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ㅋㅋ 2022.05.18 13:25 (*.234.207.61)
    청계천 하면 누구?
  • ㅍㅂㄴ 2022.05.18 13:30 (*.130.243.4)
    삐끼?
    얼마까지 보고오셨어요?
    좋은거 있어요
  • ㅁㅁ 2022.05.18 15:39 (*.84.87.73)
    2만원주고 사들고 집에와서 틀어보니 88올림픽 개막식이네?
  • 팩트 2022.05.18 13:47 (*.36.151.81)
    MB 업적 중 하나지
  • mc 2022.05.18 14:02 (*.116.23.161)

    물 거꾸로 흐르는 거임

  • 2022.05.18 14:36 (*.251.122.110)
    미세먼지 농도는 개높쥬
  • 2022.05.18 16:54 (*.187.2.156)
    하천이 있는게 그래도 미세하게 농도낮출걸.
    나도 집앞 중랑천에서 너구리랑 마주침. 서로 깜짝놀람. 새벽4시라 걔도 사람이 있을거라 생각못하고 계단이용하다가 마주침. 너구리들은 개보다도 더 표정이 풍부한거 같아. 귀여워
  • 11 2022.05.18 17:52 (*.60.108.76)
    나도 얼마전에 중랑천 근처 아파트 갔는데 두더쥐 있더라. ㅋㅋㅋ
  • 하아요즘애들상식수준이증말 2022.05.18 19:36 (*.210.139.28)
    두더지 임마 두더쥐는 무슨 장님 쥐냐?
  • dd 2022.05.18 21:55 (*.192.204.214)
    do the g
  • 시진핑보 2022.05.18 17:55 (*.63.18.195)
    그건 개만도 못한 빨갱짱개들 때문이고
  • ㅇㅇ 2022.05.18 19:11 (*.39.151.161)
    근데 예전에 이명박이 청계천 복원한다고 할 적에 노빠들이 왜 반대한거야?
    청계천 복원사업 완료하고 나서 거기 방문객 엄청 많아지니까. 거기서 이명박 반대 서명운동하고 있더라. ㄷㄷㄷ
    진짜 어이없는 인간들임.
    이눔들은 박정희, 전두환의 의료보험도 반대했었는데.
  • 2022.05.18 19:46 (*.221.63.151)
    아명박이 유력하니까. 지금 한동훈에 민주당 기절하려는거랑 같은 이치
  • ㅇㅇ 2022.05.18 19:56 (*.121.32.50)
    그떄 서울시장인데 노빠가 반대하고 자시고가
    그리고 오히려 노무현 정부시절엔 노빠가 없었어
    대통령 지지율도 엉망이었고
    차라리 환경론자들 반대가 심했으면 심했지
    가든파이브로 쫒겨난 청계천 주변 상인들이나
    보기는 좋은데, 물을 퍼올려서 흘리는 방식이라 전기요금과 운영비 관리비는 솔직히 좀 들지
    원래 뭐 하려면 반대가 많아
    이득보는 사람이 있으면 손해보는 사람도 있고
    그래서 시간을 두고 조율해가면서 나은 방향을 모색해봐야 하는데
    운전수가 불도저 운전수라서 불협화음이 나는거지
    거꾸로 보면 불도저가 아니면 사업자체가 잘 안되는게 또 이나라 특징이고
  • 한동훈 2022.05.18 20:32 (*.143.5.21)
    그 환경론자들이 어디 지지자들일까? 90%이상 그 쪽임.
  • ㅇㅇ 2022.05.18 22:28 (*.34.188.145)
    좌우 반갈라서 생각하면 답이 없어
    이짝이나 저짝이나
    환경또라이나
    다 똑같은 이익단체야
    돈이 흐르는 곳을 찾아
    꽃따라 다니는 꿀벌처럼 열심히 다닐뿐
    환경단체 입장에서는 공사많이하는
    정권이 속으로는 더 좋을걸?
    명분이 되고 또 그게 돈이 되니까
  • 0000 2022.05.19 15:41 (*.186.109.220)
    근거도 없이 무조건 90%란다.
    니가 조사나 해봤냐?
    이런 새퀴들이 조작이나하고 아닌걸 진실인듯 떠벌리고 다니면서 사람들에게 혼돈을 주지.
  • 한동훈 2022.05.18 20:33 (*.143.5.21)
    외곽순환도 북쪽에 뚫리면서 일산에서 구리방향으로 가는게 얼마나 편해졌는데 환경운동 하는 것들이 존나게 반대했지.
  • ㅁㅁ 2022.05.19 05:45 (*.184.68.181)
    복원된 청계천은 자연하천이 아님. 수돗물 틀어놓은 거라고 보면 됨.
    복개구간 헐고 청계천 복원 자체는 굉장히 훌륭한 사업이었지만 이왕 할 거였으면 1-2년만 더 들여서 자연하천으로 기능하게끔 했으면 더 좋았을 것 같음.
    좋은 아이디어가 정치적인 이유로 치적사업으로 변모한 것 같아서 안타까움.
  • ㅂㅈㄷ 2022.05.19 09:55 (*.252.168.70)
    그럼 원숭이가 하면 됫는데 안햇자나.
  • ㅇㅇ 2022.05.19 13:50 (*.121.32.50)
    하는거보다
    해놓은걸 수정하려면 돈이 몇배로 들어
    그래서 할때 잘해야지
    그리고 원숭이는 다른데(?) 정신이 팔려서
    관심이 없었을거야
  • ㅁㅇㄴㄻㄴ 2022.05.18 19:17 (*.96.245.108)
    근데 20년 전에 그렇게 반대하셨다고...
  • ㅇㅇ 2022.05.19 10:49 (*.122.117.71)
    털바퀴가 다 잡아먹는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4884 한국 남자를 좋아하는 터키 여성들 13 2022.05.18
4883 호황 끝난 배달업 오토바이 매물 쏟아진다 20 2022.05.18
4882 남성 파이터에게 도전한 여성 파이터 28 2022.05.18
4881 김새론의 운전 부심 27 2022.05.18
4880 외국인도 별로라는 한국 남자 말투 15 2022.05.18
4879 음과 양에 대한 알기 쉬운 설명 9 2022.05.18
4878 유재석의 의도를 정확하게 파악한 정준하 4 2022.05.18
4877 극과 극 소개팅 취향 41 2022.05.18
4876 경비원에게 폭언하고 맞고소한 20대 16 2022.05.18
4875 영미권 흑인 문화 중에 제일 황당한 것 12 2022.05.18
4874 컨셉질 꾸준하신 분의 축의금 6 2022.05.18
4873 권도형 재산 가압류 신청 6 2022.05.18
4872 노홍철이 만들었다는 빵집 상황 25 2022.05.18
4871 GV60에 대한 평가 17 2022.05.18
4870 기러기 아빠의 후회 4 2022.05.18
4869 루나 사건 간단 정리 15 2022.05.18
4868 응급실에 실려온 의대생 6 2022.05.18
4867 맘카페에 불친절 공무원으로 박제된 공무원 10 2022.05.18
4866 빌트인 냉장고 옵션이 손해인 이유 7 2022.05.18
4865 위기의 강형욱 36 2022.05.18
4864 교도소로 바뀐 초등학교 9 2022.05.18
4863 초등학생 쫓으며 요구한 30대 14 2022.05.18
4862 김새론 근황 44 2022.05.18
» 이곳이 바로 친환경 도시 23 2022.05.18
4860 일본 경마업계 근황 20 2022.05.18
4859 25,000원짜리 짜장면 리뷰 13 2022.05.18
4858 양아치였던 딸에게 정이 안 갑니다 19 2022.05.18
4857 신기한 벽화 10 2022.05.18
4856 개그맨에게 연설 원고를 부탁한 선생님 8 2022.05.18
4855 우주 최대 규모의 공허 21 2022.05.18
Board Pagination Prev 1 ... 54 55 56 57 58 59 60 61 62 63 ... 221 Next
/ 2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