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ㅇㅇ 2022.01.18 09:15 (*.179.29.225)
    전형적인 퐁퐁 유망주
  • 100% 2022.01.18 12:19 (*.143.16.25)
    농담이라도 한두번이어야지 저런얘기 계속하면 좆같음
    농담이라도 상대가 듣기 싫으면 하지 말아야 하는데 계속 하는거 자체가 상대배려가 없고 이해를 못하는 자기중심적 사고방식을 가지고 있다는 증거임
  • .. 2022.01.18 09:18 (*.142.82.41)
    사자 (X)
    사줘 (O)
  • ㅁㅁ 2022.01.18 09:22 (*.118.81.134)
    왜 연애하면서 저렇게 스스로 을을 자처하는거임
    자기 스펙도 구리지도 않으면서
    내가 의사였으면 이번에 벤츠에서 신형 나왔는데 보러 갈래 이러면서 압박 존나 줄것 같은데 ㅋㅋ
  • ㅇㅇ 2022.01.18 09:23 (*.38.27.26)
    별것도아니구만 왜나왔냐
  • 파오후 2022.01.18 09:33 (*.111.1.29)
    그러겤ㅋㅋㅋㅋ
    소재가 떨어졌나벼
  • 123412 2022.01.18 09:23 (*.164.170.177)
    정신과전문의인데?
    정신이 약해?
  • ㅇㅇ 2022.01.19 03:32 (*.36.148.247)
    멘탈 강한 순서로 정신과 전공의 뽑나?
  • ㅇㅇ 2022.01.18 09:36 (*.101.192.124)
    여자분 기가 보통은 아닌거같다
    포스가 느껴진다
  • ㅁㄴㅇ 2022.01.18 09:46 (*.38.209.54)
    의사가 많이 버냐? 보통 집 몇평에 살어? 아파트 사나?
  • 눈물 2022.01.18 09:54 (*.82.98.234)
    2009년에 면허 취득
    지방 광역시
    34평 아파트
    전세 삽니다.
  • ㄷㅎㅎ 2022.01.18 10:01 (*.132.120.164)
    음.....형 혹시 대깨문이야?
  • 눈물 2022.01.18 10:08 (*.82.98.234)
    대깨털 임
  • ㅇㅇ 2022.01.18 11:59 (*.7.55.6)
    대깨털은 뭐여
  • 포도 2022.01.18 13:00 (*.78.121.239)
    대X리 깨져도 털보??
  • 독사 2022.01.18 10:00 (*.76.95.143)
    솔직히 짚신도 짝이 있다.는 말의 뜻은 아무리 드센 여자도 여리한 남자를 만나면 살 수 있다는 뜻일거다.

    그 여자를 보면 꼴린다고 사랑이네 뭐네 하면서 결혼하지 말고, 성격을 살펴라. 그리고 나와 전혀 다른 짝과 살아라. 그래야 오래 건강하게 산다.
  • ㅇㅇ 2022.01.18 10:17 (*.234.192.117)
    의대고 뭐고 저런 와꾸 보면
    의사라고 다 예쁜 여자 만나는 게 아니구나 위안됨
  • 똥송 2022.01.18 12:17 (*.202.233.200)
    요즘 능력있는 남자들은 마냥 여자 외모만 안본다
  • 3131133 2022.01.18 10:19 (*.244.154.66)
    저게 정신과 의사의 현실이다...
    앉아서 책만 보니 현실감이 떨어져 있는 사람이 정신과 상담을 해주고 있으니..
    스님이 부부관계를 설교하는것과 같은것이지.
  • ㅇㅇ 2022.01.18 10:28 (*.179.29.225)

    정신과 의사 치료의 9할은 약물 처방이야

     

    정신과 의사가 앉아서 상담 이런 건 극히 일부임

     

    심리상담사가 따로 있고 대부분의 정신과 의사는 진단과 처방만 함

  • 아아 2022.01.18 10:53 (*.140.65.166)
    저런게 가스라이팅 아니냐?
    '자기야 건물은 못사주니까 대신 명품 핸드백은 사줄수 있지?'
  • ㅇㅅㅇ 2022.01.18 12:18 (*.67.185.167)
    글 똑바로 안읽냐 사치도 안한다잖아
  • 이준석 2022.01.18 11:03 (*.109.22.34)
    여자가 사치도 안하고 비싼 선물 바라지도 않는다잖아.
    여자는 그냥 장난으로 하는 얘기를 혼자 진지빨고 자빠진 진지충일뿐이다.
  • 123 2022.01.18 11:28 (*.146.21.186)
    장난이면 받아들이는 사람이 못 받으면 안하는게 맞아
  • 2022.01.18 11:59 (*.62.219.120)
    과연 장난으로 한 말이였을까?
    건물주 나타나면 내팽개치고 결혼하러 떠날 확률 10000%
  • 맞춤법충 2022.01.18 20:23 (*.33.164.119)
    말이였을까 → 말이었을까

    ‘이였’(x). ‘였’은 ‘이었’의 준말. 따라서 ‘이였’은 ‘이이었’과 같으므로 틀린 표현임.
  • 123 2022.01.18 21:41 (*.130.184.144)
    근데 니가 개털이고 너랑 모든게 다 비슷한 값인데 건물가지고 있는 사람이 니 여친한테 대쉬하면 정상적인 여자도 왠만하면 떠난다.
  • ㄷㄷㅈㄴ 2022.01.18 12:08 (*.248.12.211)
    그냥 여자가 자랑하러 나온듯. 그냥 딱 봐도 여자 주도적인 커플 느낌이니까 방송에 나온게 여자한테 이득이 되어 나왔을 텐데.
    1. 나 의대 입학한 기쁨
    2. 남자친구도 의사고 얼굴은 그냥저냥이지만 착한스타일이라 결혼도 이정도면 잘하고..
    등 자랑하러 나온거임..
    그리고 여자 얼굴도 모나지 않고 욕심도 많아보여서 그냥 관심 받으러 나온거임..
  • 2022.01.18 12:26 (*.216.39.20)
    이야.. 이ㅅㅋ가 저기 나가야겠구만
    입벌개 특집으로
  • ㅋㅋ 2022.01.18 12:37 (*.142.181.21)
    오 예리하네....

    여자애가 관종끼있음. 그래서 TV나온듯

    의대 가기전에도 '서울대' 타이틀걸고 출사 모델일 함.

    SLR 클럽에도 사진 찾을 수 있음.

    당시 서울대 타이틀걸고 출사 모델 하기에 특이하다 생각했는데 나중에 물어보살에 저렇게 나옴.

    의대인지 의전원인지 모르겠는데 관종끼있는 애임.
  • 123 2022.01.18 13:10 (*.7.28.127)
    남자가 생긴거만 봐도 쪼다임. 내가 나중에 사주께! 이러고 웃고 넘기면 될걸 진지하게 받는거 부터 여자입장에선 매력없게 느끼지.
  • 킹받네 2022.01.18 14:53 (*.8.132.247)
    관상을 보아하니
  • 시무륵 2022.01.18 15:41 (*.235.56.1)
    남자에가 진짜 공부만했을 타입이내..
  • 111 2022.01.18 18:09 (*.183.192.234)
    넌 맞춤법 보니 공부 안했을 타입이네
  • 2022.01.18 17:56 (*.43.1.221)
    진짜 생긴건 쪽빨아먹게 생겼네.
  • 2022.01.18 19:03 (*.39.200.210)
    자랑하러나옴
  • ㅇㅇ 2022.01.18 19:39 (*.101.3.133)
    여기 이런새끼들이 여자였으면 이쁜 연예인 쥐잡듯이 잡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707 10대들이 점령한 틀딱 게임 11 2022.01.18
706 음식 포장해 가려면 포장비 내세요 30 2022.01.18
705 ITZY 데뷔 전 유나 15 2022.01.18
704 약값으로 장난치던 사업가 12 2022.01.18
703 스텔라 전율 근황 9 2022.01.18
702 건설사 주인이 된 안과의사 8 2022.01.18
701 오열하는 미주 25 2022.01.18
700 자막 조작 중이신 분들 19 2022.01.18
699 조영남의 금전적 손해 12 2022.01.18
698 배달비 아끼는 아파트 18 2022.01.18
697 허경영의 정색 28 2022.01.18
696 두 딸을 두고 군대에 가야했던 아빠 15 2022.01.18
695 네덜란드 남녀의 생각 24 2022.01.18
694 전 주한 일본 대사가 책을 통해 바라는 점 4 2022.01.18
693 열도의 세면대 기술 13 2022.01.18
692 혼돈의 콩가루 집안 9 2022.01.18
691 여성차별적 언어에 대한 유희열의 생각 16 2022.01.18
690 요즘 핫하다는 블루투스 마이크 12 2022.01.18
689 다 이겨버리는 남자 9 2022.01.18
» 건물을 사달라는 여친과 쩔쩔매는 남친 37 2022.01.18
687 여자들이 말하는 퐁퐁이 20 2022.01.18
686 국정원식 교육 방식 9 2022.01.18
685 상상할 수 없었던 전혀 새로운 세상 46 2022.01.18
684 여러사람 울린 누나 57 2022.01.18
683 그럼 남교사도 뽑으면 안 되겠네? 11 2022.01.18
682 신체 나이 30살 차이나는 일란성 쌍둥이 16 2022.01.18
681 매수자를 수사 타깃으로 18 2022.01.18
680 음주운전 + 불법주차 16 2022.01.18
679 그들이 백신을 맞지 않는 이유 33 2022.01.18
678 나는 한국을 택하겠다 25 2022.01.18
Board Pagination Prev 1 ... 144 145 146 147 148 149 150 151 152 153 ... 172 Next
/ 1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