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통신병3호 2021.04.08 14:23 (*.101.2.80)
    아재 곧휴 서요? 라고 물어봤으면 꼬무룩하고 도망갔을건데..
  • ㅇㅇ 2021.04.08 15:29 (*.123.19.232)
    할배한테 아재라고 해줬다고 더 들러붙을듯
  • 2021.04.08 20:49 (*.102.11.244)
    거추스니까 저러고 다니겠지 ㅋ
  • ㅇㅇ 2021.04.08 14:25 (*.179.29.225)
    40대 50대 할아재들도 서비스업 종사하는 여자가 직업적 친절을 배풀면 그게 개인적 호감인 줄 알고 들이대는 새끼들 천지임
    여친이 신도시에서 카페 하는데 단골이라고 좀 친절하게 해주면 전화번호 물어보거나 고백 쪽지 주는 할아재들 엄청 많다고 함
  • ㅇㅇ 2021.04.08 14:31 (*.83.172.188)
    도태되는 삶이 있기 마련이지만 그걸 직접보고 있자니 애잔함이 밀려온다
  • 현자 2021.04.08 14:36 (*.33.135.41)
    40 넘으면 셀프거세해라
  • 40대 풀발 2021.04.08 15:06 (*.121.176.107)
    아직도 선다고! 아직도 선다고!!
  • ㅐㅐ 2021.04.08 19:20 (*.62.172.22)
    ㅋㅋㅋㅋㅋㅋ 40??? 너 몇살이냐 ㅋㅋㅋ 40이면은 니가 20대여도 10몇년남은건데 감 너무없네이거 ㅋㅋㅋ
  • 마이클 2021.04.08 23:35 (*.111.10.101)
    아놔 이 ㅋ시발새씨 죽여버릴까? ㅋ
  • ㅋㅋ 17 시간 전 (*.115.93.51)
    현자는 셀프거세 하려면 얼마나 남았어?
    그 때 화환 보내줄게 ^^
  • 대머리는빼자 2021.04.08 14:54 (*.196.110.67)
    대머리는 빼자
  • ㅇㅇ 2021.04.08 15:40 (*.223.32.177)
    도대체 화가 왜 나는거야?????
    퍙소에 뭔 피해의식을 가지고 살길에 할아버지가 고백했다고 화가 쳐 나냐???
    반대로 20대남자에게 할모니가 고백했다치자?
    과연 그 남자가 고백받았다고 화날까? 전혀
    ㅇ그냥 황당하겠지 당황스럽겠지
    그리고 공손하게 거절하겠지
    이게 당연한거 아니냐?
    저 여자만 그런건지는 모르겠지만
    도대체 저 상황에서 어떻게하면 화가 나는지 궁금하네
  • ㅐㅐ 2021.04.08 15:47 (*.62.172.22)
    그러니까 암닭이울면안된다고 시발.

    ㅡ일본같은나라가 되었어야했어.

    페미대통령포함해서 븅신같은 보빨하는 남자새끼들이 다 이지경만들어놓은거다.
  • 리얼아재 2021.04.08 15:49 (*.32.233.121)
    뭐 뚱녀나 존못녀한테 고백받으면 기분 좆같은거랑 마찬가지겠지 뭘 또 풀발기하고 그래..
    거 나이 많은거 티나니깐 그냥 마우스만 쓰고있어..
  • ㅇㅇ 2021.04.08 22:24 (*.210.190.86)
    화가나는 이유는 저 여자는 저 할아버지한테 고백받는 수준이 됬다고 생각하는거야
    내 수준이?내 가치가?? 그러면서 빡치는거지 좋은말로 포장해봤자 니까짓게? 이정도지 뭐
  • ㅇㅇ 2021.04.09 19:32 (*.138.3.65)
    니가 60살 먹은 대머리 할머니한테 고백받았다고 상상해봐라
    똑같음
  • ㄴㄴ 2021.04.08 20:38 (*.56.228.193)
    저런거 스토커 기질...
    존나 질나쁜 사람이면 폭력/살인도 일어나는거다.

    얼마전 게임으로 만난 애랑 몇번 만나다가 일가족 살인한새끼처럼.
    스토커들 잘못걸리면 인생 좆된다.
    여자애가 안타까울 뿐이네.
  • ㅇㅇ 2021.04.09 06:11 (*.45.84.11)
    여기 어린 알바생한테 고백한 애들 몇몇있네
  • ㅇㅇ 2021.04.09 07:48 (*.144.105.66)
    와 역겹다 ㅈ 떼버려라
  • ㅇㅇ 2021.04.09 19:32 (*.138.3.65)
    역겨운건 아주 잘 공감되면서도...알바생아 니가 이해해라...(원래 남자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2237 같은 나이 다른 처지 13 2021.04.08
12236 노홍철에게 날아오는 인스타 DM 9 2021.04.08
12235 정치병 중증 환자 10 2021.04.08
12234 최근 태어났다는 아기 백사자 10 2021.04.08
12233 나라다운 나라의 성평등 5 2021.04.08
12232 학창시절 학폭 피해자였다는 연예인 10 2021.04.08
12231 선거 직후 서울경찰청 5 2021.04.08
12230 현재 코인판 요약 29 2021.04.08
12229 킹무성의 틀딱코인 극딜 23 2021.04.08
12228 병원 화재에도 수술 강행 6 2021.04.08
12227 같이 살자던 대학 동기 2 2021.04.08
12226 JTBC의 본심 21 2021.04.08
12225 바람 매너 수칙 11 2021.04.08
12224 체르노빌 연쇄 대폭발을 막기 위한 쓰라린 허가 6 2021.04.08
12223 이번 선거에 안 보인 애국진보의 다크나이트들 33 2021.04.08
12222 노골적인 YTN 23 2021.04.08
» 할아버지에게 고백 받았어요 20 2021.04.08
12220 살림 고수 남자 전업주부의 고민 13 2021.04.08
12219 올킬로 끝난 선거 30 2021.04.08
12218 함소원 남편에 대한 폭로 17 2021.04.08
12217 그녀의 폭풍 눈물 10 2021.04.08
12216 분노의 빈 댓글 12 2021.04.08
12215 모든 모임 취소 연기하라 13 2021.04.08
12214 갈데까지 간 한국 드라마 10 2021.04.08
12213 밭갈기 자랑하다 싸움난 분들 6 2021.04.08
12212 유서 깊은 MBC의 나팔수 성향 4 2021.04.08
12211 아들이 못 생겨져 적응 안 되는 엄마 21 2021.04.08
12210 처음 보는 음식을 대하는 한국인의 자세 11 2021.04.08
12209 독일식 장난 2 2021.04.08
12208 대놓고 맥이는 아저씨 11 2021.04.0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12 Next
/ 4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