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노트북 2019.12.03 01:12 (*.79.138.200)
    유럽이나 일본의 식민지 만행도 미국이 벌인 짓에 비하면 새발의 피지 쟤네들은 아예 수천만명 단위로 인종 말살을 했음
  • 최꼰 2019.12.03 03:13 (*.70.36.145)
    영국새끼들이 아주 그뭐랄까 아주유명한씹새끼들이지
  • ㄷㄷ 2019.12.03 12:03 (*.46.217.219)
    나치가 태어나지 않았다면 영국이 아마 나치를 대신했을거다.
  • 626 2020.01.05 19:47 (*.35.75.246)
    인디언 때로 가둬놓고 굶겨놓고 지들끼리 시체 먹이게했던만 수억명이 1년도안되서 반에반의반으로 줄여버림
  • ㅇㅇ 2019.12.03 03:12 (*.210.88.221)
    거주구가 줄어든게 문제가 아니지,
    인구가 씨가 마르다시피 했는데
  • ㅂㅂㅂ 2019.12.03 03:35 (*.207.61.187)
    인디언들을 다 죽였다기 보다 아메리카들소를 전부 잡아서 식량을 없애 쫒아냇다고 하던데
  • ?? 2019.12.03 09:33 (*.79.138.200)
    무슨 헛소리를 이렇게 당당하게 할까?

    인디언들은 전쟁으로 죽은 숫자보다 전염병으로 죽은 숫자가 압도적으로 많음

    서부개척이라는 미명 하에 원주민들에게 고의적으로 전염병 퍼트림
  • 하냥 2019.12.03 13:07 (*.126.132.15)
    잘살고 있는 인디언들 다죽인게 누군데
  • 2019.12.03 04:52 (*.140.77.232)
    그럼 땅주인은 누구지?
    땅 다 팔았나?
    명도소송하면 이기는거 아녀?
  • 11 2019.12.03 07:59 (*.203.74.170)
    .백인들이 부자니깐 야금야금 먹은거지..
    미국은 전쟁으로 학살 이런거 안하고 잔머리 굴려서 땅을 야금야금 먹엇잖냐..
    그래서 욕 덜 먹는거지.
  • ?? 2019.12.03 09:32 (*.79.138.200)
    세상에 이렇게 무식할 수가 미국이 전쟁으로 학살을 안 했다고? ㅋㅋㅋㅋ

    미국 서부개척시대는 인디언 학살의 시대를 미화한 거야

    인디언들이 전염병에 대한 항원이 없다는 걸 알고나서 대놓고 전염병 퍼트려서 수천만명 죽인 게 미국이다
  • ㅇㅇ 2019.12.03 10:46 (*.7.169.203)
    UN이니 국제사회니 하는 새끼들이 한일 분쟁에서 절대 한국편 안들어주는게 지들도 다 뒤가 구려서ㅋㅋ 다들 제국주의 시대는 히틀러 한명한테 다 뒤집어씌우고 흑역사로 쉬쉬하고 끝내고싶은데 굳이 다시 끄집어 내려니까 달갑지 않겠지.
  • 9779 2019.12.03 11:08 (*.223.30.223)
    저땅 전체에 다 살았겠냐 아오 진짜
  • ㅎㅎ 2019.12.03 11:59 (*.208.79.71)
    미국에 살던 인디언들 되게 풍요로웠을거 같다
    자기들끼리 전쟁도 없고 나라개념도 없이 부족끼리 말타고 다니면서 살았다고 한것이나 몸에 문신이나 깃털같은거 옷에 치장한것도 그렇고..
  • ㅇㄹ 2019.12.03 15:18 (*.38.41.49)
    인디언 역사보면 북아메리카 남아메리카 전쟁 빈번했는데 무슨..
  • 빠가야 2019.12.03 15:47 (*.79.138.200)
    ㅇㄹ / 좀 알고 씨부려라 북아메리카와 남아메리카는 유럽인들이 넘어오기 전에 서로 접촉한 역사가 없다
  • ㅇㅇ 2019.12.03 18:13 (*.123.210.50)
    인류의 역사는 분쟁의 역사다. 인디언들도 부족끼리 대규모 전쟁과 살인에 시달렸다. 전쟁에서 머릿가죽 벗겨버리는 관습이 괜히 생긴게 아녀
  • ㄷㅂㅈㄷ 2019.12.03 13:32 (*.113.162.253)
    댓글에 돌 대가리들 진짜 많네 ㅋㅋ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9153 힙합했던 걸 후회한다는 양동근 26 2020.03.19
9152 힙합이라고 욕먹는 것에 대한 래퍼들의 생각 18 2020.02.13
9151 힙스터 여학생 26 2019.12.08
9150 힘주는 브레이브걸스 혜란 1 2020.04.12
9149 힘들 때 도와준 일본에 감사 20 2020.03.05
9148 힐러리가 트럼프한테 진 이유 19 2020.03.29
9147 히키코모리 신지 챙기는 김종민 8 2019.11.22
9146 히딩크가 가장 기억에 남는다는 제자 18 2020.07.02
9145 흰티 청바지 효성 10 2020.04.14
9144 흰티 나라 14 2020.04.04
9143 희망의 끈을 놓지 않는 부인 10 2019.12.22
9142 희대의 취업사기 10 2019.11.21
9141 흡연부스에 대한 생각 47 2020.05.08
9140 흔한 퀸카 선발 대회 10 2020.06.07
9139 흔한 중소기업 종무식 풍경 7 2020.01.04
9138 흔한 전공 서적 도입부 25 2020.03.07
9137 흔한 배달음식 리뷰 14 2020.01.14
9136 흔한 맨몸 운동 27 2020.05.17
9135 흔들다리 고인물 14 2020.06.21
9134 흔들다리 게임하다 추락한 여성 15 2020.06.19
9133 흔드는 유라 16 2019.11.25
9132 흑화 중인 진중권 35 2020.01.11
9131 흑형이 생각했던 전국노래자랑 39 2019.12.29
9130 흑인에 대한 편견에 답변 33 2019.12.13
9129 흑인들의 내로남불 21 2020.03.05
9128 흑인 사망 사건 이후 미국 15 2020.06.14
9127 흑우 왔는가? 17 new 2020.07.04
9126 흑사병을 예술로 승화시킨 르네상스 시대 고서 9 2020.04.08
9125 흐물흐물 중국산 대신 튼실한 국산 8 2019.11.20
9124 흐르는 물이 썩지 않는 이유? 29 2020.06.2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06 Next
/ 3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