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ㅇㅇ 2022.05.24 01:19 (*.179.29.225)
    이미 결혼 전에 저런 선입견이 있다는 거 자체가 절대 결혼하면 안된다
  • 11 2022.05.24 01:31 (*.120.101.29)
    에휴. xxx이구만. 저런 거는 그냥 내쳐야 한다.
  • ㅂㅂ 2022.05.24 01:40 (*.103.11.117)
    속물이 아니라 당연히 배우자 직업도 중요한 요소지
  • ㅇㅇ 2022.05.24 10:31 (*.204.119.222)
    남친은 집배원이라고 까발려놓고 지는 일반회사원이라고 적어놓았구만 ㅋㅋ 분명 좋소기업 경리나 계약직 이것지 저런애들은 속물이 맞다 지가 진짜로 다른사람의견을 구하려고 인터넷에 글을 쓴거라면 자기직업이나 연봉정도는 써놓을테지
  • 주갤러 2022.05.24 01:55 (*.53.205.53)
    지인생을 왜 남에게 물어보냐
    이미 맘속에는 헤어질생각이고 명분 하나더 챙길 속셈
  • ㄴㄴ 2022.05.24 02:31 (*.187.240.178)
    위에 몇몇 형들 뭔가 찔리거나 동병상련 느끼는 모양인데...
    형들이 저 입장이면 고민 안할 거 같음?

    집배원이 뭐 잘못됐다는 게 아니라, 형들이 일반(?) 직장인인데, 만나는 여친이 요구르트 배달하고 있다면?
    그리고, 행정직 준비하다가 6수를 하다 포기했다는데, 그럼 형들은 2세 걱정 안할 자신 있는지?
  • 그렇다면 2022.05.24 03:25 (*.101.65.217)
    요구르트 개꿀
  • ㅁㄴㅇ 2022.05.24 05:33 (*.239.191.244)
    요구르트를 배달하던 몰하던 무슨 상관이냐 열심히 살고 있음 된거지
  • 맞춤법충 2022.05.24 10:26 (*.70.38.71)
    배달하던 몰하던 → 배달하든 뭘하든

    '던'은 과거의 일을 말할 때, '든'은 선택의 문제를 말할 때 씀.
  • 에휴 2022.05.24 09:16 (*.224.252.16)
    진짜 너의 2세도 궁금하다.

    너의 2세도 아파트 어딘지 알아서 차별당하고 자가가 아니라 전세라서 차별당하고 대기업 자식이 아니라 차별당하고
    그렇게 만들고 싶냐?

    그냥 자기 기준에서 아니면 아닌거지 자식까지 왜 가
  • ㄴㄴ 2022.05.24 09:28 (*.247.149.239)
    궁금허다니 알려드릴게. 본인 S대, 와이프 E대, 아들 미국 동부 명문대, 딸 서부 명문대. 애들한테 공부하라고 잔소리한 적 없음. 스펙 쌓기 그런 거 없었음. 일반 공립 나옴. 공부는 걍 타고 나는 머리임. 님 애들 공부 못하면 아 이건 내 잘못이다 하는 것임.
  • 2022.05.24 23:56 (*.206.32.143)
    와 씨 노친네 많은 사이트인 거 알고는 있었는데 진짜로 아빠뻘이 들어와있네
  • ... 2022.05.24 13:39 (*.70.14.37)
    못난놈~ ㅉㅉ
    평생 남 눈치나 보며 살래?
  • ㅇㅇ 2022.05.24 02:39 (*.111.14.185)
    계산기 두드려서 손익계산 잘해서 선택하고
    나중에 사랑이 있니 없니 개소리만 하지 않으면된다
  • ㄹㄹ 2022.05.24 05:30 (*.79.49.80)
    본인이 멀쩡한 회사원이었으면 퍽이나 "전 일반 회사원이예요.." 했겠다.

    좆소 경리쯤 되겠지.
  • ㅇㅇ 2022.05.24 06:36 (*.101.195.149)
    백퍼지 ㅋㅋ
    애초에 본인 직장이 좋았으면 고민도 안 하고 헤어졌을 거다
    상대 직업 졸라 하찮게 보면서도 본인 수준이 그마저도 아쉬우니 고민하는 거
  • 맞춤법충 2022.05.24 10:28 (*.70.38.71)
    회사원이예요 → 회사원이에요

    ‘이예’(x). ‘예’는 ‘이에’의 준말. 따라서 ‘이예’는 ‘이이에’와 같으므로 틀린 표현임. 받침으로 끝나는 말 뒤에는 '예'가 아니라 '이에'로 써야 하므로 '회사원이에요'라고 쓰면 됨.
  • 1 2022.05.24 07:39 (*.183.130.79)
    남자들이 얼굴 몸매 보고
    여자들은 생존본능 능력보는건데 뭐가 문제
  • .. 2022.05.24 07:49 (*.108.2.131)
    우체국도 민영화 할 때 안됏나
    철도, 전기보다 우체국이 더 민영화 빨리해야 할 것 같은데
  • ㅇㅇ 2022.05.24 07:52 (*.202.195.205)
    남자는 예쁜 여자랑 결혼하는게 인생의 트로피처럼 여기고
    여자는 좋은 작업의 남자랑 결혼하는게 친구들 사이에 자랑이니까 서로 이해관계가 맞아서 퐁퐁혼이 유행하는거임.
    9급 공무원은 괜찮지만 집배원은 남에게 이야기하면 부끄럽다는 이유지.
  • 2022.05.24 08:42 (*.207.101.144)
    존나 속물년. 내가 제일 병신 같은 말 중 하나가 결혼은 현실이다. 라는 말.
    물론 사랑으로만 결혼 할 순 없음. 그런데 하나 같이 결혼은 현실이다 라고 말하는 사람들 보면 싹 다 계산기 쳐 두드리고 있음. 어떻게 하면 내가 더 손해 보지는 않을까, 혹은 이득을 볼수 있을까 라는 마인드가 다 깔려있음. 저래놓고 그 안에서 또 사랑을 타령함
  • ㅇㅇ 2022.05.24 09:55 (*.37.50.177)
    결혼은 현실이다 라는 말에 니가 말하는 것도 일부 들어가있기는 한데
    그걸 보고 현실이다 라고만 말하는 게 아닌데...
  • 야호 2022.05.24 10:36 (*.38.90.101)
    당연한거 아니냐.

    비 김태희의 만남은 어때?
    연정훈 한가인은?
    원빈 이나영은?

    속물이야 아니야? 상대방의 재력이나 소휘 말에 '급' 이라는게 작용이 됐을까 안 됐을까?

    재벌가들의 결혼은?

    근데 중요한건 저 급을 계산하든 재산을 보든 외모를 보든. 저런 결혼을 한 사람들이 덜 행복할까?

    원론적으로 들어가서. 니가 말한 순수한 사랑은 뭐야? 솔까말 그런게 있음?

    처가나 시댁 식구가 ㅂㅅ같아도 결혼 해야 순수한 사랑임? 빚이 20억이고 일도 안 하는데? 니가 다 먹여 살려야하는데?

    도대체가 계산 없는 연애 결혼은 어딨는거야.

    내가 재산 100억에 연봉 2억인데 여자가 4년제 나오고 제대로 된 직장에 얼굴은 평타 이상은 되야함. 이런건 계산 아닌거?

    나보다 못난 애 만나면 계산적이지 않은거고 나보다 잘난 사람 찾으면 계산적인거?

    니가 하는 말은 말이 안 되는 말임.

    첫 만남 때부터 계산 안 하는 사람은 존재하지 않음. 얼굴도 다 계산의 일부일 뿐이고.

    장애가 생긴 내 아내를 물론 사랑하고 평생 보살필 자신 있지만 장애가 원래 있었다면 만나지도 않았겠지.
  • 2022.05.24 11:04 (*.125.221.94)
    순수한 사랑이 왜 없어
    외모보고 좋아하는게 가장 순수한 사랑이지
    존나 못생긴 새끼들은 외모보고 서로 좋아하기가 쉽지 않으니깐 정들때까지 오래 보거나 아니면 그 계산을 통해서 정붙여보려는 노력이라도 하는거
    보통만큼만 생겨도 순수한 사랑 한번씩은 해본다
    넌 백프로 못생긴새끼일듯
  • 야호 2022.05.24 11:27 (*.38.90.101)
    외모도 계산의 일부지 않을까? 내 글 읽음?

    얼굴만 보는게 순수한거야? 40대가 20대 편의점 알바한테 고백하면 순수한거야?

    내가 못생긴거랑 내용이랑 별 상관은 없지만...

    백수 시절 은행원 만나서 결혼했으니(물론 결혼 당시는 직장 있었지만) 와이프는 니 말대로 순수하게 시작했나봄 ㅋㅋ
  • 2022.05.24 14:33 (*.125.221.94)
    위에 누가 병신새끼라고 하던데
  • ㅇㅇ 2022.05.24 09:35 (*.38.36.119)
    원래 결혼은 비즈니스야
    양가 재산,직업을 합쳐서 시너지효과가 나와야 하는거지
    해도그만 안해도그만 이면 하지마라 괜히 나중에 싸움난다
  • ㅋㅋ 2022.05.24 11:02 (*.39.253.1)
    ㅋㅋㅋㅋㅋㅋ
    개떡 서민들끼리 무슨 비즈니스냐 ㅋㅋㅋ
    서민들은 그년놈이 그년놈들이지 ㅋㅋ
  • 야호 2022.05.24 11:30 (*.38.90.101)
    서민이 더 필요하지 븅신아.

    비즈니스를 사업으로 생각하냐.

    모든 인생 자체가 비즈니스야. 비즈니스=기브앤테이크

    와이프랑 단 둘만의 관계도 비즈니스가 잘 이루어져야 탈이 없는거.

    서민 티 내지마 없어보여
  • .. 2022.05.24 12:15 (*.108.2.131)
    이런 사상을 가진 부모 밑에서 나온 자식이 멀쩡한 정신이 박혔을리가..
    테이크를 바라고 기브하면 항상 싸움이 날 수 밖에 없더라
  • 야호 2022.05.24 13:02 (*.38.90.101)
    니 부모는 기브만 하라 가르치디? 월급도 받지말고 일 하지그래? 뭘 부모 소환하고 자빠졌어.

    니 인생에 기브만 하는 사람은 니 부모 밖에 없어 등신아.
  • .. 2022.05.25 08:49 (*.108.2.131)
    그러니까 임마 자식한테 테이크 안바라고 기브를 할 수 있는 사람이 부모가 되야한다고

    너 말하는 뽄새 보니까 자식 낳아서 시너지효과가 나와야 자식 낳겟다고 할 거 같은데 그 꼴이면 자식도 낳지말고 결혼도 하지마
    키우다가 애가 멍청해보이거나 어디 장애가 생기면 시너지 효과 안나온다고 자식 버릴 놈이야 너는

    니 딴에는 냉정하고 합리적인 사람이라고 생각하겠지만 소시오패스에 가까워
  • 야호 2022.05.25 11:41 (*.38.90.101)
    븅신 꼬꼬마 새끼냐?

    그리고 니한테 기브만 하는 존재는 부모밖에 없다고 써놨는데 애한테 테이크를 바란다고 쓰는건 니가 개소리하는거고.

    그리고 너 애도 없지 븅신아? 너 같은 븅신이 결혼 했을리가 없지.

    그리고 실질적으로 부모가 테이크가 더 많아 븅신아. 그러니까 부모님들이 결혼해서 애 낳으라는거야. 니 인생을 위해서. 니가 이걸 이해 할 가능성은 0%지만...

    애 키우는 기쁨과 행복이 테이크다 등신아. 니가 뭘 알겠냐. ㅋㅋ
  • 4 2022.05.24 16:01 (*.141.46.8)
    좆만한 회사에서 커피나 탈거같은련이 공무원 남친 재고 앉았네
  • ㅇㅇ 2022.05.24 18:48 (*.65.42.69)
    동사무소 9급이나 집배원이나.. 뭐가 다른 건데
  • ? 2022.05.24 19:11 (*.47.205.107)
    이 기집년은 저 공무원남친이 저 직업을 얻기위해 해온 노력은 생각해 본걸까? 그냥 거르는게 답이다. 길게 말할것도 없음.
  • 1111 2022.05.24 20:56 (*.204.32.96)
    집배원은 9급이 아니에요
  • ㅇㅇ 2022.05.26 02:31 (*.39.2.122)
    집배원 9급 맞는데요?
  • 왔구나 2022.05.24 22:09 (*.243.203.100)
    집배원 9급아닌걸로알고있는데
  • 2022.06.03 08:11 (*.101.65.190)
    10급 기능직 없어지고 9급과 동일한 처우받음 고로 9급
  • 1 2022.05.25 02:46 (*.235.44.205)
    경찰인데 객관적으로 어때요?
    친구들한테도 물어보기 그래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5059 지드래곤 vs 뷔 인스타 기싸움 31 2022.05.24
5058 아파트 뷰에 대한 단상 35 2022.05.24
5057 같은 쿠팡 다른 가격 19 2022.05.24
5056 우크라이나 특수부대 문신 논란 22 2022.05.24
5055 여경 팔굽혀펴기 바뀐다 37 2022.05.24
5054 인스타 감성 터지는 제주도 카페 47 2022.05.24
5053 만취 묻지마 흉기 난동 4 2022.05.24
5052 자기관리 안 하는 남편 때문에 속상하다는 예비신부 33 2022.05.24
5051 정치적으로 이용되는 이순신 8 2022.05.24
5050 길고양이 사료에 부동액 뿌린 20대 30 2022.05.24
5049 아빠가 얼굴에 던진 라면 31 2022.05.24
5048 조 바이든의 선물 9 2022.05.24
5047 중국에 간 제시카 근황 15 2022.05.24
5046 뭐? 일본이 상임이사국 된다고? 15 2022.05.24
5045 모태솔로 마인드 5 2022.05.24
5044 제주도 면접 특징 25 2022.05.24
5043 수상한 웹소설 작가 4 2022.05.24
5042 새로 추가된 배우 서현철 아내 에피소드 9 2022.05.24
» 남친이 집배원인데요 41 2022.05.24
5040 레즈 커플을 본 할머니들 반응 40 2022.05.24
5039 요즘 공무원 시험 분위기 25 2022.05.24
5038 여자 운동선수들의 생리현상 13 2022.05.24
5037 칸 영화제에 난입한 페미니스트들 11 2022.05.24
5036 오빠의 지디병에 대한 동생의 생각 28 2022.05.24
5035 신축 아파트 외벽의 스프링클러 4 2022.05.24
5034 황당했던 강도 사건 10 2022.05.24
5033 낯선 유럽에서 고향의 기운이 느껴진다 7 2022.05.24
5032 남자의 의리 3 2022.05.24
5031 18세기 런던의 빈부격차 12 2022.05.24
5030 인구가 너무 많아 망해간다는 나라 12 2022.05.24
Board Pagination Prev 1 ... 49 50 51 52 53 54 55 56 57 58 ... 222 Next
/ 2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