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팩트 2019.08.20 14:28 (*.79.150.237)
    아들 때문에 어쩔 수 없이 어쩌고 하는 새끼들 나올까봐 미리 말한다 성룡은 아들 사건 터지기 훨~씬 전부터 친중 성향이었고 중국몽 중증 환자였다
  • fa 2019.08.20 16:08 (*.100.159.166)
    이게 팩트임. 원래 친중이였음
  • 바퀴박멸 2019.08.20 14:44 (*.145.93.97)
    그래서 사촌 동생한테 물어보니까 신세 한탄하는게 한국에선 미덕 ??????? 네다 짱
  • ㅇㅇ 2019.08.20 14:49 (*.204.48.107)
    솔직히 죽기싫으면 저지랄해야됨 저나라는
  • 아크10 2019.08.20 18:56 (*.234.32.205)
    ㅇㅇ 성룡도 무서운거지 공산당의 힘을...
  • ㅇㅇ 2019.08.21 13:26 (*.111.15.12)
    이연걸은 귀화했고

    주윤발은 대놓고 깐다.

    성룡이 못난거다
  • 2019.08.20 14:53 (*.87.201.129)
    노화라는게 참... 반송장이됐냐
  • 이모를 찾아서 2019.08.20 15:28 (*.62.203.31)
    사람의 얼굴은 어떻게 사느냐에 따라 많이 변한다는걸 또한번
    느낀다 저 쌍판떼기를 보니. (주윤발하고 너무 대비된다) 한선교의 얼굴이 변한것처럼 참
    추하게 변했다 예전 한선교가 방송일할때 잘생긴 훈남얼굴은 아니지만 정감가는 목소리와 웃을때 그렇게 보기좋았는데 지금은
    정치하면서 너무 흉하게 변했다
    성룡에게 이승엽이 한 말 해주고 싶다 ㅡ끄지라 이 갯새끼야
  • 글쓴이 2019.08.20 15:39 (*.211.88.240)
    성룡 아들이 마약으로 구속되었다 한다.
    중국에서는 사형을 받을 수 있는 죄이기 때문에
    성룡은 볼모잡힌 것이야
    중국이 원하는 행동만 할 수 밖에 없어
  • ㅇㅇ 2019.08.20 15:41 (*.188.25.196)
    얘는 아들 관련된 사건들 터지기 훨씬 전부터 중국 빨던애라서.
  • 2019.08.20 20:36 (*.168.189.167)
    ㅋㅋㅋ 아직도 성룡 아들내미 볼모설 믿고 자빠졌네 그 이전부터 유명한 짜장추종자였다ㅋㅋ
  • ㅎㅎ 2019.08.20 16:22 (*.195.171.215)
    일본도 ㅆㅅㄲ들인데,
    진짜 중국 북한은 우리나라뿐만 아니라 전 인류에 암적인 존재들이다
  • ghwn123 2019.08.20 16:27 (*.2.195.162)
    성룡형님 엣날에 아들 마약사건때문에 정부에 개가단되는 조건으로 아들 석방해줌 그뒤로부터 다시 아들 잡혀갈까봐 저상태임 저거 인정해쥐야함 중국에서 마약은 사형감입니다
  • 개돼지 2019.08.20 17:47 (*.7.47.117)
    위에 너 같은 새끼들 나올까봐 미리 댓글 달았잖아 아들 사건 전부터 진작 저러던 새낀데 뭔 개소리냐
  • ㅇㅇ 2019.08.20 16:58 (*.39.150.22)
    한반도는 적어도 2천년은

    중국의 속국이었지

    지금도 정서적으로 속국

    중화사상으로 부터 독립해야한다
  • ㅁㅁ 2019.08.20 19:16 (*.134.2.190)
    유덕화 양조위 주윤발이 대단해보이네
  • ㄴㄴ 2019.08.20 19:18 (*.34.10.23)
    저렇게 말 안하면 아들/가족 고생할게 뻔하니 저렇게 말할수밖에.. 마치 정치인과 같다.

    어릴적부터 아주친한 죽마고우한테는 본심 말할지도...
  • ㅇㅇ 2019.08.20 20:08 (*.150.16.84)
    아들 마약건 대강 넘어가준거떄문에 저렇게 말하는걸수도
  • 흠좀무 2019.08.20 22:19 (*.185.4.178)
    솔직히 연예인은 인정해주자 겉으로라도 저렇게 안하면 매장당하는거 순식간인데
  • 2019.08.21 13:54 (*.36.141.137)
    그냥 짱깨 씹쓰레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2057 의대 교수의 해명 24 2019.08.20
2056 우리나라 2030 사이에서 증가하는 질환 31 2019.08.20
2055 사모펀드에 묻지마 투자 18 2019.08.20
2054 공부에 대한 불편한 진실 51 2019.08.20
» 성룡 근황 20 2019.08.20
2052 님이 게으른 것입니다 36 2019.08.20
2051 한국 20대 청년과 인터뷰 16 2019.08.20
2050 요식업 하려면 머리 밀어야하나요? 7 2019.08.20
2049 성실한 인턴쉽 프로그램의 결과라니까요 44 2019.08.20
2048 무서운 성형수술 6 2019.08.20
2047 의사 커뮤니티 반응 17 2019.08.20
2046 자살까지 생각했다는 분 13 2019.08.20
2045 고백녀가 내준 퀘스트 22 2019.08.20
2044 개그맨 부부 중 이혼한 사례가 없는 이유 12 2019.08.20
2043 일제 오토바이 내구성 시험 17 2019.08.20
2042 유전자의 힘 14 2019.08.20
2041 철도공사 근황 13 2019.08.20
2040 여자들 사이에서 공감 100% 4 2019.08.20
2039 판교 현대백화점 단골 25 2019.08.20
2038 40년 전 사딸라 9 2019.08.20
2037 계곡 식당 바가지 속에서 꽃피는 유일한 양심 12 2019.08.20
2036 물 오른 아이유 10 2019.08.20
2035 모두에게 잊힌 얼굴 15 2019.08.20
2034 설리가 설렁설렁한 이유 33 2019.08.20
2033 조국 논란을 보며 느끼는 점 48 2019.08.20
2032 태국 두리안 근황 19 2019.08.20
2031 민정수석의 채무 탕감 39 2019.08.20
2030 허재의 전성기와 서장훈 18 2019.08.20
2029 여전한 홍콩 풍경 17 2019.08.20
2028 힙찔이들에게 일침 31 2019.08.20
Board Pagination Prev 1 ... 320 321 322 323 324 325 326 327 328 329 ... 393 Next
/ 3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