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노트북 2019.12.03 01:12 (*.79.138.200)
    유럽이나 일본의 식민지 만행도 미국이 벌인 짓에 비하면 새발의 피지 쟤네들은 아예 수천만명 단위로 인종 말살을 했음
  • 최꼰 2019.12.03 03:13 (*.70.36.145)
    영국새끼들이 아주 그뭐랄까 아주유명한씹새끼들이지
  • ㄷㄷ 2019.12.03 12:03 (*.46.217.219)
    나치가 태어나지 않았다면 영국이 아마 나치를 대신했을거다.
  • 626 2020.01.05 19:47 (*.35.75.246)
    인디언 때로 가둬놓고 굶겨놓고 지들끼리 시체 먹이게했던만 수억명이 1년도안되서 반에반의반으로 줄여버림
  • ㅇㅇ 2019.12.03 03:12 (*.210.88.221)
    거주구가 줄어든게 문제가 아니지,
    인구가 씨가 마르다시피 했는데
  • ㅂㅂㅂ 2019.12.03 03:35 (*.207.61.187)
    인디언들을 다 죽였다기 보다 아메리카들소를 전부 잡아서 식량을 없애 쫒아냇다고 하던데
  • ?? 2019.12.03 09:33 (*.79.138.200)
    무슨 헛소리를 이렇게 당당하게 할까?

    인디언들은 전쟁으로 죽은 숫자보다 전염병으로 죽은 숫자가 압도적으로 많음

    서부개척이라는 미명 하에 원주민들에게 고의적으로 전염병 퍼트림
  • 하냥 2019.12.03 13:07 (*.126.132.15)
    잘살고 있는 인디언들 다죽인게 누군데
  • 2019.12.03 04:52 (*.140.77.232)
    그럼 땅주인은 누구지?
    땅 다 팔았나?
    명도소송하면 이기는거 아녀?
  • 11 2019.12.03 07:59 (*.203.74.170)
    .백인들이 부자니깐 야금야금 먹은거지..
    미국은 전쟁으로 학살 이런거 안하고 잔머리 굴려서 땅을 야금야금 먹엇잖냐..
    그래서 욕 덜 먹는거지.
  • ?? 2019.12.03 09:32 (*.79.138.200)
    세상에 이렇게 무식할 수가 미국이 전쟁으로 학살을 안 했다고? ㅋㅋㅋㅋ

    미국 서부개척시대는 인디언 학살의 시대를 미화한 거야

    인디언들이 전염병에 대한 항원이 없다는 걸 알고나서 대놓고 전염병 퍼트려서 수천만명 죽인 게 미국이다
  • ㅇㅇ 2019.12.03 10:46 (*.7.169.203)
    UN이니 국제사회니 하는 새끼들이 한일 분쟁에서 절대 한국편 안들어주는게 지들도 다 뒤가 구려서ㅋㅋ 다들 제국주의 시대는 히틀러 한명한테 다 뒤집어씌우고 흑역사로 쉬쉬하고 끝내고싶은데 굳이 다시 끄집어 내려니까 달갑지 않겠지.
  • 9779 2019.12.03 11:08 (*.223.30.223)
    저땅 전체에 다 살았겠냐 아오 진짜
  • ㅎㅎ 2019.12.03 11:59 (*.208.79.71)
    미국에 살던 인디언들 되게 풍요로웠을거 같다
    자기들끼리 전쟁도 없고 나라개념도 없이 부족끼리 말타고 다니면서 살았다고 한것이나 몸에 문신이나 깃털같은거 옷에 치장한것도 그렇고..
  • ㅇㄹ 2019.12.03 15:18 (*.38.41.49)
    인디언 역사보면 북아메리카 남아메리카 전쟁 빈번했는데 무슨..
  • 빠가야 2019.12.03 15:47 (*.79.138.200)
    ㅇㄹ / 좀 알고 씨부려라 북아메리카와 남아메리카는 유럽인들이 넘어오기 전에 서로 접촉한 역사가 없다
  • ㅇㅇ 2019.12.03 18:13 (*.123.210.50)
    인류의 역사는 분쟁의 역사다. 인디언들도 부족끼리 대규모 전쟁과 살인에 시달렸다. 전쟁에서 머릿가죽 벗겨버리는 관습이 괜히 생긴게 아녀
  • ㄷㅂㅈㄷ 2019.12.03 13:32 (*.113.162.253)
    댓글에 돌 대가리들 진짜 많네 ㅋㅋ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2099 나봉쓰의 미모 14 2019.12.03
12098 요즘 유행하는 책 제목 13 2019.12.03
» 미국 원주민 거주구역 변화 18 2019.12.03
12096 미투 촉발 시킨 그녀 24 2019.12.03
12095 그래서 김나영이 누군데 21 2019.12.03
12094 페미니스트식 안무 18 2019.12.03
12093 돈 다발 주웠다 걸린 환경미화원 32 2019.12.03
12092 노래 발매할 때마다 맥이 빠진다 29 2019.12.03
12091 나는 흙수저가 부러워 25 2019.12.03
12090 328만원짜리 루이비통 신상 12 2019.12.03
12089 한채영이 가장 뚱뚱했을 때 10 2019.12.03
12088 강변북로 자라니 23 2019.12.03
12087 멕시코로 갔던 첫 조선인들 18 2019.12.03
12086 대부분이 모르는 벌금 10만원 내야하는 위반 54 2019.12.03
12085 스스로 노화를 방지하시는 분 44 2019.12.03
12084 친족에 대한 만행 34 2019.12.03
12083 앞으로 추가될 붉은선 36 2019.12.03
12082 이청아가 밥투정 안 한 이유 40 2019.12.03
12081 왜 여성 수리기사는 없는 거야? 24 2019.12.03
12080 보니하니 4000회 채연 20 2019.12.03
12079 산책로 화장실에 유기된 개 26 2019.12.03
12078 JYP가 천재인 이유 29 2019.12.03
12077 찰랑찰랑 주은아씨 7 2019.12.03
12076 효성 인생샷 5 2019.12.03
12075 나봉쓰와 찰떡궁합 9 2019.12.03
12074 자동차 튜닝계 끝판왕 28 2019.12.04
12073 운동 중인 제이 11 2019.12.04
12072 꿀 빨던 그녀 14 2019.12.04
12071 마약 퇴치 캠페인 풍경 7 2019.12.04
12070 폐업하는 병원의 활짝 웃는 직원들 18 2019.12.04
Board Pagination Prev 1 ...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 422 Next
/ 4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