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23 2022.11.24 22:57 (*.155.72.40)
    외적인 부분은 꾸준하게 외부 활동을 하는 것이 중요. 잠도 푹 많이 자고
  • ㅇㅇ 2022.11.24 23:15 (*.187.23.71)
    24시간도부족해 피곤해죽겠는데 저딴거지킬시간어디있냐 그시간에 "돈"역구하는게 좋겠다 돈만있음 20살이고 80살이고 낭만적으로살수있고 여자꼬인다
  • ㅁㅁㅁㄴ 2022.11.25 02:00 (*.36.157.192)
    새꺄
    외부에 많이 돌아다니면
    자외선과 방사능 노출양 증가 -> 노화 모르냐?

    노화가 안되려면 자외선에 노출되는 시간을 최대한 줄여야해

    외부에서 일하는 인간들 늙어 보이는 이유가

    햇빛을 많이 쬐서야

    썬크림 이야기는 꺼내지도 마라

    그거 효과 있으려면 졸라게 쳐발라야해
  • 123 2022.11.25 02:46 (*.155.72.40)
    새꺄
    너가 바깥에서 땡볕 쬐며 일하는 그런거 말고
    "외부활동" 이라고
  • ㅇㅇㅇㅂ 2022.11.25 12:46 (*.36.157.192)
    모든 외부 활동이 포함된다.

    실내 구기 종목 -> 배구 선수들과
    실외 구기 종목 -> 축구 선수들을

    단적으로 비교해보거나

    수영선수나 마라톤 선수를 단적으로 비교해볼 것

    건강을 위해서 영위하는 활동이어도

    야외활동은 자외선 노출 시간이 길어지는 만큼

    피부건강과 노화에 절대적으로 악영향임
  • 맞춤법충 2022.11.25 21:48 (*.239.86.26)
    1. 노출양 → 노출량
    고유어 외래어 뒤 → 양
    한자어 뒤 → 량

    2. 쬐서야 → 쫴서야
    ‘쬐’ 자리에 ‘쬐어’를 넣어 말이 되면 ‘쫴’를 쓰면 됨. ‘쫴’는 ‘쬐어’의 준말이기 때문. 헷갈리면 ‘쬐=하’, ‘쫴=해’로 바꿔서 말이 되는지 보면 됨.
    쬐어서야 = 쫴서야 (o)
    하서야 (x), 해서야 (o) → 쫴서야
  • ㄹㅇ 2022.11.25 00:19 (*.235.16.217)
    NMN영양제 졸라 비쌈
    아무리 싸도 한달분이 기본 5만원을 넘김 보통 7~8만원 하더군
    파우더 형태가 1000mg로 함량이 높은데 10만원은 그냥 넘음

    FDA에서 NMN을 판매금지 시켰다는데 약효가 없고 유해해서가 아니라
    어느 제약사에서 NMN성분으로 임상시험중이라 영양제가 아닌 의약품으로
    나올 수도 있기에 그렇다고 함

    아무튼 꾸준한 운동과 절식 그리고 NMN과 그밖의 항산화제를 먹어준다면
    젊고 활력 있는 컨디션으로 바뀔 것임

    난 NMN은 아니고 NR이라는 NMN의 전단계인 항산화제를 한달정도 먹은 후
    런닝 할 때 평소보다 좀 더 뛸 수 있을만큼 컨디션이 좋아짐 물론 다른 항산화제도
    일부 먹긴 했지만 아무튼 NR과 NMN은 젊게 사는덴 좋은 거 같음
  • ㅇㅇ 2022.11.25 00:35 (*.234.194.100)
    항산화제는 뭐가 좋아요?
  • ㅁㄴㅇㄹ 2022.11.25 01:27 (*.172.199.40)
    가볍게 먹을수 있는거는 비타민씨 메가도스가 최고..

    반찬으로 항상 ~~ 블루콜리 / 토마토 / 블루베리 / 피망 머그셈~!!
  • 1 2022.11.25 08:52 (*.121.177.62)
    비타민C 메가도스하면 결석생겨

    결석을 한번 겪어봤는데 정말 상상을 초월할정도로 많이 아파
  • ㅇㅇ 2022.11.25 18:28 (*.30.202.62)
    매주 싸게 나오는 풀떄기 사먹으면됨 제철음식임 ㅋㅋ
  • ㄴㄴ 2022.11.25 00:38 (*.171.85.105)
    결국 NMN 영양제 광고구만
  • ㅇㅇ 2022.11.25 09:41 (*.4.187.61)
    요약 춥고 배고프면 오래산다
  • SUPER588 2022.11.25 11:55 (*.218.50.182)
    요약 등따시고 배부르면 빨리간다
  • 231132 2022.11.25 22:45 (*.244.154.66)
    낮아진 체온을 높이기위 해서 몸은 열량을 소비시키때문이고
    소식은 아예 열량을 적게 먹기때문이다.

    언급된 대부분의 질병은 비만이 원인이고... 결국은 비만이 핵심이다.

    몸의 체온을 높이면 암이나 몸안의 바이러스를 낮추는데 도움된다고 한다.
    반대로 몸의 체온이 낮아지면 암발생률이 높아진다고 알려져있다.

    몸의 온도를 낮추는게 아니라 열량을 많이 소비하라는게 맞음.
  • ㅇㅇ 2022.11.26 04:31 (*.156.24.125)
    소식하면 장수하는건 맞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2762 이승기 137곡 수익 0원 사건 정리 20 2022.11.25
2761 봉쇄 또 봉쇄 6 2022.11.25
2760 대한민국 vs 우루과이 경기 해외 반응 23 2022.11.25
2759 증상 없이 뇌 망가뜨리는 미세먼지 5 2022.11.25
2758 여자인데 남자들 국제결혼 많이 했음 좋겠다 11 2022.11.25
2757 집착이다? 아니다? 5 2022.11.25
2756 본인 전투기를 가장 많이 부숴먹은 파일럿 1 2022.11.25
2755 집값과 출산율의 관계 28 2022.11.25
2754 한국을 응원하는 사람들 7 2022.11.25
2753 추억의 98년 월드컵 14 2022.11.25
2752 실외기 쪽으로 비둘기 밥 주는 아랫집 9 2022.11.25
2751 이사 포기한 조두순 10 2022.11.25
2750 진정한 표절 대국 9 2022.11.25
2749 인간 자체가 싫다 17 2022.11.25
2748 14년 키운 반려견이 죽을 때 함께 있어준 지인 6 2022.11.24
2747 무인텔에 쉬러 간다는 아내 15 2022.11.24
2746 조원희 카타르에서 갑분싸 7 2022.11.24
2745 공장 샤워실의 비밀 12 2022.11.24
2744 어메이징 미국 카센터 1 2022.11.24
2743 세계여행 유튜버가 떡상하길 바라는 나라 19 2022.11.24
» 노화를 늦추는 방법 16 2022.11.24
2741 후전드 해설 어록 16 2022.11.24
2740 눈물겨운 농구 선수들의 키 측정 4 2022.11.24
2739 판결문에 명시된 천공 12 2022.11.24
2738 해외여행에 카드 하나만 가져가면 위험한 이유 6 2022.11.24
2737 스콜스의 박지성 언급 18 2022.11.24
2736 미국인 친구들도 정색하는 미국 음식 8 2022.11.24
2735 월드컵 본 일본인의 데자뷰 11 2022.11.24
2734 백반증 때문에 승무원도 포기 22 2022.11.24
2733 남자로 태어난 죄를 실감하는 순간 19 2022.11.2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99 Next
/ 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