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ㅇㅇ 2023.11.30 13:38 (*.253.121.34)
    맨 밑에 사진 보자마자 조선족 중국인들 오열하고 뒤로 누르기
  • ㅇㅇ 2023.11.30 13:41 (*.179.29.225)
    간만에 한국영화 중에서 오락성과 작품성 둘 다 잡은 영화라고 봄

    대부분이 알고 있는 쿠데타 당일의 스토리를 아주 스릴 있게 잘 풀었음 신파도 어색하지 않고 자연스럽게 넣었고
  • ㅋㅋ 2023.11.30 13:49 (*.179.29.225)
    성공할 가능성이 희박한 무모한 쿠데타였는데 운도 좋았고 참모처장이랑 국방장관이 희대의 병신짓을 해버려서 황당하게 성공한 케이스
    쿠데타 하려는 놈들과 합의하에 서로 병력을 물리기로 하는 게 말이 되나 ㅋㅋㅋㅋ
    북한군이 서울에 처들어왔는데 합의 하에 서로 병력을 서울 밖으로 물리자는 협상이 가능한 건가?
  • ㅇㅇ 2023.11.30 14:22 (*.185.56.67)
    오랫만에 군가 들으니까 좀 묘하더라
  • . 2023.11.30 14:52 (*.114.153.190)
    강제 짱깨 선족들 아닥사진
  • ㅁㅁ 2023.11.30 15:46 (*.42.197.42)
    아이러니하게 전두환 시절때가 우리나라 최고 경젱성장하고 올리유치도 하고, 그야말로 소위말하는 고도 성장의 시대였다.
    지금 우리나라 핵심 산업인 조선, 자동차, 철강, 반도체도 이때 기반을다졌고, 지하철, 고속도로등 많은 인프라들이 그때 건설되었고, 삶의 질이 비약적으로 향상되었던 시기가 전두환 시절이지.
    전두환이 아니라 우리 슨상님이나 영삼대통령께서 집권하셨다면 과연 현재의 대한민국경제가 있었을까
  • 토끼똥 2023.11.30 17:42 (*.234.180.199)
    이런 인간은 나이 몇살이나 쳐먹었을까?
  • 할아범 2023.11.30 17:49 (*.176.147.114)
    못배운티 내지 말고 그냥 조용히 있어라...
    그럴거면 머하러 투표하고 선거하냐.. 그냥 제일 힘있는 ㅅㄲ들이 순서대로 대통령하면 되지~
    그래서 군인 이런애들이 정권을 잡으면 안되는 이유여
  • 기절123 2023.11.30 22:10 (*.125.32.74)
    히틀러 시절이 독일 과학 기술력이 최고로 발전하던
    시절이었죠. 그때 만든 로켓을 기초로 결국은 미국이 달까지 갔으니. 히틀러가 아니라 평범한 정치인이 독일 대통령을 했으면 그런 과학적 발전이 있었을까요?

    이런 논리로 히틀러를 찬양하는 사람과 같은 수준인거죠?
  • 제너럴 킴 재규어 2023.12.01 11:40 (*.171.227.85)
    온국민 하나되어 한방향으로 나아간건 인정해야지
    다만 거꾸로 간 부분이 존나 큰거고
    아마 승전했다면 역사가 히틀러를 다르게 평가했겠지

    미국도 네이티브 아메리칸을 학살했고
    스페인도 남미애들 조졌고
    영국놈들은 아편전쟁부터 해서 말 할것도 없고
    벨기에 새끼들은 할당량 못채우면 손목도 자르고 말이야.

    서양 열강들 다들 양아치짓 전과가 있는데
    독일도 그런맥락에서 보면 비슷하다 봐야지
    다만 그런 개짓거리가 문명이 고도로 발전하는 시기인 20세기에 이루어진게 크고
    히틀러가 잘했다가 아니라 공과 과는 명확하게 판단해보자.......

    맨날 극일 친일 반미 친미 한 관점으로만 보는거는 중고등학생 수준의 역사관이고
    역사가 써진 레토릭 뒤의 사실들을 따져봐야지

    감정적 도발버튼 몇개 깔아가지고 토론하는 상대방 나쁜놈 만들어봤자
    팩트가 바뀌진 않어.
  • 00 2023.12.01 01:34 (*.102.128.166)
    맞말
  • 거대다람쥐 2023.12.01 14:26 (*.152.225.122)
    그냥 보수정권 자체가 성장시키는거야 그런 시절과 환경에서는
    전두환이 아니고 다른사람이었으면 더 크게 성장시켰던지 다르게 변했을수도있어
    물론 간첩도많고 정권에 반대하는 북한 중국 세력이 많긴했었어
    그냥 역사의 일부분으로 봐야지 전두환을 찬양할일은 아니라고 봐

    그리고 경제성장이면에 전두환이 얼마나 많은 돈을 해처먹고 본인가족친척의 재산으로 넘겨놨는지 아냐?
    미국에도 좋은땅부터 사업체 건물 전두환재산들이 아직도 넘쳐나...
  • 비리봉봉 2023.11.30 17:48 (*.226.94.43)
    자유도 없는 쭝공놈들이 외국 땅이라고 잘도 키보드를 두드리네
    다 잡혀가서 인체의 신비에 나오겠네
  • ㅎㅎㅌ 2023.11.30 18:54 (*.183.67.40)
    이번 황정민 연기는 안남시장이랑 너무 비슷한거같아
  • 123 2023.11.30 23:33 (*.127.113.101)
    왜냐하면 하는 짓도 비슷한 놈들이잖아.
  • ee 2023.11.30 21:21 (*.46.217.219)
    천안문 시위가 성공해서 저 때부터 중국이 민주주의 국가가 되었다면 동아시아 근대 역사가 지금보다 훨씬 나은 방향으로 가지 않았을까 싶다.

    한국은 이미 통일했고, 한중일 연합이 생겼을지도
  • . 2023.11.30 22:12 (*.114.153.190)
    천안문 시위 자체를 언급도 못하게 하는게 무슨 나라의 자격이 있냐? 외국 방송에서 게스트로 나온 짱깨들 천안문 사진만 띄워도 갑자기 장님에 벙어리 되는게 웃음포인트임.
  • 1212 2023.12.05 08:15 (*.238.231.84)
    영화 ‘서울의 봄’의 가장 큰 미스캐스팅은 장태완 구 수경사령관(현 수방사령관) 역의 정우성.
    당시 半대머리였고 딱딱한 얼굴인 장태완과 너무나 다르다.

    그와는 반대로 가장 비슷한 배우는, 반란군인데도 불구하고 대전국립현충원에 자빠져있는 유학성 폐기물 역의 고 염동환 배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9197 어느 공직자가 받은 편지 11 2023.11.30
9196 여자들이 말하는 비매너 9 2023.11.30
9195 미국 최초 여성대통령에 가장 근접한 인물 9 2023.11.30
9194 프로는 다르다는 신인 22 2023.11.30
9193 레드카펫에서 몸매 어필 17 2023.11.30
9192 영국이 분석한 엑스포 유치 실패 이유 11 2023.11.30
9191 1940년대 미국 주방 인테리어 2 2023.11.30
9190 기상청에서 제일 치열하다는 오후 2시 토의 20 2023.11.30
9189 양배추를 대충 씻어도 되는 이유 15 2023.11.30
9188 자꾸 자꾸 만져줘 8 2023.11.30
9187 결과를 짐작하고 있었던 이재용 16 2023.11.30
9186 어질어질 이웃집 연하남 스토킹 7 2023.11.30
9185 1국가 1표가 문제라는 분들 23 2023.11.30
9184 높이뛰기 우상혁 비시즌 식단 12 2023.11.30
9183 가게 앞 주차된 차 빼달라고 했다가 9 2023.11.30
» 영화 서울의 봄 중국인 관람 후기 18 2023.11.30
9181 한국만 생각하면 눈물이 난다는 창업자 15 2023.11.30
9180 송파구에서 11억 들여 교체한 마스코트 14 2023.11.30
9179 실종견 전문 사기꾼 3 2023.11.30
9178 당사자의 증언 9 2023.11.30
9177 지하 주차장에서 차량 15대 들이받고 도주 3 2023.11.30
9176 만화에 대해 해박한 여자 아이돌 7 2023.11.30
9175 동아리방에서 생긴 불미스러운 사건 6 2023.11.30
9174 아빠보다 축구 잘 하는 거 같다는 아들 10 2023.11.30
9173 승강기에서 심정지 11 2023.11.30
9172 게임회사 직원 숫자 15 2023.11.30
9171 콜센터 직원의 폭로 12 2023.11.30
9170 BTS 멤버들 입대에 진 반응 10 2023.11.30
9169 이와중에 해병대 수사단장 보직 해임 5 2023.11.30
9168 손님 협박하는 대리기사 9 2023.11.29
Board Pagination Prev 1 ... 83 84 85 86 87 88 89 90 91 92 ... 394 Next
/ 3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