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나우누리 유저 2024.07.10 15:22 (*.190.6.35)
    아직 살아있었다는 게 더 신기하다 ㅠ.ㅠ

    필와도 PC통신과 공존했던 사이트인데
  • 명동에가면 2024.07.10 15:30 (*.235.56.1)
    난 하이텔이랑 에듀넷 했었는데.. 그립다 타자방...ㅋㅋ
  • 2024.07.10 15:34 (*.209.242.18)
    천리안 쓰다가 네츠고로 넘어감
  • ㅇㅇ 2024.07.10 15:38 (*.187.23.71)
    살아있었어?
  • 칙삼 2024.07.10 15:49 (*.101.195.234)
    잘했어~ 라이코스
  • ㅇㅇ 2024.07.10 20:59 (*.38.72.232)
    멍멍
  • -,.- 2024.07.10 15:58 (*.70.15.141)
    원래 천리안의 전신은 pcvan
    촤초 데이컴에서 모뎀 기반의 서비스.
    이름이 일본의 서비스와 같아서 바뀐걸로 기억함.
  • 2024.07.10 16:24 (*.80.198.49)
    천리안 유니텔 하이텔 나우누리
  • 틀딱 2024.07.10 16:30 (*.101.194.59)
    나우누리
    go soccer
    아이디 축구인생 ktsek77 붉은악마
  • ㅇㅇ 2024.07.10 16:37 (*.107.231.149)
    저 때 집 전화요금 10만원씩 나와서 엄니한테 혼났었는데
  • 2024.07.10 18:44 (*.163.189.37)
    저 당시 10만원이면
    지금돈 얼마여... ㅎㄷㄷ 하구만
  • 새롬데이타맨 2024.07.10 16:49 (*.65.127.111)
    01420
    삐삐찌찌지직
  • ㅇㅇ 2024.07.10 20:59 (*.38.72.232)
    자 제가 이제부터 여러분들께 반말을 하겠습니다
  • ㅇㅇ 2024.07.10 22:08 (*.144.252.121)
    mirc 같은거로 텍스트기반 게임했던 기억나네
  • ㅇㅇ 2024.07.11 09:49 (*.40.90.106)
    텍스트머드 하느라 잠도 못잤던 기억나네
  • ㅇㅁㄴㅇㅇㄴㅁㅇㅁㄴ 2024.07.10 23:52 (*.110.62.188)
    저거 아직도 있었음??여태 버틴게 대단하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875 일본은 외국인을 혐오하는 국가 9 2024.07.10
1874 신장 이식 받은 사람이 화를 낸 이유 16 2024.07.10
1873 밀착 관리형 학원에서 벌어진 일 8 2024.07.10
» 천리안 서비스 종료 16 2024.07.10
1871 구글의 해고 방식 26 2024.07.10
1870 또 급발진 주장 29 2024.07.10
1869 변호사물을 본 실제 변호사들 8 2024.07.10
1868 사금 캐는 사람들 5 2024.07.10
1867 여행 못가면 개근거지 37 2024.07.10
1866 파도파도 괴담만 나오는 제니 14 2024.07.10
1865 조직형 보험사기 전문 한방병원 14 2024.07.10
1864 초토화된 빌라 시장 14 2024.07.10
1863 고령 운전자 체험 5 2024.07.10
1862 물막이판 설치를 반대하는 이유 9 2024.07.10
1861 비행기는 처음이라서 13 2024.07.10
1860 이미지 박살난 밀양 근황 22 2024.07.10
1859 와이프 조모상과 겹친 여행 일정 18 2024.07.10
1858 2차대전 끝무렵 벌어진 기묘한 전투 3 2024.07.10
1857 놀이터로 돌진한 차량 운전자의 변명 22 2024.07.10
1856 기형적으로 빈부격차 심한 도시 34 2024.07.09
1855 남친이 사다준 선물로 싸움 77 2024.07.09
1854 음주운전 후 도주하다 잡힌 여경 21 2024.07.09
1853 기상천외한 부부의 세계 108 2024.07.09
1852 헬멧 쓰기 싫은 바이킹 3 2024.07.09
1851 일본인 친구에게 선물해보니 가장 반응 좋았던 것 21 2024.07.09
1850 장난이 심한 여자친구 9 2024.07.09
1849 엄청 하얀 슈화 26 2024.07.09
1848 새벽배송이 일상화된 서울 14 2024.07.09
1847 미주보다 예쁘다는 친언니 16 2024.07.09
1846 다이소 건전지의 위엄 16 2024.07.09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5 Next
/ 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