 장난 2 2021.04.08
12208 대놓고 맥이는 아저씨 11 2021.04.0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12 Next
/ 4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