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칩4 2022.08.05 13:52 (*.179.29.225)
    중국몽 시즌2
  • 1 2022.08.06 10:06 (*.218.221.32)
    하하 지가 오란다고 와야 하냐?
    우리나라 국방장관이 미국가면 아무때나 대통령 만날수 있고?

    물론 나는 윤이 싫지만
    저런건 아니지
  • ㅇㅇ 2022.08.05 13:56 (*.34.188.145)
    문재인 지지자들이 좋아하겠네
  • 0000 2022.08.05 15:35 (*.186.109.220)
    좋아 하겠지.
    문 까다가 윤도 똑같이 하니 문까고 윤찍은놈들도 병신이라는게 증명됬으니.
  • 굥도똑같음 2022.08.05 19:55 (*.39.253.123)
    병신같이 물고 늘어지지만 말고
    상황을 직시해봐
    우리가 지금 누구 무시하고 그럴 상황인지
  • ㅅㅅ 2022.08.05 13:58 (*.129.153.192)
    이건 윤석열 욕할수가 없네 잘했다고 생각한다.
    그래봤자 나토 참석 만회 못해서 난 애초 나토참석이 실수였다고 생각하지만 어쨋거나 지지율도 떨어지는데 보수한테도 욕먹을 행동을 강단있게 하는거보면 확실히 강단은 있구나 싶음.
  • ㅇㅇ 2022.08.05 14:01 (*.43.235.212)
    강단있게 하는거 보면 강단 있구나는 무슨 순환 논리여.
    자유로운 우릴 봐 우린 자유로워!
  • ㅇㅇ 2022.08.05 14:02 (*.179.29.225)
    ㅅㅅ <- 이 새끼가 전형적인 조선족+중국인의 생각과 화법임

    짱깨들 윤석열 펠로시 패스한 거 보고 강단 있는 지도자, 소신 있는 지도자 이 지랄하면서 물고 빠는 중

    중국이 찬양하는 한국 지도자는 뭐다?
  • ㅇㅇ 2022.08.05 14:03 (*.43.235.212)
    중국이 찬양하는 한국 지도자 윤석열.
    중국 지지율 많이 올랐을듯.
  • ㅋㅋ 2022.08.05 14:28 (*.94.41.89)
    이번건 잘한거다
    다만 이전에 사드배치, 멸공놀이, 중국과 거래단절 이딴 헛소리한게 문제였지
  • 0000 2022.08.05 15:36 (*.186.109.220)
    문재인이 그랬다면 중국몽하면서 깔 새퀴들이 내로남불 쩐다.
  • ㅇㅇ 2022.08.05 21:16 (*.37.32.192)
    자유민주공화국이니 너같은 애도 이렇게 키보드로 의사표현 하니 얼마나 좋니
  • ㅇㅇ 2022.08.05 14:00 (*.179.29.225)
    격이 안 맞는다 어쩐다 핑계 전부 개소리인 게 펠로시 순방한 모든 국가에서 국가 수장과 만남

    청와대에서도 스스로 발표한 것처럼 오로지 중국 눈치 보느라 안 만난 거임

    칩4 가입 때문에도 지금 대가리 깨질 지경인데 펠로시까지 만나면 짱깨한테 대만과 묶여서 취급 당할까봐 안 만난 거 확실함

    짱깨 온라인 커뮤니티 보니까 윤석열 찬양하고 난리도 아니더라
  • ㅇㅇ 2022.08.05 14:02 (*.43.235.212)
    중국 눈치봐서 안나간건데 비겁하게 원래 국회의장이 나가야하는거라고 핑계.
  • ㅗㅗ 2022.08.05 14:06 (*.148.253.98)
    文정부 외교책사 문정인 "尹대통령, 펠로시 방한에 무난한 대처"

    윤석열 정부의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 방한 대처에 대해 문정인 세종연구소 이사장이 5일 "무난한 대처"라고 평가했다. 전 정부 '외교 책사'였던 그는 휴가 중인 윤석열 대통령이 펠로시 의장과 전화로 회담한 것을 두고도 "적절했다"고 논평했다.

    문 이사장은 이날 KBS라디오 최경영의 최강시사에 출연해 더불어민주당이 낸시 펠로시 방한에 대한 정부 대처를 두고 '외교 참사'라 질타하는 것을 두고 "부적절하다"고 일축했다.

    그는 "펠로시의 카운터 파트너(협상 상대)는 김진표 국회의장"이라고 못 박으며 "대만 의전이 이랬다, 싱가포르는 이랬다고 비교하지만, 그건 그쪽(의 의전)이고, 우리는 우리 의전 절차가 있다. 이게 왜 큰 문제가 되느냐"고 되물었다.

    펠로시 의장은 지난 3일 밤 경기 오산 미군기지에 도착해 다음 날 김진표 국회의장과 양자회담을 나눴다. 휴가 중인 윤 대통령과는 오후에 40분간 전화로 회담했다. 문 이사장은 "윤 대통령과는 포괄적 동맹에 대해 얘기를 나누고 국회의장과는 한미 간 의원 협력과 북한 비핵화 협력을 논의했다"며 "무난했다"고 평했다.

    윤 대통령의 '전화 외교'를 두고는 "대통령이 휴가 중인데 (펠로시를) 만나면 굴욕 외교라고 하고, 안 만나면 중국 눈치 본다고 할 텐데 전화로 한미관계 얘기하는 게 적절했다"며 "정부가 말하는 걸 (비판하는 쪽도) 수용할 필요가 있다"고 충고했다. 이어 "미국 대통령이 휴가 중에 특정 인사를 만나지 않는다"며 "미국에서 휴가는 개인적 영역이라고 인정한다"고 덧붙였다.

    낸시 펠로시가 한국에 도착할 당시 한국 의전 담당이 한 명도 나오지 않을 것을 두고는 "펠로시가 (안 나와도 된다고) 통보했다"면서 "대만 건너올 때 보안을 요했고 사전에 도착시간을 (한국에) 미리 통보 못 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도착 한두 시간 전에 우리 국회의원을 나오라고 하는 것도 결례"라는 말이다.

    윤석열 정부가 안보를 넘어 기술까지 미국과의 동맹을 강화하는 데 대해서는 "그렇게 갈 수는 있겠지만, 고민은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미국이 한국, 대만, 일본 등 4개국 반도체 협력 확대를 위한 '칩4 동맹' 참가를 요청하는 데에 대해서는 "국익과 기업의 이익을 조화시키면서 지금 국면 극복하는 게 과제가 될 것"이라고 조언했다. 문 이사장은 "국가가 생각하는 전략적 이익이 한 축에 있고 기업의 이익이란 다른 축이 있다. 삼성전자, 하이닉스가 중국에서 40%, 홍콩에서 20% 벌어서 미국에 투자하는데, 미국(공급망)에 집중하면 타격이 크다"고 덧붙였다.

    문 이사장은 김대중·노무현 정부에 이어 문재인 정부에서도 한반도 평화번영 정책에 대한 이론 구축과 국제사회 홍보 활동에 깊이 관여해 왔다. 문재인 정부의 '한반도평화프로세스'에 이론적으로 깊은 영향을 미친 것으로 알려졌으며, 특히 출범 초기 문 대통령의 '외교·안보 멘토'로 불리며 정부의 외교·안보, 대북정책에 막강한 영향력을 행사했다. 다만 2019년 2월 하노이 북·미 정상회담 이후에는 다소 청와대와 거리를 둔 것으로 전해졌다.
  • ㅇㅇ 2022.08.05 14:20 (*.179.29.225)
    문정인이 누군지는 알고 인용하는 거냐?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한국 최고의 종북 + 중국몽의 태산북두인데 그 새끼 발언 인용해서 윤석열 찬양하는 거야?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ㅗㅗ 2022.08.05 14:23 (*.148.253.98)
    윤석열 찬양하는 걸로 보여?
    그렇게 보였다면 아니니까 오해 마셔
  • ㅇㅇ 2022.08.05 14:25 (*.34.188.145)
    문빠들은 지금 윤석열 욕을
    해야하나 말아야하나 고민되겠다 ㅋ
    윤석열을 욕하면 문재인을 욕하는게 되버리네 ㅋㅋ
  • 중화 2022.08.05 15:15 (*.179.29.225)
    이미 이건 잘했다로 지령 내려옴
  • ㅁㄴ 2022.08.06 12:25 (*.7.46.21)
    ㅋㅋㅋㅋ뇌피셜 오지네.
    윤석열 욕 안할 이유가 뭐가 있음?
    윤석열이 친중을 안해서 지지율 떨어지는거였냐?
    똥 다 싸지르고 앉을 자리만 닦아 놓으면 칭찬해야 하는거야?

    윤 각하님 제발제발 힘내주시기를 빌다가 이제야 뭐 하나 한것 같으니 벌레들 달라붙어서 잘했다고 이제 대통령감 같다고..역시 우리가 뽑은 대통령은 최고의 대통령이었어~~하면서 빨아주는게 콧방귀도 안나온다.
    얼마나 빌고 빌었을까..윤석열 뽑았다고 당당하게 자랑하면서 주변지인친인척한테 다 소문내놨는데 나라를 개차반 내놔버리니..제발 뭐 한건만 잘해달라고 빌었겠지.
  • ㅅㅅ 2022.08.05 14:17 (*.129.153.192)
    1950년대 마냥 미국한테 단물 빨아먹을게 여전히 압도적으로 뚝뚝 떨어지면 윤석열이 휴가고 나발이고 어련히 안만났겠냐? 여기애들은 진짜 단세포인게 뭐만하면 문재앙 뭐만하면 윤재앙 그냥 단어 하나로 색깔입혀서 매도하기 바쁨 ㅉㅉ 헝가리는 20조 땡끄 사줬다고 형제의 나라니 뭐니 빨아주더니 2000년대 이후 최대 무역흑자국이랑 외교하겠다는 대통령은 못까서 안달이고 어휴.. ㅉㅉ
  • ㅇㅇ 2022.08.05 14:21 (*.179.29.225)
    광저우 자택에서 검거
  • ㅇㅇ 2022.08.05 21:17 (*.37.32.192)
    양심이 있고 머리가 있으면 잘 생각해봐 문재인과 달라진게 없고 문재인보다 못한데 어떻게든 감싸고 싶냐? ㅋㅋㅋ 나라 팔아먹어도 끝까지 감싸봐
  • 2022.08.05 23:47 (*.98.77.191)
    헝가리가 아니라 폴란드 아님…?
  • 1 2022.08.06 02:25 (*.230.143.109)
    폴란드다...
  • ㅈㅍㅅ 2022.08.05 14:31 (*.218.53.55)
    우리는 간 보는게 맞는거 같음. 간봐야지. 짱깨색히들이랑 끊어내면서 우리도 얻을수 있는건 얻는게 맞음.

    펠로시는 만나도 그런 협상에 문제가 없었을거라고 보기때문에 만났어도 괜찮았겠지만

    안만남으로서 우리나라의 가치를 좀 더 올려쳐줘라 하는 의도는 전해졌다고 봄.

    우리는 최대한 최후까지 미중 줄타기 외교를 해야됨. 별 수 없음. 아직까진 미국이 우리나라 배제하고 간다는 분위기는 아니니까 더 협상해봐야지.
  • ㄱㄴㄷ 2022.08.05 15:08 (*.138.147.116)
    이래놓고 멸공ㅋㅋㅋ다중인격인가? 철학이 없으니 이리저리 끌려다니기만하지
  • 임플란트 2022.08.05 15:10 (*.36.140.66)
    뇌수 터진 24%따리들이 여기도 많네
  • ㅋㅋ 2022.08.05 15:15 (*.171.190.169)
    아하... 그래서 나토가서 탈중국 선언?
  • 이걸어째 2022.08.05 15:16 (*.214.48.118)
    왠지 잘한것 같은 느낌이 드네..........
    만나서 이상한 소리 해서 사고 치는니 안만나면 그런일이 없을테니까~~
    씁쓸하지만......이게 현실인가 ????
  • 0000 2022.08.05 15:39 (*.186.109.220)
    윤이 무식해서 만나서 헛 소리 할까바 안만난게 현명했다라는 소리지?
    그런놈 뽑아주고 이런 소리 하는 니가 한심한놈이다,
    씁쓸하지만......이게 윤찍은 등신들 현실인가 ????
  • 1234 2022.08.05 16:13 (*.135.81.56)
    내로남불 오지네
  • ㅁㅁ 2022.08.05 16:30 (*.118.77.248)
    아니 ㅅㅂ 울 나라가 미국의 속국도 아니고
    넘버 1도 아닌 3가 일정조율도 없이 개인 일정으로 오는걸 대통령이 나가야함?
    대통령이 뭐 대기 타고 있어야 하나?
  • 1234 2022.08.05 17:01 (*.150.52.120)
    ㅋㅋㅋ 이 소리 아직도 하는 사람 있네
    "이 관계자는 "약 2주 전 펠로시 의장의 동아시아 방문 계획이 논의되기 시작했고, 그때 주요 동맹국을 포함해 한국의 대통령을 이때쯤 방문할 계획인데 '면담이 가능한가' 이런 전갈이 왔다"며 "그때는 (윤 대통령) 지방 휴가 계획을 확정해 두고 있었기 때문에 (윤 대통령이) 꼭 서울에 와야 한다면 (면담이) 힘들지 않겠느냐고 해, 2주 전 (양측의) 이해가 이뤄졌다"고 전했다."
  • ㅇㅇ 2022.08.05 21:17 (*.37.32.192)
    감히 미국의 넘버3에게 이런 굴욕을 윤석열은 북한의 사주를 받고 이런거야
  • 저급식자재 2022.08.05 17:41 (*.116.51.241)
    잘한거라고 본다. 펠로시는 완전 말년이고 미국의 섭섭함 보다는 짱개들의 지랄발광이 더 데미지가 있으니까. 칩4 들어가서 잘 하면 된다고 봄.
  • 11 2022.08.05 19:54 (*.77.187.142)
    윤. 잘했다. 앞으로도 중국과 친하게 지내자
  • ㄱㄴㄷ 2022.08.05 20:20 (*.138.147.116)
    친중 윤석열 화이팅!
  • 니가뭘 할거라 믿고 뽑은건 아니야 2022.08.05 21:00 (*.142.195.62)
    이건 약간

    1짱이랑 2짱이랑 존나 맞짱뜰라하니까

    옆에서 붕딱이 괜히 존나 쫄아서

    얼음 된 걸로 보이네?

    그러고는 상황 종료되니까

    니들 좋으라 가만 있은거야 씨부리기 ㅋㅋㅋ
  • ㅇㄴㄹ 2022.08.05 22:23 (*.31.235.204)
    니가 새우니까 새우심정 잘 알거아냐. 새우 아닌것처럼 말하고잇네
  • 조이현 2022.08.06 10:28 (*.95.58.99)
    1짱 2짱 개념이 아니라 프로랑 초딩3학년 정도의 개념이지 미국이랑 중국 게임이 안되지 걍 트럼프 중국 방문했을때 진핑이 반응보면 답나옴 조밥 중국
  • ㅇㅇ 2022.08.05 21:18 (*.37.32.192)
    친중 윤석열 화이팅! 윤석열 정부와 중국은 함께합니다.
  • 버지니아 2022.08.05 22:19 (*.252.33.112)
    와 이게 잘한거라니;;;
    중국몽은 기후변화와 같은거다.
    지금은 계속 경제 성장의 단물이 막 떨어져나오니 체감하지 못하겠지만 앞으로 이산화탄소 배출을 더이상 막지못하면 기후대재앙을 막을 수 없는 것처럼,
    중국몽 좋아하다가 중국이 패권을 가져가는 순간 대한민국은 정말 소국으로 대국한테 핏박받으며 살아야하는거다.
    저게 반대로 펠로시가 아니라 시진핑이었으면 지금처럼 휴가갔다느니 이런소리도 없고 바로 마중나갔을거 같다.
    대중무역이 1위라고는 하나 대미 무역은 2위이다.
    미국이 젠틀맨인게 이런 상황에서 중국과는 달리 보복하는 일이 없다.
    중국은 러시아마냥 대만 공격해서 통일하겠다고 위협적으로 군사훈련 하고 있는데,
    근데 한국은 젠틀맨처럼 한국을 대해주는 미국을 무시하고 보복한다고 협박하는 중국에 잘보이려고한다???
    한국의 미래가 뻔하다.
    중국이 미국한테 스파이짓으로 빼먹은 기술로 이렇게 성장한건데,
    중국이 패권 잡으면, 이제 누구기술을 빼먹을까??? 아마 대만과 한국의 반도체 기술 빼먹겠지...
  • ㅇㅇ 2022.08.06 00:37 (*.202.195.205)
    헤이 미스터 버지니아. 핏박 노노 핍박 예스
  • 1 2022.08.06 02:28 (*.230.143.109)
    6.25 이전에 분단국가 만든게 구 소련하고 미국이다... 미국뽕좀 그만 빨아라. 전작권도 미국이 가지고 있는데 무슨... 보복이 없냐..
    보복할 필요가 없는거지... 지금 우린 미국의 속국인데..
  • ㅋㅋㅋ 2022.08.06 00:10 (*.214.125.56)
    왜 안만났는지 알려줄까? 중국? 그런 건 없어...머리에 든 게 없으니...누굴 만나봐야 깡통인 거 드러날 거고...특히 펠로시 같은 사람 만나면...텅 빈 머리 까발려질 거라 만날 수가 없는 거야...중국 눈치 봤다. 이거는 그냥 해석일 뿐인 거고...앞으로 봐라. 정상회담 같은 거..토론 같은 거..하나도 안한다. 대선 할 때 봤잖아. 막걸리 마시고, 마셔~마셔~ 이런 거나 잘 하지...그거 외에는 할 줄 아는 게 없다.
  • ㅇㅇ 2022.08.06 00:40 (*.202.195.205)
    우리 대통령님 어퍼컷 세레머니랑 좋아 빠르게 가! 이거 잘하심.
  • ㅇㅇ 2022.08.06 02:31 (*.254.199.110)
    윤재앙=노짱
  • 111 2022.08.06 11:18 (*.77.187.142)
    역시 우리나라는 친중반미 ~~
  • ㅇㅇ 2022.08.06 12:27 (*.43.235.212)
    친중친미로 가야지 바보냐?
  • ㄹㄴㅇㄹ 2022.08.06 16:36 (*.101.178.212)
    칩4 이야기는 단순히 중국 이야기가 아님 우리가 파는 물건 통제 받을 수있는건대 함부로 한다고 할필요 없는거고
    속칭으론 뺑기부리는거임 중국쪽 수출이 줄어들면 다른 국가가 열어줘야 하는거임
    미국이 그걸 해줘야 하는거고 알다시피 미국은 환율통제국 지정같은것도 있거든 그런거 풀고(대미 무역흑자200억달라 제한조건도 있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3336 러시아 사회주의 혁명이 망한 이유 73 2022.08.05
3335 40톤 탱크로리 앞에 갑자기 끼어들더니 머뭇 32 2022.08.05
3334 시카고 30평대 아파트 가격 34 2022.08.05
3333 떨어지는 아이 받아낸 행인 15 2022.08.05
3332 실종신고 접수된 여중생이 발견된 의외의 장소 12 2022.08.05
3331 17년째 숙소 이모님이 해주시는 밥 먹고 있다는 분들 26 2022.08.05
3330 서울대 출신 선생님 18 2022.08.05
3329 한국 여자들 중에 핑크는 없다 39 2022.08.05
3328 한국은 형제국? 33 2022.08.05
3327 아이의 그림이 무언가 이상하다 11 2022.08.05
3326 스윗한 미국 치킨집 직원 25 2022.08.05
3325 허위고소에 대한 법원 판결 9 2022.08.05
3324 벨기에 왕족 이미지가 안 좋은 이유 7 2022.08.05
3323 배달 오토바이 인식이 안 좋은 이유 12 2022.08.05
» 국익을 위해서 안 만난 것 51 2022.08.05
3321 여자들이 원하는 남자 34 2022.08.05
3320 외국 남자와 연애하는 게 좋다는 분들 15 2022.08.05
3319 어메이징 분노조절장애 29 2022.08.05
3318 월 9900원으로 대중교통 무제한 27 2022.08.05
3317 우크라이나 남부 상황 20 2022.08.05
3316 요즘 결혼시장 트렌드 28 2022.08.05
3315 초등학교 2학년이 짝에게 보낸 문자 14 2022.08.05
3314 일본식 문어발 기업 27 2022.08.05
3313 칩4라는 말 쓰지 않겠다 38 2022.08.05
3312 한끗 차이의 절대강자 14 2022.08.05
3311 수위 높아진 프로그램 21 2022.08.05
3310 80년대 부산 11 2022.08.05
3309 목숨 걸고 주인을 지킨 요크셔테리어 28 2022.08.05
3308 KTX 옆좌석에 강아지 태웠다가 24 2022.08.05
3307 아내의 외도 후 재결합 18 2022.08.0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17 Next
/ 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