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ㅁㄴㅇ 2024.02.13 16:52 (*.8.160.189)
    나 이렇게 쌍스런 사람 만들꺼야?
  • 2024.02.13 17:40 (*.179.29.225)
    당시 고급 요정에는 엔화 초강세 때문에 일본인들 바글바글 했다지
  • ㅇ.ㅇ 2024.02.13 20:00 (*.51.239.124)
    예전엔 내수로 서비스 요즘은 수출로 서비스
  • 케이 2024.02.13 23:35 (*.140.232.226)
    개발도상국 시절의 처절함 몸부림을 끄집어 내 도덕을 들이대며 미개하다 매도하는 것이 과연 옳은 것인가.... 싶다.
  • 이완용 2024.02.14 00:16 (*.186.247.95)
    일제감정기에 살기 위해 나라를 조금 팔아 먹은 처절한 몸부림을
    내 도덕을 들이대며 미개하다 매국이다 말하은 것이 과연 옳은 것인가....
    친일을 하지 않았다면 그는 그럴 힘도 능력도 없었을 가능성이 크고
    자신은 아닌 것처럼 말하지만, 기회가 왔을 때 아니라 말할 사람도 적다.
    나라를 생각하는 충심이 강했지만, 미래가 보이지 않는 앞날에
    자신의 앞날이라도 챙기는 처절한 몸부림을 지탄하는 것은 과연 옳은가
  • 피카츄 2024.02.14 01:35 (*.237.37.26)
    아주 적극적으로 팔아먹은거 외엔 당연히 그것들도 옳지않지 ㅁㅁ

    근데 심한 매국은 그때 당시에 도덕으로도 비난 받던행위인데?
  • 123 2024.02.14 12:52 (*.218.224.32)
    원래 경력에는 비열한 순간이 누구나있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2181 오픈 AI 9000조원 투자 선언 2 2024.02.13
2180 부산항의 한국 배 밑에서 마약이 발견된 이유 3 2024.02.13
2179 전공의 단체행동 안 하기로 9 2024.02.13
2178 돈에 집착이 심해진 탈북자들 7 2024.02.13
2177 아프리카 말라위서 한국 여성 피살 10 2024.02.13
2176 인왕산에 무단으로 쇠사슬 볼트를 박은 사람 9 2024.02.13
2175 청소년 쉼터 근황 8 2024.02.13
2174 몽골 제국의 세계 정복 과정 11 2024.02.13
2173 함부로 파업하지 못하는 이유 8 2024.02.13
2172 빈지노와 완전히 연락 끊겼다는 분 4 2024.02.13
2171 한국인 식문화 특징 14 2024.02.13
2170 노랑색 못 잃는 오뚜기 9 2024.02.13
2169 일본에서 선정한 아시안컵 최악의 11 18 2024.02.13
2168 동심 파괴 레전드 11 2024.02.13
2167 의사가 수술 중 실수했을 때 6 2024.02.13
2166 무슨 짓을 해도 늘지 않는다 12 2024.02.13
2165 김남일이 골 넣자 훈련 중단 4 2024.02.13
2164 뉴욕 타임스스퀘어 총격범 정체 4 2024.02.13
2163 현실이 된 치매 밈 7 2024.02.13
2162 상당한 자산가였던 북한 가족의 탈북 7 2024.02.13
2161 미국 흑인들의 자동차 7 2024.02.13
2160 브라질산 닭의 진실 7 2024.02.13
2159 새롭게 추가 되었다는 고등학교 과목 12 2024.02.13
2158 청년도약계좌 환승하려 했더니 3 2024.02.13
2157 부산 서면 근황 12 2024.02.13
2156 은지원이 멤버들 데리고 잠수탄 이유 2 2024.02.13
» 국가가 장려했던 기생 관광 7 2024.02.13
2154 북한 선전용 유튜브 근황 10 2024.02.13
2153 지금까지 본 한국사람과는 달라 2 2024.02.13
2152 불법 다운로드의 전성기 8 2024.02.13
Board Pagination Prev 1 ... 65 66 67 68 69 70 71 72 73 74 ... 142 Next
/ 1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