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ㅇㅇ 2022.08.05 23:37 (*.7.93.27)
    일본이 여러모로 위기긴 위기인가보네
  • 1234 2022.08.06 10:53 (*.195.77.215)
    유희열보면서 확실히 일본이 형님같더라.
  • 아름 2022.08.06 00:00 (*.194.234.49)
    빤스만 입고 다니는 놈들
    백제때 문화 다 전수해주고
    전쟁으로 폭망한거 6.25로 꿀빨아 재건해 놓고
    참 염치도 없고 욕나오네
  • ㅅㅅ 2022.08.06 01:26 (*.233.245.140)
    일본의 도래인(야마토인)은 변한 시절에 건너간거고
    물론 백제에게 문화 수입은 했지만
    절대 종속적인 관계는 아니었어.
    중국측 사서에 의하면 438년 즉위한 왜왕은 송나라에 왜, 백제, 신라, 임나, 진한, 모한 육국제군사 안동대장군 왜국왕 작위를 달라고 요청했어.
    한마디로 백제를 포함한 한반도 중~남부 다른 나라들이 왜의 속국이란 뜻이지.
    그런데 중국은 백제만 빼고 나머지 직위를 인정해줬어.
    물론 한반도 중~남부 전부가 진짜 왜의 속국이라 생각하는 사람은 아무도 없어.
    고구려가 신라를 실제로 지배하거나 점령한건 아니지만 자기들보다 국력이 약하니 속국이라 부른 것처럼
    왜는 백제를 속국이라 칭할 정도로(물론 황당한 사칭이긴 하지만) 국력이 만만치는 않았던거야.
    칠지도 역시도 우리나라는 하사 드립 하지만 그런 예술성 높은 보물을 속국에 하사하는 나라는 없어.
    물론 상국에 진상했다 보기도 어렵지만 백제가 왜와의 우호에 신경을 많이 썼기 때문에 귀한 선물을 한거지.

    암튼 저 일본놈이 일본이 형이다 라는 드립은 역사가 더 오래됐다는 뜻이 아니라
    넓게 보면 동급이지만 그 중에서 나누자면 지들이 살짝 우위라는 뜻이고
    (여진족 애들도 국력에 따라 부모-형제(지들이 형)-신하로 조선의 위치를 낮춘것처럼 말야.)
    사실 인구, 영토, 총GDP 등 국력은 일본이 아직까진 훨씬 위이긴 하지. 형제란 것도 고평가이긴 함.
  • 일본개객기 2022.08.06 10:59 (*.78.6.95)
    ㅋㅋㅋㅋ 임나일본부설을 그대로 달달 외우고 다니네.. 단군신화는 어떻게 생각해? 조선초기 일본이 조선을 상국이라 칭했던 여러가지 문서들은 어찌 생각해?
  • 2022.08.06 16:13 (*.51.240.121)
    임나일본부 설이 아니라 중국측 사서고
    사학과 해석을 그대로 가져온건데 이 ㅂㅅ은 뭘까~~
  • 2022.08.06 16:17 (*.51.240.121)
    심지어 가야사 전문가로 가야를 띄우고 일본 개싫어하는
    김태식 교수 조차 해당 내용 그냥 별도의 해석 없이 가르침.
    일본개객기는 일본 얘기만 나오면 임나일본부 ㅇㅈㄹ 하는
    앵무새만도 못한 지능이네.
  • 일본개객기 2022.08.06 20:47 (*.96.18.107)
    욕부터 박아대는 너부터 존나 천박해 보인다...
    먼저 관작에서 보이는 '진한(秦韓)'과 '모한(慕韓)'은 삼한 가운데 진한과 마한을 가리키는 듯한데, 문헌 사료에서 진한과 마한은 신라와 백제에 밀려 4세기 이후에 사라졌습니다. 전라도 일대에서 이루어진 고고학 발굴 조사 결과에 의하여 마한이 4세기 이후에도 실재했다고 판단하더라도 백제와 함께 나열할 만한 세력을 유지했는지 의심스러워서 왜왕들이 스스로 가져다 붙인 작호는 실체가 없는 칭호로 보입니다. 다음으로 진과 무가 스스로 일컬은 '안동대장군(安東大將軍)'은 송 황제가 백제왕에게 내려 준 '진동대장군(鎭東大將軍)'보다 서열이 낮은 벼슬이었습니다. 백제를 아우르는 한반도 남부 지역 군권을 가졌다고 주장했음에도 정작 백제왕보다 서열이 낮은 벼슬을 내려 달라고 요구한 왜왕들의 행동은 그야말로 모순이다.

    한일 관계사를 전공한 홍성화 교수의 왜 5왕의 내용을 보면
    도독제군사호를 자칭하고 제수했던 왜왕의 인식은 원래 고구려에 대한 패배 의식에서 나온 백제의 인식이었으며, 왜국이 백제와 소원한 관계 속에서 자신들이 국제적으로 백제나 고구려와의 관계에서 우위를 점하고 싶어하는 의도가 엿보이는 부분이다. 따라서 도독제군사호를 근거로 하여 야마토 정권이 한반도 남부까지 군사적 지배권을 가진 것으로 이해하고 있는 일본 학계의 견해는 타당하지 않다는 것이 밝혀졌다. 일본중심주의의 인식체제가 만들어낸 가공의 인식이었던 셈이다.

    중략..

    왜 5왕은 중국 사서에만 관련 기록이 있고, 일본 사서에 나오는 덴노[天皇]들과 재위 연대가 들어맞지 않는다는 문제로 인하여 많은 부분이 수수께끼로 남았습니다.
  • 일본개객기 2022.08.06 20:51 (*.96.18.107)
    이딴 한쪽 글만보고 철썩같이 백제가 왜 속국이었다고 믿는놈이 역사학 전공이라니.. 한국 역사학의 미래가 보인다. ㅉㅉㅉ
  • ㅇㅇ 2022.08.06 13:26 (*.53.120.134)
    뭐뭐 했지만 뭐뭐는 아니야.
    전형적인 끼워맞추기 ㅎㅎㅎㅎㅎ 했지만이란건 시인을 하는거야.
    했다로 끝이면 돼. 더 하면 추해~
  • 2022.08.06 16:14 (*.51.240.121)
    아니 이 ㅈㅂㅅ아. 신라가 고구려의 속국이고 백제가 일본의 속국이냐? 아닌거 맞잖아 ㅂㅅ아 ㅋㅋㅋㅋ
    내가 역사전공이고 사학계 해석을 그대로 가져온건데
    역겨울 정도로 무식하네.
  • 2022.08.06 16:18 (*.51.240.121)
    너같이 무식한 넘들을 위해 전공자가 친절히 갈쳐줬으면
    감사한 줄 알고 무식하면 그냥 닥치고 있어라.
  • ㄴㅇㄹ 2022.08.06 00:01 (*.216.145.178)
    니네가?
  • 1233ㄱ99887 2022.08.06 00:11 (*.4.217.188)
    신라가 문자도 전해주고 일왕이 백제가 선조라고 밝히고 엄밀히 말하면 우리 후손인데
    패륜이 심하네
  • ㅅㅅ 2022.08.06 01:27 (*.233.245.140)
    여진족 애들도 조선을 부모의 나라라고 하다가 지들 좀 세지니 지들이 형, 조선이 동생이라 하더니 청 제국 세우고선 지들이 군주, 우리는 신하라 했음 ㅋㅋㅋ 문화의 선후가 중요한게 아니라 국력으로 정하는거.
  • ㅇㅇ 2022.08.06 00:26 (*.202.195.205)
    우리는 튀르키예랑도 형제인데 족보가 복잡하네?
  • ㅇㅇ 2022.08.06 02:23 (*.254.199.110)
    한일관계는 형제관계 맞지. 일본이 형님이고, 한국이 동생임.
    우리 한일은 중국이라는 할아버지를 공동으로 가지고 있고,
    일본제국이라는 아버지 아래에 태어난 같은 형제임.
    일본, 한국, 대만, 북한. 이 네개 국가는 다 형제같은 존재지. 그 중 북한은 아버지인 일본제국의 천황제와 어머니격인 조선의 가난과 미개함을 이어 받은 나라지.
  • ㅂㅅ 2022.08.06 07:14 (*.149.31.243)
    개인적인 의견 물론 읽지않았습니다 ㅋ
  • ㅇㅇ 2022.08.06 11:53 (*.211.14.169)
    다 읽은거 안다
  • ㄴㄴ 2022.08.06 08:31 (*.7.28.95)
    누나라고 하면 인정하겠지만 형님은 아니지
  • 도쿄핫 2022.08.06 12:03 (*.140.10.114)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ㅇㅇ 2022.08.06 13:27 (*.53.120.134)
    이쯤에서 너희 나라로 돌아가는게 어때?
  • ㅁㅁ 2022.08.06 02:32 (*.118.77.248)
    기시다 총리가 와서 위안부 문제랑 강제 징용 사과하고 독도 한국땅이라고 하는 순간 바로 형이라고 해준다
  • ㅇㅇ 2022.08.06 12:31 (*.242.5.198)
    어차피 총리 바뀌면 또 사과하라고 하고 돈줘 돈줘 함
  • 1234 2022.08.07 01:11 (*.77.187.113)
    ㅋㅋㅋ 한국인생리 잘아네.
  • ㅍㅂㄴ 2022.08.06 08:49 (*.39.146.209)
    막상막하중에 내가 막상 니가 막하 따지는건가
  • 1111111 2022.08.06 11:24 (*.38.28.58)
    형 노릇 할려면 좀 쏴. 돈 한푼 안쓰고 형대접 바라는건 아니지?
  • ㅇㅇ 2022.08.06 12:32 (*.242.5.198)
    박정희 때 정산 끝났는데 계속 돈 줘 돈 줘
  • ㅈㄷㄱ 2022.08.06 14:00 (*.108.181.145)
    철 없을 때 동생 뒤지게 패놨으면 평생 갚아야지 칼 같이 정산? 형 아닌 거 맞네
  • ㅇㅇ 2022.08.06 18:26 (*.38.30.58)
    한 번 더 맞으면 정신 바짝 차리려나
  • ㅇㅇ 2022.08.06 16:24 (*.43.235.212)
    박정희가 청와대 금고에 인마이포켓 한거 돈줘 돈줘
  • ㅇㅇ 2022.08.06 12:26 (*.43.235.212)
    천으로 기저귀 만들어서 입고 다니는 애들 사람처럼 살게 해줬더니 ㅉㅉ
  • 두리번 2022.08.06 18:10 (*.69.163.74)
    그런식으로 접근하면 우리도 중국욕을 못하게 되니까 넣어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3336 러시아 사회주의 혁명이 망한 이유 73 2022.08.05
3335 40톤 탱크로리 앞에 갑자기 끼어들더니 머뭇 32 2022.08.05
3334 시카고 30평대 아파트 가격 34 2022.08.05
3333 떨어지는 아이 받아낸 행인 15 2022.08.05
3332 실종신고 접수된 여중생이 발견된 의외의 장소 12 2022.08.05
3331 17년째 숙소 이모님이 해주시는 밥 먹고 있다는 분들 26 2022.08.05
3330 서울대 출신 선생님 18 2022.08.05
3329 한국 여자들 중에 핑크는 없다 39 2022.08.05
» 한국은 형제국? 33 2022.08.05
3327 아이의 그림이 무언가 이상하다 11 2022.08.05
3326 스윗한 미국 치킨집 직원 25 2022.08.05
3325 허위고소에 대한 법원 판결 9 2022.08.05
3324 벨기에 왕족 이미지가 안 좋은 이유 7 2022.08.05
3323 배달 오토바이 인식이 안 좋은 이유 12 2022.08.05
3322 국익을 위해서 안 만난 것 51 2022.08.05
3321 여자들이 원하는 남자 34 2022.08.05
3320 외국 남자와 연애하는 게 좋다는 분들 15 2022.08.05
3319 어메이징 분노조절장애 29 2022.08.05
3318 월 9900원으로 대중교통 무제한 27 2022.08.05
3317 우크라이나 남부 상황 20 2022.08.05
3316 요즘 결혼시장 트렌드 28 2022.08.05
3315 초등학교 2학년이 짝에게 보낸 문자 14 2022.08.05
3314 일본식 문어발 기업 27 2022.08.05
3313 칩4라는 말 쓰지 않겠다 38 2022.08.05
3312 한끗 차이의 절대강자 14 2022.08.05
3311 수위 높아진 프로그램 21 2022.08.05
3310 80년대 부산 11 2022.08.05
3309 목숨 걸고 주인을 지킨 요크셔테리어 28 2022.08.05
3308 KTX 옆좌석에 강아지 태웠다가 24 2022.08.05
3307 아내의 외도 후 재결합 18 2022.08.0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17 Next
/ 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