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11b2adfc8ef08e48ae825c5cb05834d.jpg


  • 노트북 2019.12.03 01:13 (*.79.138.200)
    필력 무엇
  • ㅇㅇ 2019.12.03 02:10 (*.109.61.253)
    진짜 대필이 아닐까 싶을 정도의 필력이네. 한국에서 평생 산사람보다 한글을 잘쓰네.
  • ㅁㄴㅇㄹ 2019.12.03 06:09 (*.105.43.146)
    외국인이라고 글을 못 써야하는게 아니다.
    한국어는 한국에 저학력 이민자들이 많았고,
    고학력자들은 한국어따위 배우려고조차 들지 않아서
    대졸자나 대학원 졸업자에게서 기대할 수 있는 수준의 글을 쓰는 외국인을 볼 수 없었던거지.
    저게 놀라우면 한국인 유학생들이 외국대학원서 논문쓰고 수필쓰고 하는 것에도 놀라야 한다.

    물론 마크 글 실력 인정. 한국 사랑 고마움. ㅇㅇ
    근데 개인으로써의 글솜씨에 놀라야지 외국인이 쓴 글이라고 놀라는건 핀트가 어긋난 것.
    주한외국인 거주자 수를 볼 때 저런 사람이 더 많아야 정상이다.
    한국에 교환학생으로 오는 대학생들, 대학원생들은 왜 한국어를 재미로 배우는 수준에 그치는지 우리가 반성 좀 해야됨.

    프랑스에선 불어의 최고 권위 단체인 아카데미 프랑세즈에 중국인 이민자가 있고,
    일뽕 외국인들은 하이쿠 짓고 그 지랄 하는데 한국서는
    한국어 한마디 못하는 외국인이 최고의 지성들이 모였다는 포스텍
    학생회장으로 뽑혀서 한국인들의 인종차별을 논하고 자빠졌지.
  • 2019.12.03 13:05 (*.32.6.226)
    마크 쟤는 영어로 써도 저정도 필력이 나올거라 생각한다..
    그냥 애초에 글을 잘쓰는 사람인듯.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8720 어린이 황산 테러 사건의 전말 15 2019.12.03
8719 나는 흙수저가 부러워 25 2019.12.03
8718 노래 발매할 때마다 맥이 빠진다 29 2019.12.03
8717 외교부 공식 여행금지구역 32 2019.12.03
8716 다른 콘서트 티켓으로 티케팅 연습 18 2019.12.03
8715 돈 다발 주웠다 걸린 환경미화원 33 2019.12.03
8714 페미니스트식 안무 18 2019.12.03
» 북촌에 사는 외국인 4 2019.12.03
8712 그래서 김나영이 누군데 21 2019.12.03
8711 미투 촉발 시킨 그녀 24 2019.12.03
8710 운전자들의 인식을 바꾼 방송 13 2019.12.03
8709 미국 원주민 거주구역 변화 18 2019.12.03
8708 요즘 유행하는 책 제목 14 2019.12.03
8707 편의점 도시락보다 허접한 2만원 맞춤 주문 도시락 18 2019.12.03
8706 너무 맛있어서 멸종된 동물 6 2019.12.03
8705 나봉쓰의 미모 15 2019.12.03
8704 대륙의 공안 시스템 6 2019.12.03
8703 신세경 어린신부 시절 15 2019.12.03
8702 버뮤다 삼각지대 직접 잠수해본 전문가들 5 2019.12.03
8701 미주의 아디다스 레깅스 6 2019.12.03
8700 기묘한 가나군 열병식 7 2019.12.03
8699 권보아 근황 9 2019.12.03
8698 병역거부 무죄 6 2019.12.03
8697 블랙 프라이데이에 쇼핑몰 입구 막은 시위대 16 2019.12.03
8696 세일러 아린 6 2019.12.03
8695 한국인에 대한 통계 15 2019.12.02
8694 남궁민식 건강 쥬스 10 2019.12.02
8693 의외인 서울 교통사고 사망률 23 2019.12.02
8692 이승기가 가수 활동을 하지 않은 이유 36 2019.12.02
8691 20대에 깨달은 인생의 진리 10 2019.12.02
Board Pagination Prev 1 ... 103 104 105 106 107 108 109 110 111 112 ... 398 Next
/ 398