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임플란트 2018.11.08 21:26 (*.98.13.248)
    폭망
  • ㅇㅇ 2018.11.08 21:50 (*.164.127.175)
    폭망잼 ㅋㅋ
  • ㅇㅇ 2018.11.08 22:00 (*.37.92.6)
    진짜 자기 나이로는 안보인다..
  • ㅑㅐㅐ 2018.11.08 22:24 (*.103.49.50)
    남한산성에서 김윤석과 이병헌의 대립하는 연기 참 좋았어
    영화도 괜찮았고
  • 2018.11.08 22:33 (*.142.150.76)
    근래 한국영화중 영화내내 그렇게 무겁고 단단하게 끌고간 영화가 없지
  • ㅎㅎ 2018.11.08 23:58 (*.200.245.216)
    ㅋㅋ그러게 마치 역사속으로의 한 에피소드를 쓸데없이 2시간짜리 영화로 만든 느낌이었어
  • .. 2018.11.08 22:54 (*.121.223.134)
    대본인가? 리포터가 어떻게 인터뷰 대상자 사전조사를 저렇게 허술하게 하는거지
  • Q7 2018.11.08 23:54 (*.161.118.120)
    저렇게 써준 작가나, 그대로 읽은 리포터나.
    대상자에 대한 제대로 된 조사 없이 자기 기억 속에 남은 것들로만 짜맞춰서 질문 정하고 대본 써놓은듯.
  • 헣허 2018.11.09 01:13 (*.40.250.94)
    난 협녀 그럭저럭 재미잇게 봤는데
  • 쾅쿵쾅 2018.11.09 02:44 (*.46.208.171)
    스토린 사실 별로였는데...이병헌 연기가 참 좋았음
    전도연은 연기는 좋았는데 캐릭터가 별로...
  • 777 2018.11.09 01:43 (*.88.75.117)
    혐녀?!! 쀄에에엑
  • 박일도 2018.11.09 01:47 (*.105.86.58)
    저 협녀에서조차 이병헌 연기는 좋았음.
  • ㅁㅁ 2018.11.09 09:02 (*.64.140.225)
    걔 누구야 여주인공.. 걔가 연기를 정말 어마어마어마하게 못하더라. 사극은 안되는듯
  • 2018.11.09 10:21 (*.235.56.1)
    김고은인가 말하는거 아니냥 ㅇㅇ
  • 나그네 2018.11.09 11:11 (*.170.11.154)
    김고은은 좀 과대평가가 많이 되었지. 박소담 같은 애들은 귀여운 맛이라도 있어서 남자에게 비주얼적으로 어필하는데 김고은은 그냥 어필이 안됨 ... 그렇다고 연기를 엄청 잘하는 것도 아니고 요즘 시대가 만들어준 여배우라고 봐야 함
  • 1111 2018.11.09 09:14 (*.201.55.251)
    협녀 진짜 다 엉망진창이었는데 이병헌 연기는 너무 좋았다. 심지어 전도연도 캐릭터 소화가 안되서 힘들었는데

    이병헌만 나오면 갑자기 영화의 설득력이 다름. 혼자 연기 제대로 하고도 개인 스캔들로 말아먹었다은 게(사실 그거 없어도 망할 영화였지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622 도발 세리머니 후 유벤투스 선수들과 충돌 15 2018.11.08
621 체크카드가 한심한 시누이 40 2018.11.08
620 인종차별 인터뷰 조롱 52 2018.11.08
619 화재 사건을 조롱한 영상을 sns에 올린 인간들 16 2018.11.08
618 끝판왕에 대한 예우 9 2018.11.08
» 이병헌 커리어에서 사라진 영화 16 2018.11.08
616 삼성 폴더블 폰 최초 공개 29 2018.11.08
615 수험생 만나러 간 와썹맨 8 2018.11.08
614 집안을 바꿔놓은 아내 16 2018.11.08
613 대본이 필요 없었던 프로그램 4 2018.11.08
612 케플러 우주망원경 은퇴 13 2018.11.08
611 디스패치가 촬영한 장원영 18 2018.11.08
610 제대로 맛본 댕댕이 12 2018.11.08
609 놀란 배트걸 8 2018.11.08
608 한국인들은 잘 모르는 미세먼지 주범 11 2018.11.08
607 패딩을 사기 위해 돈이 필요했던 아줌마 29 2018.11.08
606 지역별 순대 소스 39 2018.11.08
605 오빠 이 여자 누구야? 14 2018.11.08
604 내 몸에 손대지마 35 2018.11.08
603 표정으로 말하는 조보아 12 2018.11.08
602 젊고 예쁜 것의 힘 23 2018.11.08
601 블리즈컨에서 탈탈 털린 디아블로 모바일 82 2018.11.08
600 미세먼지에 대한 상식 24 2018.11.08
599 체포된 양회장 검거 당시 31 2018.11.08
598 평범한 피지컬의 가족 사진 24 2018.11.08
597 오빠 나 기싱꿍꼬또 35 2018.11.08
596 폭행에 시달리는 경비원들 42 2018.11.08
595 백화점에서 파는 62만원짜리 신발 47 2018.11.08
594 대륙의 최첨단 이사법 14 2018.11.08
593 서울 보고 충격 받았다는 우크라이나 여성 32 2018.11.08
Board Pagination Prev 1 ... 99 100 101 102 103 104 105 106 107 108 ... 124 Next
/ 1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