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ㅇㅇ 2022.08.05 13:52 (*.179.29.225)
    이딴 좌파 포퓰리즘 정책만 줄창 내고 자빠졌네 빚을 탕감한다고 하질 않나
    아예 무상교통을 하자고 해라 윤두창아
    결국 적자 어마어마해질테고 저거 다 세금으로 매꾸는 거잖아 ㅅㅂ
    지금도 노인네들 공짜로 대중교통 이용하는 거 때문에 난리인데 9900원 내고 뽕 뽑으려는 종자들 때문에 한달 내내 대중교통 미어터지겠네
  • ㅇㅇ 2022.08.05 14:18 (*.34.188.145)
    검토는 좀 하게 해줘라
    검토한다고 해도 발작하며 난리들이니
    외국도 다 비슷한 제도가 있다
    가격을 얼마로 책정하는게 합리적인지
    교통접근성에 따라 차등되는 노인 교통복지는
    어떻게 다시 설정해야 하고
    또 그어 따른 사회적 반발과 합의는 어떻게 해야할지
    검토는 해봐야 하지 않겠냐?
  • ㅇㅇ 2022.08.05 14:24 (*.179.29.225)
    외국도 비슷한 어떤 제도가 있음?

    한국처럼 수도권에 인구와 인프라가 집중되어 있는 나라에서 월 9900원에 대중교통 프리패스 세금으로 퍼줍니다

    이딴 거 어떤 나라가 함? 지금도 수도권 대중교통 출퇴근 때 극도의 포화 상태인 거 모름?

    니 논리대로면 재앙이도 외국에 비슷한 제도 도입한 건데 왜 빨갱이라고 깜?

    백번 양보해도 모든 정책이 재앙 = 두창 일체인데?

    중국몽까지 아주 완전히 똑같음
  • dhdh 2022.08.05 14:28 (*.184.5.140)
    해외도 안 나가본 멍충이

    유럽에 대학생은 년 4만원도 안 내고. 프리패스야.
  • ㅇㅇ 2022.08.05 14:54 (*.179.29.225)
    진짜 개 빡대가린가 지 입으로 대학생이라고 해놓고 저건 전국민이잖아 국평오 저능아 새끼야
  • 0000 2022.08.05 15:25 (*.186.109.220)
    그럼 유럽같이 니가 세금이나 많이 내든거 등신아.
  • 외노 2022.08.05 18:16 (*.245.250.50)
    호주 월~일 일주일 동안 10회 이상타면 10회 이후 무료
  • cex 2022.08.05 18:24 (*.125.248.93)
    년4만원? 한달에 20유로 내고 사는도시에서만 타고 다녔는데? 그나마 학생이건 뭐건 만 26세 넘어가면 한달 60~70유로 내고 타고 다녔는데
  • ㅇㅇ 2022.08.05 21:24 (*.235.26.57)
    세금 35퍼뜯으면 가능 니같은 개저소득도
  • ㅇㅇ 2022.08.05 14:40 (*.62.202.188)
    1일권 1주일권 이런거 말하는듯
  • 2022.08.05 15:57 (*.156.5.119)
    검토는 하는게 맞지.
    다만 지난 정권때 이런 이야기 나오면 베네수엘라 운운하면서 빼액 거리던 것들이 태새전환하는 게 역겨울 뿐이지.
  • ㅈㅍㅅ 2022.08.05 14:44 (*.218.53.55)
    월 만원이면 좋긴하다. 대중교통 이용안하는데 이용하고 싶어질지도 모르겠네.

    어차피 인프라고 인프라에선 적자나는게 당연한거. 인프라로 수익사업한다하면 또 욕할거 아냐.
  • ㅇㅇ 2022.08.05 15:12 (*.43.235.212)
    대중교통 구독 서비스 월9900원.
  • ㅏㅓ 2022.08.05 15:18 (*.148.253.98)
    좌파정책이니까 좌파들의 윤에 대한 지지는 올라가겠네
    근데 현 행정부 정책이 좌파적인 거 사람들이 잘 모르네?
  • ㅇㅇ 2022.08.05 17:10 (*.43.235.212)
    너가 한국인을 잘 모르네. 내로남불이 기본이라 반대 진영에서 나온 정책은 일단 까야 맛이지. 아무리 진보 정책 해봐라 국힘 출신 대통령을 진보진영이 지지하는지. 노무현 이라크 파병했다고 보수들은 노무현 지지했나? 그래도 까지.
  • ㅎㅎ 2022.08.05 15:53 (*.38.95.147)
    저거 도입하고 지하철 경로우대권 폐지해라 그럼 추가 예산 필요 없을듯
  • 팩트 2022.08.05 16:34 (*.166.234.66)
    저거 도입하면 경로우대권보다 적자 몇배 더 늘어남
  • 피카츄 2022.08.06 17:16 (*.237.37.26)
    뇌가 없어? ㅁㅁ

    적자 5배는 날듯 ㅋㅋㅋ
  • ㅇㅇ 2022.08.05 17:07 (*.220.46.94)
    9900원은 너무터무니없음 5만원정도해도 시민들입장에서 충분이 합리적이고 이득일텐데 뭔 9900ㅋㅋㅋ
  • 오너 2022.08.05 19:06 (*.39.137.6)
    얜 문재인보다 더 하네 ㅋㅋㅋㅋ
  • ㅇㅇ 2022.08.05 21:25 (*.235.26.57)
    대중교통 사실상 서울이랑 경기도 지선말고 쓰는데가잇냐 뭐 그 이하로 갈수록 쓰긴 써도 거의 자차지 문재앙보다 더한 포퓰리즘 지랄염병좀 그만떠러
  • ㅇㅇ 2022.08.06 02:16 (*.254.199.110)
    맘에 드네. 그러면 내 차 팔고. 1시간 20분 걸리는 버스 타고 다니겠다.
    지금 기름값 올라서 장난 아니지. 내가 차 존나 싼 중형차 모는데. 한달 50만원 정도 유지비 드는거 같음.
    월급은 200따리임.
  • ㅁㄴㅇ 2022.08.06 05:45 (*.239.191.244)
    아....기름값이 아무리 비싸도 어차피 평균 30넣던게 기름값 2천원 넘어가니 10~20만원 더 들어가는데
    한달 40~50 쓰는거때문에 차 안타고 대중교통 타라고 하면.... 이제는 자신없는데....버스 기다려 지하철 기다려....환승해....
    이젠 자신이 없다....
  • Magneto 2022.08.06 07:55 (*.75.246.1)
    왜 자꾸 빨갱이 정책을 추진하는거야
  • ㅇㅇ 2022.08.06 17:53 (*.62.202.199)
    근본 보수가 아니니까
  • 1234 2022.08.06 11:04 (*.99.93.33)
    지하철 미어터진다 이것들아 ㅠㅠ
  • ㄴㄴㄴ 2022.08.06 11:29 (*.84.153.185)
    서울 수도권은 이미 과밀의 정도가 한도를 넘었다
    그나마 아크로바틱 서커스 수준의 고난도 대중교통 설계 덕분에 문제가 없는거지
    대중교통 수익성이나 지하철 포화도가 중요한게 아니라 한명이라도 차를 덜 끌게 해야 서울이란 도시가 생존을 할 수 있다
    그런 의미에서 9900원이 적합한 가격인게 안필요한데 타는사람만 딱 걸러내주고 필요한 사람은 다 이용하란 뜻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3336 러시아 사회주의 혁명이 망한 이유 73 2022.08.05
3335 40톤 탱크로리 앞에 갑자기 끼어들더니 머뭇 32 2022.08.05
3334 시카고 30평대 아파트 가격 34 2022.08.05
3333 떨어지는 아이 받아낸 행인 15 2022.08.05
3332 실종신고 접수된 여중생이 발견된 의외의 장소 12 2022.08.05
3331 17년째 숙소 이모님이 해주시는 밥 먹고 있다는 분들 26 2022.08.05
3330 서울대 출신 선생님 18 2022.08.05
3329 한국 여자들 중에 핑크는 없다 39 2022.08.05
3328 한국은 형제국? 33 2022.08.05
3327 아이의 그림이 무언가 이상하다 11 2022.08.05
3326 스윗한 미국 치킨집 직원 25 2022.08.05
3325 허위고소에 대한 법원 판결 9 2022.08.05
3324 벨기에 왕족 이미지가 안 좋은 이유 7 2022.08.05
3323 배달 오토바이 인식이 안 좋은 이유 12 2022.08.05
3322 국익을 위해서 안 만난 것 51 2022.08.05
3321 여자들이 원하는 남자 34 2022.08.05
3320 외국 남자와 연애하는 게 좋다는 분들 15 2022.08.05
3319 어메이징 분노조절장애 29 2022.08.05
» 월 9900원으로 대중교통 무제한 27 2022.08.05
3317 우크라이나 남부 상황 20 2022.08.05
3316 요즘 결혼시장 트렌드 28 2022.08.05
3315 초등학교 2학년이 짝에게 보낸 문자 14 2022.08.05
3314 일본식 문어발 기업 27 2022.08.05
3313 칩4라는 말 쓰지 않겠다 38 2022.08.05
3312 한끗 차이의 절대강자 14 2022.08.05
3311 수위 높아진 프로그램 21 2022.08.05
3310 80년대 부산 11 2022.08.05
3309 목숨 걸고 주인을 지킨 요크셔테리어 28 2022.08.05
3308 KTX 옆좌석에 강아지 태웠다가 24 2022.08.05
3307 아내의 외도 후 재결합 18 2022.08.0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17 Next
/ 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