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팩트 2022.05.18 22:30 (*.166.240.159)
    왜지?
  • ㅇㅇ 2022.05.18 23:27 (*.10.34.4)
    재밌잖아
  • ㅇㅇ 2022.05.18 22:34 (*.179.29.225)
    노홍철은 저렇게 사업하는 거 재미들렸네 본인 이름 얼굴 팔아서 차린 후 프리미엄 받고 매각 반복
  • ㅐㅓㅗ 2022.05.18 23:06 (*.183.67.40)
    무도 할 때도 장사는 타고났다는걸 보여줬자나
  • ㅁㅁ 2022.05.18 23:23 (*.118.81.134)
    흉물로 주민신고 안 들어가나
  • 1 2022.05.19 00:12 (*.39.219.237)
    가오픈때 사진이네.
    근처에 살아서 간간히 보는데 아파트단지사이긴한데 근처 뭐 아무것도 없음. 동네장사하려고 왔나싶은 자리.
    차타고 5분 나가면 롯데아울렛 롯데워터파크긴 한데
    일부러 찾아와봐야 딱 저 홍철빵집뿐.
    드라이브스루가 주댕이 들어가는거같아서 좀 그렇긴 함 ㅋㅋ
  • ㅁㅇㅁ 2022.05.18 23:36 (*.46.224.21)
    뭔가 물건 좋다 같은 내실있는 소리가 들려야 되는데 백날 SNS에 사진뿐.
  • 한동훈 2022.05.20 12:28 (*.143.5.21)
    ㅎㅎ 질투하는 모습이 흉하네
  • 1 2022.05.18 23:55 (*.101.93.126)
    이슈인 틀 성님들은 이해 못하는 문화~
    그냥 새로운 거 생기고, 이쁘면 친구랑 같이 가서 구경도 하고 맛도 한번 보고 사진도 찍고~ 하는 재미인데
    틀들은 아니 빵집을 맛으로 가는 게 아니라 사진 찍으러 가!!?? sns가 세상을 망친다 쯧쯧!하고 있음.
    어차피 평범 어린애들은 저기가 뭐 대단해서 진지한 마음으로 가는 게 아니라,
    친구들, 연인이랑 저기를 가고, 가서 맛을 보고 하는 시간 보내는 재미로 가는 거임.

    + 김해에 다 지어서 지방 사람들 신나서 더 모인 것도 있음.
  • ㅇㅇ 2022.05.19 04:30 (*.80.36.69)
    틀딱들은 겨우 저거 볼려고 가는 시간을 아까워 함
    재미로 시간 때우러 다니는 애새끼들은 이해를 못하지
    서로가 느끼는 시간의 가치가 다르니까
    그래도 자식 새끼가 가자고 하면 가는게 틀딱임
  • 맞춤법충 2022.05.19 10:55 (*.62.162.36)
    볼려고 → 보려고

    ‘보다’의 어간 ‘보-’에 어미 ‘-려고’를 붙여 ‘보려고’라 쓰면 됨. 어미로 ‘-ㄹ려고’를 붙이는 건 틀린 표현.
  • 2022.05.19 08:21 (*.206.32.143)
    히밤 새로생긴 레고랜드 개고생할거 뻔한데 딸래미 아들래미 신나하는 거 보러가는 갬성비슷한가요?
  • ㅗㅗ 2022.05.19 08:31 (*.148.253.98)
    니들 안방에 계신 틀딱들 포함해서 원래 다 그래왔어
    앞으로도 그럴거고 니들도 그렇게 될거야
  • ㅊㅊ 2022.05.19 09:33 (*.114.114.173)
    최소 40중반 부들부들
  • ㅗㅗ 2022.05.19 09:38 (*.148.253.98)
    응 느그 부모님들과 함께 부들부들 중이다
  • ㅎㅎ 2022.05.19 10:57 (*.239.86.26)
    우리 집은 반대인 게, 나랑 엄마는 집에 가만 있는 거 좋아하는데 아버지가 어디 놀러 가는 걸 좋아하셔서 늘 끌려다님. 어린 시절 힘들었다.
  • ㅇㅇ 2022.05.19 00:33 (*.62.216.90)
    지방충들 신나서 다모이지
    이태원에서나 볼법한 가게를 노홍철이 차려줬으니
  • 1 2022.05.19 10:49 (*.229.9.76)
    남자들은 그래도 여자친구 아니면 덜가는편임...저렇게 줄서는데
  • mnm 2022.05.19 10:59 (*.154.123.238)
    어차피 저 빵집들 키울 생각도 없음
    본인 이름값으로 손님몰이 해서 매각하기 바쁨
    맛도 그냥 그렇고
  • 개지랄좆까고자빠졌네미친년들.. 2022.05.19 11:33 (*.38.10.131)
    저 지저분하고 병신같은 새끼가 도대체 뭐가 좋다고 씨발 굳이 발품까지 팔아서 쫓아가고 자빠져있냐 븅신같은 년들 씨발..
    뭐 저것도 쫓아가서 빵시켜쳐먹고 사진 좆나게 찍고오면
    니들 보지 질 구녕 내부에 싸지른 인싸되는거냐?
    저기 모여서 아가리 새끼랑 우루루 몰려있는 새끼들 한복판에 크레모아 딱 이백개만 터뜨렸으면 좋겠네
  • ㅇㅇ 2022.05.19 12:15 (*.161.193.171)
    이형 왤케 화남 저기 근처에서 빵집하심?
  • ㅇㅇ 2022.05.19 12:23 (*.37.50.177)
    재밌을까봐 저런 곳 찾아가는 사람 : 정상
    난 저런 거 좀 별론데 하면서 혀 끌끌 차는 사람 : 정상
    욕하는 너 : 비정상

    사는게 졸라 팍팍한 거 같은데 힘내라
  • 11111111 2022.05.19 13:19 (*.133.55.18)
    ㅋㅋㅋ 완전 촌동네네
    거리뷰로 볼라켔더나 2020년 8월
  • 피카츄 2022.05.19 13:25 (*.237.37.26)
    망할듯...
    물론 쟤는 망하기전에 팔아치우고 튀겠지만 ㅁㅁ
  • 2022.05.19 18:39 (*.187.95.91)
    냄비근성 하루이틀도 아니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4884 한국 남자를 좋아하는 터키 여성들 13 2022.05.18
4883 호황 끝난 배달업 오토바이 매물 쏟아진다 20 2022.05.18
4882 남성 파이터에게 도전한 여성 파이터 28 2022.05.18
4881 김새론의 운전 부심 27 2022.05.18
4880 외국인도 별로라는 한국 남자 말투 15 2022.05.18
4879 음과 양에 대한 알기 쉬운 설명 9 2022.05.18
4878 유재석의 의도를 정확하게 파악한 정준하 4 2022.05.18
4877 극과 극 소개팅 취향 41 2022.05.18
4876 경비원에게 폭언하고 맞고소한 20대 16 2022.05.18
4875 영미권 흑인 문화 중에 제일 황당한 것 12 2022.05.18
4874 컨셉질 꾸준하신 분의 축의금 6 2022.05.18
4873 권도형 재산 가압류 신청 6 2022.05.18
» 노홍철이 만들었다는 빵집 상황 25 2022.05.18
4871 GV60에 대한 평가 17 2022.05.18
4870 기러기 아빠의 후회 4 2022.05.18
4869 루나 사건 간단 정리 15 2022.05.18
4868 응급실에 실려온 의대생 6 2022.05.18
4867 맘카페에 불친절 공무원으로 박제된 공무원 10 2022.05.18
4866 빌트인 냉장고 옵션이 손해인 이유 7 2022.05.18
4865 위기의 강형욱 36 2022.05.18
4864 교도소로 바뀐 초등학교 9 2022.05.18
4863 초등학생 쫓으며 요구한 30대 14 2022.05.18
4862 김새론 근황 44 2022.05.18
4861 이곳이 바로 친환경 도시 23 2022.05.18
4860 일본 경마업계 근황 20 2022.05.18
4859 25,000원짜리 짜장면 리뷰 13 2022.05.18
4858 양아치였던 딸에게 정이 안 갑니다 19 2022.05.18
4857 신기한 벽화 10 2022.05.18
4856 개그맨에게 연설 원고를 부탁한 선생님 8 2022.05.18
4855 우주 최대 규모의 공허 21 2022.05.18
Board Pagination Prev 1 ... 54 55 56 57 58 59 60 61 62 63 ... 221 Next
/ 2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