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찢재명 2019.08.20 14:35 (*.79.150.237)
    진짜 조국 사건에 대해 쉴드치는 대깨문들은 어버이연합 틀딱들보다 더한 새끼들이라 본다
  • ㅇㅇ 2019.08.20 14:48 (*.62.173.115)
    둘다같은넘이지 은근슬쩍 어버이연합보다 바닥이 있음을 강조하네
  • 당연한거 2019.08.20 15:21 (*.38.30.7)
    어버이 연합보다 지하에 있는건 팩트지
  • ㄷㅈㅂㄷ 2019.08.20 16:22 (*.169.23.78)
    어버이연합이 도대체 조국보다 뭘 더 잘못한게 있는지 한번 알려줘봐 잟몰라서그럼
  • 2019.08.20 16:56 (*.195.171.215)
    지금 이상황에서
    정상인:조국이나 쉴드질 치는 놈들이나 진심 ㄳㄲ네
    반파대깨문:어버이연합이나 대깨문이나 똑같네.
    완파대깨문:재앙이는 모 하나 거를게 없는데 주위에 받쳐주는 놈들이 없어
  • aaee 2019.08.20 14:42 (*.12.31.138)
    부동산부터 입시비리까지 국민들 예민한 주제들 전부 모아놓은 종합세트라 쉴드도 불가능
  • ㅁㅇ 2019.08.20 15:14 (*.116.188.4)
    근데 자동차커뮤에선 엄청 쉴드 쳐주던데 머라구 하는사람들은 그냥 벌레취급하면서 다굴치던데
  • ㅁㄴ 2019.08.20 15:23 (*.25.210.10)
    자동차 좋아하는 애들 대다수가 마초적인 성향, 빠른 거 좋아하는 애들이라 대가리 빠가애들이 대다수다.

    수능 평균 5등급 보다 안 되는 새끼들이 대다수라서 대깨문 신앙은 못 버린다
  • ㅇㅇ 2019.08.20 17:53 (*.38.191.5)
    여기도 그런사람 있자나...

    peta회장이라고..
  • ㅁㄱㄹ 2019.08.20 15:22 (*.202.119.216)
    문재인 아들이나 김성태 딸이나 조국 딸이나 최순실 딸이나.. 돈있는 양반들이 걍 까페하나만 차려줘도 조용히 1인분하면서 살 거 같은데 왜 어거지로 입학시키다가 지 발목잡을 거리를 만들어 놓을까. 저 세계에서 이미지 관리할려면 그게 차라리 조용할거 같은데. 막상 자기 아들딸이면 그런게 안보이나? 애가 없어서 모르겠네
  • 2019.08.20 16:57 (*.195.171.215)
    자기 자식이 무슨 명찰 달았냐가 자기 스펙이라고 생각하니까
  • 생각정리 2019.08.20 17:09 (*.215.139.10)
    그렇지 자기자식의 업적 = 나의 업적인건 사실 왠만한 부모라면 다 가지고 있는 거 아니겠나.
  • 명박이 2019.08.20 15:29 (*.38.22.198)
    무서운게 공부하고
    자기생각 있고
    사회에서 어떤일을 열심히 하는사람보다
    5등급이하 아이큐 두자리수 개돼지들을 선동해서 지지율을 얻는다는거
  • 진짜대가리깨짐 2019.08.20 16:16 (*.215.139.10)
    어디나 능력에 의한 위계질서 가 존재하는 곳이라면 , 부정부패는 존재할 수 있지만, 위계질서의 존재 자체를 부정하는 사람은 없다. 특히 엘리트 계층으로 즉 자신이 전공하고 작업하는 일의 복잡성이 깊어지고 심화 될 수록, 능력에 의한 위계질서는 상식 처럼 당연한 것이다.
    의사들 커뮤니티 , 물론 대부분의 예비 의사 및 의사들의 집안 배경이 좋고 그럴 수 밖에 없지만, 그 대부분 중의 대부분은 엄청난 노력과 자기 시간의 희생으로 자신의 결과를 이루었을 것이고 ,그것에 대한 자부심이 있을 것은 당연하다.
    그들도 물론 이 세상을 살아오면서, 조국 딸 같은 극 소수의 인물이 있을 것이란 의심은 하겠지만, 막상 수면에 드러나니, 그 상대적 박탈감은 이루 말할 수 없을 것이라고 생각된다.
    진짜 강남좌파들이 역겨운 이유는 , 사회를 건강하고 역동적이게 돌아가여 모두에게 퍼센트는 다르겠지만 이익을 제공하는 능력에 따른 위계질서는 철저히 부정하고 비판하면서, 정작 자신들은 그 개돼지들을 이용해서 자신들이 부정하는 위계질서 의 상위권에 올라가고 차지할려고 하는 것이다.
    아무리 생각해도 좌파의 본질과 그들의 근원적 어젠다는 결국 힘, 권력의 획득이다.
  • 00학번 2019.08.20 17:29 (*.159.217.112)
    조국 따님 장학금 주신 선행을 하신 분은 부산의료원장으로 진급
    조국 따님에게 유급 2번이라는 악행을 하신 분은 부학장임에도 불구하고 보직해임... (3번 유급하면 학사제적일겁니다 ㅎㅎㅎ)

    결초보은이라는 아름다운 사자성어가 어울리는 상황이죠~
  • 만자량 2019.08.20 20:02 (*.236.141.19)
    살아서 은혜를 갚으니, '황작함환' 이 어울릴 듯...ㄱ ㅐ같은 넘들
  • aaaa 2019.08.20 19:17 (*.84.48.71)
    문재인은 임명강행할거다.
    조국은 문노스의 소울스톤이다
  • ㅎㅎㅎ1 2019.08.20 22:25 (*.165.82.248)
    소울스톤은 누군가 죽어야 얻을 수 있지 않나
    당장은 아니라도 나중에라도 누군가 죽을라나
  • ㅁㄴㅇㄹ 2019.08.20 22:35 (*.170.107.26)
    지금 의사된지 10년쯤 이상 된 사람들은 개천에서 뒹굴던 미꾸라지들이 그 개천을 벗어나기 위해서
    이 악물고 공부만 해서 그나마 개천에서 벗어난 사람들이다
    물론 지금은 상황이 많이 다르다 의전 시작된 이후로 보면 집안 환경이나 부모 직업부터 다르더라
    개천 미꾸라지들의 그나마 출세(?) 수단이 의대나 사법고시였는데
    지금은 의전이나 로스쿨로 인해서 그 유일한 사다리가 없어진 상황임
    로스쿨도 졸업해도 빽없으면 그냥 일반 회사원 수준이다
    굳이 개천에서 벗어날려고 애쓰지말고 그냥 개천에서 행복하게 살아라~ 던 그 누군가가 떠올려지던 하루였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4812 사모펀드에 묻지마 투자 18 2019.08.20
4811 공부에 대한 불편한 진실 51 2019.08.20
4810 성룡 근황 20 2019.08.20
4809 님이 게으른 것입니다 36 2019.08.20
4808 한국 20대 청년과 인터뷰 16 2019.08.20
4807 요식업 하려면 머리 밀어야하나요? 7 2019.08.20
4806 성실한 인턴쉽 프로그램의 결과라니까요 44 2019.08.20
4805 무서운 성형수술 6 2019.08.20
» 의사 커뮤니티 반응 19 2019.08.20
4803 자살까지 생각했다는 분 13 2019.08.20
4802 고백녀가 내준 퀘스트 22 2019.08.20
4801 개그맨 부부 중 이혼한 사례가 없는 이유 13 2019.08.20
4800 일제 오토바이 내구성 시험 17 2019.08.20
4799 유전자의 힘 14 2019.08.20
4798 철도공사 근황 13 2019.08.20
4797 여자들 사이에서 공감 100% 5 2019.08.20
4796 판교 현대백화점 단골 26 2019.08.20
4795 40년 전 사딸라 9 2019.08.20
4794 계곡 식당 바가지 속에서 꽃피는 유일한 양심 12 2019.08.20
4793 물 오른 아이유 11 2019.08.20
4792 모두에게 잊힌 얼굴 16 2019.08.20
4791 설리가 설렁설렁한 이유 33 2019.08.20
4790 조국 논란을 보며 느끼는 점 48 2019.08.20
4789 태국 두리안 근황 19 2019.08.20
4788 민정수석의 채무 탕감 42 2019.08.20
4787 허재의 전성기와 서장훈 23 2019.08.20
4786 여전한 홍콩 풍경 17 2019.08.20
4785 힙찔이들에게 일침 32 2019.08.20
4784 외고생이 대학갈 때는 어문전공으로 진학하도록 38 2019.08.20
4783 목동 어느 아파트가 소송을 낸 이유 42 2019.08.20
Board Pagination Prev 1 ... 60 61 62 63 64 65 66 67 68 69 ... 225 Next
/ 2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