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킹받쥬 2022.06.23 14:46 (*.8.132.247)
    이제 이 뉴스 데스크는 제껍니다
  • 맞춤법충 2022.06.23 15:47 (*.38.30.78)
    제껍니다 → 제 겁니다

    '겁'는 '것입'의 구어적 표현.
  • ㅁㄴㅇ 2022.06.23 16:02 (*.8.160.189)
    이것 좀 그만봤으면 좋겠다
  • ㅇㅇ 2022.06.23 16:44 (*.49.239.92)

    난 맞춤법충 응원한다
  • ㅇㅇ 2022.06.23 17:56 (*.187.23.123)
    맞춤법충 있어서 게시판 살맛나잖아 게시판이 사람사는시끌시끌해야지 ㅋㅋㅋ
  • 2022.06.23 17:51 (*.199.226.162)
    차라리 왜 경음화가 되는지 설명해주고
    형태음소주의가 왜 필요한지도 말해라
  • 맞춤법충 2022.06.23 20:50 (*.239.86.26)
    1. '거'를 '꺼'로 발음하게 되는 건 현대 한국어에서 진행 중인 어두 경음화 때문임. 어두 경음화는 구어, 짧은 단어, 젊은 화자들의 말일수록 두드러지게 나타남.

    2. 한국어는 표기와 음소의 차이를 나타내는 '표기 심도'가 깊은 언어임. 실제 발음과의 차이에도 불구하고 표기 심도가 깊은 표기법을 사용하는 이유는 어원과 형태소를 파악하기에 유리하기 때문임. 예를 들어 '가치, 가튼, 간네'라고 쓴다면 '같이, 같은, 같네'로 쓰는 것에 비해 그 뜻을 알아차리기 어려울 것임. 다만 세월이 지나며 철자법과 발음의 괴리가 너무 커진다면 철자법을 고쳐 표기 심도를 줄이게 될 것임.

    3. 우리가 살면서 필요한 정보는 표기법일 뿐 위와 같은 내용을 일일이 알 필요는 없기에 평소 굳이 적지 않음.
  • 물논 2022.06.24 00:51 (*.235.43.82)
    요건 진짜 고맙네. 틈틈히 자주 부탁해^^
    근데 구어적 표현들은 정확한 표기법들은 아니겠지만 어느 정도는 인정하고 넘어가야 하지 않을까. 적절한 구어들은 말에 생동감을 주는 법이니까
  • 맞춤법충 2022.06.24 01:08 (*.70.38.71)
    좋은 의견 참고하겠음. 그리고

    틈틈히 → 틈틈이
  • ㅇㅇ 2022.06.24 10:33 (*.123.195.202)
    덕분에 요새 맞춤법 좀 교정됨 몰랐던거 많이 알게되고
  • 쌩유 2022.06.24 14:06 (*.209.4.27)
    이번꺼 좋았다
    나 취준 한국어교원인데 항상 잘보고 있어
  • 쌩유 2022.06.24 14:06 (*.209.4.27)
    이번꺼 -> 이번 거 지적 ㄴㄴ
  • 1 2022.06.23 15:17 (*.121.177.62)
    안 상한 김밥으로 쑈 한거겠지
  • 1 2022.06.23 17:53 (*.40.66.79)
    안 상한 김밥이래도 맘 상했을듯
  • ㅊㄴㅇ 2022.06.23 17:17 (*.10.99.77)
    김밥은 잘 상하는데 가장 큰 원인이 참기름임
    참기름은 바로 먹을거 아니면 바르면 안됨
    소풍의 꽃 김밥을 썰기전에 참기름 바르고 써는데 배탈의 주요 원인이 됨
    애들은 더 취약함 화장실 들락날락 거리는 애들 많았지
    아침에 싸고 보통 점심에 먹으니까 참기름은 뺴야됨
  • 2022.06.23 17:19 (*.101.192.96)
    시금치 빼야함. 초밥으로 싸는게 좋음
  • 2022.06.23 18:00 (*.121.237.90)
    단무지나 속재료가 더 잘 상하던데
    김밤 쉰 냄새는 참기름이 아니라 속재료임
  • ㅇㅇ 2022.06.23 19:46 (*.43.235.212)
    김밥은 밥이 제일 위험해
  • ㅁㅁ 2022.06.23 20:44 (*.84.88.42)
    식물성지방은 상온에서 쉽게 안상한다 동물성이 상하지
  • ㅁㅈㅇㅇㅇ 2022.06.24 04:02 (*.56.40.183)
    너 참기름 냉동실에 보관하니
  • ㅎㅎㅎ 2022.06.23 23:03 (*.112.253.54)
    양산 날씨나 알려줘
  • ㅇㅇ 2022.06.24 08:07 (*.62.172.235)
    우산 날씨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6195 훈훈한 야구장 17 2022.06.23
6194 중국집에서 생일 축하 노래를 부른 아이 25 2022.06.23
6193 열도의 어떤 세입자 8 2022.06.23
6192 하겐다즈에서 검출된 것 5 2022.06.23
6191 대한민국 여당 대표 근황 42 2022.06.23
6190 감정 쓰레기통의 최후 11 2022.06.23
6189 미 해병대 개인장비 11 2022.06.23
6188 충북 미성년 성매매 공무원 9 2022.06.23
6187 천억 원 짜리 그림 16 2022.06.23
6186 역대 달러 1300원 돌파 시점 37 2022.06.23
6185 배달 4시간 뒤 항의전화 44 2022.06.23
6184 서울대에서 A+ 받은 학생들의 공부법 36 2022.06.23
6183 결정사에 가입하는 이유 12 2022.06.23
6182 홍어 냄새에 거부감 없는 영국인들 16 2022.06.23
6181 성남FC 의혹 14 2022.06.23
6180 반지하 살 때 엄마가 해줬던 일 12 2022.06.23
6179 10대 4명 탄 무판 오토바이 고속도로 질주 12 2022.06.23
6178 새아빠가 딸에게 보낸 문자 19 2022.06.23
6177 인도 사람들의 민주주의 부심이 대단한 이유 13 2022.06.23
6176 추잡한 소개팅녀 28 2022.06.23
6175 한국 거주 4년차 외국여성이 이해할 수 없는 한국 문화 24 2022.06.23
6174 마사지 받다 당한 사건 근황 19 2022.06.23
6173 인류사 전쟁 비용 17 2022.06.23
» 날씨 생방송 레전드 22 2022.06.23
6171 아파트 상가 피아노 학원 수준 22 2022.06.23
6170 가난한 일본 추녀의 삶 21 2022.06.23
6169 이웃집 현관에 걸어 놓은 것 12 2022.06.23
6168 우리가 사용하는 인터넷 케이블 7 2022.06.23
6167 백종원이 군대에서 레전드였던 이유 14 2022.06.23
6166 주인 없는 가게에 혼자 방치된 개 6 2022.06.23
Board Pagination Prev 1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222 Next
/ 2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