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각 2024.03.05 00:20 (*.191.196.26)
    여기 관광객 오지게 와서 그만좀 오라고 마을 사람들 대모하는 동네 아닌가
  • 2024.03.05 08:02 (*.38.33.217)
    우리가 흔히 알고 있는 007~~시리즈에 나오는 산봉우리일껄
    무슨 호른~ 시리즈지 머
    가보면 정작 날씨가 안좋은 날이 많아서 (안개가 낌)
    저렇게 맑게 볼 수 있는 날은 흔치 않던데
    그래도 정말 아름다운 곳이지 중국인들이 많은거 빼고눈...
    다 좋았어....
  • 12 2024.03.05 17:54 (*.111.143.71)
    사진의 장소가 한군데가 아닌데..ㄷㄷ
  • 94582 2024.03.05 03:32 (*.132.74.222)
    25년전 배낭여행 갔을 때 저런 호수에서 수영하고 잔디에 누워서 쉬는데 이세상이 아닌 것 같더라. 지금은 캘리포니아 살고 있는데 저보다 경치좋은 곳이 많아서 참 축복받은 나라라는 생각이 들더라. 그냥 평범한 베드타운에 사는데, 저 레벨까진 아니지만 경치가 예뻐서 산책할 때 힐링이 많이 된다. 우리나라도 경치좋은 곳이 몇 군데 있지만 일단 땅이 좁아서 한정적이고 경치가 좋으려면 하늘이 파래야 하는데 미세먼지가 그지랄이라 반감되는 부분이 많은 것 같다는 생각이 많이 드네.
  • ㄹㅇ 2024.03.05 03:44 (*.218.229.106)
    지지리도 가난했던 스위스
  • xfactor 2024.03.05 09:59 (*.226.239.79)
    한국보다 흐린날이 많은 독일, 영국, 프랑스 중북부등도 한국보다 훌륭한 경치를 자랑함... 오히려 흐린날에 안개까지 있슴 더 신비로운 분위기를 자아내지.. 경치가 좋으려면 일단 평지와 산의 구분이 커야하는데 울나란 이도 저도 아닌 언덕, 뒷산의 연속 ;;; 강수량이 여름에 집중되있는 좆같이 극단적인 4계절땜에 자연잔디가 거의 안자라고 흉측한 잡초만 무성.. 전체적미관에 돔안되는 소나무만 존나 심는 바람에 나무아래 풀 안자라고 산불에도 취약 ;;;
    그리고 자연경관에 전혀 안어울리는 형광색, 파랑색지붕들의 시골 집들, 비닐하우스 등등 ;;;애초에 배색이나 미적감각하고 담 쌓은 헬조센인들 ㅎㅎ
  • 1 2024.03.05 08:37 (*.121.177.76)
    저기에 사는 양이 나보다 행복한거 같다
  • ㅇㅇ 2024.03.05 09:53 (*.215.157.180)
    실제로 보고 큰 충격을 받았던 자연경관...
    다시 한 번 꼭 다녀와야지
  • 1234 2024.03.05 12:03 (*.235.80.109)
    루가노 삽니다. 저런 경치는 한국에도 많아요, 그보단 한국은
    길바닥에 담배꽁초, 쓰레기 안버리고, 침안뱉기, 불법 주정차, 인도 오토바이 질주부터 없애야 합니다.
  • ㄹㅇ 2024.03.05 13:50 (*.96.191.136)
    크 루가노 좋은데 사시네요 여행갔을때 호숫가 공원에서 할배들이 거대 체스판에서 체스 두는거 구경하던 기억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2811 미국 한인들이 긴급 서명까지 하며 막으려는 법안 20 2024.03.04
2810 인생 난이도 하드모드 선택한 카푸어 10 2024.03.04
2809 고통 받는 명화 2 2024.03.04
2808 새로 발견된 신종 아나콘다 6 2024.03.04
2807 일본에서 강제 취소된 수영복 촬영회 10 2024.03.04
2806 본업만으로는 살기 힘들다 8 2024.03.04
2805 말레이시아에서 배운 영어 10 2024.03.04
2804 대게 2마리에 37만원인 수산시장 9 2024.03.04
2803 와이프가 없으니까 뭘 해야할지 모르겠다 11 2024.03.04
» 초록초록한 스위스 10 2024.03.04
2801 한국 택배사별 특징 9 2024.03.04
2800 충격과 공포였던 가사 2 2024.03.04
2799 열도 아나운서의 오열 7 2024.03.04
2798 얼굴복사기 정성호의 클났스만 6 2024.03.04
2797 면허정지 대상 7천명대 28 2024.03.04
2796 귀농했다 전과자가 된 청년들 12 2024.03.04
2795 전국노래자랑 하차 통보 받으신 분 25 2024.03.04
2794 해외 친구들에게 점심값 물어본 일본인 11 2024.03.04
2793 눈물로 선처 호소 9 2024.03.04
2792 약탈이 일상화 된 나라 6 2024.03.04
2791 냄새나는 직원 15 2024.03.04
2790 로마 제국 마지막 황제의 최후 3 2024.03.04
2789 북한도 결혼 회피 4 2024.03.04
2788 호랑이와 사자의 어흥 차이 22 2024.03.04
2787 조폭 저격 유튜버 보복 폭행했던 조폭 8 2024.03.04
2786 스타트업 홍보하러 나왔다가 몰락하신 분 15 2024.03.04
2785 카레국의 평범한 일상 6 2024.03.04
2784 140kg 석고보드 드는 28살 청년 11 2024.03.04
2783 아 네 그러시군요 14 2024.03.04
2782 박명수에게 돌직구 날리는 PD 6 2024.03.04
Board Pagination Prev 1 ... 44 45 46 47 48 49 50 51 52 53 ... 142 Next
/ 1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